벨파스트(벽람항로)

벨파스트
HMS Belfast
贝尔法斯特 / ベルファスト

기본

번호

No.115

등급

CHAMPION
SSR

세력

함종

경순양함

일러스트

K箱[1]

원본 함선

에든버러급 경순양함 벨파스트

성우

호리에 유이
린지 사이델(애니 북미판)

1. 개요
2. 설정
3. 성능
3.1. 능력치
3.2. 한계돌파 효과
3.3. 스킬
4. 스킨
4.1. 클라다링(Claddagh Ring)의 맹세
4.2. 채운의 장미
4.3. 우아하고 고귀한 종자
4.4. 메이드장과 쇼핑
4.5. 늠름한 강철의 시종
5. 대사
6. 미디어 믹스
7. 기타
8. 둘러보기

1. 개요

안녕하신지요.[2] 에든버러급 2번함인 벨파스트라 합니다. 로열 최대의 순양함이자 메이드장을 맡고 있습니다. 몇몇 전역에 참전해, 그 샤른호르스트 님의 마지막 순간을 이 눈으로 지켜봤습니다... 메이드에게 있어 사소한 일입니다. 시키실 일이 있으시면 뭐든 말씀해주세요.

모바일 게임 벽람항로등장인물. 작중 신분은 로열 네이비 소속 경순양함이며, 실제 역사 속 영국 소속 군함 에든버러급 경순양함 HMS벨파스트를 모티브로 한 캐릭터이다.

2. 설정

플레이어를 주인님으로 모시는 은발 거유메이드. 로열 메이드대의 "메이드장" 을 맡고 있다. 플레이어를 주인님이라 부르며 깍듯하게 모시는 메이드 캐릭터.

메이드, 은발, 거유 속성에 지휘관에 대한 호감도가 높으며, 목 부분의 초커에 사슬이 달린 장식도 주인에게 복종하는 메이드라는 캐릭터성과 더불어 묘한 에로스를 자극한다는 평도 존재한다. 이미 이렇듯 풍부한 캐릭터성에 출중한 외모와 담당 성우 호리에 유이의 똑 부러지면서도 나긋나긋한 음성까지 더해지는 덕에 애정이 안 가는 게 이상한 수준의 함이 되었다.

지휘관을 대하는 태도나 본인의 성격 역시 어디 하나 모난 데가 없다. 초반 대사만 얼핏 보면 그냥 깍듯하고 다소 엄격한 정도의 느낌이 있을 수도 있지만 호감도가 높아질수록 점점 색기를 보여준다. 호감도 기쁨에서는 지휘관의 곤란해하는 얼굴을 보고 조금 즐긴다는 다소 짓궂은 면을 보여주기도 하고, 호감도 사랑까지 가면 지휘관의 자는 얼굴이 귀엽다면서 무릎 베개를 해주지를 않나, 비서함으로 선정하고 터치할 시에는 다른 분께는 자중하라면서도 자신에게 하는 것은 괜찮다는 식의 말을 하기도 하는데, 심지어 가슴을 만져도(특수 터치/터치 2) 당황하거나 화를 내기는커녕 “주인께 모든 것을 바치는 것은 메이드의 의무입니다. 주인님, 보시겠습니까?” 라는 말을 하고, 웨딩 스킨에서는 살짝 놀라면서도 급할 것 없다는 식으로 말하는 등 지휘관을 향한 호감도나 유혹의 강도가 높다. 그 밖에도 자기 할 일은 뭐든 척척 잘 해내면서도 불평하지 않고, 지휘관 뿐만이 아니라 함대의 어느 누구를 대할 때도 친절하고 사려깊은 행실을 보여주는 등 그야말로 완벽초인으로 묘사된다. 2차 창작에서도 이러한 인게임 상의 설정들이 반영되는 게 대부분이다.

상술한 바와 같이 워낙에 탄탄한 캐릭터성으로 애정함으로서 손색이 없는 상황인데, 함종도 벽람항로에서 전열로 각광 받는 경순양함인 데다가 그 안에서도 가히 탑급의 성능을 갖춘 터라, 성능까지 두루 갖춘 진짜 만능 메이드가 되었다. 당연히 2차 창작 내의 지분도 매우 높은 상황이고, 국적을 불문하고 높은 인기를 자랑하는 상황이다.

자매함으로는 에든버러와, 셰필드가 존재한다. 일단 에든버러 쪽이 언니이고 실제 벨파스트도 에든버러에게 꼬박꼬박 언니라고 부르지만, 에든버러가 덜렁이 속성을 가진 메이드인 탓에 일 처리나 성격 등 여러 부분에서 오히려 벨파스트 쪽이 훨씬 더 빠릿빠릿하며 어른스럽다. 모르는 사람이 보면 벨파스트가 에든버러의 언니로 보일 정도. 에든버러도 이걸 모르기는커녕 잘 알고 있기 때문에 벨파스트에게 미안함 같은 감정을 느끼는 경우도 더러 있지만, 그럴 때마다 벨파스트는 “저도 못하는 게 많습니다. 언니도 언니만이 잘하시는 게 많습니다.” 라며 겸손한 자세를 갖추면서 그런 언니를 잘 위로해주고 격려해주는 등 우애 깊은 모습을 보여준다.[3] 당연히 둘의 관계는 아주 좋다. 실제로 모티프가 된 군함 에든버러와 벨파스트의 관계는 좀 복잡한 편으로, 건조와 진수는 벨파스트가 2주에서 3주 가량 먼저 시작됐지만 취역은 에든버러가 한달 가량 일찍 했는데, 그러한 사실이 이 자매의 이러한 관계에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셰필드에 경우 셰필드가 벨파스트는 너무 주인님의 응석을 받아준다며 살짝 질투심을 드러낸다. 벨파스트와 에든버러가 똑같은 에든버러급이라 친자매로 묘사되는 것과 달리 셰필드는 사우스햄튼급이라 그런지 대략 사촌정도의 친척 자매 같은 느낌이다.

9월 26일 공개된 뉴캐슬 설정에서는 뉴캐슬이 前메이드대 총괄이라고 나오는데, 추론하면 벨파스트는 뉴캐슬의 후임이라고 볼 수 있다. 실제 사우스햄튼급 뉴캐슬은 1935년 1월 31일 건조를 시작해 다음해 7월 23일 진수됐고, 1937년 8월 25일 취역했다. 그리고 벨파스트는 1936년 12월 10일 건조에 들어가 1938년 3월 17일 진수, 1939년 8월 3일 취역했으니 이를 고증한 것으로 보인다.

자기 소개 대사에서도 언급됐지만 샤른호르스트를 격침시킨 노스케이프 해전을 참조한 에피소드에서도 주역으로 나온다. 호송 함선들을 노리고 움직이는 샤른호르스트를 포착하자 셰필드, 노포크와 함께 추격한다. 중간에 엔진 고장을 당한 셰필드와 노포크는 이탈하나 벨파스트는 혼자 추격하여 자신 역시 위기에 처했으면서도 샤른호르스트의 발을 붙잡는다는 목적을 달성했다며 의연히 최후를 받아들이려고 하나 이전에 지원을 요청했던 킹 조지 5세급 전함들이 도착하면서 전세가 뒤집혀 위기를 넘긴다.[4]

한국 유저들 중에는 이 함의 모티프가 된 영국 군함 벨파스트2차 대전 당시 일본 제국이 속한 추축국을 상대로 싸우면서 연합국의 승전과 일본 제국의 패전, 그리고 한국의 독립에 기여하였다는 사실과 더불어 이후 6.25 전쟁에도 참여하여 북한으로부터 대한민국을 지켜주는 등 대한민국을 두 번이나 호위해주었다는 사실을 들면서 ‘한국 유저라면 벨파스트 사랑합시다’ 라는 식의 이야기를 반쯤 우스갯소리로 하는 경우도 존재한다. 그런데 실제 이런 류의 게임은 유저들이 단순히 해당 캐릭터의 캐릭터성 뿐만이 아니라 해당 캐릭터의 모티프가 된 존재를 통해 애정을 가지는 경우도 존재하는지라, 한국 유저 입장에서 더욱 플러스가 되면 됐지 마이너스가 될 부분은 아니다.

