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무위키 모바일 미러 (일반/어두운 화면)

한국프로농구 신인드래프트

2016-17 시즌

2017-18 시즌

2018-19 시즌

1. 개요
2. 지명 방식
3. 추첨 방식
4. 지명 결과
5. 드래프트 평가
5.1. 드래프트 시작전
5.2. 드래프트 이후
6. 이모저모
7. 관련 문서

1. 개요

2017년 10월 시행되는 KBL 신인선수 드래프트다. 10월 23일에는 순위 추첨식이, 10월 30일에는 트라이아웃과 본 드래프트가 열릴 예정이다.

2. 지명 방식

각 라운드마다 이전 라운드 순위의 역순대로 지명하는 방식이다. 2라운드는 1라운드의 역순으로, 3라운드는 1라운드와 동일한 순서로 진행된다. 단, 지명을 원치 않는 팀의 경우 해당 라운드에서 패스할 수 있다.

3. 추첨 방식

구분

방식

1차 추첨

2016-17 시즌 플레이오프 결과에 따라 추첨 확률을 배분하여 상위 1~4순위 추첨

후순위 배치
(9, 10순위)

1. PO 우승팀, 준우승팀이 1차 추첨에서 추첨되지 않았을 경우
→ 9순위: 준우승팀 / 10순위: 우승팀
2. PO 우승팀, 준우승팀이 1차 추첨에서 모두 추첨될 경우
→ 잔여 팀 중 정규리그 순위 상위 2팀이 9, 10순위 배치
3. PO 우승팀, 준우승팀이 1차 추첨에서 한 팀만 추첨될 경우
→ 추첨 안된 PO 우승팀 or 준우승팀: 10순위 / 잔여 팀 중 정규리그 순위 상위 1팀: 9순위

2차 추첨
(5~8순위)

1차 추첨에 뽑힌 팀과 9, 10순위 팀을 제외한 나머지 4팀을 대상으로 추첨
2016-17 시즌 정규리그 순위 역순으로 차등 확률(40%, 30%, 20%, 10%) 부여

만약 2~8순위에서는 구단이 중복으로 나올 경우 안 나온 구단이 나올 때까지 계속 뽑는다.

각각의 확률은 다음과 같다.

확률

결과

비고

전주 KCC 이지스

16%(32개/200)

5

부산 kt 소닉붐

16%(32개/200)

1

창원 LG 세이커스

16%(32개/200)

2

kt에 1라운드 지명권 양도

서울 SK 나이츠

16%(32개/200)

4

인천 전자랜드 엘리펀츠

12%(24개/200)

6

원주 DB 프로미

12%(24개/200)

7

울산 현대모비스 피버스

5%(10개/200)

8

고양 오리온 오리온스

5%(10개/200)

9

서울 삼성 썬더스

1.5%(3개/200)

3

KCC에 1라운드 지명권 양도

안양 KGC인삼공사

0.5%(1개/200)

10

4. 지명 결과

구단명

kt

kt

KCC

SK

KCC

전자랜드

DB

현대모비스

오리온

KGC

1R

허훈

양홍석

유현준

안영준

김국찬

김낙현

이우정

김진용

하도현

전태영

연세대
가드

중앙대
포워드

한양대
가드

연세대
포워드

중앙대
포워드

고려대
가드

중앙대
가드

연세대
센터

단국대
포워드

단국대
가드

구단명

LG

LG

삼성

현대모비스

삼성

전자랜드

DB

SK

오리온

KGC

2R

미지명

이건희

정준수

손홍준

홍순규

미지명

윤성원

최성원

이진욱

정강호

경희대
포워드

명지대
포워드

한양대
가드

단국대
센터

한양대
포워드

고려대
가드

건국대
가드

상명대
포워드

구단명

kt

LG

삼성

SK

KCC

전자랜드

DB

현대모비스

오리온

KGC

3R

김우재

정해원

미지명

미지명

미지명

최우연

미지명

김윤

김근호

장규호

중앙대
센터

조선대
포워드

성균관대
포워드

고려대
포워드

목포대
가드

중앙대
가드

구단명

kt

LG

삼성

SK

KCC

전자랜드

DB

현대모비스

오리온

KGC

4R

미지명

미지명

미지명

미지명

미지명

김정년

미지명

이민영

미지명

미지명

경희대
가드

경희대
가드

구단명

kt

LG

삼성

SK

KCC

전자랜드

DB

현대모비스

오리온

KGC

5R

미지명

미지명

미지명

미지명

미지명

미지명

미지명

남영길

미지명

미지명

상명대
가드

5. 드래프트 평가

5.1. 드래프트 시작전

국가대표 경험이 있는 허훈이 1순위가 유력하나 나머지 로터리픽 후보로 꼽히는 고려대 김낙현, 중앙대 김국찬, 연세대 안영준을 제외하면 뎁스가 어중간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데다가 김국찬이 무릎 인대 부상으로 꼼짝없이 2017년 말까지는 재활을 할 가능성이 높으면서 위기감이 커졌다. 그런데 한양대 2학년 유망주 가드 유현준이 얼리를 선언한데 이어 중앙대 1학년이자 국가대표로 뽑힌 양홍석도 얼리 엔트리[1]로 나오면서 지각 변동이 예상된다. 정유라 사건의 여파로 앞으로 얼리 엔트리가 어려워질 것으로 보이기에 그 전에 최대한 나오려는 듯. 연세대 센터 김진용도 빅맨중에서는 가장 빨리 뽑힐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5.2. 드래프트 이후

6. 이모저모

7. 관련 문서


  1. [1] 1학년만 마치는 원 앤 던 형식이다.
  2. [2] 김진 감독이 고려대학교 80학번, 현주엽 감독이 94학번으로 대학 선후배 관계다.
  3. [3] 김진의 아들 김윤이 드래프트 대상이다(...) 다행히(?) 김윤은 현대모비스에 입단했음으로 현주엽 감독의 복수는 실패...
  4. [4] 다만 이는 지명권을 걸고 트레이드를 단행한 LG 프런트의 삽질 때문이지 본인의 잘못은 아니다.
  5. [5] 김진용, 주긴완박경상

분류

CC BY-NC-SA 2.0 KR(일반 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