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트령

철시드

너트령

1. 상세
2. 실전
3. 애니메이션

597 철시드

598 너트령

이름

도감 번호

성비

타입

한국어

일본어

영어

철시드

テッシード

Ferroseed

전국 : 597
하나 : 103

수컷 : 50%
암컷 : 50%


강철

너트령

ナットレイ

Ferrothorn

전국 : 598
하나 : 104

특성 (숨겨진 특성은 *)

철가시

접촉한 상대에게 최대 HP의 1/8의 피해를 입힌다.

*위험예지

상대가 지닌 위험한 기술을 감지한다.

포켓몬

분류

신장

체중

알 그룹

597 철시드

가시열매 포켓몬

0.6m

18.8kg

식물
광물

598 너트령

가시공 포켓몬

1.0m

110.0kg

진화


597 철시드

레벨 40


598 너트령

방어 상성(특성 미적용)

4배

2배

1배

0.5배

0.25배

0배

불꽃

격투

얼음 땅 비행 벌레 고스트 악

노말 물 전기 에스퍼 바위 드래곤 강철 페어리

종족치

포켓몬

HP

공격

방어

특수공격

특수방어

스피드

합계

597 철시드

44

50

91

24

86

10

305

598 너트령

74

94

131

54

116

20

489

도감 설명

597 철시드

블랙

위험을 알아채면 가시를 일제히 발사하여 반격. 그 틈에 굴러서 도망간다.

화이트

동굴의 벽에 가시를 찔러 들러붙는다. 바위에 있는 광물을 흡수한다.

블랙 2

동굴 천장에 박혀서 바위의 철분을 흡수한다. 위험이 닥치면 바늘을 쏜다.

화이트 2

598 너트령

블랙

3개의 가시가 달린 촉수를 휘둘러 싸운다. 강철의 가시는 세게 내려치면 큰 바위도 분쇄되는 파괴력이다.

화이트

동굴의 천장에 붙어 아래를 지나가는 사냥감을 향해 쇠로 된 가시를 박아 덮친다.

블랙 2

3개의 촉수를 세게 내려치고 거기에 가시를 날려 상대를 흔적도 없이 분쇄한다.

화이트 2

1. 상세

포켓몬스터 5세대에서 등장한 포켓몬이다. 모티브는 도꼬마리로, 이 점을 반영하여 야생의 철시드가 5%의 확률로 끈적끈적바늘을 소지하고 있다. 원칭과 한칭은 너트 + 도꼬마리 령(笭)의 합성이며 영칭은 철(Ferro)과 가시(Thorn)의 합성이다.

그림으로 보면 촉수 세 개를 팔처럼 휘두를 거 같이 생겼고 실제로도 그렇게 사용하지만 이 촉수의 본래 용도는 천장에 박고 거꾸로 걸어다니기 위한 것이다. 꺼내놓고 냅두다 보면 그 상태로 턱걸이를 하는 스프라이트도 볼 수 있다. 6세대에서는 천장에 박힌 모습이 어색하다고

판단했는 지 촉수를 바닥에 박고 메타그로스 같은 자세로 서 있다.

참고로 진화 전인 철시드는 5세대에선 정신없이 빙글빙글 돌고 있는 도트였다가 6세대에선 정반대로 움직이지 않고, 그저 눈만 깜빡거리고 있다.

2. 실전

자속 공격기로는 자력으로 자이로볼, 파워휩을 배우며 유전기로 기관총을 습득한다. 20밖에 되지 않는 스피드와 자이로볼의 궁합은 환상적이다. 최저속 보정을 하면 스피드 실능치가 22로, 무보정 90족부터 최대 위력을 꽂아 넣는 것이 가능하다. 이외의 공격기로는 섀도크루, 땅고르기, 독찌르기, 대폭발, 탁쳐서떨구기, 보복 정도다. 보조기로는 자력으로 저주철벽이 있고 기술머신으로 전기자석파를, 유전기로 씨뿌리기, 압정뿌리기, 스텔스록을 배운다. 기술폭은 좁은 편이지만 기술들이 대부분 너트령과 잘 맞기 때문에 기술칸 채우기에 부족함은 없다.

풀 타입과 강철 타입이 서로의 약점을 상쇄해주는 덕분에 약점이 2개밖에 없는데 내성만 무려 10개[1]인 엄청난 방어상성을 가진다. 얼음, 비행 공격을 1배로 받는 덕분에 냉동빔 따위를 들고 오는 물 포켓몬의 천적이며, 비행 포켓몬을 상대로 허리를 펴고 다닐 수 있다. 역으로 대부분의 강철 타입이 반감해내지 못하는 물 타입과 전기 타입의 공격을 모조리 반동강낸다는 점에서도 훌륭하다. 특수내구가 낮은 강철 포켓몬이 어려워하는 하이드로펌프, 10만볼트, 번개를 웃으면서 받아넘긴다. 거기에다 씨뿌리기, 버섯포자, 수면가루, 맹독, 독압정을 무시하고 스텔스록에도 치명타를 입지 않으니 이 녀석을 상태이상으로 쓰러뜨린다는 것 자체가 불가능한 수준이다. 상태이상을 이용하려면 도깨비불을 이용하는 화상을 사용하는 수 외에는 없다.

