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래닛사이드 2

플래닛사이드 시리즈


플래닛사이드 2 주요 문서

배경 스토리

세력

아우락시스

대륙

서버

병과

무기

차량

시설

건축

임플란트

A.S.P.

플레이 팁

문제점

Planetside 2
플래닛사이드 2

개발

유통

플랫폼

PC(Windows), PS4

출시일

2012년 11월 20일

장르

MMOFPS

등급

GRAC 15세 이용가, ESRB Teen

게임 엔진

Forgelight Engine[1]

링크

공식 홈페이지(영문)
트위터
페이스북
스팀
영문 위키아 위키

서비스

한국

다음 게임, 2015년 7월 21일 종료

일본[2]

Daybreakgames, 2018년 10월 10일

가격

부분유료화

시스템 요구 사양 (최소/권장)

OS

64비트 윈도우 7 이상[3]

CPU

Intel i5-760/ i7 프로세서 이상
AMD 페넘 II 시리즈 X4/ 페넘 II 시리즈 X6 이상

RAM

6 GB 이상

하드 디스크

20 GB 여유공간

DirectX

9.0 이상

그래픽 카드

AMD 라데온 HD 4850 / AMD HD 6870 이상
엔비디아 GeForce GTX 260/ GeForce 560 이상

사운드 카드

DirectX 호환 제품

1. 개요
2. 특징
2.1. MMOFPS
2.2. 커스터마이징
3. 전작과의 차이점
4. 평가
5. 한글패치
6. 기타
7. 관련 사이트
8. 하위 문서

1. 개요

SIZE ALWAYS MATTERS

(전장의) 크기는 언제나 중요하다

현재 DayBreak Entertainment 가 인수한 구 소니 온라인 엔터테인먼트(SOE)에서 개발한 부분유료화 MMOFPS. 2003년 MMOFPS 플래닛사이드의 후속작이며 초기 개발명 "플래닛사이드 넥스트", 공식명 "플래닛사이드 2" 발표는 2009년부터 있었으며, 2010년 말에 2011년 초에 테스트가 있을거라는 말이 흘러나왔지만 고질적인 개발 지연이 있은 후, 2011년 7월에 비로소 공식 트레일러가 나왔다. 에버퀘스트 넥스트의 엔진으로 사용될려고 했으나 개발이 중지되고 포지라이트 엔진을 사용했다.

처음 플래닛사이드 넥스트 프로젝트를 시작하던 당시에는, PS 넥스트는 오리지널 게임의 그래픽을 업데이트하고 부분유료화하는 수준을 목표로 했으나, 포지라이트 엔진으로 바꾸면서 완전히 새 게임, 별개의 후속작으로 계획을 변경했다고 한다.

기존 플래닛사이드와 거의 같은 세계, 같은 팩션, 같은 시간대를 새로운 게임으로 재현하는 것으로 사실상 플래닛사이드의 리메이크라고 할 수 있다. 플래닛사이드가 기존에 갖고 있던 주요 특징인 퍼시스턴트 오픈 월드의 지역적 지배, 수백명이 한곳에 몰리는 대규모 전투, 다양한 차량을 이용한 보병, 차량, 항공전, 캐릭터 커스터마이즈를 통해 원하는 역할을 스스로 결정할 수 있는 형태 같은 요소들을 그대로 유지하고 발전시켰다.

2. 특징

2.1. MMOFPS

플래닛사이드 2는 방 파서 게임에 들어가거나 매칭을 통해 몇몇 사람들이 모여 일정 시간동안 게임을 진행하는 일반적인 FPS 게임과는 달리 MMORPG 처럼 방을 파거나 매칭 없이 그냥 게임에 접속하면 바로 대륙으로 이동하여 전투를 치르는 MMOFPS 게임이다. 쉽게 설명하자면 플레이어들이 총 들고 전차 타고 전투기 타고 자신의 국가를 위해 적국의 영토를 점령하는 무한 PVP 1인칭[4] MMORPG 게임.