소형함 건조를 돌리면 SSR이 샌디에이고몬트필리어아카시[5], 그리고 벨파스트를 합해서 총 4종류밖에 없어서 금방 나올 것 같지만, 실상 돌려보면 체감 획득률이 샌디에이고에 비해 압도적으로 낮아서 벨파스트를 얻지 못하고 고통 받는 지휘관들이 많다. 특히 천천히 얻어도 될 것이라고 생각하다가 다른 함선들이 많이 추가된 현재 시점에선 더더욱 얻을 확률이 낮아서 힘들 때가 많다. 또한 경순양함은 소형, 대형, 특형, 그리고 이벤트 기간 한정 등 모든 건조에서 건조 가능한 함종이지만, 여기서도 체감 획득률이 매우 낮은 편. 게다가 같은 시간대에 위치한 캐릭터가 둘이나 더 있어서 체감 획득률은 더욱 더 낮다. 이렇게까지 체감적이든 실제로도 획득률이 낮은 것에는 실제로 얻을 확률 외에도 벨파스트를 향한 유저들의 마음이 워낙에 강하다 보니 건조 실패 시의 좌절이 더욱 커지면서 더더욱 체감이 되는 것으로도 보이며, 이런 함이다 보니 건조에 성공할 경우 상술한 설정이나 성능 등과 긍정적인 시너지를 일으키며 여러 지휘관들로 하여금 더욱 큰 애착을 가게 하는 모양이다.[6]다만 오로라를 노리면 귀신같이 잘나온다 도저히 얻질 못한다면 초대장으로 얻을 기회가 왔을 때 얻는 것이 그나마 방법. 그리고 그 다음 부턴 자꾸 나온다.

로열 메이드장 벨파스트의 일상을 그리는 라이트노벨대쉬 엑스 문고에서 2018년 6월에 발매 예정이다. 셰필드가 광고사로 찬조출연. 「불초 셰필드가 아룁니다. 주인님. 『사십시오』」

발매 예정인 책 제목이 공개되었다. 아주르 레인 ~에피소드 오브 벨파스트~

또한 일섭 공식 트윗에서는 일섭 투표 1위 기념으로 캐릭터송이 나옴을 예고했고 2018년 8월 29일 숏 버전이 공개되었다. 곡명은 서약 스킨명과 동일한 "클라다링의 맹세"[7] 안 그래도 완벽초인인데 노래까지 잘 하는건 덤이다.

아주르 레인 ~에피소드 오브 벨파스트~ 2권 발매도 2018년 9월 13일 1주년 생방송에서 확정되었다.

그리고 엔터프라이즈와 함께 개장 떡밥이 있는 캐릭터다. 벨파스트는 취역한 해인 1939년 11월 기뢰를 맞아 심각한 손상을 입고 3년이나 수리를 받았는데, 영국군은 아예 내친김에 벨파스트를 개장했다. 샌디에이고가 SSR 함선 최초로 개장을 부여받았다는 걸 감안하면 개장 떡밥이 대표적으로 거론되는 엔터프라이즈만큼이나 개장이 나올 가능성이 높다. 물론 만약에 정말로 개장이 나온다면 엔터나 벨파 둘다 SSR이니까 개장할때 각각 금딱 항모도면과 순양함도면 20개씩 마련해야하는것은 생각해두자

공식 코믹스 <아주르레인 저속전진!> 22화의 주역으로 벨짱과 함께 나왔는데 벨짱을 지도해주는 모습으로 나온다. 아직 미숙한 벨짱을 부드럽게 지휘하고 지나가다 벨짱의 교육에 상대역으로 참여한 재블린에게도 다정하게 대해주며, 지도가 끝나고 지쳐 잠든 벨짱에게 무릎베개를 해주고 재블린에게도 어깨 배게를 해주는 등 능력과 성격 모두 완벽한 완벽초인 메이드장의 모습을 보여준다. 내용과는 별개로 1화가 업로드된 공식 트위터 계정의 코멘트 부분에서 「이 벨파스트 대부분의 일은 할 수 있지만... 세세한 용건이 있으시다면, 육체 노동은 켄트, 청소는 셰피, 신변 경호라면 시리우스에게 말씀해 주십시오」라고 하면서 시리우스의 추가 소식을 알리기도 했다. 업뎃 일정까지 챙겨주는 완벽초인 메이드장 벨파스트 본인이 겸손한 면도 있지만 한 분야에 특화된 역할보다 고르게 잘하고 리더십을 갖춘 인물 격으로 보인다.

3. 성능

해역&연습전 탑티어 경순양함

게임 내 전열함 중에서 가장 취급이 좋은 함종인 경순양함, 그 중에서도 클리블랜드와 함께 가장 먼저 거론되는 1티어 경순양함. 일반적으로 최고의 부포 경순은 클리블랜드, 최고의 어뢰 경순양함은 벨파스트로 통한다. 최근에는 클리블랜드의 SSR 버전인 몬트필리어가 등장하여 순위에 변동이 생기나 했으나, 실제로는 둘이 함께 조합할 때의 시너지가 기대되어 더욱 강력한 1티어가 될지 모른다는 말도 나오는 함선.

벽람항로에서 드문 편인 유탄포를 주력으로 사용하는 함이다. 유탄포 자체가 적은 편이라 세팅하는 데에 고생은 좀 하겠지만, 일단 세팅에 성공하기만 한다면 스킬인 유탄강화와 함께 매우 강력한 화력을 앞세울 수 있게 된다. 벽람항로 최고의 유탄포인 중앵제 155mm 3연장포는 사실상 벨파스트 전용 주포로 여겨지는 상황이고, 이러니 국내 유저들 사이에서의 별칭도 ‘벨파포’. 같은 고폭탄이라도 미제 152mm 3연장 포는 쓰지 않는것을 권한다. 분산도가 너무 넓어 전함 부포로나 쓰이는 함포기 때문에 벨파스트에게 쥐어줄 경우 오히려 철갑탄인 철혈제 명품 경순포보다 딜이 적게 나온다. 주력화 이전 자폭선 처리용도로 쥐어주는 것은 문제 없다. 이후 과학연구를 돌리면서 시제형 3연장 152mm 양용포 MK17을 완성했다면 이쪽으로 갈아타면 된다.

데미지 비율

탄종

경장갑

중형장갑

중장갑

경순 주포

통상탄

100%

75%

40%

고폭탄

145%

90%

70%

철갑탄

105%

85%

70%

기본적인 유탄포의 강력함 이외에도, 뇌장이 높아 어뢰도 강력한 편인 데다가, 전열 전체의 생존율을 높여주는 스킬인 연막 산포도 보유하고 있다. 이는 특히 연습전에서 굉장히 많이 보이는 조합인 1항전 조합을 상대할 때 좋은데, 선수필승으로 날아오는 1항전의 공습 타이밍과 연막산포의 쿨이 같아서 1항전의 공습을 좀 더 쉽게 버틸 수 있게 해주기 때문이다. 또한 소속도 로얄인지라 퀸 엘리자베스의 로얄 대상 버프도 받을 수 있으며, 따라서 연습전 최강 조합 중 하나로 평가 받는 홍차 함대의 전열에도 곧잘 들어간다.

