나무위키 모바일 미러 (일반/밝은 화면)

양재나들목
良才나들목 | Yangjae Interchange

부산 방면
금토JC
← 6.75 km

[image]

[image]

한남 방면
서초IC
2.56km →

서울 만남의광장 휴게소(부산방향)

소하 방면
선암TG
← -.- km

[image]

수서 방면
염곡사거리
-.- km →

관리기관

경부선

[image]
수도권본부 수원지사

경부간선로

[image]

강남순환로
양재대로

강남순환도로(주)

개통

경부선

1971년 9월

강남순환로
양재대로

1988년 7월 12일

1. 개요
2. 구조
2.1. 서울 방향
2.2. 부산 방향
3. 역사
3.1. 나들목 변천사
4. 기타
5. 우회 도로
5.1. 경부고속도로 판교 나들목 방면에서 온 경우
5.2. 경부고속도로 서초 나들목 방면에서 온 경우
5.3. 양재대로 개포동 방면에서 온 경우
5.4. 양재대로 과천 방면에서 온 경우

[image]

러시 아워 때 정체된 양재IC. 교통량을 단번에 보여주는 사진이다.

1. 개요

경부고속도로 49번. 서울특별시 서초구 양재동원지동에 걸쳐 있는 경부고속도로나들목이자 종점. 명칭은 소재지인 양재동에서 유래했다.

다만 도로 자체는 한남대교까지 자동차전용도로로 계속 직결되어 있다. 이 구간 역시 과거 경부고속도로였으나, 2001년 고속도로에서 해제되어 서울특별시 관할로 이관되었다.

2. 구조

2.1. 서울 방향

2.2. 부산 방향

3. 역사

3.1. 나들목 변천사

[image]

1972년의 모습. 개통한지 갓 1년 된 시기이다. 지금 모습과 비교하면 황량하기 그지없는 모습이다. 당시에는 영등포구 양재동 소속.

[image]

1977년의 모습. 다이아몬드형 교차로로 개조가 되었다. 여전히 강남구 미개발지가 많을 시절이다. 이때는 성동구 양재동을 거치고 난[2] 강남구 양재동 소속이다.

[image]

1988년 개조 직후의 모습. 지금과 같은 서초구 양재동 소속이다.

[image]

1989년 완전 개조가 완료된 모습.

[image]

1994년 경부고속도로 8차선 확장공사 당시.

[image]

1995년, 아직 확장공사가 끝나지 않은 모습이다. 참고로 양재대로와 경부고속도로 위에 시커먼 점들은 모두 차량(!)들이다. 저때도 엄청난 헬게이트

[image]

2018년 지금의 모습과 큰 차이가 없는 1997년의 모습.

[image]

2008년 서울 만남의광장 휴게소 뒤로 부산 방향 진입로를 이설하기 직전의 모습.

4. 기타

새벽시간이나 오전 이른 시간대를 빼고는 하루종일 양방향으로 막히는 경부고속도로헬게이트. 경부고속도로 자체의 교통량도 만만찮지만 이 나들목 밑으로 지나가는 47번 국도(양재대로)의 교통량도 만만치 않고(과천과 수서를 연결하는 수도권 남부의 주요 간선도로다), 47번 국도의 나들목 진출입로 바로 옆에는 쩔어주는 교통량을 자랑하는 강남대로헌릉로가 양재대로와 교차하는 염곡사거리까지 있으니 양재 나들목 주변은 언제나 혼돈의 카오스다.[3] 클로버형 교차로이기 때문에 과천 방향에서 한남대교 방면으로 진입하는 차량과 부산 방향에서 과천 방향으로 진출하는 차량이 꼬이는 현상이 발생한다. 애초에 설계부터 잘못된 것. 게다가 현대자동차기아자동차 본사 및 코스트코가 체증을 부채질한다. 특히 코스트코 양재점 주차장으로 들어가려는 차들의 행렬은 이 구조적 문제에 불씨를 당기는 화룡점정! 양재점의 매출은 전 세계 코스트코 점포들 중 1위다. 코스트코 시애틀 본사 CEO가 감사의 눈물을 흘릴 정도...... 이래저래 총체적 난국인 구간.