말 그대로 단 하나의 넓은 전장에 던져놓는 오픈 월드식 게임 플레이를 제공하기 때문에 전투의 고저차가 크다. 이를테면 진짜 전투다운 전투가 진행되고 있는 곳이 있는 반면 파리만 날리는 곳도 있어서 전투가 벌어지는 곳을 찾지 못하는 초보자의 경우 조용한 곳에서 배경 음악이나 듣고 다니게 될 수 있다. 따라서 [U]나 [J] 등의 재배치 및 전장 이동을 잘 활용해야 한다.[5]

2.2. 커스터마이징

RPG 게임의 스킬 트리와 비슷한 인증(Certification)이라는 시스템이 존재한다. 인증 포인트는 다양한 활동을 통해 얻은 경험치 250당 1씩 얻을 수 있으며, 이를 사용해 새로운 무기를 언락하거나, 차량의 기동성과 보조 전투력을 향상시키는 등 다양한 커스터마이징이 가능하다. 대신 무기의 피해량 증가같은 직관적인 성능은 늘려줄 수 없기에 다양하고 독특한 무기들의 특성을 이용해야 한다. 그 외 캐모, 보병의 헬멧, 차량의 외형 등도 변경할 수 있지만 얼럿 보상으로 얻는 것 외엔 모두 캐시로 구매해야 한다.

3. 전작과의 차이점

인증(Cert)을 따면 더이상 성능 개선이 불가능했던 기존 플래닛사이드에 비해 단계별 언락이 가능해져 좀더 RPG에 가까워졌다. 인증 점수는 게임을 플레이하면서 경험치를 250 얻을 때마다 1씩 얻을 수 있다.

생츄어리(국가 본진)와 HART가 없어지고, 대신 각 대륙마다 워프게이트라고 하여 적이 점령할 수 없는 본진 역할을 하는 기지들이 있다. 리스폰은 아군이 점령한 기지들에서 할 수 있으며, 이동식 차량인 아군 선더러(Sunderer)에서도 리스폰 할 수 있다. 이후 업데이트로 같은 분대원이 탑승한 공중 수송유닛 갤럭시(Galaxy)나 분대원이 운용하는 발키리(Valkyrie)에서도 리스폰 할 수 있게 되었다.

또한 나나이트(Nanite)라는 자원을 사용해 차량 및 소모품을 얻을 수 있다. 이 나나이트라는 자원은 최대 750까지 소유할 수 있으며, 1분마다 50씩 얻을 수 있다.

항공기는 배럴롤이나 공중 뒤집기 같은 비행 액션이 가능하도록 더 정교한 비행 모델이 사용되었다.[6]

모든 항공기가 수직 이착륙기로, 플레이어의 역량에 따라 상하좌우전후 모든 방향으로에 기동이 가능하다.

기존 플래닛사이드는 1인칭 시점과 3인칭 시점을 자유롭게 전환할 수 있었는데, 플래닛사이드 2에선 보병은 무조건 1인칭 시점으로 고정된다. 다만 차량은 3인칭 시점도 사용 가능하다.

시설의 종류가 매우 많아졌지만 중요 역할을 맡는 시설의 갯수는 3개로 줄어들었다. 전작에선 앰프 스테이션, 바이오 랩, 테크 플랜트, 인터링크 퍼실리티, 드랍쉽 센터, 이렇게 총 5개의 중요 역할을 맡는 시설이 있었으나 본작에서는 앰프 스테이션, 바이오 랩, 테크 플랜트 이 3개의 중요 시설만 등장한다. 인터링크 퍼실리티의 경우 호신 테스트 서버 시절 구현했었으나 취소.

그 외에도 전작의 이슌다르(Ishundar) 대륙은 인다르(Indar)로 이름이 축약되었는데 시설은 오셔(Oshur) 대륙의 것이라던지 하는 세세한 차이도 존재한다.