대잠 수치 역시 140대로 경순양함 중에서는 애틀랜타급 다음 가는 대잠을 자랑한다.새로 나타난 시스템까지 완벽적응하는 완벽한 메이드님

한 마디로 딜, 탱, 룩을 모두 갖춘 만능 경순양함. 해역이면 해역, 연습전이면 연습전, 모두 제 밥값 이상의 역할을 톡톡히 해내는 함으로, 인게임 설정인 완벽초인이라는 게 단순 설정만이 아니다. 운 좋게도 게임 초반에 얻었다면 일단 엎드려 절하고(...) 빠르게 육성하길 권한다. 이제 서약 스킨만 나오면 그야말로 여신강림 그런데 그것이 실제로 일어났습니다

3.1. 능력치

초기 별 개수

★★★☆☆☆

배경색

금색

능력치

항목

랭크

수치

그래프

포격(炮击)

B

33→156

이미지 추가바람

뇌격(雷击)

A

64→301

항공(航空)

E

0→0

방공(防空)

C

55→257

장전(装填)

-

67→159

장갑(装甲)

-

경장갑

내구(耐久)

B

686→3544

기동(机动)

B

28→72

항속(航速)

-

고속

소모(消耗)

-

3→11

장비 정보

슬롯 번호

장비 종류

초기 장비

보정 수치 (MIN/MAX)

1

경순주포

152mm 3연장포 T1[8]

130%/150%

2

어뢰

533mm 3연장어뢰 T1[9]

145%/155%

3

대공

-

100%/100%

4

설비

-

-

5

설비

-

-

획득 방법

등장 해역

없음

건조 종류

소형함, 대형함, 특형함 건조

건조 시간

01:25:00

퇴역 시 획득물

자금: 6, 연료: 3, 훈장: 10

3.2. 한계돌파 효과

한계돌파 효과

1단계

전탄 발사 스킬 습득 / 주포 보정 +5%

2단계

어뢰 장전 수 +1 / 전투 개시 시 어뢰 +1 / 어뢰 보정 +10%

3단계

전탄 발사 탄막 강화 / 주포 보정 +15%

3.3. 스킬

스킬

榴弾強化
유탄강화

유탄에 의한 데미지가 15.0%(최대치 25.0%) 상승. 화재의 발생률이 1.2%(최대치 3.0%) 상승.

煙幕散布・軽巡
연막산포・경순

전투 개시 10초 후 연막을 살포하고 이후 20초 마다 20%의 확률로 연막을 추가 살포, 10초 동안 연막 안의
아군 함선의 회피율 15(35)% 상승 및 공습 피해 15(35)% 감소, 동일 효과와 중첩되지 않음

全弾発射-ベルファスト
전탄발사-벨파스트

자신의 주포로 12회(II는 8회) 공격할 때마다 전탄 발사 - 벨파스트를 발동한다.

4. 스킨

17년 12월 이전까지 벨파스트의 스킨은 존재하지 않았으나, 사실 본판이 너무 우월해서 어설픈 스킨을 들고나오면 역효과만 날 것 같긴 하다 일본 서버에서 인기투표 1위를 확정지음으로서 새로운 스킨이 확정된 상태이다.

2018년 4월 10일 일본서버 공식트위터에서 새로운 스킨으로 추정되는 예고가 올라왔는데... 자세한건 벨짱참고. 결국 스킨은 다른 형식으로 등장하였다.

4.1. 클라다링(Claddagh Ring)의 맹세

"당신은 저의 운명의 상대인가요?" …우후후, 인사 올리겠습니다. 벨파스트는 앞으로, 주인님과 영원히 백년해로할 것입니다.#

5월 26일 비리비리 방송에서 스킨의 일부가 공개되었으며, 6월 6일 전체 일러스트가 공개되었다.

스킨 공개 후에는 너무 길게 나온 거 아니냐부터 발판 위에 올라가서 찍어서 그렇다는 등의 의견이 나오고 있다. 기본 스킨과는 약 1등신 정도의 차이가 있는데 이러한 정황을 미뤄봤을 때 실제로 발판을 밟고 올라갔다는 가정 하에 그린 것으로 보인다. 실제로도 신부의 웨딩 드레스 촬영 시에는 웨딩 드레스가 쫙 펼쳐져 보이게 만들도록 발판에 올라간다. 그 점을 제외하고는 당연히 스킨 자체의 퀄리티에 대해서는 이견이 없다. 화면 밝기를 낮추면 반투명하게 다리가 비치는 걸 알 수 있다.

사슬 장식이 달린 초커는 벨파스트의 상징으로 미는지 웨딩 스킨에서도 착용하고 있다. 이는 실제 벨파스트가 템스 강에 사슬로 고정되어있기 때문에 기본일러스트때부터 고증이라고 보는 의견이 많았는데, 아예 상징이 돼버린 듯하다. 변경점이 있다면 일반 일러스트에서는 말 그대로 쇠사슬로 된 초커를 장착하고 있지만 결혼 일러스트에서는 금빛 사슬을 단 초커를 장착하고 있다.

한섭에서는 공개 2주일도 안 지나서 공식 소개되는 등 빠르게 추가될 것을 예고, 6월 14일 업데이트 서버 점검 완료 후 추가됐는데, 같은날 추가되는 일섭보다 점검이 빨라서 몇시간이나마 먼저 추가되는 셈이 되었다.

여담으로 스킨명인 클라다 링은 아일랜드의 전통 반지의 이름. 이는 벨파스트가 북아일랜드의 동명의 도시 이름에서 따온 것이라 아일랜드의 반지명을 따온 것으로 보인다.

일러스트리어스의 웨딩 스킨처럼 이쪽도 웨딩 스킨 전용 대사가 7개 정도 존재한다. 대사 중에 이 드레스를 입고 일하는건 다소 불편하다는 대사가 있는 것으로 보아 웨딩 드레스를 입고도 여전히 메이드 일을 하는 모양(!).

하비맥스에서 피규어화가 예고됐다.

4.2. 채운의 장미

「주인님, 그 놀란 모습은...…동황의 드레스차림을 원하셨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만, 혹시 이 벨파스트, 착각한 걸까요?」#

배경+Live2D 사양으로 해당이벤트 기간(19년1월31일~2월13일)까지 1180다이아에 판매

이번 스킨에서도 웨딩 스킨처럼 사슬 초크를 목에 끼고 나왔다. 또한 웨딩 스킨과 반대로 다리를 드러냈다. 티 스트랩 힐 계열의 하이힐을 신었음을 감안해도 굉장히 다리가 길어보인다는 의견이 있지만, 이에 대한 반론으로 모델들의 경우 하이힐+촬영 구도 등으로 실제보다 훨씬 길어보이게 연출한다는 의견도 있는 걸 보면 일부러 다리를 길어보이게 일러스트를 그렸을 가능성도 있다.

더러 지난 번 웨딩 스킨에 비해 아쉽다는 목소리가 있는 편이지만 그거야 웨딩 스킨이 워낙 역대급이어서 그렇지 이 스킨 역시 굉장히 완성도가 높다. 한편으로는 웨딩 스킨 구도를 우려먹은 것이 아니냐는 의혹도 제기되는 모양이다. 얼굴이 거의 복붙 수준이다.

Live2D가 적용됐는데 위협하듯이 포탄을 집다가 상큼하게 던져버리는 모션이 있다. 전체적으로 모션이 좀 뻣뻣한 거 아니냐는 지적도 존재한다.

2월 21일 업데이트를 통해 전용 대사가 생겼다.

4.3. 우아하고 고귀한 종자

「폐하와 주인님, 그리고 이 훌륭한 파티의 꽃을 해치지 않도록, 어떤 때에도 우아하게 행동하는 것이 메이드의 의무입니다.」#

일섭 2주년 기념으로 나온 스킨으로 아트레와의 콜라보레이션으로 선행 공개됐다.

오프라인 행사장의 일러스트와 게임내 일러스트에 차이가 있다.# 이런 조치는 벨파스트만 당한 것이 아니라 어느 정도 노출이 있는 의상[10]은 대부분 같은 처지다.

