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마쿠라 시대

일본의 역사 日本の歴史

{{{#!folding 열기 · 닫기

시기

선대

고대

~ 기원후 538

538 ~ 1185

본토
규슈, 혼슈, 시코쿠

조몬 시대

야요이 시대

고훈 시대
야마토 정권

아스카 시대

나라 시대

헤이안 시대

홋카이도

에미시

오키나와

구석기 · 패총시대

중세 ~ 근세

1185 ~ 1868

가마쿠라 시대

겐무 신정

남북조 시대

무로마치 시대

전국시대

에도 시대

에조

에조
에조 공화국

구스쿠 시대
삼산시대

류큐 왕국

근대

현대

1868 ~ 1945

1945 ~

메이지 시대

다이쇼 시대

쇼와 시대

헤이세이 시대

일본 제국
오키나와 현

연합군 군정기

일본국
오키나와 현

미국 통치기 류큐 열도

}}} ||

1. 개요
2. 시대적 특징
3. 역사
3.1. 겐페이 전쟁과 가마쿠라 시대의 시작
3.2. 조정과 막부의 대립 및 조큐의 난
4. 쇼군과 싯켄
4.1. 역대 쇼군
4.2. 역대 싯켄
5. 기타
6. 대중 문화

1. 개요

鎌倉時代

가마쿠라 막부(鎌倉幕府)가 일본을 통치하던 시대. 1185년부터 1333년까지 가마쿠라막부가 있었기 때문에 이렇게 불린다.

미나모토노 요리토모타이라(헤이시, 平) 가문을 물리치고 일본 전국을 제패한 후, 각처에 수호를 설치하고 사가미국 가마쿠라에 막부를 설치하면서 가마쿠라 시대가 시작되었다.

집권가문의 성은 미나모토였으나 3대로 그치고 이후 호조씨가마쿠라 막부를 이끈다. 때문에 무로마치 막부에도 막부를 종종 쇼군의 성씨에 따른 아시카가 막부, 도쿠가와 막부라고 부르기도 하지만, 가마쿠라 막부를 미나모토 막부라고 부르는 경우는 별로 없다.##

2. 시대적 특징

일본에서 최초의 무가정권이 들어서 쇼군 정치가 처음 시작된 시대다. 다만 속사정을 파고보면 사실 가마쿠라 시대 초기에는 여전히 교토의 조정이 더 실권을 쥐고 있었기에 교토의 조정-지방의 장원이라는 체제와 가마쿠라 막부-지방의 슈고(수호), 지토(지두)라는 이원적인 지배체제가 유지되었다. 그리고 이때만 해도 어디까지나 교토의 조정이 공적 기관이었고, 가마쿠라 막부는 가마쿠라 막부 소속의 변방 지행국과 막부에 속한 무사들을 다스리는 것에 불과했다. 그랬던 것이 막부가 조쿄의 난으로 조정을 물리친 이후부터 점점 막부의 권력이 강해지기 시작했고[1] 여몽연합군의 일본원정 이후로는 막부가 완전히 일본 전체를 장악하게 되었다. 하지만 그 막부의 실권이 쇼군이 아닌 싯켄에게 넘어가면서 덴노와 쇼군이 모두 싯켄의 들러리가 되는(...) 웃픈 시대이기도 했다. 그래서 후술된 역대 쇼군 항목에 역대 싯켄들도 함께 언급되어 있는 것.

3. 역사

3.1. 겐페이 전쟁과 가마쿠라 시대의 시작

헤이안 시대 말기에 타이라노 키요모리를 중심으로 한 타이라 가문이 권력을 쥐고 있었지만 이에 못지 않은 미나모토 가문이 존재하고 있었다. 타이라 가문의 집권에 반발하고 있던 세력들은 1177년 교토의 시시가타니에서 음모를 꾸미다가 발각되었으나(시시가타니 음모사건), 1180년, 왕자 모치히토가 타이라 가문에 맞서 봉기했다. 모치히토는 나라로 탈출해 미나모토씨에 기댔으나 결국 붙잡혀 패배하고 처형당했다.[2]

타이라 가문과 쌍벽을 이루고 있던 미나모토 가문은 1159년 헤이지의 난[3]에서 타이라 가문에 패배하면서 미나모토노 요시토모가 살해당했고 요시토모의 아들인 요리토모는 생포되어 이즈로 유배되었으나, 호조씨와 혼인동맹을 맺는 등 이때는 충분히 세력을 회복하고 모치히토 왕자의 봉기에 동참하여 1180년 8월 군사를 일으켰다.

