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포의 검은 차

The Car (1977)

정식 예고편

1. 개요
2. 줄거리
3. 기타
4. 함께 보기

1. 개요

이유없이 사람들을 죽이면서 공포로 몰아넣는 정체불명의 검은 차를 소재로 한 영화. 자동차호러의 소재로 사용했다는 점이 이 영화가 갖는 독특한 요소인데, 이는 스티븐 스필버그의 데뷔작인 '대결'(Duel, 1971)이나 로저 코먼의 '죽음의 경주'(Death Race 2000, 1975)의 영향을 받았다.

2. 줄거리

주의. 내용 누설이 있습니다.

이 틀 아래의 내용은 해당 문서가 설명하는 작품이나 인물 등에 대한 줄거리, 결말, 반전 요소 등을 직·간접적으로 포함하고 있습니다. 내용 누설을 원하지 않으면 이 문서의 열람을 중단해 주십시오.

미국 유타 주의 시골 마을. 자전거를 타고 가는 커플을 정체불명의 검은 차가 좇아가면서 위협을 가한다. 결국 여자는 벽에 부딪힌 후[1] 계곡으로 추락해 낙사하고 남자는 범퍼에 받히면서 다리 아래로 떨어져 죽는다. 히치하이킹을 하던 히치하이커는 위협적으로 지나가는 검은 차에 대고 욕을 하자 차는 갑자기 멈추더니 후진하여 그를 역살(轢殺)시킨다. 밤이 되자 검은 차는 시내 보안관서 앞에 등장하여 보안관을 덮쳐 살해한다. 웨이드가 이 사건을 맡아 조사를 하는데 목격자인 인디언 노파는 운전석에 아무도 타고 있지 않다는 믿기 어려운 증언을 하면서 의문은 더 커져 간다.

웨이드의 여자친구인 교사 로렌은 학생들을 데리고 악단 퍼레이드의 리허설을 하던 중 갑자기 바람이 일더니 검은 차가 출현하여 이들을 덮치려하고, 선생님과 학생들은 필사적으로 도망쳐 공동묘지로 들어간다. 어쩐 이유에선지 검은 차는 묘지 입구를 넘어 안으로 들어오지 못하고 로렌은 학생들을 보호하기 위해 스스로 미끼가 되어 검은 차에게 나무토막을 던지고 욕을 하는데 검은 차는 마치 화가 난 듯 입구의 벽돌 기둥을 부수 주위를 맴돈다.

교사 한 명이 탈출해 경찰에 신고하여 경찰들이 추격해 오지만 경찰차 한 대는 절벽에서 밀어 떨어뜨리고 다른 두 대는 검은 차가 역주행으로 질주해 오는 동시에 옆으로 드리프트를 돌아 굴러 날아들면서 두 대를 한꺼번에 덮쳐 박살을 내버린다. 검은 차와 마주하여 대치하게 된 웨이드는 총을 쏴보지만 검은 차의 앞유리나 타이어 어디에도 흠집 하나 생기지 않는다. 웨이드가 천천히 다가가 차문을 열려고 시도하지만 문에는 손잡이가 없다. 그 때 창문이 살짝 열리는가 싶더니 갑자기 도어가 열리면서 웨이드는 문 도어에 맞아 나가떨어지면서 정신을 잃는다.[2]

그날 저녁 집에 들르러 온 로렌은 이전 퍼레이드 연습 때와 마찬가지로 바람이 일자 검은 차가 나타날 것을 예감하고 황급히 실내로 도망쳐 전화로 웨이드에게 도움을 청하는 순간 검은 차가 창문으로 돌진하면서 집이 박살나고 그녀는 살해된다. 로렌이 살해된 것이 검은 차를 모욕한 것에 대한 복수라는 것과 신성한 장소에는 들어가지 못하면서 살육을 거듭하는 검은 차는 악마가 움직이는 것이라 짐작하게 된 웨이드 일행은 검은 차를 협곡으로 유인해 폭파시킬 계획을 세운다.

실행 당일 웨이드는 차고에 들어가는데 그곳에는 검은 차가 숨어 있었다. 긴장감이 흐르는 가운데 갑자기 굉음의 배기음과 경적을 울리며 위협하기 시작하고, 절체절명의 위기에 처한 웨이드는 간신히 바이크를 몰고 도망쳐 나와 추격전이 시작된다. 추격 끝에 결국 폭탄을 가득 설치한 벼랑으로 검은 차를 유인하여 추락시켜 폭파시키는 데 성공한다. 이 때 폭발의 화염 가운데 악마의 형상을 한 검은 연기가 피어 올랐다 사라진다. 다들 경악에 찬 눈으로 멍하게 바라볼뿐..... 폭발과 같이 무너진 절벽에 그 차량은 깔렸지만.... 경찰 하나가 대체 그건 뭐였지? 그건? 사람이 아니었어! 라고 믿기지 않은 듯 말하고 주인공은 "됐어...어쨌든...그것은 저기에 깔렸으니까...."이라고 모든 게 끝났다는 듯이 말한다. 그렇게 영화는 막을 내리는가 했더니..만

크레딧이 올라가는 가운데 LA 시내를 배회하는 자동차를 보이면서 차가 부활했음을 암시하며 막을 내린다.[3]

3. 기타

  • 주인공 웨이드 역의 제임스 브롤린은 조시 브롤린의 아버지다. 아내는 바브라 스트라이샌드.
  • 검은 차의 모델은 1971년식 링컨 컨티넨탈 마크 III를 개조한 것으로, 6주간의 촬영 기간 동안 총 4대를 제작하여 사용했다.[4]
  • 국내에는 1983년11월26일 MBC에서 더 카라는 제목으로 더빙 방영하였고, 1991년 8월 24일 KBS 2TV에서 공포의 검은 차라는 제목으로 다시 방영한 바 있다.
  • 영화 앞 부분에 사탄교회(Church of Satan) 사제장 안톤 라베이(Anton LaVey)의 문구[5]가 인용되어 있다. 나중에 라베이는 테크니컬 어드바이저로 크레딧에 올랐다.
  • 검은 차의 관점에서 차량 내부에서 밖을 바라보는 장면은 별다른 특수효과 없이 필터를 써서 뿌옇고 어두우면서 황량한 느낌으로 처리했을 뿐인데 은근히 공포스럽다.
  • 영화 초반에 어린 자매가 전통놀이인 사방치기 놀이를 하는 씬이 있다.
  • 퓨처라마에서 패러디했다. 정확히는 벤더가 바이러스에 감염되어서 웨어카(웨어울프의 패러디)가 되어서 밤마다 사람을 뺑소니하는데 이때 벤더가 변신하는 차가 빼박 여기나오는차다. 그외에도 심슨가족 할로윈스페셜에서 메기가 운전하는 링컨차가 자전거를 타는 밀하우스를 다리밑으로 밀어버린다.

4. 함께 보기


  1. [1] 벽에 기다란 핏자국이 남아 있다.
  2. [2] 이 때 검은 차가 웨이드를 죽이지 않은 점은 의문이다.주인공 보정이니까 그렇지
  3. [3] 이 때 차체는 보이지 않고 타이어와 주변 배경만 보이고 시간 순서를 알 수 없기 때문에 정말 부활한 것인지 단정할 수는 없다.
  4. [4] 내부에 원격 조종 장치를 달아 촬영시 일정 구간에서 조종했다는 말도 있고, 스턴트맨이 몰았다는 말도 있는데 확실한 사실은 확인되면 추가바람.
  5. [5] "Oh great brothers of the night who rideth upon the hot winds of hell, who dwelleth in the Devil's lair; move and appear"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45.81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