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훈 시대

일본의 역사 日本の歴史

{{{#!folding 열기 · 닫기

시기

선대

고대

~ 기원후 538

538 ~ 1185

본토
규슈, 혼슈, 시코쿠

조몬 시대

야요이 시대

고훈 시대
야마토 정권

아스카 시대

나라 시대

헤이안 시대

홋카이도

에미시

오키나와

구석기 · 패총시대

중세 ~ 근세

1185 ~ 1868

가마쿠라 시대

겐무 신정

남북조 시대

무로마치 시대

전국시대

에도 시대

에조

에조
에조 공화국

구스쿠 시대
삼산시대

류큐 왕국

근대

현대

1868 ~ 1945

1945 ~

메이지 시대

다이쇼 시대

쇼와 시대

헤이세이 시대

일본 제국
오키나와 현

연합군 군정기

일본국
오키나와 현

미국 통치기 류큐 열도

}}} ||

1. 개요
2. 특징
2.1. 정치
2.2. 역사 기록의 부족
3. 참조 항목

1. 개요

古墳時代

일본의 역사시대 구분. 서기 250년~538년 정도를 가리키지만 아스카 시대까지 포함하기도 한다. 고훈은 오래된 무덤을 뜻하는 '고분'(古墳)의 일본어 독음. 지배층의 권위를 내세우기 위해 각지에 대형 고분을 세웠던 시기다. 이런 고분은 시신을 안치하기 위한 석실을 가지고 있었으며 무덤 주위에 호를 둘러쳐 놓은 것도 있다. 비슷한 형태의 장고형 무덤(전방후원분)이 한반도의 전라남도 지역에서 발견되어 연관성에 대한 논란이 진행 중이다 (임나일본부설 항목 참조). 다만, 대략을 설명하면 일본이라는 명칭 자체가 임나일본부가 설치 되었다고 주장한 시기보다 몇 세기 이후 사용되고 근거 자료인 일본서기는 신뢰성이 낮은 사료라는 이유 등으로 고분의 유사성만으로 임나일본부가 설치되었었다고 보기는 어렵다.

오사카사카이시의 다이센 고분(大仙古墳 / 大仙陵古墳). 닌토쿠 덴노의 무덤이라는 설이 유력하지만 결론은 아직 내려지지 않은 상태. 출처 정보 대표적인 전방후원분 중 하나다.

우리나라와 중국으로부터 한자와 유교가 전해진 시기다. 기원전 3세기부터 서기 8세기까지 상당수 한반도 출신 이주민이 일본에 정착했는데, 이들은 조몽인이라고 일컸는 원주민 부족들과 이합집산 및 융합 과정을 거치며 일본 전역에 소규모 국가들을 세웠다. 이들 소왕국을 통합한 국가는 야마토로 백제와 깊은 관계를 맺으며 각종 선진 문물을 받아들였고, 동시기에 존속한 일본 전역의 부족국가들을 잇따라 정복하면서 일본 전역을 제패했으며, 후에 서기 7-8세기경에 국호를 야마토에서 일본으로 바꾸고 이후로 규슈의 하야토도호쿠에미시를 정복하면서 현재의 일본이 된다. '위서(魏書)' 등에 따르면 20여 개 소국으로 이루어진 연맹체와 이를 대표하는 야마타이국이 있었고 이후의 야마토 정권과도 연관이 있다고 알려지나 정확한 사실은 학계에서 계속 연구 중이다. 중국인 또한 일본에 정착하여 유력인사들에게 영향력을 미쳤다.

이 시대의 대표적 취락 유적으로는 기원후 500년 무렵 미츠데라 유적이 있다.

2. 특징

2.1. 정치

4세기~6세기 말까지 전방후원분이 동북 지방부터 큐슈 남부까지 계속 만들어졌다. 7세기 이후 조성된 전방후원분이 소멸되어 고훈 시대 이후에 야마토 조정이 지방세력들을 통제할 수 있는 강력한 정권으로 발전한 것으로 보기도 하는데, 이를 야마토 정권이라 한다.

2.2. 역사 기록의 부족

대체로 케이타이 덴노 이후의 천황들은 실존에 대한 의문이 거의 제기되지 않는 편이지만 이 시기의 일본서기의 신뢰성이 매우 낮은 편이다. 신공황후 참조. 다만 한국의 삼국시대 국가들과 가야제국과 관련된 사료들도 적혀 있어 마냥 무시하기도 어려운 편. 이 부문에 관해선 일본서기 항목에 자세히 적혀 있다.

한편 히미코의 사망 시점이 야요이 시대와 고훈 시대 사이에 해당되는데, 야마타이국(邪馬台國)이 주도하던 왜국 부족국가 체제가 구노국과의 분쟁을 겪었고 히미코 또한 이 전쟁이 원인이 되어 사망한 것으로 추정된다. 하지만 새로 즉위한 남자들도 혼란을 겪어 손녀인 토요가 즉위했다고 한다. 일본서기에 대한 기록을 보면 200년대~400년대까지 사이 10대(사실 1대)에서 16대까지 사이 이들의 치세와 수명을 엄청나게 늘려 히미코 일족에 대한 기록들을 지워버린 것을 확인할 수 있는데, 천황가의 시조인 스진 덴노와 히미코 일족이 번갈아 맡았다 스진 덴노의 후손이 완전히 장악했고, 히미코 일족에 대해 지워버렸을 가능성도 있다.

이후 266년 서진에 사신을 보내는 것을 끝으로 413년 동진에 사신을 보내기까지 중국 측 기록에서 140여 년간 일본 관련 기록이 전무하고 한반도 국가들(백제, 가야 소국들, 신라 등)과의 교류 및 전쟁 박제상 일화 정도를 제외하면 왜국 내정에 알 수 있는 외부 기록이 없다. 그래서 금석문이나 고분 등의 유물이 특히 중요한 시대라고 할 수 있다. 물론 야요이 시대의 기록들도 부족한 건 마찬가지지만.

단, 한일양국의 사료들에서는 이 때부터 신라와 왜 양국이 서로 치열하게 공수를 주고 받았던 기록들이 자주 나오는데 그런점에서 보자면 본격적이 국가 대 국가의 한일간 교류와 충돌이 함께 시작된 시대라고도 평가 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신라의 일본 침공 사례 문서를 참조.

참고로 이러한 당시의 복식, 문화 등을 모에스럽게 복원할 소스는 문헌기록이 아닌 하니와라고하는 고분 부장용의 직립형 장식토기에 의거한 것이다. 일본 특유의 감성(...)이 있는 사람만 한 크기 토기로써다키마쿠라 당대 복장을 착용한 사람 모양으로 장식을 했다. 오른쪽 중단의 그림이 바로 그것. 이처럼 고훈 시대의 연구는 거의 고고학 자료에 의거하고 있다.

3. 참조 항목

  • 임나일본부설: 이 시기에 일본이 가야 지역에 진출해 200여 년간 다스렸다는 이론이나 현재는 부정되고 있다.
  • 신라의 일본 침공 사례: 신라가 일본 열도를 침공했다는 일본측 기록들을 신뢰한다면 고훈시대인 291년에 신라의 최초 왜국 침공이 시작되었다.
  • 왜5왕: 5세기 중국사서에만 등장하는 고대 일본의 왕.
  • 칠지도: 고훈 시대에 백제에서 일본으로 전해진 것으로 추정되는데, 명문 해석과 연도에 대해서 논란이 있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10.74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