그 과정에서 요리토모는 비록 모치히토가 처형당하고 이시바시산 전투에서는 패배했지만 반(反) 타이라 세력의 중심에 서게 되었고, 간토지방 호족들의 지지를 받아 가마쿠라에 본거지를 두고 본격적으로 타이라 가문과 전쟁을 벌이게 된다. 이후 스모마타가와(후지천) 전투에서 승리한 요리토모는 간토를 본격적으로 장악하게 된다. 때마침, 키요모리가 1181년 병사했다. 열세였던 미나모토씨는 1183년의 구키카라 전투의 승리로 전세를 뒤집게 된다.

한편 요리토모의 사촌 동생인 미나모토노 요시나카는 1183년 말 가장 먼저 교토에 입성해 타이라 가문을 추방했지만 다음해 정월 수도를 불태우는 등 전횡을 일삼았고 이를 우려한 고시라카와 태상황은 요리토모에게 교토 입성을 요구했다. 그러나 되려 요리토모는 동국(간토)에 대한 자신의 지배권을 공고히 해줄 것을 요구했고 조정은 이를 받아들이게 되었다. 요리토모는 우지 강 전투와 아와즈 전투에서 요시나카를 살해하고, 삼종의 신기를 가지고 세토내해 방면으로 도주한 타이라씨와 안토쿠 덴노를 지금의 시모노세키인 단노우라 해전에서 몰살시켰다. 타이라와 안도쿠 등은 스스로 물에 빠져 죽었고, 삼종의 신기의 진품도 이때 없어졌다는 게 정설이다.

3.2. 조정과 막부의 대립 및 조큐의 난

▲ 13세기경부터 사용된 니시키노미하타 기.[4]

미나모토노 요리토모 대에 가마쿠라 막부는 그 세력을 확고하게 다졌지만, 사실 지배력이 직접적으로 미치는 지역은 여전히 간토 지방 뿐이었고, 덴노의 조정이 있는 기나이 지방에 있는 장원 등은 조정의 직접적인 지배를 받고 있었다.

미나모토노 요리토모가 사망하고 그 자손도 죽어 미나모토씨가 3대만에 끊어지자, 본래 미나모토씨에 의해서 옹립되었던 고토바 덴노(당시는 상황)는 이 기회를 노려 가마쿠라 막부를 멸망시키려고 했다.

문제는 고토바 덴노가 너무 정국을 유리하게만 판단했다는 점이다. 고토바 덴노는 막부를 없애겠다는 칙서 1장만 내려보내면 간토의 무사들이 알아서 조정의 편이 되어 가마쿠라 막부를 물리칠 것이라고 생각했다. 그래서 어떤 전쟁 준비도 하지 않고 일단 칙령을 먼저 내려보냈다.

하지만 미나모토노 요리토모의 부인인 호조 마사코[5]가 나서서 가마쿠라 막부의 무사들을 규합했기 때문에, 막부 세력에는 거의 분열이 일어나지 않았다. 사실 간토의 무사들은 이미 가마쿠라 막부의 지도력에 만족하고 있는 상황이었고, 덴노의 조정과는 별다른 유대 관계가 없었다. 막부 내부에서도 이미 싯켄 호조씨호조 도키마사가 쇼군을 제치고 실질적인 집권자의 위치를 차지하고 있었으니 애초에 미나모토씨가 끊어졌다고 막부가 붕괴될 것이라고 생각한 것 자체가 가마쿠라 막부의 내부사정을 전혀 모르기 때문에 내놓은 발상이었다.

간토의 무사들은 막부를 공격하기는커녕 오히려 막부를 중심으로 똘똘 뭉쳐 거병하고 키나이로 진군했다. 그리하여 가마쿠라 막부가 스스로 무너질 것이라고 생각하며, 무력 충돌에는 별다른 대비를 하지 않고 있었던 조정은, 그제서야 허겁지겁 방어를 하려 했다. 하지만 애초에 전쟁 준비도 제대로 되지 않은 판국이라 제대로 저항도 하지 못하고 패배하여, 덴노의 조정이 있던 키나이는 막부군에 완전히 함락당했다. 아, 망했어요.

