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지원

姜智遠

1949년 3월 17일 ~

1. 개요
2. 생애
3. 선거 이력

1. 개요

대한민국의 법조인이다.

2. 생애

1949년 전라남도 완도군에서 7남매 중 넷째이자, 3남으로 태어났다. 부친 강대혁(姜大爀)은 전라남도 목포 출신으로 보성전문학교 법과를 졸업한 후 광양·완도·완도 등지의 군수전라남도청, 전남상공회의소 등에서 공무원으로 재직했고, 모친 이효임(李孝任)은 경성사범학교[1] 출신으로 광주 관내 초등학교 교사로 있었다. 7남매 중 강지원을 포함한 5명은 서울대에 진학했으며, 나머지 2명은 각각 이화여대숙명여대에 입학한 수재 집안이다.

경기중학교 3학년 때 한 문제 차이로 경기고등학교를 차석으로 입학했으며 1967년에 졸업했다. 재수 끝에 서울대학교 문리과대학 정치학과에 입학해 1972년에 졸업하고 같은 해에 제12회 행정고시에 합격한 후 재무부와 관세청에서 근무하였다.

공무원으로 재직 중 사법시험에 관심을 가졌고, 1976년 제18회 사법시험을 수석으로 합격하였다. 이후 사법연수원을 수료한 뒤 검사로서 1978년부터 2002년까지 서울지방검찰청 및 서울고등검찰청 등의 검사로 활동했다.

검사로 재직중이던 1989년, 서울보호관찰소장을 맡게 되며 청소년 선도운동에 참가하게 되었고 1997년 청소년보호위원회 초대 위원장을 지내기도 했다. 또한 검사로 재직중이던 때 MBC 일요일 일요일 밤에의 꼭지 이경규가 간다에 출연하며 대중에게 이름을 알리기 시작하였다.

2002년 검찰을 떠난 후, 변호사KBS 라디오EBS, YTN등을 통해 방송인으로 활동하다 정보통신윤리위원회 위원장을 비롯해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 상임대표와 자살예방대책추진위원장, 대통령직속 사회통합위원회 지역분과위원장 등을 역임하였다.

2012년 9월 4일, 한국 최초의 매니페스토[2] 후보로서 출마하겠다며 제18대 대통령 선거 출마 선언을 했다. 결과는 53,303표, 지지율 0.17%를 얻고 3위로 낙선.[3][4]

부인은 대한민국의 최초 여성 대법관이었던 김영란 전 대법관이다. 이른바 '김영란법'이라 불리는 부정청탁 및 금품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을 제안한 그 사람 맞다. 딸 2명을 두고 있으며 두 딸 모두 대안학교에 보낸 것으로 화제를 모았다.

한편, 최진실의 前 남편인 조성민과의 이혼 및 가정폭력 소송에서 여성운동계와 함께 연대하며 최진실을 변호하기도 했다. 최진실-조성민의 송사 이후 친족법이 개정되는 데에 적지않은 일조를 했다고 볼 수 있다.

이후 대통령선거가 끝나고 MBC 이브닝뉴스 앵커로 활동하기도 했다. 뉴스쇼로 개편되면서 합류하였는데 개편을 거치며 2013년 연말에 하차했다.

2016년부터 KBS2 <제보자들>에 스토리 헌터로 출연중이고, 2017년 9월 12일, 문재인 정부의 적폐청산 노력과 맞물려 같은 날 출범한 국방부 적폐청산특별위원회의 위원장으로 임명되었다.

3. 선거 이력

연도

선거종류

소속정당

득표수 (득표율)

당선여부

비고

2012년

제18대 대통령 선거

무소속

53,303 (0.17%)

낙선 (3위)


  1. [1] 현 서울대학교 사범대학
  2. [2] 정책중심선거
  3. [3] 사실 이 선거는 역대 대통령 선거 중 가장 극단적인 양강 구도로의 쏠림현상이 나타났던 선거다.
  4. [4] 군소후보 중 인지도가 제일 높은 인물이기도 한데다 박근혜, 문재인 두 후보가 마음에 들지 않고 사표 여부에도 신경 안 쓰는 일부 유권자들이 이 사람에게 투표해서 그렇게 나온 것으로 보인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10.45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