4.4. 메이드장과 쇼핑

'메이드로서 주인님의 짐을 들어드리는 것은 당연하지만 말씀하신 대로 지휘관으로서의 체면을 세우는 일도 중요하겠지요... 반만 맡겨도 되겠습니까?'#

2019년 11월 7일 갑작스럽게 공개된 스킨. 포키와의 콜라보레이션 이벤트로 나온 것으로 보이며, 게임내 이벤트 클리어를 통해 받을 수 있는 무료 스킨이다.

나오자마자 팬아트들이 많이 나온 스킨으로 어깨가 드러난 오프숄더 스웨터에 검은색 스타킹이라는 조합이 먹혀들어간 것이 이유로 보인다.

무료 스킨이라는 점은 좋지만 하루도 빠짐없이 첫날부터 이벤트를 진행해도 2주 가량이 걸리다보니 이 스킨을 얻고 싶은 플레이어들은 안달나서 어쩔 줄 몰라하기도 하며, 이벤트 기간에 비서함 캐릭터의 위치를 옮길 수 있는 패치가 있던지라 다른 캐릭터를 메인 화면에서 벨파스트의 얼굴이 있는 아이콘창에 갖다놓고 합성을 하는 플레이이들도 있다.

한섭도 28일 패치로 추가가 되었는데....

늘 그렇듯 룽청 답게 또 실수를 저질렀다

그 이유는 한섭 벨파 포키 콜라보 스킨은 일단 일본판으로 소개 되었는데

스킨 상점 칸에 보면 일판이 아닌 중섭판으로 들고 온 것을 알 수가 있다 (일섭 스킨은 포키 포장지가 선물상자로 변경)

과거 쉬르쿠프 소개도 중섭판으로 하고 출시는 일본판으로 한것도 있는 서버니..

12월 공식 숏 스토리가 나왔다.

4.5. 늠름한 강철의 시종

우스운 복장 따위라......
메이드복은 메이드에게 있어선 정장과도 같습니다만? #

애니메이션 BD 2권 구입시 지급되는 특전 스킨으로, 일러스트는 89가 담당. 스킨 한정 보이스 역시 수록되어있다.

전투적인 면을 강조한 탓인지 전투 의장이 돋보이는 역동적인 모습이 되었고, 의상 디자인 역시 판이하게 달라졌다. 또한 기본 일러스트와 대부분의 스킨에 있던 목초커 사슬이 보이지 않는다.

기본 및 여타 스킨들과는 달리 노출도가 사실상 없는 수준으로 그려졌음에도 공개 직후부터 예쁘거나 멋있다는 평가가 줄을 잇고 있다.[11]

SD 모션은 복싱 동작을 취하고 공중제비를 돈 뒤 착지한다.

인게임에 심각한 방해가 된다는 건 없지만 건조창에 들어가면나일러스트 구도 때문인지 몰라도 얼굴이 안 나온다.

5. 대사

도감-자기소개

ご機嫌麗しゅうございます。エディンバラ級二番艦のベルファストと申します。
ロイヤル最大の巡洋艦にしてメイド長を務めております。
幾つかの戦役に参陣し、かのシャルンホルスト様の落命もこの目で見届けました・・・
メイドにとっては些細なことです。御用がありましたらなんでも仰ってください

안녕하신지요. 에든버러급 2번함 벨파스트라고 합니다.
로열의 수많은 순양함들 중에서도 메이드장을 맡고 있습니다.
몇 차례의 전투에 참전하여, 그 샤른호르스트 님의 최후도 이 눈으로 지켜보았습니다만…
메이드에게 있어선 사소한 일이지요. 필요하시다면 무엇이든 부탁해주십시오.

일반 대사

입수

あなたは私のご主人様ですか?ご機嫌麗しゅうございます。メイドのベルファストと申します。この身、これからあなたに捧げます

당신이 제 주인님인가요? 인사 올리겠습니다. 메이드 벨파스트라고 합니다. 앞으로 이 한 몸 당신에게 바치겠습니다.

로그인

お帰りなさい、ご主人様。紅茶は用意いたしました。
また、書類の方はこちらに片付けておきました。ごゆっくりお仕事をお進めください

어서오십시오, 주인님. 홍차를 내왔습니다.
그리고, 서류는 이 쪽에 정리해두었습니다. 느긋하게 용무를 봐주시길.

상세확인

ご主人様、何かご用でしょうか?

주인님, 무언가 볼 일이 있으신지요?

메인1

優秀な指揮官になるにはまず自らに自信を持つことから始まります。
ご主人様は意のままに最善をお尽くしくださいませ

우수한 지휘관이 되는 길은 우선 스스로 자신을 가지는 것에서부터 시작됩니다.
주인님의 뜻대로 최선을 다해주십시오.

메인2

紅茶はいかがですか?あっ・・・別のものをご所望でしたら、コーヒーとウイスキーはもう用意出来ております

홍차는 어떠신지요? 앗… 다른 것을 원하신다면, 커피와 위스키도 이미 준비되어 있답니다.

메인3

タイムズ川沿いでの日光浴も悪くありませんね。しかし私には今の生活こそが・・・

템즈 강변에서의 일광욕도 나쁘지 않군요. 하지만 저에겐 지금의 생활이야말로…

터치1

不用意に女性を触るのは紳士の所業ではございません。他の方には自重くださいませ

조심성 없이 여성을 건드리는 것은 신사의 품행이 아닙니다. 다른 분들에게는 주의해주시길.

터치2

主人にすべてを捧げるのはメイドの勤めです。ご主人様、ご覧になられますでしょうか?

주인에게 모든 것을 바치는 것은 메이드의 일입니다. 주인님, 보시겠습니까?

임무

新しい任務が通達されました。ご主人様、ご確認くださいませ

새로운 임무가 들어왔습니다. 주인님, 확인해주십시오.

임무완료

任務の報奨が届きました

임무의 보상이 도착했습니다.

메일

新しいお手紙です。ご主人様、読み上げさせていただいてもよろしいでしょうか

새로운 편지입니다. 주인님, 읽어드려도 되겠는지요?

모항귀환

おかえりなさいませ、ご主人様、軽食はこちらにご用意しました

어서오십시오, 주인님. 간단한 식사를 이쪽에 내왔습니다.

위탁완료

ご主人様、委託を完了したお嬢様方がお出迎えをお待ちしているようです

주인님, 위탁을 마친 아가씨들이 마중을 기다리고 있는 듯합니다.

강화성공

ベルファスト、ご期待にお応え致します

벨파스트, 기대에 부응하겠습니다.

전투시작

主人のため障害を取り除くのはメイドの勤めです

주인을 위해 방해물을 정리하는 것은 메이드의 본분입니다.

승리

あら、台所の汚れよりも手応えありませんね

어머, 주방의 얼룩보다도 닦아내는 맛이 나질 않는군요.

패배

ご主人様、先にお引きください。私はまだ少々所用がございますゆえ

주인님, 먼저 피해주십시오. 제겐 아직 조금 볼 일이 남아있으니…

스킬

敵の皆様、次は少々痛くなりますよ

적 여러분, 다음 공격은 조금 아플 겁니다.

큰 피해

皆様、メインディッシュはまだこれからです!

여러분, 메인 디시는 지금부터랍니다!

호감도 대사

실망

ご主人様の矯正もメイドの務めです

주인님을 올바르게 이끄는 것도 메이드의 본분이지요.

아는사이

申し訳ありません・・・・・・艦隊に着任したばかりで用務のほうにはまだ少々不慣れで、
100%満足いただけるご奉仕ができなくて・・・・・・何卒これからのご奉仕にご期待くださいませ

죄송합니다…… 함대에 착임한 지 얼마 되지 않아 일처리가 아직 조금 서투르다보니
100% 만족시켜드리지 못해서…… 아무쪼록 앞으로의 봉사에 기대해주시길.