4. 평가

플랫폼

스코어

유저 평점

84/100

7.0/10

78/100

7.1/10

78/100
STRONG

대부분 호평조이며, 대규모 전쟁을 성공적으로 구현한 것을 대부분 칭찬하지만, 신규유저 진입장벽이 매우 높다는 비판이 존재한다. 기타 문제점은 플래닛사이드 2/문제점 항목 참고.

앵그리 죠는 현재로서는 최고의 거대한 스케일의 미래 전쟁을 표현한 게임이라 말하면서 단점으로는 쓰레기 튜토리얼, 느린 서트벌기(노가다), 심각한 버그(네트워크 지연, 그래픽 오류), 지나치게 비싼 캐시, 무기의 개성(텍스쳐 재탕)을 꼽았다. 나머지는 다 좋다고 하면서 점수는 좋은 아웃핏(길드)과 함께 7/10점을 주었다.

IGN은 PC버전은 9.0/10, PS4버전은 7.6/10점을 주었으며, 게임스팟도 9/10을 주었다.

5. 한글패치

플래닛사이드 2의 한글패치 방법은 크게 2가지가 있다. 하나는 완전한글패치, 다른 하나는 한글 폰트 패치다.

완전한글패치는 게임 내 기지 이름이나 아이템 설명 문구 등 모든것을 한글화하는것으로서, 게임을 플레이하기에 매우 편해지지만 자잘한 버그가 있는데다 결정적으로 파일 변조로 인해 제제를 받을 수 있다는 문제가 있다.

한글 폰트 패치는 게임 내 폰트파일만 한국어를 지원하도록 바꾸어 한글채팅이 가능하도록 하는 것으로서, 대부분의 유저들은 이쪽을 사용한다. 버그가 없고 파일 변조로 인한 제제 가능성도 없다.

자세한건 링크를 참고. #

6. 기타

예전에는 반디캠과 충돌하여 해당 문제가 발생하기도 했으나 반디캠이 3.3.0 버전으로 업데이트 하면서 해당 문제를 해결했다.

7. 관련 사이트

8. 하위 문서


플래닛사이드 2 주요 문서

배경 스토리

세력

아우락시스

대륙

서버

병과

무기

차량

시설

건축

임플란트

A.S.P.

플레이 팁

문제점


  1. [1] SOE(소니 온라인 엔터테인먼트)가 데이브레이크에 인수되기 전에 자체 개발한 엔진이다.
  2. [2] Daybreakgames 본사 직영 서버 도쿄에 위치하며 H1Z1의 도쿄 서버 일부를 사용하는 것으로 예상 중 2018년 10월 10일 오픈 했다. 서버명은 Soltech.
  3. [3] 원래는 32비트도 지원했으나 업데이트를 거치며 지원이 중단되었다.
  4. [4] 단 차량 등을 타는 도중이라면 'T' 키를 통해 3인칭을 이용할 수 있다.
  5. [5] M을 눌러 맵 오른쪽 상단을 보면 여러가지 탭이 있을텐데 FILTERS를 누르고 HEAT MAPS 설정에 ALLY+ENEMY ACTIVITY로 설정해두면 어느 곳에 적군과 아군이 많은지 잘 보인다.
  6. [6] 정교한 비행이 가능해졌지만 PS1에 비하면 조종이 매우 어려워졌다. PS1에서 그냥 놔두기만 하면 가능했던 호버링이 매우 세밀한 조작을 요구한다. 일단 착륙부터 어려움.
  7. [7] 전작은 특히 부위파괴 개념이 없었다. 즉, 헤드샷, 전/측/후면 장갑 등등이 없었다.
  8. [8] 펌프액션 샷건 같은 경우는 초근거리에서 때려야 하고, 활성화 단검은 b를 눌러 작동시킨 상태에서 죽여야 하기 때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