능력(크리퍼스큘)

1. 개요
2. 발현과 제한
3. 작중에 등장한 능력

1. 개요

크리퍼스큘의 등장 개념. 작품 내부에 있는 마법과는 다른, 일종의 초능력이라는 개념으로 등장. 능력은 크리퍼스큘이라는 결계가 처지기 이전에는 누구나 가지고 있던 하나의 고유능력이었다. 그러다 결계의 생성과 그 결정에 반대하는 세력이 대거 떠나버려 동족의 수가 줄자 어쩔 수 없이 혼혈이라는 방법을 통해 수를 유지하지만, 역으로 그만큼 피가 옅어져버려 능력이 아예 없는 경우도 존재하는 모양이다. 이런 대표적인 예로 세츠를 들 수 있다.

최강으로 불리는 능력은 자연계, 원피스? 불이나 물 같은 자연의 힘을 이용하는 것이 가장 위대하다고 한다. 다만 자연계라고 다 좋은 것은 절대 아니며 쓰는 인물들의 역량에 따라 다르다는 것이 '라크 vs 시아 쿨'에서 밝혀졌고, '체페쉬 vs 시아 쿨'에서 확실히 부각되었다.

그런데 작중에서 자연계를 쓰는 인물들은 전부다 성격적으로 하자가 있다.(...) 그것도 인간인 라크 알펜이나 강경파인 블러드 체페쉬를 제외하고 대부분 자칭 온건파에서 성격이상자들이 나왔다. 질 드 레는 빠돌이, 밀피유는 빠순이, 쇼콜라는 소심하고 카르네는 멘탈이 붕괴되어 폭주. 저주받은 자연계

올리비에 선생이 설명하면서 실루엣이 나오는데, 바람과 번개와 관련된 능력자가 따로 더 있는 것 같다.

2. 발현과 제한

발현하려면 스스로 발현시키거나 어른의 도움을 받아야하며 능력에 따라 제약이 존재하는 것으로 추정. 자세한 것은 아래 능력 목록을 참조. 예외적으로 라크는 처음에 체페쉬가 깨워준 것인지 본인이 자각하고 쓰게 된 건지 확실하지 않았는데, 작중에서 충전식이라는 것이 드러났다.

3. 작중에 등장한 능력

능력을 사용하긴 했지만 정체가 불명확한 경우 ★ 표시.

  • 카르네 그레이펠 - 능력은 불. 자연계의 능력이 최강 수준으로 묘사되는 작품의 특성 상 대단한 능력인 듯한데, 그레이펠의 혈통이 원래 자연계라서 발현되었다고 한다. 다만 카르네의 어머니는 자연계인 불임에도 화력이 약했다는 묘사가 있다.
  • 큐즈 ★ - 능력은 기억삭제. 능력을 쓸 때마다 그것과 관련된 자신의 기억 하나씩을 대가로 바치게 된다. 닐바나 프레이르가 알게 된 세츠의 비밀을 지우기 위해 능력을 씀과 동시에 대가로 세츠의 탄생에 대한 기억을 잊어버린다.
  • 라타투스크 트란켈 나바루스 - 능력은 저주. 명중률이 낮다는 문제점이 있지만 한번 걸리면 조종당하게 된다는 듯. 현재 닐바나가 나바루스의 저주에 걸려있다.
  • 네르갈 - 능력은 소환, 랜덤으로 카드를 던져 그 숫자에 해당하는 사역마 소환. 굳이 던지지 않아도 된다는게 라크와의 대결에서 확인되었다.
  • 바토리 슈피첸(=바토리 에르제베트) - 능력은 꿈에 링크하는 것. 타인의 꿈을 훔쳐본다. 훔쳐볼 수밖에 없지만 무의식을 엿보는 것이기 때문에 다양한 정보 입수가 가능하다.(어머니와 딸의 능력이 같은지는 밝혀지지 않았다. 일단 이건 딸 쪽의 능력)
  • 닐바나 프레이르 - 능력은 이동. 허무의 통로를 만들어 그 통로를 지난거리에 비례하는 만큼 어디로든지 갈 수 있는 능력. 어디로든 문세계와 상관없는 것을 목적지로 정해야 한다는 조건이 있다. 즉 목적지가 사람이라면 라크와 같은 바깥세계에서 온 자들이나 1세대들 한정이다. 또한 이 능력은 결계도 무시하는 효과가 있는 것으로 보이고, 실제로 인간들이 사는 세계에 갔다 와 본 적이 있다고 본인 스스로 작중에서 언급했다. 이 능력은 늘 갇혀있고 창틈에서 새어나오는 빛밖에 볼 수 없었던 자신의 처지를 증오해서 스스로 발현했다. 3부 59화에서 능력이 강화되어 타인을 전이시킬 수 있게 되었다.
  • 리우 마이어스 - 능력은 스피드. 엄청나게 빨리 움직일 수 있다.
  • 사이 쿨 - 능력은 탐지. 능력에 관계된 모든 마력을 탐지 가능하다.
  • 세에레 클라인 ★ - 자세한 것은 불명이지만 일단 치유의 능력으로 보인다.
  • 질 드 레 - 능력은 얼음. 자신의 능력인 얼음으로 카르밀라 조각상을 만들었다.
  • 밀피유 미엘 - 식물을 급성장시키고 마음대로 움직이는 자연계의 능력. 이걸로 원로원 입구를 막아 침입자를 배제하고 있다. 하지만 이 나무는 빛에 그냥 뚫리는 '뱀파이어산' 나무다.
  • 쇼콜라 미엘 - 바람을 조종하는 능력. 날개 없이도 이걸로 날아다니며 논다. 참고로 본인은 능력보다는 마법을 메인으로 선호한다.

