깔때기

1. 생활도구
2. 신조어

1. 생활도구

Funnel

액체나 가루 등을 입구가 좁은 용기에 흘리지 않고 붓기 위해 이용하는 생활 도구

‘깔때기’의 의미로 ‘깔따기, 깔대기’를 쓰는 경우가 있으나 ‘깔때기’만 표준어로 삼는다.[1]

이것의 일본어 표기때문에 다른 방향으로 유명한 것이 있는데 바로 판넬.

프랑스에서는 머리에 깔때기를 쓰고 다니면 한국에서 머리에 꽃 달고 다니는 사람 취급한다고 한다(맨 끝부분에 고양이가 생각하는 고양이 주인이 깔때기를 쓰고 있다.). 이 때문에 말리키에서도 깔때기를 쓰고 정신나간듯이 헤롱거리는 말리키가 나오기도 했다.

이것의 이름을 딴 버섯이 있으며 그 유명한 깔때기그물거미도 여기서 따왔다.

2. 신조어

비슷한 말로 야부리이빨 등의 말이 있다. '자기 자랑이 심한 사람', '말이 많은 사람', '거짓말쟁이' 등을 일컫는 말.

과거에도 쓰이던 말이나 나는 꼼수다에서 김어준이 사용해 그 의미가 많이 희화화되었다.

또는 대화를 할 때 항상 특정 결과를 유도하며 대화하는 사람을 깔때기에 비유하기도 한다.[2]

가장 좋은 예시는 허구연의 기승전돔. 그의 말의 끝은 항상 돔 구장으로 귀결된다. 깔때기의 넓은 입구처럼 다양하고 넓은 주제를 깔때기의 좁은 출구같이 특정한 주제인 돔구장건설로 전환하는 특수한 능력을 발휘한다.

라디오스타에도 나온 적이 있다.


  1. [1] 1.1 관련조항 : 표준어 규정 2장 4절 17항
  2. [2] 애초에 위쪽 표현도 패널이었던 정봉주가 무슨 소리를 시작하건 마지막은 자기 자랑으로 끝나는 것을 깔때기에 비유한 것이었으니 원래는 이쪽이 맞는데, 해당 표현이 워낙 자랑 하나에 특화되면서 깔때기를 대다=자기 자랑을 하다로 사용되었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15.34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