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 문서로 오는 링크를 만들 때는 아래와 같이 사용해야 합니다. 자세한 내용은 이 문서를 참고해 주세요.

[[\\\\]] 또는 [[\]]

1. 개요
2. 용도
2.1. 프로그래밍
2.2. 기타
3. 글꼴 표기 문제
3.2. 다른 운영 체제
4. 기타

1. 개요

백슬래시(backslash, U+005C). 슬래시(slash, /)를 반대로 한 기호이다. 1961년에 밥 베머(Bob Bemer)가 아스키 코드를 만들면서 추가한 문자이다.

2. 용도

2.1. 프로그래밍

프로그래밍 언어에서 이스케이프 문자를 나타낼 때 주로 쓰인다. 예를 들어서 \\n은 많은 프로그래밍 언어에서 줄 바꿈을 의미한다. Microsoft Windows에서는 경로명의 디렉터리와 파일 이름을 구분하는 데 쓰인다(예: C:\\Users\\NamuWiki\\Documents\\merong.txt) 유닉스와 여기서 파생된 리눅스에서는 이 용도로 슬래시(/)를 쓴다.[1]

PHP에서는 \\를 특수 문법으로 취급한다. \\ 뒷부분에 오는 문자를 일반 텍스트로 인식시키는 기능인데, \\와 같은 문자가 프로그래밍적인 기능을 하지 않고 일반 텍스트로 취급시키기 위하여 주로 사용한다. 5.3 이후부터는 이름공간(Namespace)의 하위요소를 나타내는 구분자로 사용한다. 나무위키에서도 \\ 문법이 먹힌다. \\라고 편집창에 입력하면 쓰이지 않고 \\\\으로 2번 써야 \\가 나온다.

  • 예시: 나무위키 편집창에 [[\]]라고 입력하면 [[]]와 같은 형태로 바뀌는 것을 알 수 있다. 이는 세번째 ]가 일반 텍스트로 인식되었기 때문이다. 이러한 방법으로 일부 특수 문서들[* 예를 들면 [E]가 있다. 텍스트로 보여주자면 [[[E\]]]와 같은 형태이다.]을 링크걸 수 있다.

2.2. 기타

수학에서는 차집합을 나타내는 기호로 -를 대신해서 쓰기도 한다.

3. 글꼴 표기 문제

3.1. Microsoft Windows

마이크로소프트의 기본 한국어 글꼴과 기본 일본어 글꼴은 백슬래시를 각각 원화 기호(₩)와 엔화 기호(¥)로 그려 놓는데, 이걸 싫어하는 사람들도 적지 않으며[2] 때에 따라서는 이게 혼동을 일으키기도 한다. 예를 들어 '\\1000'이라고 써 놓으면 글꼴에 따라 ₩1000으로도 ¥1000으로도 보일 수 있고, 따라서 1000원인지 1000엔인지 알 수 없다.[3] 대안으로는 화폐 단위를 쓸 때는 백슬래시 대신 반각 원화 기호 ₩(U+20A9) 또는 전각 원화 기호 ₩(U+FFE6), 반각 엔화 기호 ¥(U+00A5) 또는 전각 엔화 기호 ¥(U+FFE5)를 쓸 수 있으며 특수 문자 입력이 어려운 환경에서는 차라리 KRW, JPY라고 적을 수 있다.[4]

유니코드에는 \\(U+005C), ₩(U+20A9), ¥(U+00A5)가 엄연히 따로 존재하고, \\를 백슬래시라는 용도 외에 다른 용도로 사용할 수 있다고 정의돼 있지도 않다. 이 백슬래시 혼란을 일으킨 원흉(?)은 1969년에 제정된 일본의 8비트짜리 JIS 코드가 원조이다. JIS X 0201[5]의 ASCII 부분에서 백슬래시를 엔화 기호로 바꿔 놓았고 물결표(~)를 오버라인(‾)으로 바꿔 놓았다. 한국 역시 1998년에 KS X 1003[6]을 제정할 때 JIS X 0201과 비슷하게 백슬래시를 원화 기호로 바꿔 놓았다.

이는 일반인의 입장에서 잉여 문자(?)인 백슬래시 대신, 상대적으로 많이 쓰이는 화폐 기호를 키보드로 입력하기 쉽게 하기 위함인 면이 크다. 당연히 이 첫 단추를 잘못 꿴 시점이 유니코드 개발보다 앞섰기 때문에 이게 고착된 것. 거기다 ₩(U+20A9), ¥(U+00A5)는 오늘날에도 여전히 많이 쓰이는 EUC-KR, Shift_JIS 인코딩 상에서는 제대로 입력하지 못하며[7] 전각 기호인 ₩(U+FFE6), ¥(U+FFE5)로 입력해야 한다.

