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무위키 모바일 미러 (일반/어두운 화면)

관악기

{{{#!folding [ 열기 / 닫기 ]

목관악기

플루트 · 피페 · 트라베르소 · 피콜로 · 오보에 · 코랑글레 · 오보에 다모레 · 두둑 · 클라리넷 · 피콜로클라리넷 · 베이스클라리넷 · 바순 · 콘트라바순 · 색소폰 · 리코더 · 백파이프 · 틴 휘슬 · 오카리나 · 대금 · 중금 · 태평소 · 소금· 피리(악기) · 대피리 · 저피리 · 퉁소 · 단소 · · 생황 · · 당적 · 봉소 · ·

금관악기

호른 · 트럼펫 · 트롬본 · 튜바 · 코넷 · 유포니움 · 플루겔혼 · 오피클라이드 · 나발

Free Reed

멜로디언 · 하모니카

타관악기

오르간(파이프오르간)

미분류

카주 · 마우스피스 · 윈드 컨트롤러

}}} ||

[image]

사진 출처는 네이버 백과사전

鳳簫

중국의 전통 관악기의 일종. 한국에서도 각종 제례악에 편성되기 때문에 국악기로 분류된다. 중국인들의 허풍에 따르면임금때부터 있었다고 하는 중국 고대 악기의 일종이다.

팬플룻과 유사하게, 나무로 된 틀에 길고 짧은 관 여러 개를 꽂아서 부는 형태이다. 각각의 관에는 단소와 같이 u자 형으로 취구를 파서 소리를 낼 수 있게 해 놓았다. 남아메리카아프리카 등지에서 사용되는 팬플룻중국 남북조시대에 서아시아의 음악이 유입되며 함께 따라 들어왔다는 설이 있다.

원래 이름은 그냥 '소(簫)'이고 중국에서는 배소(排簫)라고 한다. 관의 개수가 12개, 16개, 24개 등 다양하고 형태도 다양했으나 한국에서 쓰는 것은 16관짜리며, 형태는 봉황의 날개처럼 좌우 두 끝에서 중앙을 향하여 점점 관의 길이가 짧아지는 봉소 형태를 쓴다.

음은 오른쪽이 가장 낮고 왼쪽으로 갈수록 높아지며, 관의 길이가 좌우가 가장 길고 가운데가 짧은 형태이기 때문에 왼쪽으로 갈수록 길어지는 관은 밀랍으로 관 아래쪽을 메워서 음을 보정한다.

음은 아악의 음을 따라 黃(C)부터 12율 4청성(C부터 평균율 12음+한 옥타브 위의 C C# D D# 네 음을 더한 것)을 낼 수 있으며, 연주할 때는 음률에 따라서 한관 한관 찾아 김을 넣어서 분다. 팬플룻과 달리 각 관이 서로 떨어져 있어서 연결된 음을 연주하는 것이나 빠른 곡을 연주하기가 힘들다고 한다.

분류

CC BY-NC-SA 2.0 KR(일반 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