우호

艦隊のコネをお借りしまして入手した一品でございます。ご賞味くださいませ……お口に合いましたでしょうか?

함대의 연줄을 통해 빌린 상등품이랍니다. 한 번 맛을 봐주시길…… 입에 맞으셨는지요?

호감

ご主人様の意図、特にご主人様自らも自覚していないことを
敏感に察知することも大切でございます……いじわる、と仰りますと?
うふふ、最近は困っているお顔を見るのを少々楽しみにさせていただいております。何卒ご容赦くださいませ

주인님의 뜻, 특히 주인님 스스로도 자각하고 계시지 못한 것을
예리하게 헤아리는 것도 중요하지요…… 심술궂다, 라고 하심은?
우후후, 최근 들어 곤란해하시는 얼굴을 보는 것을 조금 즐기고 있답니다. 부디 양해해주시길.

사랑

お目覚めですか?・・・・・・うふふ、寝顔が大変可愛くてつい起こすのは惜しくて・・・・・・
ベルファストの膝枕はいかがでしょうか?いつまでも心ゆくまでお楽しみくださいませ

일어나셨습니까? ……우후후, 잠든 얼굴이 무척 귀엽다보니 그만 깨우기 아까워서……
벨파스트의 무릎베개는 어떠신지요? 언제까지고 마음껏 즐겨주시길.

서약

これは少々困ったものですね…ご主人様をずっと見守り、
たまにはお困りのご様子を見ることができれば満足していましたというのに……
こんな大切な契りを結んでいただけるなんて、もっとご主人様にご奉仕して、
もっとご主人様からお情けがほしくなりますもの…

이건 조금 곤란하군요… 주인님을 항상 지켜보며,
가끔씩은 곤란한 듯한 모습을 볼 수 있는 것만으로도 만족했었는데……
이토록 소중한 연을 맺을 수 있게 된다니, 더욱 주인님에게 봉사하여,
더욱 더 주인님에게서 사랑을 받고 싶어지는 걸요…

서약 스킨

입수시

「あなたは私の運命の御方ですか?」…うふふ、ご機嫌麗しゅうございます。ベルファストはこれより、ご主人様と永遠に添い遂げさせていただく所存です。

당신은 저의 운명의 상대인가요?" …우후후, 인사 올리겠습니다. 벨파스트는 앞으로, 주인님과 영원히 백년해로할 것입니다.

로그인

今日もいつもどおりのものをご用意しましょうか?

오늘도 평소의 것으로 준비할까요?

상세확인

メイドを辞めるつもりなんてございません。なにより、ご主人様へのご給仕に関してはこのべルファストより詳しい子なんているはずもございませんので

메이드를 그만 둘 생각은 없습니다. 무엇보다, 주인님의 급사[12]에 관해서 이 벨파스트보다 뛰어난 사람은 없을 것이므로.

메인1

ご主人様、あなた、ダーリン……ふふ、選びに くいものですね。もしくは…ほかの呼び方がご所望ですか?

주인님, 여보, 달링......후후, 고르기 어렵네요. 아니면...다르게 불러드리길 바라시는 건지요?

메인2

どうか意のままにご行動くださいませ。ご主人様がどんな選択をしようと、ベルファストにとってはそれが最善の選択になります。

아무쪼록 원하시는 대로 행동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주인님께서 어떤 선택을 하시든, 벨파스트에겐 그게 최선의 선택이 되니까요.

메인3

この格好ですといささか給仕に支障が出ますが ……いいえ、ご主人様が気に入っているのでしたら、もう少し我慢いたします

이 모습으론 봉사에 약간 지장이 생깁니다만......아뇨, 주인님께서 좋아해 주신다면, 좀 더 참아보겠습니다.

터치1

後ろに控えるより、側に立つほうがよりご主人さまと同じ世界が見えますね

뒤를 따르는 것 보다, 옆에 서는 편이 더욱 더 주인님과 같은 세계를 볼 수 있게 되네요.

터치2

きゃっ…もう、掃除中なのに……焦らなくても良いのですよ

꺄악...참, 청소 중인데......그렇게 급해하지 않으셔도 된다고요.

모항귀환

今日も土産話がございますでしょうか。うふふ、ベルファストが用意した軽食でも召し上がってお聞かせください♪

오늘도 여행담이 있으신지요? 우후훗, 벨파스트가 준비한 간식이라도 드시며 들려주세요♪

사랑

メイドではない新しい自分に慣れよう、ですか?……難しいことを仰りますね。ですが……べルファストにとって、これほど幸せな悩みはございませんよ。ご主人様♪

메이드가 아닌 새로운 자신에게 익숙해지라, 이건가요?......어려운 말씀을 하시는군요. 하지만......벨파스트에게 있어, 이만큼 행복한 고민은 없답니다. 주인님♪

6. 미디어 믹스

6.1. 애니메이션

애니메이션

2화 막바지에 퀸 엘리자베스가 이끄는 로열 네이비 본대로부터 먼저 선봉으로 출발해 누적된 피로로 의장이 파손되어 위기에 처한 엔터프라이즈를 구해내면서 등장한다. 즈이카쿠가 엔터프라이즈를 끝장내기 위해 함재기를 사용해서 강화한 공격을 '실례하겠습니다'라는 인사와 함께 그냥 양 팔로 막는다. [13] 넌 뭐냐고 묻는 즈이카쿠에게 '지나가던 메이드입니다'라고 쌈박하게 대답. KAMEN RIDE - BELFAST!

3화에서는 즈이카쿠의 공격을 팔로 막은걸 보충설명하기 위해서인지 프린츠 오이겐이 웃기는 생김새(=메이드)지만 역전의 맹자다. 라고 말해주며, 노골적으로 제작진이 엔터프라이즈와 백합 커플링으로 맺으려는 모습이 나왔다. 엔터프라이즈를 구한 뒤 엔터프라이즈가 벨파스트의 품에서 쓰러진다던가, 엔터프라이즈를 깨우러 온다던가, 비를 맞는 엔터프라이즈에게 우산을 씌워주며 엔터프라이즈가 목숨을 돌보지 않는 무모한 싸움법을 계속하니 이대로라면 싸우는 의미마저 없어진다고 진심으로 걱정을 해주고, 닝하이·핑하이를 구하기 위해 미끼가 되어 위기에 처한 엔터프라이즈[14]를 또다시 구해주며 이제야 당신에 대해 조금 알겠다면서 상냥한 사람이라고 칭찬을 해준다던가, 전투 후에는 엔터프라이즈 당신에게 흥미가 있다며 숙녀로서의 예절을 가르쳐주겠다고 한다던가... 이게 전부 다 한 화 24분 내에 나온 내용이다.

4화에서는 엔터프라이즈를 깨우는건 물론이고 아침식사까지 차려주며 항상 엔터프라이즈의 곁에 있는다. 아침식사 때 엔터프라이즈가 또다시 에너지 바로 식사를 때우려 하자 빼앗는 건 덤, 이것도 '숙녀로서의 예절을 가르치는' 일환으로서, 우아하기 위해서는 규칙적인 생활이 중요하다며 생활습관을 개선시키기 위함이였다. 엔터프라이즈가 어째서 내 생활에 간섭하냐 묻자, 당신에게 깃든 사람의 마음을 보고싶기 때문이라고 답한다.

