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무위키 모바일 미러 (일반/어두운 화면)

[image]   동음이의어에 대한 내용은 무기(동음이의어) 문서를 참조하십시오.

1. 개요
2. 유사 표현
3. 인류와 무기
4. 싸움에서
5. 각종 오해와 통념들
6. 목록

1. 개요

武器 / Weapon

싸움이나 전쟁을 할 때 상대방에게 상해를 입히기 위해 사용하는 도구. 크게 화약을 쓰지 않는 냉병기와 화약의 힘을 사용하는 화기로 나뉜다.

2. 유사 표현

유의어로 '병기'(兵器)가 있다. 병사 병(兵)을 쓰는 만큼 약간 더 전쟁에 특화된 무기라는 인상이 강하다.

법적으로 사람에게 상해를 입힐 수 있는 물건은 흉기, 위험한 물건, 위험물 등으로 정의된다.

3. 인류와 무기

인간의 신체는 맹수에 비하면 매우 약하기 때문에 이들에 대적하려면 무기가 필요했다. 선사시대 초기의 석제 무기들은 인류가 최초로 만든 무기들이다. 철제 무기와 집단화를 통해 인류는 동물에 비해 전투적인 우위를 얻는 데 성공했으나, 결정적으로 동물의 위협을 크게 감소시킨 것은 총기의 덕분이었다. 한편 같은 인간을 죽이는 데에도 많이 쓰였다. 인류 집단이 거대해지면서 집단 사이의 영역이 겹쳐 전쟁이 발생했기 때문이다.

고도로 조직화된 인간 집단인 국가에서 무기의 제작은 대개 국가가 전담하는 것으로 변모한다. 피지배층을 억누르기에 무기를 제한하는 것만큼 효과적인 것은 없었기 때문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냉병기 시대에는 간단한 도구들도 무기로 사용될 수 있었기에 저항하는 것이 더 수월했으나, 화기의 시대에는 사제 무기를 만드는 것은 무척 어렵다. 오늘날 총기 소유가 금지되어있는 것도 국가의 무기 독점으로 해석할 수 있다. 반대로 말하면 민중 입장에서 무기는 부당한 공권력과 맞서 싸우는 저항을 상징하는 요소다. 한국의 죽창, 미국의 산탄총이 그 예. 특히 미국에서 총기는 개척주의의 영향으로 옹호되고 있다.

4. 싸움에서

싸움에 있어서 신체능력 차이를 극복할 수 있는 물건이다. 압도적인 격투 실력 차이가 없는 이상 맨몸으로 자기보다 체급이 높고 근력이 강한 상대를 정면에서 이기기는 아주 어려운 일이지만, 상대방보다 약하더라도 무기를 든 자는 맨몸인 상대를 어렵지 않게 제압하거나 살해할 수 있다. 장전된 을 가지고 있다면 조준하고 방아쇠를 당기기만 하면 되므로 어린아이가 건장한 성인을 제압할 수 있게 해준다. 인류가 가진 최강의 무기인 총이 아닌 작은 칼 한 자루, 적당한 둔기만 쥐어도 맨몸으로 대적이 거의 불가능해진다.

그런데 여러 사례들을 보면 격투기 선수가 칼이나 몽둥이를 들고 있는 강도를 맨손으로 때려잡거나 한 사례가 흔하다. 이는 무기가 별 소용이 없었기 때문이 아니라, 무기를 든 쪽에서 상대를 해칠 배짱은 없었거나 애초에 위협만 하는 것이 목적이었기 때문이다. 무기를 든 사람이 정말 상대를 죽일 의도로 덤벼들면 격투기 선수라도 몸을 피하는 것이 상책이다.

굳이 싸움을 하지 않고도 상대를 굴복시키는 가장 효과적인 수단이다. 알 카포네 말마따나, "그냥 친절한 말을 했을 때보다, 친절한 말에 총을 더하면 더 많은 것을 얻을 수 있는 것"이라고 하였다.

5. 각종 오해와 통념들

{{{#!wiki style="margin-top: -6px; margin-left:0px;"

이 문서는 토론을 통해 사측의 판단에 따라 편견 및 고정관념/사회 문서의 기여내용을 관련문서로 이동시키고 삭제하기(으)로 합의되었습니다.

합의된 부분을 추가 토론 없이 편집할 경우 편집권 남용 및 문서 훼손으로 간주되어 차단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

6. 목록

현실의 무기는 무기 관련 정보 문서, 창작물의 무기는 가공의 무기 문서로.


  1. [1] 단 이 경우는 대부분 전의상실을 초래한다. 일선 경찰관들에게 칼 든 강도를 두려워하지 말 것을 격려하는 심리학자 데이브 그로스먼(D.Grossman) 역시 "살인의 심리학" 과 같은 자신의 저서에서 항상 이 점을 강조하고 있다. 거꾸로 말하면 칼은 심리적인 압박을 하기에 특화되었다고도 할 수 있다.
  2. [2] 일본도를 활용하는 검술이 무슨 라이트세이버 듀얼마냥 쾅쾅 부딪쳐 가면서 싸우는 게 아니라는 걸 상기해 보자. 대부분 상대의 검을 피하거나, 흘려보내거나, 스치듯 하면서 빈틈을 노리는 것들이다.
  3. [3] 실제로 일본도 유물 중 유독 에도 시대에 만들어진 칼들의 강도가 떨어진다는 연구 결과도 있다. 나루세 칸지 항목으로.
  4. [4] 대개의 화염방사기는 질소충전형이다. 압축공기를 사용하면 산소가 들어있기 때문에 불이 붙을 염려가 있다.
  5. [5] 한 가지 예를 들자면, 4.3 항쟁 당시 국군이 어느 동굴에 숨어든 피난민들을 향해 화염방사기를 발사한 현장에서 향후 이루어진 조사에서 확인된 결과로는 시신은 안 탔는데 동굴 벽에 손톱 자국이 남아 있었다고 한다. 희생자들이 불타지 않고 질식하면서 동굴 벽을 긁다가 죽었다는 증거.
  6. [6] 실제로 은수저가 검어지는 이유는 은수저의 은이 황과 반응하기 때문이다. 따라서 황화합물이 아닌 독에는 반응하지 않으며, 반대로 독은 없지만 황이 들어있는 계란 노른자에는 반응한다.

분류

CC BY-NC-SA 2.0 KR(일반 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