그렇게 조정은 최소한의 권리도 잃어버린 채 막부의 포로가 되었다. 고토바 상황과 그 혈통을 이은 덴노를 비롯하여 그의 세력들은 모두 낙도로 귀양을 갔으며, 그나마 덴노의 조정이 지배권을 가지고 있던 키나이의 장원들도 모두 막부에게 빼앗겨서 재정적인 능력마저 모두 상실하게 되었다.

4. 쇼군과 싯켄

4.1. 역대 쇼군

  자세한 내용은 가마쿠라 막부 문서를 참고하십시오.

4.2. 역대 싯켄

  자세한 내용은 싯켄 문서를 참고하십시오.

5. 기타

여담으로 미나모토노 요리토모쇼군에 취임한 1192년은 일본 학생들이 역사 연표를 외울 때 '좋은 나라 만들자, 가마쿠라 막부(いい国作ろう鎌倉幕府)'라고 외우곤 한다.[6] 1192가 고로아와세로 '이이쿠니(いいくに)'라고 쓸 수 있는데 이게 '좋은 나라(いい国)'라는 의미의 동음이의어가 되기 때문. 가끔 일본 서브컬처에서 학생들이 역사를 공부할 때 '좋은 나라 만들자' 어쩌고 하는 대사가 나온다면 바로 이것을 의미한다. 다만 위 설명대로 1185년 막부 성립이 다수설이 된 이후에는 '좋은 나라'를 '좋은 상자(1185-이이하코:いいはこ-いい箱)'로 바꿔서 외운다고 한다.

6. 대중 문화

  • 산적왕
  • 우대신 사네토모: 일본의 대문호 다자이 오사무의 중편 소설로, 요리토모의 3남이자 막부 3대 쇼군인 사네토모에 대한 이야기이다. 패전 직전 일본은 각종 검열이 심했는데, 이를 피하고자 당대 작가들은 역사소설을 썼고 이것이 붐이 되었다. 다자이 또한 이 붐에 편승하여 가마쿠라 시대를 배경으로 한 소설을 쓴 것.[7]
  • 풀이 타오르다(NHK 대하드라마): 가마쿠라 막부 생성극
  • 미나모토노 요시쓰네 / 요시쓰네(NHK 대하드라마)
  • 호죠 도키무네(NHK 대하드라마): 8대 싯켄 도키무네의 생애를 다루었다.
  • 이 시대를 배경으로 했다고 보긴 애매하지만 문명 6에서 일본 문명의 지도자로 호조 도키무네가 등장한다.
  • 태평기(NHK 대하드라마): 가마쿠라 막부 멸망 시기에 따라 남북조 시대[8]를 재현하였다.
  • 겐페이합전: 코에이의 전략 시뮬레이션 게임.
  • 푸른 늑대와 흰 사슴 시리즈 : 가마쿠라 막부가 플레이 가능 국가로 꾸준히 등장한다.
  • 토탈 워: 쇼군2/사무라이의 태동

  1. [1] 흔한 설인 타이라가 조정의 태정대신을 겸하기 시작한 것, 타이라가 아니면 사람도 아니다 운운과는 큰 상관이 없다.
  2. [2] 이전 문서에는 모치히토가 황태자로 기술되어 있었지만, 모치히토는 친왕 칭호조차 받지 못해서 모치히토왕, 즉 조선시대식으로 말하자면 대군도 아닌 군호만 받은 상태였다. 그리고 모치히토가 타이라 가문에 반감을 가지게 된 이유 중 하나도, 모치히토에게만 친왕 칭호를 내려주지 않아서인 것도 있다.
  3. [3] 겐페이 전쟁을 길게 보는 측에서는 이때부터를 원-평 양씨의 전쟁이 시작된 시점으로 본다.
  4. [4]일장기의 전신으로, 조정에서 당 무사단을 관군(官軍)으로 인정했음을 알렸다.
  5. [5] 여자 쇼군, 비구니(남편 미나모토노 요리토모가 죽은 후 비구니가 되었다.) 쇼군 등으로 불릴 정도로 대단한 여걸이었다.
  6. [6] 아마브릴 2화에서도 주인공인 카니에 세야가 이걸 "좋은 파벌 만들자, 요리토모 막부" 라고 외우는 엑스트라를 보고선 그게 아니라고 츳코미를 한다.
  7. [7] <인간실격>, 도서출판 b, p302쪽.(2014년 펴냄) 해당 도서는 단편집으로 마지막에 <우대신 사네토모>가 수록되어 있다.
  8. [8] 북조로만의 무로마치 막부 초기 건립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84.13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