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 펠게

1. 개요
2. 상세
3. 게임에서의 취급

1. 개요

신기동전기 건담 W 듀얼 스토리 G-UNIT의 등장인물로, 본편닥터 J와는 정반대로 자신의 사리사욕에 충실한 매드 사이언티스트계 캐릭터. SD건담 G 제네레이션 시리즈에 등장 했을 때의 성우는 무기히토

G-UNIT 시리즈PX 시스템의 개발자이자 프로젝트 책임자로 MO-V의 대표 로가의 도움을 받아서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었다.

2. 상세

자신이 제작한 G-UNIT의 성능에 대단한 자부심을 가지고 있어서 "내가 만든 G-UNIT은 완벽해! 그런데 리오 따위한테 밀렸다는 건 파일럿의 실력이 모자란거야! 날 실망시키지 말아주게."라고 아딘 버넷을 갈구기도 한다.

이후 MO-V에서 G-UNIT을 제대로 완성할 수 없다는 어찌 보면 타당한 판단에 발더 파킬과 모의해서 OZ프라이즈로 옮겨가고 기술 특령 자리에 오른다. 그야말로 산업스파이의 견본인 셈. 그런데 괴이하게도 잡혀 온 아딘의 건담 그리프를 개량해주는데, 이때 "내가 생각한 대로야. 완전히 뻔할 뻔자구만... 응? 이건 뭐지? 이, 이건... 내 아이디어가 아닌데. 이런 식으로 응용했다고? 버넷의 아들놈들... 이런 식으로 날 또 가로막아...?"라며 과거의 암시를 슬쩍 뿌리지만 그러면서도 그리프를 완벽하게 고쳐준 다음에 아딘을 "제미나스의 위기야. 어서 가서 친구를 도와주게. 건담 그리프의 성능을 보여다오."라며 풀어주는 기행을 저지른다. 그리고 마지막에 버넷 형제의 부모를 죽인 게 자신이라는 것을 밝혔다.

마지막에는 그랑샤리오를 폭주시켜서 MO-V를 날려버리려고 했지만, 마지막 G-UNIT에 저지당하고 유언으로 "이럴 수가, 내가 만든 G-UNIT에 내가 당하다니... 그래! G-UNIT은 무적이야! 모두 G-UNIT앞에 무릎 꿇어라!"라며 정신승리를 시전하고 그랑샤리오와 함께 산화한다.

3. 게임에서의 취급

SD건담 G제네레이션 F에 보스급 캐릭터로 등장. 원작대로 그랑샤리오를 폭주시켜 MO-V를 날려먹으려고 하는데, 아딘이 그리 어렵지 않게 해결했던 원작과는 달리 연속 전투로 너덜너덜해진 플레이어 부대로 5턴 안에 박살내야 해서 골치를 썩게 만든다.[1] 사실 그랑샤리오를 한 번 격추 시킨 뒤에 시간 제한이 걸리니, 플레이어 부대는 기지를 지키고 그리프는 적당히 두 번 정도 싸워 줘서 이벤트로 하이드라 건담을 정리해 주는 게 좋다. 그러는 사이 아스클레피오스는 다른 밀리는 부분의 졸개들을 처리하고 느긋하게 회복시킨 뒤 그랑샤리오 곁으로 집결시켜서 사이좋게 박살내면 OK.

한 번 격추된 후에는 5턴 내에 다시 격추시켜야 되는데, 이 때는 보조유닛으로 취급해서 반격도 하니 반격턴까지 풀로 활용해 때리면 그만이다. 문제는 L.O부스터인데, 이 쪽은 가능한 전투를 피하고 유리한 지형에서 회피로 이벤트가 일어날 때까지 버티는 것이 좋다.

SD건담 G제네레이션 OVER WORLD의 경우에도 D-01 달려나가는 폭풍에서 2회차 브레이크로 그랑샤리오에 탄 보스급 캐릭터로 증원을 온다. 다만 일반 미션의 증원군 형식이고 탑재기가 없을 뿐더러 지켜야 할 거점도 없는 시스템 특성상 F보다 훨씬 제약이 덜하다. 나타나는 장소를 예측하고 둘러쌌다가 나오자마자 한큐에 제거한 뒤 적당히 분산하는 방식을 많이 사용한다. 체력은 59000, 무장은 대공포화 1개뿐이고 5턴 안에 격추하지 않으면 게임오버가 된다. 브레이크 후 분리되는 2번째 맵의 정중앙에 등장한다.


  1. [1] 사실 전함 1체뿐이니만큼 플레이어 본거지를 공격해 오는 적들이 더 골치 아프다. 수비하는 병력이 가장 약한 MD라서 적에게 큰 타격도 주지 못하고 그러다 보니 가더에게 부담을 많이 주기 때문. 다만 적은 근접전이 불가능하니, L.O.부스터 쪽이 원작 재현으로 PX 시스템 폭주 자폭모드까지 잘 버텨 주기만 한다면 초강기 상태의 건담 그리프로 그란세리오를 제거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