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무위키 모바일 미러 (일반/어두운 화면)

[image]   웹툰에 대한 내용은 미시령(웹툰) 문서를 참조하십시오.

彌矢嶺 / Misiryeong

1. 개요
2. 미시령 옛길
3. 미시령터널

1. 개요

강원도 인제군 북면과 고성군 토성면 사이에 있는 고개. 그러나 행정구역고성군의 영역에 들어갈 뿐[1], 실질적으로 속초시의 관문 역할을 하는 고개다.

미시령 관련 정보: http://cafe.daum.net/misiryeong

2. 미시령 옛길

해발 고도는 826m고, 도로 표지판상으로는 767m로 나온다. 옛 56번 지방도가 지나간다. 지방도답게(...) 상당히 폭이 좁고 헤어핀 쩌는 왕복 2차로 길이며 가드레일도 부실하여 매우 위험한 길이었다. 겨울에 눈이라도 내리면 태백산맥을 넘는 고개들 중 가장 먼저 통제되는 고개가 미시령일 정도. 정상에는 구 미시령 휴게소가 있다.

[image]

▲ 미시령 옛길에서 바라 본 설악산 울산바위. 인제군 용대리와 고성군 원암리 사이 백두대간의 험준한 산악지대를 통과하는 미시령옛길(인제:도적소교차로↔정상:미시령탐방지원센터↔고성:원암1교차로 / 11km)은 급한 경사와 수많은 커브로 이루어진 편도1차선의 도로이다. 미시령옛길에서는 앞지르기가 금지되어 있으며 안전속도는 30km/h이다.

2006년 미시령 터널이 개통됨과 동시에 군도로 격하되어 관리주체는 미시령 정상을 기준으로 고성군인제군으로 나누어졌다. 문제는 자금과 제설장비가 부족한 양개 군이 자군내의 중요 지역 제설에도 모자란 여력을 사실상 비상도로로 격하된 미시령 옛길에 쏟아부을 사정이 아니라는 것이다. 따라서 겨울에는 봄이 되어 도로의 눈이 저절로 녹을 때까지 도로가 장기간 폐쇄되며, 구 미시령 휴게소도 2011년 1월부로 노후화로 인해 폐쇄되었기 때문에 해당 길을 이용하려는 분들은 미리 도로 통행가능 여부부터 조사해야 한다.]

급경사 구간이 길기 때문에 자전거로 내려갈 때 브레이크 마모가 매우 심하다. 중간중간에 멈춰서 반드시 브레이크를 점검하도록 하자. 자동차도 마찬가지로 엔진 브레이크를 적극적으로 사용해야 한다.

백두대간 미시령의 생태축 복원공사가 완료되고 미시령옛길 정상에는 '미시령탐방지원센터'가 개관하였다. 2016년 7월 휴게소 철거 작업을 시작으로 환경부, 설악산국립공원사무소, 인제군, 고성군은 2018년 8월부터 미시령옛길 정상 일대 2만여㎡ 부지에 대해 생태축 복원공사를 진행해 왔다. 2019년 10월까지 진행된 복원공사를 통해 과거 휴게소와 주차장 조성으로 훼손된 절개 지역에 대해 성토를 통해 원래의 지형으로 되살렸고, 미시령옛길 정상의 도로 150m의 선형을 변경하였으며, 미시령탐방지원센터(1층 1동 / 면적: 135㎡)가 설치됐다.

[image]

▲ 미시령옛길 정상의 미시령탐방지원센터 (주소: 강원도 고성군 미시령옛길 383)

▼ 미시령탐방지원센터 앞마당에서 바라 본 속초시와 동쪽 바다

[image]

'미시령탐방지원센터'는 2020년 3월 개관하였다. 한반도의 핵심 축이자 자연생태계의 보고인 백두대간과 미시령의 역사와 문화를 과거와 현재의 사진 자료를 전시해 소개하고 있다. 특히, 그동안 훼손되고 단절되었던 백두대간 미시령의 과거와, 생태축 복원공사로 원래의 모습을 되찾은 현재 미시령의 비교를 통해 개발로 황폐해진 국토를 재건하고, 자연과 인간이 상생하는 환경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는 사람들의 열정을 엿볼 수 있다. 미시령탐방지원센터의 앞마당 전망대에 서면 속초시 전역과 동쪽 바다를 조망할 수 있다.

3. 미시령터널

미시령터널 문서로.


  1. [1] 고개 다 내려오면 고성 쪽으로 가는 샛길이 있긴 하다.

분류

CC BY-NC-SA 2.0 KR(일반 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