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무위키 모바일 미러 (일반/어두운 화면)

1. 동음이의어
2. 전한의 학자
3. 제로 흐름의 원의 등장인물
4. 대만의 도시 및 현

1. 동음이의어

2. 전한의 학자

賈誼 BC 200~BC 168

허난성(河南省) 뤄양(洛陽) 출생. 고작 20살의 나이에 박사가 된 전한의 최연소 학자다. 시문에 정통하고 제자백가에 능통해서 한문제의 신임을 받았으며, 박사가 된지 1년만에 태중대부가 되어 진(秦)나라 때부터 내려온 율령 ·관제 ·예악 등의 제도를 개정하고 전한의 관제를 정비하기 위한 많은 의견을 상주하였다.

하지만 주발등의 미움을 받아 좌천되었고, 스스로의 처지를 굴원에 비유하며 복조부, 조굴원부, 초사(楚辭)에 수록된 석서(惜誓)등을 썼다.

4년 뒤 복귀하여 문제의 막내아들 양회왕(梁悔王)의 태부가 되었으나 왕이 낙마하여 급서하자 이를 애도한 나머지 1년 후 33세로 죽었다. 저서에 《신서(新書)》 10권이 있으며, 진의 멸망 원인을 추구한 과진론이 있다.

그는 미래에 있을 제후왕과의 다툼을 꿰뚫어 보고 상소를 올려 개혁을 요구했다. 가의의 개혁 내용은 일단 제후왕들의 세력을 약화시키자는 것이었는데, 왕들을 오히려 수십명을 더 봉하여 작게 갈라놓은 후, 힘이 약해진 이들을 조정이 관리하자는 것이었다. 그러나 한문제는 이 개혁에 동의하지 않았다.

그러자 가의는 문제의 아들인 회양왕(淮陽王) 유무(劉武)를 죽은 양회왕을 대신해서 양나라 왕으로 삼으라고 주청했다. 황태자인 경제가 훗날 왕이 될때 큰 도움이 되리라는 판단에서였다. 문제는 이 말을 따라 유무를 양왕으로 삼고 40여성을 지배하게 하였다. 이 유무는 훗날 오초7국의 난에서 대활약을 벌임으로써 한경제가 제후왕들을 물리치는데 큰 힘이 되었다.

3. 제로 흐름의 원의 등장인물

추가바람

4. 대만의 도시 및 현

분류

CC BY-NC-SA 2.0 KR(일반 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