5화에서는 감정의 변화가 없자 엔터프라이즈가 걱정되지 않냐며, 네 동료가 아니냐고 물어보는데 같은 여왕님을 섬기는 메이드라고 답한다. 엔터프라이즈가 마치 인간같다고 하자 우리들 또한 인간과 같은 생명을 가지고 있다고 말하고, 엔터프라이즈가 우리는 인간과 다르며 싸움을 위해 태어난 병기라고 하자 다르다는 것에는 긍정하지만 우리는 어떤 가혹한 세계라도 살아갈수 있다는걸 증명해야할 책무가 있고, 그 해메는 사람들에게 귀감이 되는 것이 메이드의 일이라고 답한다. 이후 구출부대에 참여하는데 아타고와 타카오와 맞서게 되고 손을 쥐며 초조해하는 벨파스트를 본 클리블랜드가 아닌 것 같아보이지만 동료가 걱정된다는걸 눈치채고 벨파스트를 보내주며 타이밍에 맞춰 당할 뻔한 에든버러를 보호하고, 동형함인 호넷을 미끼로 써 적 부대에 엔터프라이즈가 있다고 교란시키고 엔터프라이즈를 구출지역에 보내는 계락으로 메탈 블러드 부대를 퇴각시켜 언니, 셰필드, 아카시를 구출하는데 성공한다.

6화에서는 4화에 이어 엔터프라이즈를 깨워주고, 엔터프라이즈의 권유에 엔터프라이즈와 함께 식사를 하거나 엔터프라이즈에게 전투 이외의 다른 일을 해볼 것을 권유하기도 하고, 잠들지 못하는 엔터프라이즈의 말상대가 되어준다.

7화에서는 홀로 아카기를 상대했다가 위험에 처하나 바다에 가라앉았다가 각성하여 다시 나타난 엔터프라이즈의 무시무시한 힘에 그녀의 이름을 중얼거리며 놀란다.

8화에서는 아야나미의 건으로 고민하고 있는 재블린을 감싸주는 모습으로 나왔으며, 미래 세계에서 옷이 찢겨진 채로 쓰러져있으며 엔터프라이즈가 그걸 보는 장면으로도 나왔다.

애니메이션에서는 엔터프라이즈의 히로인으로 나오며[15] 인게임에서도 우수한 인재라는 묘사가 나왔지만 애니에서는 메이드로서의 업무는 물론이고 전투에서 참모 역할까지 하는[16] 다재다능한 인물로 한층 더 묘사된다.[17]

여담으로 벨파스트 역시 5화에서 서비스신을 예외없이 보여준다.

6.2. 벽람항로: CrossWave 에서

「후훗……, 아직 메인 디쉬를 내드릴 수는 없지요.」

명석한 판단과 완벽을 추구하는 메이드. 로열 네이비가 자랑하는 메이드대를 통솔하는 메이드장이며, 이에 대한 평판은 널리 잘 알려져 있다.

주인님과 연장자에게는 깍듯하게, 친구에게는 다소 누그러진 편한 말투로, 그리고 대적하는 상대에게조차도 존경을 마다하지 않는 대화 진행 방식으로 상대방과의 대화에 마찰이 빚어지는 경우가 드물다.

뛰어난 재능은 학문 뿐만 아니라 전투에서도 빛을 발하며, 매일 로열 네이비에 대해 우아한 충성을 다한다.

합동대연습에서는 개최장소에서의 경비도 담당한다고 하는데……?

서브 스토리에서는…

합동대연습 마지막 날의 디너 파티 담당자로 선출된 벨파스트.

그러나 어떠한 사정으로 현장 스탭들은 모두 봉사활동 경험이 적은 멤버들 뿐.

이런 난처한 상황에서 벨파스트는 어떻게 할 것인가?

FELISTELLA가 개발하고 컴파일 하트가 유통하는 PS4 3D 액션 슈팅 벽람항로: CrossWave에 참전한다.

7. 기타

일러스트레이터인 K箱는 같은 한국 퍼블리셔가 서비스하는 소녀전선IDW도(이때는 Ki桑라는 명의) 담당한 바 있다. [18] 헌데 IDW를 그릴 당시에는 일러레의 실력이 지금보다 뒤떨어졌던 시기였던지라 IDW의 퀄리티 자체도 영 좋지 못한 수준인데다가, IDW 자체 성능도 저가 캐릭터 다운 처참한 수준에, 어느 방식이건간에 제조만 돌렸다 하면 허구한 날 아이디다브류다냐아아아!!! 튀어나오기 때문에 소녀전선을 대표하는 꽝카드(...) 취급이였던 반면 여기서 그린 벨파스트는 일러레의 실력이 상승한 후에 그린 덕에 퀄리티도 우수하고, 캐릭터 성능도 우월하고, 건조는 지독히도 안되어서 갓캐 취급을 받고 있는지라 두 게임 다 하는 투잡 시키칸 게이머들은 이 둘을 보면서 묘한 느낌을 받는다고.[19]

SSR중 기간한정 건조함선을 제외하고 유일하게 훈장교환으로 안뜨는 함선이다. 처음부터 있던 SSR이 아닌 따로 추가된 SSR[20]이기 때문. 때문에 훈장교환으로 획득가능한 다른 기본 SSR함선보다 입수난이도가 높은편. 안 그래도 못얻어서 안달인 판국에 여러 시키칸들의 애간장을 제대로 태우는데 일조하고 있다. 그리고 심심하면 대신 튀어나오는 아소봉은 덤. 소형함은 건조 테이블도 많은데다, SSR확률을 혼자 먹방찍는 아소봉 때문인지 체감상 정말 드럽게 안뜬다.[21] 이후 일본 서버의 1주년 로그인 보너스로 벨파스트를 얻을 수 있게 되면서 로그인만 잘하면 벨파스트를 손쉽게 얻을 수 있는 길이 열린 바 있다.

게임에서도 몇 손가락에 꼽히는 인기 캐릭터답게 2017년 11월부터 실시한 인기투표 예선에서 중/일 양서버 D그룹에 편성, 일본서버에선 마땅한 라이벌 하나 없이 2위와 2배의 차이로 1위. 중국서버 역시 1위를 차지했다. 일본 서버에선 본선에서도 엔터프라이즈, 일러스트리어스, 유니콘 등의 강적들을 상대로 1위를 무난히 굳히면서 무난히 1등을 차지하였으며, 중국서버 본선에서는 엔터프라이즈가 1위, 벨파스트가 2위라는 일본 서버와 반대 결과가 나왔다. 어떻게 본다면 이 둘이 양국에서 1, 2위를 다투는 인기 캐릭터라는 의미인지도. 사실 엔터프라이즈도 물론 인기 요소가 가득한 캐릭터이지만 약간의 주인공 보정 빨도 있음을 감안한다면 벨파스트는 정말 순수한 의미에서의 인기캐라고 볼 수 있다. 한섭에서도 그 인기를 과시하여 서버 두 곳에서 서버 내 인기투표 1위를 차지하고, 전체 인기 투표에서도 2위 모나크와 3만표 넘는 차이로 전체 1위가 됐다. 이런 연유에서인지 2019년 8월 29일부터 실시되는 제 2차 인기투표에서는 다른 탑3에 든 캐릭터들과 함께 명예의 전당 일원이 되어 투표에서 아예 빠진다.

2차 창작에서는 초기에 자매인 에든버러나 친척 격인 셰필드 등과 같이 메이드 자매로 엮여 나오기도 하지만 같은 로열 네이비 소속의 일러스트리어스와 함께 그려지는 창작물이 훨씬 많다. 둘 모두 은발 벽안의 거유 캐릭터이기도 하며, 의상도 둘 모두 흰색이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어 외견상 서로 비슷하고, 약간 허당끼가 있으면서 어린애같은 느낌의 퀸 엘리자베스보다 성숙한 아가씨다운 일러스트리어스 쪽이 메이드를 대동하고 있는 모습이 좀 더 그림이 나온다고 봐서 그런 모양이다. 일본 서버의 2주년 아트북에서도 같이 그려졌다. 다만 본판에서는 퀸 엘리자베스를 수행하는 식으로 많이 묘사되는 편. 일러스트리어스는 빅토리어스포미더블이 나온 후에는 그 둘과 같이 나오는 2차 창작으로 확 기울어졌고, 벨파스트는 시리우스라는 미숙한 덜렁이 후배의 직속상관이자 대선배라는 설정으로 엮이는 2차 창작으로 새로 굳어졌다.

