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대문로

서울특별시 중구도로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11px;margin-top:-6px;margin-bottom:-16px"

대로

남대문로 · 녹사평대로 · 동호로 · 만리재로 · 삼일대로 · 새문안로 · 서소문로 · 세종대로 · 소공로 · 왕십리로 · 을지로 · 장충단로 · 충정로 · 통일로 · 퇴계로 · 한강대로

난계로 · 다산로 · 마른내로 · 마장로 · 무교로 · 서애로 · 소월로 · 소파로 · 손기정로 · 수표로 · 중림로 · 창경궁로 · 청계천로 · 청파로 · 충무로 · 칠패로 · 필동로 · 후암로

남대문시장길 · 남산공원길 · 다동길 · 덕수궁길 · 명동길 · 정동길 · 환일길

}}}}}}

중구 법정동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11px;margin-top:-6px;margin-bottom:-16px"

광희동

충무로4가

충무로5가

인현동2가

구청


예관동

광희동1가

광희동2가

쌍림동

을지로6가

을지로7가

오장동

신당동

흥인동

무학동

신당동

신당5동

다산동

동화동

약수동

청구동

을지로동

방산동

을지로3가

을지로4가

을지로5가

주교동

입정동

산림동

초동

인현동1가

저동2가

소공동

소공동

북창동

태평로2가

남대문로2가

서소문동

정동

의주로1가

충정로1가

봉래동1가

순화동

남대문로3가

남대문로4가

회현동

남창동

남대문로5가

봉래동2가

회현동1가

회현동2가

충무로1가

명동

무교동

다동

태평로1가

을지로1가

을지로2가

남대문로1가

삼각동

수하동

장교동

수표동

남대문로2가

회현동3가

충무로2가

명동1가

명동2가

남산동1가

남산동2가

예장동

남산동3가

저동1가

필동

필동1가

필동2가

필동3가

충무로3가

충무로4가

충무로5가

남학동

주자동

장충동2가

묵정동

장충동

장충동1가

중림동

중림동

의주로2가

만리동1가

만리동2가

황학동

황학동

}}}}}}

남대문로의 중심상권이자, 금융중심지인 한국은행 앞 교차로

남대문로
南大門路 | Namdamun-ro

<span style="font-size:13px"><font color="#585858">염천교</font> 방면
세종대로

2115번
서울특별시도

안국동 방면
우정국로

노선 번호

2115번 서울특별시도(관리용)

기점

서울특별시 중구 남대문로4가 숭례문오거리

종점

서울특별시 중구 남대문로1가 광교

연장

1.5km

개통

1398년

숭례문 - 광통교[1]

관리

서울특별시

왕복 차로 수

4차로

숭례문 - 한국은행

8차로

한국은행 - 광교

주요 경유지

숭례문한국은행롯데백화점
을지로입구역광교

1. 개요
2. 상세
3. 경유하는 노선버스
4. 구간
5. 법정동 남대문로1~5가

1. 개요

▲ 한국은행사거리 앞. 사진 정면으로 난 길이 남대문로이고 좌우로 뻗은 길은 소공로이다.

서울특별시 중구 숭례문오거리(숭례문)에서 시작하여[2] 청계천 청계1가사거리(광교)에서 끝나는 서울의 간선도로.

광교를 지나면 우정국로와 직결된다. 총연장 1.5km의 짧은 도로이지만 조선시대에는 세종대로사거리~숭례문 구간의 세종대로(구 태평로)[3]가 존재하지 않았기 때문에 이성계의 한양 천도 이후부터 서울의 중심 가도였다.

1914년부터 남대문통이라 불렸고 46년 일본식 동명 정리 사업에 따라 남대문로로 바뀌었다

2. 상세

숭례문오거리, 한국은행사거리, 을지로입구역, 광교사거리, 종각네거리가 남대문로의 전부이지만 세종대로, 종로와 함께 서울 한양도성 도심의 주요 도로축이다. 숭례문, 남대문시장, 명동을 끼고 있어 통행량은 항상 많다. 특히 롯데(구 미도파)앞은 주말과 명절 때는 제정신으로 차를 몰고 들어갈 수 없을 정도다. 차라리 이 주변을 지나갈 때는 걷는 게 나을라...나?

약간 북적거리는 걸 감수할 수 있다면, 차가 막히는 시간엔 쇼핑하러 갈 때 지하철을 이용하는 편이 시간 절약엔 좋다. 그리고 2호선 대중교통을 이용할 경우 출근 시간은 이 근처인 을지로1가역 근처부터 빠져나가는 인원들이 아주 많다. 4호선 역시 마찬가지로 출근시간엔 남대문로 근처 역들에서 많은 사람들이 빠져나간다. 물론 퇴근시간에도 이 지역들에서 서울 외곽으로 빠져나가는 대중교통을 타는 사람들이 많아 혼잡하지만, 그나마 퇴근시간은 사람들이 각 지역으로 분산되고 귀가는 혼잡시간을 피해 조금 당기거나 늦출 수 있는지라 오전 출근보다 약간 나은 편.

