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무위키 모바일 미러 (일반/어두운 화면)

1. 개요
2. 상세
3. 사용방법
4. 용례
5. 여담

1. 개요

2018년 하반기 경에 인터넷 상에 유행한 개드립.

2. 상세

여동생: ... 그치만...

나: ... 응?

여동생: ... 그치만... 이런 행동이 아니면... 오니쨩... 내게 관심도 없는 걸!

나: 손나 바카나! 그럴 리가 없잖아! 넌 하나뿐인 내 여동생이라구... 그리고... 꽤나 귀엽고 말이지...

여동생: 에에...? 혼또...?

나: 쓰... 쓸 데 없는 소리하지 말고 영화나 보자고

여동생: 오니쨩~

하더니 갑자기 팔짱을 끼는 바람에 창피해서 떼내려고 했는데 주위에서 갑자기 박수를 치더군요...;

흠... ㅡㅡ; 동생 녀석 이래 봬도 얼굴은 도내 최상위랭크[1]랄까? (어이! 위험하다구!)

-

원문 일부. 손발이 오그라든다

2018년 3월 27일 웃긴대학에 올라온 (분노주의) 여동생이 메1갈한다라는 제목의 글에서 처음 시작되었다.

이상한 행동을 하기 시작한 사람이 사실 츤데레여서, 그 이상한 행동이 글쓴이의 관심을 끌기 위해 한 행동이었다는 어이없는 결말로 만들어버리는 낚시성 드립이다. '오니쨩'이란 말에서 드러나듯, 이는 라이트 노벨이나 일본 애니메이션의 클리셰를 적당히 비틀어서 만든 것. 지극히 정상적인 한국어로 심각한 이야기를 쓰다가 '그치만'을 기점으로 갑자기 뜬금없이 한본어, 오덕체가 등장하면서 분위기가 급반전되는게 포인트로, 글에 몰입해서 읽고 있던 사람들을 제대로 엿 먹이는 효과를 인정받아 너도나도 사용하는 개드립이 되었다.

[image]

원본 생성 이후 커뮤니티 내에서 종종 쓰이던 드립이었으며, 에브리타임에서 이 드립을 응용한 "남매싸움 꿀팁" 게시글이 올라오면서 2018년 하반기에 유행을 타기 시작하였다. 그 이후 유튜브에서 유행한 쯔꾸르 게임 직진게임의 엔딩에서 이 드립이 나오면서 더더욱 퍼지게 된다.

3. 사용방법

기본적으로는 제목 낚시가 주 목적이다. 뭔가 진짜같고 심각하거나 진지한 내용의 ''을 한참 풀다가 "그치만..."을 기점으로 말투가 헤까닥 바뀌어 버리는게 포인트. 원본이 메갈관련 낚시인 것처럼, 그 시점에서 사람들의 호기심을 끌만한 주제로 관심을 끌고 감정이입을 시키다가 갑자기 손발이 남아나질 않게 오글거리는 글로 바꾸어 읽던 사람에게 엿을 먹이는 것이 포인트다. 워낙 자주 쓰이다보니 커뮤니티에 따라선 식상하다며 진작에 눈치채는 경우도 많다. 때문에 사람들을 잘 낚으려면 그치만 드립을 예상하지 못하게 적절히 속여넘기는 변화구 기출 변형 글솜씨가 필요하다.
실제 사건이나 진지하게 쓰여진 게시글에 댓글로 "그치만..."을 적어서 드립으로 연결해버리는 것. 당연히 글작성자 본인이 낚는 경우가 아니기 때문에 더 예상하기 힘들어서 제대로 사람들을 터트릴 수 있다. 예를 들면 회사 상사가 등산에 맛들려서 허구한 날 자신을 끌고 주말등산을 데리고 다녀서 괴롭다는 글에 댓글로 "상사: 그치만... "을 적어넣는 것. 사람들이 드립을 받아줘서 드라군 놀이마냥 내용을 연결해주는 경우까지 이어질 수 있다.

4. 용례

그치만.. 내가 이렇게라도 하지 않으면 플레이어쨩은 배그 모바일엔 관심도 없는걸..?

5. 여담


  1. [1] 도내 최상위 랭크 드립은 아마 이 만화에서(인벤 링크) 유래된 것으로 추정된다. #2 같은글(펨코) 전국도 아니고 미묘하게 도내에서 외모 랭크를 정한다는 어이없는 이 부분이 인상깊었는지 다른 드립글들에서도 적절하게 바꿔 쓰인다

분류

CC BY-NC-SA 2.0 KR(일반 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