귤현역

귤현역

다국어 표기

영어

Gyulhyeon

한자

橘峴

중국어

橘岘

일본어

[ruby(橘峴, ruby=キュリョン)]

주소

인천광역시 계양구 장제로 1134 (귤현동)

운영 기관

인천 1호선

개업일

인천 1호선

1999년 12월 7일

역사 구조

지상 2층 구조, 지상 1층 승강장

승강장 구조

복선 상대식 승강장

橘峴驛

Gyulhyeon Station

1. 개요
2. 역 정보
3. 역 주변 정보
4. 일평균 이용객
5. 승강장

1. 개요


귤현역사

인천 도시철도 1호선 I111번. 인천광역시 계양구 장제로 1134 (귤현동)[1] 소재.

2. 역 정보


과거의 승강장 모습으로, 현재는 스크린도어가 설치되어 있다.

원래 귤현동의 이름은 굴재인데, 1914년 일제강점기 시대에 행정구역 통폐합을 하면서 일본인 관리가 로 알아듣고, 한자로 '귤현(橘峴)'이라 표기했다고 한다. 비슷한 사례로 파주시의 금촌(새말[新村] → 쇠말[金村])이나 일산(한뫼[大山] → 한뫼[一山])이 있다. 귤현동은 원래 부평도호부 당산면에 속한 지역이었는데 1914년 부군면 통폐합 이후 부천군 계양면이었다가 1973년 김포군에 편입되었고, 1989년 인천직할시(현 인천광역시)에 편입되었다.

계양역 개통 전까지는 인천 도시철도 1호선의 시종착역이었고, 현재는 계양역, 박촌역이 시종착역 기능을 수행하고 있다.

귤현차량기지~박촌역 구간은 지상-지하 구간으로 되어 있으며, 경사가 완만하다.

한때 계양역 개통 전에 인천지하철에서 유일한 지상역이었다.

신답역과 비슷한데, 두 역 다 지상역이고 이용객이 저조하며 두 역 다 한 쪽이 방향 바로타라는 점이 동일하다.

3. 역 주변 정보

인근에 귤현차량기지가 있으며, 역사의 출구는 1번 출구 단 한 개뿐이다.[2] 차량기지 때문에 주거지구 방향으로 출구를 만들 수가 없는 것이다. 주위에는 산과 차량기지, 군부대가 있으며, 차량기지 너머로 귤현아이파크, 센트레빌 아파트 단지 외 주택지구, 귤현초등학교 등이 있다. 이 역에서 김포시, 서구 쪽 아파트 주거지역과 연결되는 버스정류장이 바로 앞에 있다.

문제는 귤현역 출구는 1번 출구가 전부라는 것. 차량기지 너머 귤현지구와는 거리가 너무 멀어서 귤현 주민들은 계양역과 귤현역 사이에서 갈팡질팡. 귤현지구 주민들은 동쪽으로 지하도나 육교로 출구를 내달라고 인천메트로계양구청에 요청했지만, 서로 공사비 부담을 놓고 떠넘기기만 계속하고 있다.

2014 인천 아시안 게임 전후로 스크린도어와 지붕 설치가 완료되었다. 이로써 인천 도시철도 1호선 전 구간에 스크린도어가 설치 완료되었다.

계양 방면 열차를 타고 김포 쪽으로 갈 일이 있다면 계양역이 아닌 귤현역에 내려서 김포 버스 81 또는 김포 버스 81-1를 타고 가는 게 좋다. 계양역도 두 버스가 지나가긴 하지만 공항철도 때문에 혼잡도가 엄청나서 수십 명이 버스를 기다린다. 때문에 입석할 확률이 높지만 귤현역은 역 이용객도 적고 인천 1호선만 다니기 때문에 웬만하면 버스에 앉아서 갈 수 있다.

4. 일평균 이용객

다음은 귤현역을 이용하는 도시철도 일일 승객 수이다. 아래 표는 승차객 + 하차객의 총합이다.

인천 도시철도 1호선

2000년

2001년

2002년

2003년

2004년

2005년

2006년

2007년

2008년

2009년

1,546명

1,591명

1,859명

2,847명

3,312명

4,454명

4,291명

3,154명

2,709명

2,543명

2010년

2011년

2012년

2013년

2014년

2015년

2016년

2017년

2018년

2019년

2,863명

2,990명

2,934명

2,247명

2,221명

2,398명

2,734명

2,623명

2,704명

2,701명

하루 평균 이용객은 2,701명(2019년 기준)으로, 인천 1호선에서 제일 이용객이 적은 역이다. 그 이유는 역의 위치가 상당히 외진 곳에 있어서 역세권 형성이 제대로 되지 못했기 때문이고, 800m 거리에 있는 계양역에 다수의 승객이 이탈해서 그렇다. 역의 뒤편은 귤현차량사업소가 있고, 앞편에는 군부대가 있어 인근이 온통 개발제한구역으로 묶여있다. 차량기지 뒤편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와의 사이에 소규모의 택지지구가 있지만, 중간에 차량기지가 가로막는 바람에 이 지역에서 걸어서 가기 쉽지 않다. 가장 가까운 아파트단지가 불과 200m 거리에 있지만, 빙빙 돌아가야 하기에 걸어서 최소 10분은 가야 한다.

또한, 이 주변 지역은 서울특별시에 생활권을 의존하는 경향이 강하여, 인근 주민들의 상당수는 서울 도심지까지 굉장히 빠른 속도로 이동할 수 있는 공항철도를 이용하는 것을 더 선호한다. 어차피 걸어서 가기도 애매하고, 버스를 타느니 한 정거장만 가면 나오는 계양역을 가는 것이 편하기에 귤현역은 주변 주민들을 제대로 흡수하지 못하는 것이다. 실제로 공항철도가 개통하기 이전에는 하루 평균 이용객이 4천 명 이상이었지만, 2007년 계양역의 개통 이후에는 2천 명대로 반타작을 당했다. 인근의 군부대가 이전하지 않는 이상, 하루 평균 2천 명대의 저조한 수요는 계속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5. 승강장

귤현역은 2면 2선의 상대식 승강장을 갖추고 있는 지상역으로, 스크린도어가 설치되어 있다.


인천 도시철도 1호선 승강장 크게보기


역 안내도 크게보기

계양

박촌

인천 도시철도 1호선

계양 방면

계산·부평·인천시청·국제업무지구 방면


  1. [1] 귤현동 187번지
  2. [2] 사실 비공식적인 출구가 계양방면 10-4 출입문 뒷편으로 존재한다. 개찰구도 달려있지만 차량기지 직원 출입용이므로 공식적인 출구가 아니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38.02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