이걸로도 모자랐는지 스탯이 미쳐 날뛰고 있다. 종족값 총합 수치는 489로 메이저 포켓몬 사이에서는 하급에 속하지만 쓸모없는 특공과 스피드에 낭비가 매우 적어서 웬만한 500~540급 부럽지 않을 만큼 분배가 훌륭하다. 체력이 약간 낮은 편이지만 방어와 특방이 훌륭하여 막이로 부족함이 없고, 물리 내구에 풀보정하면 양쪽 각각 내구력이 88518/60333이라는 훌륭한 내구력을 자랑한다. 우수한 상성 조합으로 체감 내구력은 더욱 크다. H252+B196만으로 무보정 메가보만다의 2용춤+스카이스킨 이판사판태클을 확정적으로 버틴다.

공격 수치만 보면 (어태커로서는) 낮은 수치지만 자속 기술들의 위력이 높기 때문에 화력도 어느 정도 나오는 편이다. 머리띠를 끼고 날리는 풀파워 자이로볼의 화력은 무려 54000으로, 이는 공격 풀보정 카푸브루루우드해머와 맞먹는 위력이다. 다만 자속기의 타점이 워낙 별로인지라 체감 화력은 그보다 낮다.

여기에 특성 철가시 덕분에 웬만한 물리 어태커에게 우위를 점하며, 울퉁불퉁멧과 조합할 경우 접촉기를 주력으로 하는 포켓몬에게는 사신과도 다름없는 존재가 된다.[2] 게다가 6세대까지는 철가시/까칠한피부/울퉁불퉁멧 등에 의한 더블 KO는 기술을 사용한 쪽이 먼저 쓰러진 후 기술을 맞은 쪽이 쓰러지기 때문에, 너트령이 맞아 죽어도 상대와 같이 죽는다면 승리 판정이 들어왔다. 7세대부터는 기술을 "사용한" 쪽보다 기술을 "맞은"쪽이 먼저 쓰러지게 바뀌니 불리하게 바뀌었다.

특유의 상성 때문에 교체를 매우 잘 부르는 포켓몬이므로, 그 타이밍에 맞춰 탁쳐서떨구기, 대폭발, 스텔스록, 압정뿌리기, 전기자석파, 씨뿌리기 등을 날려주면서 상대 파티를 엉망으로 만들 수 있다. 즉 막이 능력에만 특화된 것이 아닌, 다재다능한 플레이 메이커 겸 탱커, 혹은 막이나 깔짝으로 매우 많은 역할을 수행할 수 있다. 마비 너프 이전에는 전기자석파를 사용하는 전법도 사용되었다. '무난'이라는 유저가 개발한 전술로, 스피드에 노력치를 84 투자해 실수치를 51로 만들고 먹밥으로 체력을 보강한다. 마비에 걸린 포켓몬은 스피드가 25%가 되므로 최속 130족(스핏 실능 200)까지 커트할 수 있다. 이때 아이언헤드를 이용해서 풀죽음과 몸저림의 시너지를 노리고 중간중간 대타출동씨뿌리기를 섞어준다.

하지만 불꽃에 4배 피해를 입기 때문에 불꽃 타입 상대로는 그저 내빼는 것이 상책이다. 격투 타입 기술은 대부분 물리기이고 2배라서 1번 정도는 가까스로 버티면서 철가시 대미지를 줄 수 있지만 강한 특수 기술이 많은 불꽃을 상대로는 절대 꺼내면 안 된다. 주력 기술이 전부 반감당하고 불꽃 포켓몬 전원이 이 녀석보다 빠르기 때문에 모든 불꽃 포켓몬이 너트령의 하드카운터라고 보면 된다. 그나마 특방이 높은 편이라 잠불 맞아도 한 번은 버틸 수 있으나 스피드도 최하위인 데다 선공기도 없는 이 녀석이 할 수 있는 건 아무것도 없다. 그리고 이 녀석은 스피드가 너무 낮아 랭업형 포켓몬이나 트릭, 앵콜 등에 힘없이 무너질 수 있다. 또한 강철 타입을 상대로도 때릴 게 없다. 상대가 특수어태커라면 항상 잠불을 생각해야 하며 물리어태커라도 불꽃 기술을 가지고 있다면 빼야 한다.

첫 등장한 5세대 때는 글라이온, 탱탱겔과 함께 제일 애용받던 사기 포켓몬. 라티오스, 킹드라 등 강력한 용성군을 쓰는 포켓몬에 대한 접수 역할로서 크게 활약했다. 5세대 당시 핫삼과 함께 잠불의 유행을 주도했으며 비팟에서도 자주 채용, 비팟은 비팟 미러에 대응하기 쉽지 않은데, 이 녀석이 있다면 상대 비팟을 접수하는 것이 가능했다. 이 녀석의 물리 접수력은 대단히 높아서 온갖 물리 어태커를 깡패 상성으로 관광 태웠고, 물리막이인지 특수막이인지 물리딜탱인지 깔짝인지 형태를 예측하는 것도 매우 까다로웠다. BW 발매 초기에는 타입 상성의 완벽한 보완이라는 무기로 탱탱겔과 조합해 일명 '너트겔(낫토게루)'이라는 파티가 유행했다.