여기에 언제 끝날지 모르게 한시적 이지만 양재대로 고속화 공사(강남순환로)로 염곡사거리 및 양재 나들목에 지하차도 조성 공사[4]가 진행되어 유래없는 지옥을 만들어 내었다. 이 때문에 교통량에 비해 차로 수를 임시로 줄인 상황인데다 염곡사거리 양재대로 과천 방향의 경우 직진 시 상위 2개 차로는 갑툭튀하는 염곡동서지하차도 공사영역을 우회하기 위해 임시로 중앙선을 넘어 좌회전하다시피 꺾어 직진을 해야하는 등...(상위 2개 차로를 탔던 초보자들이나 양재 나들목 램프를 타려는 차들은 갑자기 옆으로 휘는 차로로 당황하면서 하위 2개차로로 진입하는데, 이로 인해 사거리상에 병목현상이 쩔게 발생 중이다. 분명 유도선을 그어놨음에도 꼭 사거리 중간에서 차선변경을 하는 트롤러가 나타난다.) 난장판도 이런 난장판이 없는 상황이라 양재대로까지 양재 나들목과 엮여 출퇴근 시간이면 개판 5분전 상황이 된다. 이와 같은 양재 나들목 및 염곡사거리 일대의 헬게이트를 완화하기 위해, 2013년 양재대로와 헌릉로를 우회하여 연계하는 양재대로12길 및 이와 교차하는 새로운 양재 나들목 진출로가 개통되었다. 그리고 2019년 12월 27일, 대망의 염곡동서지하차도가 조기 완공되어 개통되었다. 염곡동서지하차도만 개통되었을 뿐, 코스트코 앞의 매헌지하차도는 아직 완공까지 몇개월 남은 상태이고 주변 공사 시설물은 심각한 교통정체 문제로 선개통 후완공 스킬을 사용한지라 아직 난잡한 상태다. 그래도 지하차도 개통 전보다는 흐름이 한층 수월해져서 이제는 염곡사거리 한복판에서 헤메는 트롤러들을 보지 않아도 된다. 한편, 양재IC 이용 차량은 염곡동서지하차도를 사용할 수 없음에 유의하여야 한다.

양재 나들목에서 경부고속도로가 끝나기 때문에, 경부고속도로에서 서울까지 남은 거리는 양재 나들목이 기준이다. 양재 나들목을 지나자마자 경부고속도로 종점 표지판과 함께 서울 0km 표지판을 볼 수 있다.

경부고속도로 확장 이후 병목현상으로 인해 진입하기 더 힘들어졌다.

러시아워 시간대에서(특히 저녁) 양재ic의 약 2km구간을 뚫는데 평균 30-40분의 시간이 소요된다.

강남행 직행좌석버스 다수가 경기도로 돌아갈 때 이 나들목을 이용한다.[5]

서울 지하철 3호선 양재역은 이곳 옆이 아닌 서초 나들목 옆에 위치하며, 양재 나들목 북쪽에 양재시민의숲역이 있다.

5. 우회 도로

클로버형 교차로인 특성상 클로버를 타는 루트로는 진출입이 매우 어렵다. 특히 퇴근 시간에 양재대로를 과천에서 타고 오다가 경부고속도로 한남대교 방향으로 진입하는 것은 지옥 그 자체이다. 경부고속도로를 타고 남쪽으로 타고 가다가 염곡사거리 방향으로 나가는 차량과, 경부고속도로를 타고 북쪽으로 가다가 과천 방향으로 가는 차량과의 경합은 물론이고 염곡사거리 신호, 그리고 수많은 끼어들기 차량으로 도저히 진입 자체가 답이 없다.

5.1. 경부고속도로 판교 나들목 방면에서 온 경우

5.2. 경부고속도로 서초 나들목 방면에서 온 경우

5.3. 양재대로 개포동 방면에서 온 경우

5.4. 양재대로 과천 방면에서 온 경우


  1. [1] 1971년 9월 3일 대곡로(大谷路) 광주대단지(광주군 대왕면) ~ 양재(現 헌릉로 복정역 ~ 염곡동) 구간이 개통하면서 광주대단지에서 경부고속도로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개통하였다.
  2. [2] 1973년 성동구 편입 이후 1975년 강남구로 분구되었다.
  3. [3] 이 때문인지 541번, 542번은 이 곳을 거치지 않고 우면지구를 경유한다. 우면지구의 민원도 있었지만 큰 이유는 이 구간
  4. [4] 코스트코/서부트럭터미널 앞의 매헌지하차도, 염곡사거리/양재IC 하부의 염곡동서지하차도
  5. [5] 광교신도시 출발 수지구 경유 노선들은 강남으로 진입할 때 이 나들목을 통해 진출한다. 즉 방향이 반대인 셈.

분류

CC BY-NC-SA 2.0 KR(일반 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