서양에서는 똑같이 은발+메이드장 속성인 이자요이 사쿠야랑 엮는 코멘트를 볼 수 있다.

3월 17일 일본서버에서 벨파스트의 생일(진수일)기념으로 리트윗 이벤트로 120명에게 선물을 주는 이벤트를 했다.

인게임의 채팅 이모티콘인 메이드는 보았다는 한국에선 '못볼걸 봐버렸다'로 의역되었다. 다만, 소형 채팅창의 메시지는 '메이드는 보았다' 그대로 출력된다.

월드 오브 워쉽과의 콜라보로 워쉽에서 영국 함장으로 출시되었다. 벨파스트가 인게임에 구현되어 있긴 하지만 영국 함선이면 어떤 것에도 배치 할 수 있다. 참고로 워쉽에서의 영국 순양함들은 오로지 철갑탄만 사용가능한데(그 대신 관통력 보정을 받는다.) 함선 벨파스트는 유이하게(나머지 하나는 5티어 프리미엄 순양함 엑서터) 화재 데미지를 줄 수 있는 고폭탄을 사용가능 하고, 기본 하드웨어도 출중할 뿐만 아니라 연막탄을 사용해 은폐 후 레이더를 사용해 적함을 강제스팟한 뒤 프리딜을 넣을 수 있는 몇 안되는 순양함으로 파시스트란 별명이 있을 정도로 흉악한 함선였고,[22] 결국 그 심각한 OP성을 인정받아 결국 영구 판매금지 조치가 내려진 함선 3대중 1대가 되었다. 원작 고증이 너무 잘 되어도 문제

2019년 중국의 피규어업체 하비맥스에서 디폴메 피규어를 발매하기위해 목업을 발표했다. 헌데, 디폴메의 원형이 옆 동네와 비슷하다. [23]

애니메이션에서는 엔터프라이즈와 함께 애니 포스터 모델이 됐다.

SD 캐릭터가 방정맞게 춤을 추는 짤방이 존재한다. 이는 Crab Rave라는 외딴 섬에서 게들이 단체로 춤을 추는 뮤직비디오에 벨파스트 SD 캐릭터가 춤을 추는 팬메이드 짤방을 합성한 밈이다. 그리고 얼마 못가서 넵튠도 생겼다.

설정 단락에 간략히 언급됐지만 벨파스트의 현역 마지막 활동이 6.25 전쟁인데 벨파스트는 1997년까지 영국 식민지령이던 홍콩을 거쳐 한국에 도착해 북한과 중공군 연합의 거점을 공격하거나 한국군 해병대 수송 및 포로 이송 역할을 맡았다. 11월에 와서 머지 않아 겨울이 찾아왔는데 혹한이라서 갑판이 얼어붙거나 1952년 7월 소련제 76.2mm 사단포에 측면 손상을 입는 등 고생했다. 무사히 임무를 마친 후에 영국으로 귀국했으며, 20년 가까이 활동을 중지했다가 1971년 10월 21일 정식으로 퇴역하면서 기념함이자 박물관으로서 템스 강을 찾는 관광객들을 맞이하고 있다. 메인 3 대사에서 템스 강을 언급하는 이유도 현재 벨파스트가 템스 강에 제국 전쟁 박물관으로서 정박했음을 반영해서다. 아주 드물지만 벽람항로 플레이어들 중 영국에 가게 되면 템스 강에서 벨파스트를 찍은 인증 사진을 올리기도 한다.

애니에서 엔터프라이즈와 엮인다는 설정을 공식에서도 알아서인지 SNS에서도 엮인다. 원래의 에피소드에서는 맨날 전투식량만 먹어대는 엔터프라이즈가 전투식량 사재기를 하는 현장을 목격한 벨파스트가 이후 전투식량이 들어있는 서랍을 사슬과 자물쇠로 묶어놓은 후 뾰루퉁한 표정을 짓는 엔터프라이즈에게 야채를 먹으라고 권유한다. 엔터프라이즈가 덧글로 전투식량만으로 영양은 챙길 수 있다고 따지자 그게 제대로 된 식사냐고 받아치는 덧글을 남긴다. 또한 에든버러가 슬쩍 케이크 좀 만들어달라고 조르자 지나친 당분은 몸에 해로우니 간식을 적당히 먹으라고 핀잔을 줘 에든버러가 왜 굳이 공개적으로 말하냐고 경악한다.

지휘관(플레이어)의 덧글 중 고기도 원한다는 내용을 고르면 단백질과 칼로리에 영양이 과잉된 전투식량을 매일 먹는 엔터프라이즈가 영양을 골고루 섭취해야 한다는 답변을 남기며, 메이드는 영양학도 공부하는 거냐는 내용을 고르면 주인님이 건강하게 지낼 수 있게 보좌하는 것도 메이드의 몫이라는 답글로 지휘관에 대한 호감을 드러내는 내용으로 끝난다.

엔터프라이즈의 캐릭터 붕괴 논란으로 인해 수정이 가해진 에피소드는 네바다나 베스탈에게 엔터프라이즈의 식생활을 고쳐달라는 부탁을 받았다는 내용이 추가됐다.

미카사의 함선 강좌 유투브 공식 채널에서는 엔터프라이즈 다음으로 공개됐으며, 엔터프라이즈와 마찬가지로 2부에 나눠서 나온다.

8. 둘러보기

함종별 캐릭터 목록

{{{#!folding [ 펼치기 · 접기 ]

함종

등급

함선

구축함

SSR

Z46, 르 트리옹팡, 시작형 부린 MKII, 엘드릿지, 유다치, 유키카제, 카와카제, 화이트 하트E

SR

Z1, Z23, Z25, Z35, 글로우웜, 노와키, 니이즈키, 니콜라스, 라피, 르 테메레르, 매치리스, 머스킷티어, 모리, 뱀파이어, 범용형 부린, 블랑, 시구레, 아야나미, 안샨, 요이즈키, 재블린, 찰스 오스본, 창춘, 타이위안, 푸슌, 하루츠키, 후부키

R

Z18, Z19, 그리들리, 대처, 래드포드, 르 마르스, 미치시오, 마츠카제, 베일리, 벤슨, 시라츠유, 심즈, 아덴트, 아리아케, 아마존, 아사시오, 아카스타, 아카츠키, 오야시오, 오오시오, 와카바, 우라카제, 유구레, 이나즈마, 이소카제, 이카즈치, 젠킨스, 주노, 주피터, 저지, 카게로, 카미카제, 쿠로시오, 타니카제, 포르뱅, 포춘, 플레처, 하마카제, 하츠하루, 하츠시모, 허먼, 후미즈키

N

Z20, Z21, 다운즈, 맥콜, 무츠키, 미나즈키, 미카즈키, 불독, 비글, 스펜스, 시그넷, 시라누이, 올릭, 우즈키, 캐신, 코멧, 크레센트, 크레이븐, 키사라기, 푸트, 폭스하운드

경순양함

PR

넵튠E

SSR

몬트필리어, 벨파스트, 샌디에이고, 아브로라E, 퍼플 하트E

SR

넵튠, 닝하이, 덴버, 모가미, 미쿠마, 꼬마 벨파스트E, 세인트루이스, 셰필드, 아가노, 얏센, 에든버러, 에밀 베르탱, 오로라, 유바리, 진츠, 콜롬비아, 클리블랜드, 핑하이, 헬레나

R

갈라테아, 뉴캐슬, 라이프치히, 브루클린, 센다이, 아레투사, 아킬레스, 애틀랜타, 에이잭스, 이스즈, 자메이카, 쥬노, 피닉스, 피지, 호놀룰루