금융덕들에게는 여의도, 테헤란로와 더불어 다른 의미로 유명한 곳이다. 바로 은행본점과 옛 본점들이 남대문로에 옹기종기 모여있기 때문. 전성기에는 조상제한서가 모두 남대문로에 있었고 한국은행 본점까지 있다. 지금도 국민은행, 하나은행, 구 조흥은행, 구 보람은행 본점과 광주은행 서울영업부가 남대문로를 지키고 있다. 지금은 화폐박물관으로 쓰는 구 한국은행 건물도 이 근처에 있다.

3. 경유하는 노선버스

수도 없이 많다. 아래는 전구간을 완주하는 노선들이다.

이중 151, 162는 청계1가사거리(광교)에서 직결되는 우정국로까지 완주한다.

4. 구간

남쪽 기점 (숭례문교차로, 세종대로 56)

소재지

교차로명

번호

교차하는 도로


회현동
소공동

남대문로4가

숭례문교차로

0번

세종대로
소월로

남대문로3가

한국은행앞교차로

40번

소공로

명동

남대문로2가

70번

명동길

을지로1가

을지로1가교차로

95번

을지로

남대문로1가

광교교차로

125번

청계천로

북쪽 종점 (광교교차로, 청계천로 54, 우정국로와 직결)

5. 법정동 남대문로1~5가

중구 법정동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11px;margin-top:-6px;margin-bottom:-16px"

광희동

충무로4가

충무로5가

인현동2가

구청


예관동

광희동1가

광희동2가

쌍림동

을지로6가

을지로7가

오장동

신당동

흥인동

무학동

신당동

신당5동

다산동

동화동

약수동

청구동

을지로동

방산동

을지로3가

을지로4가

을지로5가

주교동

입정동

산림동

초동

인현동1가

저동2가

소공동

소공동

북창동

태평로2가

남대문로2가

서소문동

정동

의주로1가

충정로1가

봉래동1가

순화동

남대문로3가

남대문로4가

회현동

남창동

남대문로5가

봉래동2가

회현동1가

회현동2가

충무로1가

명동

무교동

다동

태평로1가

을지로1가

을지로2가

남대문로1가

삼각동

수하동

장교동

수표동

남대문로2가

회현동3가

충무로2가

명동1가

명동2가

남산동1가

남산동2가

예장동

남산동3가

저동1가

필동

필동1가

필동2가

필동3가

충무로3가

충무로4가

충무로5가

남학동

주자동

장충동2가

묵정동

장충동

장충동1가

중림동

중림동

의주로2가

만리동1가

만리동2가

황학동

황학동

}}}}}}

도로명인 동시에 법정동 명칭이기도 하다.(남대문로1~5가) 이들에 대해서는 행정동인 명동/회현동 참조.

남대문로1가, 2가는 굉장히 좁은데 남대문로의 폭이 넓어져 건물이 있을 공간이 없어져버렸기에 이 법정동으로 된 건물이 거의 없다. 극단적인 예로 남대문로1가는 우리은행 종로금융센터(남대문로1가 19)밖에 없을 지경. 대개 큰길 교차로마다 구별되나 남대문로3가/남대문로4가는 중간에 남대문로 20 즈음의 골목에서 갈린다.

남대문로5가는 서울역 동편 앞 서울스퀘어를 낀 후암로 이북 블록으로, 앞서 말한 대로 남쪽 이 일대는 세종대로로 처리되었기에 현 도로명주소상의 남대문로는 이 지역을 지나가지 않는다. 다른 길쭉한 1~4가와는 영 다른 느낌인데, 사실 원래 남쪽은 '양동'(陽洞)이었다가 1980년 7월 5가에 합쳐진 모양이다.# 그런 이유에서인진 몰라도 5가는 일대 모두가 회현동에 속한다.

이름의 유래가 된 남대문은 남대문로4가에 소재해있다. 남대문로4가 29.


  1. [1] 지금의 광교
  2. [2] 원래는 현 세종대로 중 구 태평로 구간의 일부인 서울역~숭례문 구간도 남대문로에 해당되었다. 법정동 남대문로5가가 해당 구간에 위치하는 것에서 알 수 있다.
  3. [3] 이 구간은 대한제국 고종 때 건설을 시작하여 일제강점기에 완성되었다. 일본이 건설했다고 흔히 알려져 있지만, 고종이 워싱턴 D.C의 방사형 도시체계를 서울에 적용하고자 덕수궁을 중심으로 도로를 새로 개설하거나 확장했고 그 중 하나가 태평로이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95.09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