그러나 썬더,[3] 버섯모[4] 등 차례차례 메타 포켓몬이 늘어남에 따라 입지가 점차 줄고 몰드류불카모스의 대세에 따라 그에 기점을 제공해주는 녀석으로 5세대 후반으로 갈수록 막이형은 점점 평가가 낮아졌다. 탱탱겔의 도발+도깨비불, 버섯모의 버섯포자, 마자용보다 느려서 앵콜에도 쉽게 막히고 포이즌힐 글라이온의 존재 등 물막으로서 당시 대전 환경에서 너무나도 밀리는 점이 많았기 때문이다.

다만 대전 환경 연구에 따라 어설프게 내구에 투자해서 보조형으로 가느니 그냥 노력치를 체공에 몰아주고 구애머리띠를 달아 무식하게 운용해도 강하다는 게 밝혀지면서 단순 무식 어태커로 사용하는 케이스가 후반으로 갈수록 늘어났다. 내구에 많이 투자를 안 해도 약점을 찔리지만 않으면 타고난 종족값과 내성으로 버텨낼 수 있고 비록 주력기가 풀, 강철 타입이라 반감이 많긴 하지만 애초에 상대를 많이 가려야 하는 너트령과 공격기가 고정되지만 화력을 폭발적으로 올려주는 구애머리띠는 상당히 궁합이 좋다. 이런 경우 자이로볼과 파워휩은 당연히 확정적으로 들어가고 상대의 대타출동이나 옹골참, 기합의 띠에 대항이 가능한 기관총 역시 거의 확정적으로 선택되었다.

6세대에 와서는 새롭게 짜여진 환경이 더욱더 유리하게 작용, 우선 이 녀석을 위협하는 격투 포켓몬이 파이어로 한 마리 때문에 상당수가 자취를 감췄고 메타를 차지하는 메가캥카에도 쉽게 대항할 수 있어 재차 고평가를 받는다. 메가캥카가 너트령 때문에 불대문자를 채용하는 특수형, 쌍두형이 진지하게 연구되었을 정도이니 말 다한 셈. 다만 이 녀석도 그 파이어로에게 당할 수 있으나 철가시 덕택에 파이어로가 뜨더라도 철가시+반동 대미지 덕분에 너덜너덜하게 만들어 줄 수는 있다.

7세대에서는 철화구야의 등장으로 입지가 위험해질 것이라는 예측이 있기도 했지만, 이 녀석과 철화구야는 타입부터가 다르고 스락이나 전기자석파, 철가시 등 특징 면에서 차별화가 매우 쉽게 되기 때문에 별 상관 없이 예전처럼 쓰이고 있다. 2017년 11월에는 더블배틀 기준으로 철화구야보다 사용률이 높다. 메가리자몽, 불카모스 등 쟁쟁한 불타입 포켓몬이 많아졌지만 그래도 잘만 쓰이고 있다. 비팟에 자주 기용되는 건 예전이나 지금이나 똑같다.

초전설전에서는 원시가이오가와의 조합이 흉악하다. 원래 비팟과 상성이 좋기도 하지만, 시작의바다 밑에서는 4배로 찔리는 불꽃이 무효가 되어 약점은 격투만 남는다. 그런데 GS룰에서는 격투 기술의 채용률이 높지는 않아 미친 장악력을 보여준다. 가이오가 미러전이 벌어져도 상대 가이오가를 쉽게 잡아내며, 제르네아스의 카운터라는 점에서 매우 높은 채용률을 보여준다. 물리 특화의 경우 메가레쿠쟈의 생구+1용의춤 화룡점정을 확정으로 버틴다.

3. 애니메이션

철이의 포켓몬으로 등장했다. 메탈크로우, 바늘미사일, 10만볼트, 미러숏을 사용한다. 어찌된 영문인진 모르지만 시즈탱탱겔이 10만볼트 1방에 쓰러지고 게임 상에서의 강력함과는 달리 저리더프의 브레이크크루에 2연속으로 맞고 굴러다니기나 하는 게 참 불쌍하다. 심지어 목소리까지 불쌍하게 들린다. 그래도 이기긴 했다.

가시투성이+풀 포켓몬이지만 로이를 괴롭히는 역할로 발탁되지 않았다.


  1. [1] 5세대까지는 12개
  2. [2] 단 너트령은 체력 회복 수단이 마땅치 않아 먹다남은음식을 채용하는 경우가 많은 편이다.
  3. [3] 열풍을 채용한 경우
  4. [4] 5세대까지는 풀 타입에도 버섯포자가 통했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