N

나가라, 롤리, 리앤더, 리치몬드, 아부쿠마, 오마하, 카를스루에, 쾨니히스베르크, 쾰른

중순양함

PR

생 루이E, 이부키E, E

SSR

마야, 미니애폴리스, 블랙 하트E, 아타고, 초카이, 타카오, 프린츠 오이겐

SR

그라프 쉐페, 느와르, 도셋셔, 도이칠란트, 런던, 모가미, 빈센스, 아스토리아, 어드미럴 히퍼, 위치타, 요크, 엑세터, 인디애나폴리스, 퀸시, 휴스턴

R

나치, 노샘프턴, 노포크, 묘코, 서섹스, 서포크, 슈롭셔, 시카고, 켄트, 포틀랜드

N

솔트레이크 시티, 아오바, 카코, 키누가사, 펜사콜라, 후루타카

모니터함

SSR

SR

에레버스, 에버크롬비, 테러

R

N

순양전함

SSR

후드

SR

그나이제나우, 됭케르크, 리나운, 샤른호르스트, 콩고, 키리시마, 하루나, 히에이

R

리펄스

N

전함

PR

모나크E, 이즈모E

SSR

나가토, 노스캐롤라이나, 듀크 오브 요크, 매사추세츠, 미카사, 사우스다코타, 워스파이트, 워싱턴, 장 바르, 티르피츠, 프린스 오브 웨일즈

SR

넬슨, 로드니, 메릴랜드, 무츠, 애리조나, 웨스트버지니아, 콜로라도, 퀸 엘리자베스

R

야마시로, 이세, 캘리포니아, 테네시, 펜실베이니아, 후소, 휴가

N

네바다, 오클라호마

경항공모함

SSR

센토

SR

유니콘, 호쇼

R

롱 아일랜드, 쇼호, 준요, 히요

N

레인저, 랭글리, 보그, 허미즈

항공모함

SSR

그라프 체펠린, 그린 하트E, 다이호, 빅토리어스, 쇼카쿠, 아카기, 에식스, 엔터프라이즈, 일러스트리어스, 즈이카쿠, 카가

SR

글로리어스, 렉싱턴, E, 새러토가, 소류, 아크로열, 요크타운, 호넷, 히류

R

와스프

N

공작함

SSR

아카시

SR

베스탈

R

N

잠수함

SSR

U-47, U-81, 이19, 알바코어

SR

U-557, 데이스, 쉬르쿠프, 이26, 이58

R

N

  • 윗첨자E: 콜라보 이벤트 등으로 한정 기간동안만 획득 가능한 함선
  • 윗첨자: 개장 가능한 함선

}}} ||


  1. [1] 사실상 기본 일러만 담당했으며 이후 나오는 스킨들의 경우 다른 일러스트레이터인 '89'가 전담해서 그리고 있다.
  2. [2] 좀 더 고증을 살린다면 '평안하시온지요'로 번역해야 한다.
  3. [3] 다만 에든버러가 그 '자신은 잘 하고 벨파스트는 못하는 것'이 뭔지 가르쳐달라니까 그런건 스스로 알아내야 한다며 얼렁뚱땅 넘어간다(...). 또 애든버러 대사중에는 자신이 실수한것에 타이르기만 하다보니 속상한것도 있는 모양이다.
  4. [4] 이 때 샤른호르스트가 지원군 도착을 알아차리지 못하도록 레이더를 부쉈다.
  5. [5] 아카시 미션 최종보상으로 하나 획득한 이후 소형함 건조에서도 뽑을 수 있게 된다. 말인즉 아직 퀘스트를 클리어 하지 못했다면 샌디에이고와 몬트필리어, 그리고 벨파스트만 나온다.
  6. [6] 정확히 말하자면 벨파스트 자체는 어지간한 SSR급 건조율을 갖고 있고, 샌디에이고가 지나치게 건조율이 높은 것이다.
  7. [7] 샌디에이고(나는 넘버원!), 유니콘(My night)에 이은 캐릭터송 제3탄
  8. [8] 152mm三連装砲T1
  9. [9] 533mm三連装魚雷T1
  10. [10] 다이호, 유다치, 장 바르, 사우스다코타, 일러스트리어스, 시애틀 등등
  11. [11] 여담으로 1권의 특전으로 주어진 엔터프라이즈의 스킨은 담당 일러스트레이터인 하오 특유의 그림체가 가진 호불호에 더해 사실상 기본 스킨에서 자세만 달라진 수준 아니냐며 벨파스트와 비교당하고 있다.
  12. [12] 심부름을 하는 사람. 같은 진영의 넵튠도 자기를 급사라고 늘 언급한다.
  13. [13] 물론 진짜 맨살로 막은 것은 아니고 위 이미지처럼 제대로 방어자세를 갖춘 채 두팔의 건틀릿으로 막았다
  14. [14] 의장이 다 수리되지 못한 상태로 출격했는데 수리되지 못한 의장이 문제를 일으켜 공격조차 할 수 없었다.
  15. [15] 항상 엔터프라이즈의 옆에 있고 전투에서는 구해주기도 하며 도움되는 조언을 해주거나 생활습관을 교정해주는 등 정성으로 돌봐준다.
  16. [16] 5화의 계략이 벨파스트가 짠 것이였다.
  17. [17] 엔터프라이즈도 이와 비슷한 인물이기는 하나 클리블랜드, 일러스트리어스, 유니콘 등 아군 소속조차 걱정하게 할 정도로 음식을 많이 먹지 않고 몸을 아끼지 않을 정도로 무리하게 일을 하고 있다.
  18. [18] 이걸 이용해 IDW의 얼굴을 벨파스트에 합성한 사람이 등장했다!! 누가 이런 끔찍한 혼종을 만들었단 말인가!
  19. [19] 사실 일러레의 실력이 상승한 후에 그린 M500과, IDW의 개조판 MOD3의 일러는 벨파스트와 마찬가지로 준수한 편이다. 참고로 K箱는 로딩 일러 중 퀸 엘리자베스와 워스파이트가 나와있는 로딩 일러도 담당했...는데 이 둘의 원본 일러레는 다른사람이여서 그런지 K箱가 그린 로딩 일러에서는 완전 다른 사람들이 되어버렸다(...).
  20. [20] 중국 서버 기준으로 오픈 한달 후에 추가되었다. 그 때문에 어느 나라 서버건 훈장교환 목록에는 없다. 일본 서버에는 중국 서버와 달리 오픈부터 건조 목록에 있었지만 마찬가지로 훈장 교환 목록에는 없다. 한국 서버는 중국 서버와 같이 오픈 직후에는 건조 목록에 들어있지 않았다.그것도 모르고 과금으로 벨파스트는 커녕 샌디에이고만 줄창 뽑은 과금러들에게 묵념을.... 이후 2018년 4월 3일 업데이트 때 등장. 아 물론 등장했다고 아소봉이 안나온다는건 아니다. 다시 한번 과금러들에게 묵념을...
  21. [21] 훈장 교환으로 뜨는 SSR 함선은 아소봉을 포함해서 후드, 프린츠 오이겐, 일러스트리어스, 타카오, 워스파이트, 엔터프라이즈 총 7 캐릭터다.
  22. [22] 간단하게 말해서 장갑이 없는 수준인데다가(이로 인해 수면 위 시타델이랑 겹쳐서 시타델 털리기도 쉽다.) 어뢰가 없고, 영순양에 달리는 수리반이 없다는 점을 빼면 모든걸 다 가진 순양함이라고 보면 된다.
  23. [23] 소녀전선 AR소대원 디폴메 피규어들이 인게임 디폴메 그래픽을 차용한 모습으로 나왔는데, 이쪽의 경우 하비맥스측에서 미니크래프트라고 브랜드를 붙여서 나올 예정이다. 따라서 Saru(로 추정되는)의 소녀전선풍 디폴메로 조형된 피규어들도 미니크래프트로 브랜딩해서 내놓을 가능성이 높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