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사(품사)

冠詞

article

영어 & 한국어 품사

체언

명사

대명사

수사

용언

동사

조동사

형용사

수식언

관형사

부사

관사

관계언 & 독립언

조사

전치사

감탄사

1. 개요
2. 다른 언어의 관사
3. 관련 항목

1. 개요

한국어에 조사가 있다면 유럽 언어들엔 관사가 있다.[1][2]

대한민국 모든 학생, 어쩌면 성인까지도 괴롭히는 사실상 영문법 최고 보스

관사의 의의를 쉽게 설명하면 이런 거다. Be patient는 '참을성 있게 되어라'인데, Be a patient는 '환자가 되어라'가 된다.

한 마디로 '명사의 속성'을 정의하는 낱말이라고 할 수 있겠다. 수식언에 속한다. 명사에 특정한 을 씌운다고 보면 조금은 이해가 간다. 부정관사는 이고, 정관사는 왕관이고 고유어 용어로는 '얹음씨'란 게 있다.

보통 '어떤 특정한 것'을 가리키는 '정관사','특별히 정해지지 않은 일반적인 것'을 가리키는 '부정관사'로 나뉘고, '특정하지 않은 얼마정도 되는 양의 것'을 가리키는 부분사(partitives), 혹은 정관사와 부정관사를 아예 쓰지 않는 영관사(zero article) 등이 있다. 이러한 관사는 크게 한정사(determiners)에 속한다.

아랍어엔 정관사만 있다. 알 자지라할때 ''이 그 것이다. 히브리어, 그리스어도 정관사만 있다. 반대로, 북아프리카 베르베르족이 쓰는 타마지트어엔 부정관사만 있다. 영어를 제외한사실 영어의 부정관사는 있으나 마나다. 대부분의 인도유럽어는 남성 여성 중성에 따른 관사 구별이 또 따로 있다. 이게 무슨 소리야 그래도 슬라브어들은 불가리아어 같은 일부를 제외하면 관사가 없다. 물론 문법은 어렵다. 그런데 관사가 있는 블가리아어는 슬라브어 중 가장 덜 복잡하다?

왠일인지 라틴어에는 관사가 없다. 그래서 "야! 신난다~"일 것 같지만, 오히려 격변화는 있는데 관사가 없어서 명사의 성(性)을 암기할 때에나 독해할 때에 은근히 불편하다.

정관사

The computer → (말하는 나도 알고 듣는 너도 아는 바로 그) 컴퓨터

 

부정관사

A computer → (어느 특정한 컴퓨터가 아니라 그냥 일반적인 어떤 말하는 나는 구체적으로 알지만 듣는 너는 구체적으로 모르는) 컴퓨터 (하나)

 

부분관사

(프랑스어)Voulez-vous du café? → (어느 정도 양인지는 불분명하나 얼마 정도의) 커피 드실래요?

 

인도유럽어에는 대부분 있지만 보다시피 한국어를 비롯한 동북아의 언어에서는 딱히 관사라 할게 없기 때문에 익숙해지기 어렵다.

영어나 아랍어 등 대부분 관사가 사용되는 언어에서는 명사 앞에 놓이지만 스칸디나비아계 언어들처럼 관사가 뒤에 붙는경우도 있다.

(스웨덴어)Kungen → (en = 정관사) 왕

다만, 스칸디나비아계 언어들은 정관사만 뒤에 붙고 부정관사는 앞에 붙는다. 특이하게도 형용사가 붙으면 정관사가 앞과 뒤 둘다 붙는다.

(스웨덴어)det stora huset → (det/et = 정관사) 큰 집

게르만어에서의 관사의 어원은, 부정관사(a/an, ein, en 등)는 하나(one, ein, en) 정관사(the, der, det 등)는 지칭대명사 저것(that, der, det)에서 온것이다.

영어에서 관사의 활용에 대해 가장 명심해서 외워야 할 것은, 가산명사(수를 셀 수 있는 명사)는 절대 관사나 복수형 어미 없이 혼자 나올 수 없다는 것이다.

I like dog (X) : 이렇게 쓸 수 있긴 한데, 관사 없이 dog를 쓰면 물질명사로 간주되기 때문에 개가 아니라 개고기가 된다.[3]

I like dogs (o) : 보통 '나는 개를 좋아해요'라고 말하려면 이렇게 쓴다.

I like a dog (o)

I like the dog (o)

심지어 관사가 있고 없고로 품사까지 바뀌는 경우가 있다. 위에서 취소선으로 나온 그 경우.

Be patient : 참을성을 가져라

Be a patient : 환자가 되어라(...)

불가산명사는 관사 없이 나올 수도 있고 관사와 함께 나올 수도 있다.

I like mud (o)

I like the mud (o)

 

그러나 고유명사의 경우 관사의 활용이 그냥 임의로 관용적으로 정해진 것이 많기 때문에 어느 정도는 외워야 한다. 왜 Buckingham Palace는 그냥 Buckingham Palace고, The Empire State Building은 왜 the Empire State Building이며, Korea는 그냥 Korea고 The United States는 왜 The United States이며 공원 이름엔 The가 왜 붙지 않는지 아는 사람은 별로 없을 것이다.