3.2. 다른 운영 체제

윈도우를 제외한 macOS, 리눅스, iOS, 안드로이드 등의 운영체제에서는 무조건 \\로 표시한다. 이 때문에 화폐 단위로 \\를 사용하는 웹사이트들이 점차 사라지는 추세이다.

4. 기타

나무위키를 비롯한 몇몇 웹사이트들은 환경에 상관 없이 \\를 \\로 보이게 하기 위해 영문 글꼴을 최상위로 지정해둔다.

한/글 97의 경우에도 자체적인 글꼴을 사용해서 화면을 표시하기 때문에 백슬래시가 온전하게 나온다. 참고로 시스템 글꼴을 기본으로 사용하는 2002 이상 버전이라도 한/글 전용 글꼴(HFT)을 사용하면 백슬래시가 온전하게 나오며, 2010부터 추가된 함초롬체도 백슬래시가 온전하게 나온다.

U+FF3C에 전각 백슬래시(\)가 있고 이는 글꼴에 따라 모양이 바뀌는 문제는 없으나, 프로그래밍 언어에서도 사용할 수 없고, MS 윈도의 디렉터리 구분자로도 사용할 수 없는 그냥 일반 문자일 뿐이다. 즉 백슬래시 모양을 표시해야 하는 상황이면 이걸, 프로그래밍을 할 때는 \\를 쓰자.

Shift_JIS 인코딩에서는 위의 글꼴 문제와 더불어 또다른 문제가 존재하는데, 이 백슬래시 문자(0x5C)를 MBCS 영역에 집어넣은 것이다. 이것 때문에 일본 윈도우에서 압축한 ZIP 파일을 외국 윈도우에서 열면 이 백슬래시 문제 때문에 압축을 풀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8] 글꼴 문제는 단순히 글꼴을 바꾸기만 하면 해결되지만, 이건 인코딩 자체가 워낙 기형적이어서 발생하는 문제인지라, 유니코드로 완전히 바뀌고 Shift_JIS가 멸종(...)하지 않는 이상 해결이 불가능하다. 이후 마이크로소프트에서 Windows-949라는 확장완성형 인코딩을 만들 때에는 백슬래시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바이트 범위를 조정했다.


  1. [1] 다만 호환성을 위해 Windows에서도 슬래시(/)를 지원하기는 한다. 그리고 인터넷의 경우에는 서버 운영체제와 관계 없이 무조건 슬래시(/)만을 사용한다.
  2. [2] 특히 프로그래머. 사실 이 문자는 프로그래밍이 아니면 쓰일 일이 없다시피하기도 하며, 그래선지 이쪽에 쓰이는 코딩용 글꼴은 반드시 백슬래시로 렌더링되도록 하는 불문율이 있다.
  3. [3] 백슬래시로 나오면 그나마 나은 편이다. 일본 웹사이트인데 ₩이 나온다거나, 반대로 한국 웹사이트인데 ¥이 나오는 경우도 허다하기 때문에 혼동을 불러일으키는 경우도 많다.
  4. [4] $(달러)는 어느 키보드에서나 입력이 가능하며, 중국위안화는 공식적으로는 일본과 같은 ¥를 쓰기는 하지만, 혼동을 피하기 위해 그냥 한자로 元이라고 적는 경우가 대부분이기 때문에 특수문자가 필요 없다. 물론 중국에서도 ¥이라고 적는 경우도 많은데(이 경우 가로줄을 한 개만 긋기도 한다), 이 때문에 위안화를 엔화로 혼동하는 경우도 있다. 유럽유로화는 특수문자를 쓰긴 하지만, 그냥 EUR라고 적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5. [5] 로마자반각 가타카나로 이뤄진 문자 집합.
  6. [6] 완성형 문자 집합의 일종.
  7. [7] HTML의 경우 해당 기호가 들어갈 자리에 ₩은 ₩, ¥은 ¥(또는 ¥)이라고 적으면 된다.
  8. [8] 백슬래시는 파일명을 구분하는 문자이다. 그런데 이 백슬래시가 파일명에 쓰였으니 압축을 풀지 못하고 오류가 나는 것이 당연하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