  • 안젤라 에르제베트 - 능력은 개발. 자세한 정보는 불명이나, 바깥의 약점에도 견딜 수 있게 뱀파이어의 신체를 보호하는 약을 만드는데 이 능력을 사용하는 듯.
  • 실비아 - 능력은 괴력. 마차를 질질 끌고가는 장면이나 34화에 닐을 한 번에 제압하는 장면 등.
  • 퀴니 레이먼드 - 능력은 도플 갱어. 자신과 닮은 분신 하나를 복제한다. 분신은 공격 당하면 곧 바로 소멸한다.
  • 리지 엘론 - 능력은 무효화. 능력에 관계된 모든 것을 무효화 한다. 리지의 사후 세츠에게 양도된다.

  • 에오리아 레베르카 - 능력은 물. 정확히는 손에 닿는 것을 수분으로 기화시킨다. 라크의 빛 만큼이나 다양한 바리에이션을 보여주었다.
  • 시벨 아야톤 - 능력은 눈보라. 자연계 능력에다가 사용자가 작중 손꼽히는 강자라 상당한 위력을 보여주었다.
  • 테레지아 체페쉬 - 타인의 능력을 흡수하는 능력으로 세에레한테 사용한 세뇌 역시 그 중 하나. 종반부에는 흡수한 능력들을 총망라하여 세계를 먹어치우기 시작한다.[1]
  • 세크로이츠 트란켈 나바루스 - 본래는 어떠한 능력도 가지지 못한 것으로 알고 있었지만 최종반부에서 위기상황을 타파하고 한층 더 성장하는 능력을 가진것으로 드러난다. 죽은 어머니 뱃속에서 수백년을 살아남은 것도 이 능력 덕분.게다가 불의 정령, 리지의 무효화까지 가졌다!

  • 블러드 체페쉬
    • 올리비에 선생의 해설에 따라 밝혀진 사실에 의하면 능력은 . 카르밀라를 찌를 수 있는 붉은 창과 붉은 섬광을 쏠 수 있으며 파괴력이 매우 강하다. 하지만 손에서 어둠이 뿜어져 나오는 이질적인 면도 있고, 다른 무언가도 있는 듯한 최강의 능력이다. 카르밀라를 빛의 창으로 찌를 때와 라크에게 능력을 양도할 때 눈이 반짝반짝 빛났다. 체페쉬가 쓸 때는 번개 비슷한 형태를 띤다. 다만 숙련도에 차이가 나는지, 라크는 창으로 만들어서 쓰는 응용기는 아직 보이지 않았다.[2]
    • 추가로 밝혀진 바로는, 능력의 진짜 정체는 어둠으로 양면성을 가진 두 가지 힘이다.
  • 라크 알펜
    • 체페쉬의 힘을 받은 후 능력이 생겼다. 몸을 움직이지 않고도 붉은 섬광을 날려 건물 벽을 파괴할 정도로 매우 강하다. 후에 밝혀진 바로는 체페쉬와 동일한 능력인 빛의 능력으로, 라크는 이것을 햇빛과 비슷하다고 말했다. 그러나 사실은 번개와 더 비슷하다. 사용하자마자 눈이 순혈에 가깝게 바뀌었으며 체페쉬처럼 눈에서 붉은 빛이 났다. 다만 체페쉬가 쓴 형태와는 조금 다른데, 체페쉬는 번개와 비슷했지만 라크는 스파크를 일으키진 않았다. 2부 23화에서 라크도 번개와 비슷한 빛의 능력을 사용하는 것을 볼 수 있는데, 응용력이 떨어지고 최강의 능력을 억지로 끌어내기 때문인지 한 번 크게 쓰면 헉헉거린다.(...) 숙련도에 의한 차이는 역시 쉽게 메울 수 없는지, 체페쉬가 매우 여유롭게 썼던 것과는 대조적이다. 게다가 인간이기에 원래 뱀파이어인 체페쉬의 능력이 몸에 적응하지 못해서 나오지 않는 상황도 발생한다.
    • 대지를 소생시키고 움직이는 능력. 체페쉬가 각성시킨 라크의 고유 능력으로 프롤로그에서 나왔던 떡밥의 정체다. 3부 83화에서 모종의 이유로 만나게 된 안젤라와 대화하며 지금까지 품어왔던 소망, 안젤라와 함께하고 싶다는 소망과는 다른 소망을 깨닫게된다. 그 소망은 바로 친구들이 앞으로를 살아가기를 바라는 것. 이와 동시에 능력을 완전히 각성하게된다. 이 능력을 사용해 테레지아의 어둠에 의해 먹혀버린 대지를 소생시켜버린다.

  1. [1] 체페쉬가 얼굴을 고쳐주려고 넘겨준 어둠의 능력까지 동원한다.
  2. [2] 하지만 이제는 빛의 입자를 밟고 하늘을 나는 더한 응용도 한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9.20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