형용사에 정관사 The를 붙이면 그 형용사와 연관된 추상명사가 되며, 주로 그 형용사가 의미하는 속성을 가진 사람을 나타낸다. 예를 들면

poor : 가난한

The poor : 가난한 자들

이런 식이다. 그러므로 "Be the reds!"는 단순히 "빨강들이 되어라!"가 아닌 "붉은 자들이 되어라!" 정도로 해석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특히 한국어에는 관사 개념이 없으므로 한국 사람들이 영어를 배울 때 많이 틀려먹는 부분이기도 하다. 영어를 잘 모르는 초보자들은 아예 빼먹는 경우가 많고, 좀 배웠다 하는 사람들은 반대로 지나치게 관사를 많이 쓴다. 그나마 비슷한 게 있다면 관형사라는 것이 있기는 한데, 1:1 대응되지 않는 개념이다. 오히려 국어의 관형사와 비슷한 것은 영어 형용사이다.

2. 다른 언어의 관사[4]

인도유럽어 중 특히 유럽에서 쓰이는 많은 언어에 관사가 존재하는데, 인도유럽어의 굴절어적 특성과 맞물려서 성 또는 격(혹은 둘다)에 따라 변하는 모습을 보인다.

예1) 독일어 정관사; 성과 격 모두에 따라 변화하는 예시이다.

남성

여성

중성

복수형

주격(1격)

der

die

das

die

목적격(4격)

den

die

das

die

여격(3격)

dem

der

dem

den

소유격(2격)

des

der

des

der

예2) 프랑스어 정관사; 성에 따라 변화하는 예시이다.

남성

여성

남/여 복수

le

la

les

예3) 루마니아어 정관사; 성과 격 모두에 따라 변하며 특이하게 어미처럼 행동하며 명사 뒤에 붙는다. 명사의 형태에 따라 굴절하기 때문에 표로 만드는 것은 의미가 없어서 단어의 변화 예로 대체한다.

남성(단수)

여성(단수)

중성(단수)

남성(복수)

여성(복수)

중성(복수)

주격/대격

băiatul

mama

oul

băieții

mamele

ouăle

속격/여격

băiatului

mamei

oului

băieților

mamelor

ouălor

(루마니아어의 정관사는 명사의 형태에 따라 굴절하는 요소이기 때문에 이렇게 표로 만드는 것은 무의미하다.)

한편, 우랄어족에 속하는 헝가리어는 인도유럽어족은 아니지만 주변 언어의 영향을 받아서 같은 어족의 핀란드어와는 달리 관사가 존재한다. [5] 정관사는 영어의 부정관사처럼 바로 다음 음소가 자음이냐 모음이냐에 따라서만 변한다. 여기까지는 쉬운 것 같지만... 목적어에 정관사가 붙으면 뜬금없이 타동사 활용 규칙이 바뀐다..

예4) 헝가리어 관사

부정관사

정관사(자음 앞)

정관사(모음 앞)

egy

a

az

예) 나는 사과를 좋아한다

Egy almát akarok. : I want an apple.

Az almát akarom. : I want the apple.

3. 관련 항목

이 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관사 문서의 r55 판에서 가져왔습니다. 이전 역사 보러 가기


  1. [1] 관사는 그 기능 면에서 한국어의 조사와 유사한 점이 있다. 예컨대 독일어는 관사로 격을 표시하는 반면 한국어는 격조사로 격을 표시한다. 참고로 유럽 언어들의 전치사 역시 기능적인 면에서 한국어의 조사에 대응한다. 애당초 한국어의 조사 자체가 ‘전치사(체언 앞에 놓이는 품사)’에 대응되는 ‘후치사(체언 뒤에 놓이는 품사)’의 일종이다.
  2. [2] 다만 실질적으로 둘을 동일 선상에 놓긴 어렵다. 원래 한국어의 조사에 완전대응될 유럽어의 특성은 변화쯤 될텐데, 대부분 유럽어가 명사 격변화가 거의 소실되고 어순이 그 자리를 차지하고 있는 시점에서 관사와 전치사는 한국어의 조사에 비해서는 그 기능이 훨씬 제한적이다. 따라서 취소선을 다시 쳐둔다.
  3. [3] 심슨 가족에서 리사 심슨이 동물원에서 양을 본 후 양고기를 못 먹겠다고 하자, 호머 심슨이 'This is lamb, not a lamb.'이라고 한다. 관사가 안 붙은 lamb은 죽어서 고기가 된 양, 관사가 붙은 a lamb은 살아있는 양이라는 뜻.
  4. [4] 여기서 다른 언어는 영어를 제외한 언어를 말한다.
  5. [5] 핀란드어도 "se"라는 관사를 넣으려는 시도가 있었지만 크게 받아들여지지 못해서 사라졌다. 예를 들어 현대 핀란드어로 uusi testamentti라고 하는 것을 se wsi testamenti로 표기한 책이 있었다.

분류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