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치히 자유시

단치히 자유시
Freie Stadt Danzig

국기

국장

1920년 ~ 1939년

수도

단치히

정치체제

공화제

국가원수

상원 의장

언어

독일어

통화

단치히 굴덴

성립이전

바이마르 공화국

멸망이후

나치 독일에 흡수

1. 개요
2. 지리
3. 역사
3.1. 성립
3.2. 나치당 집권 및 제3제국에 흡수
4. 단치히 자유시에서 태어난 인물
5. 여담
6. 한국과의 관계
7. 외부 링크

1. 개요

베르사유 조약에 따라, 1920년 바이마르 공화국에서 떨어진 지금의 그단스크 지방에 위치한 도시국가이다. 면적은 1,966km2였고 인구는 1923년 기준으로 366,370명이었는데, 주민의 95% 쯤이 독일계였고 나머지가 폴란드계였지만 폴란드에 종속된 경향이 강했다. 폴란드는 이곳에 자국군을 주둔시킬 수 있었고, 세관도 통제할 수 있었다. 그 까닭으로는 폴란드가 이 단치히 없이는 내륙국이나 다름없기 때문. 하지만 그래봤자 폴란드 영토가 아니라는 자체로 한계가 명백했고, 단치히 바로 옆 발트해에 접한 짧은 해안선에다 '그디니아'라는 도시를 건설하게 되는데 이게 또 단치히와의 갈등요소가 된다.

2. 지리

면적 1,966 km2에 인구 36만(1923)으로, 영역 한가운데를 비스툴라강(폴란드어:비스와, 독일어:바익셀)이 통과했다. 단치히 시와 그 인근의 여러 도시, 읍, 마을들을 관할하고 있었다.

3. 역사

3.1. 성립

제1차 세계 대전에서 독일 제국을 비롯한 동맹국이 패전하고, 11월 혁명으로 제정이 폐지되었고, 바이마르 공화국이 성립된다. 그러나 베르사유 조약에 따라 바이마르 공화국은 동아프리카, 남서아프리카, 서아프리카등의 식민지를 모두 포기해야 했다. 또 단치히도 베르사유 조약에 의거 국제연맹에 의해 독립하게 된다. 그까닭으로는 위에서도 서술했지만, 폴란드가 이 단치히 없이는 내륙국이기 때문. 1924년부터 냉동고, 식용유 제조공장, 철도, 조선소 등이 건설되어 발트해의 항구로 발전하였다.

3.2. 나치당 집권 및 제3제국에 흡수

1933년에는 95%의 독일계 주민의 지지를 받아 나치당이 정권을 장악했고, 대대적인 유대인 탄압 정책도 시작되었다.

나치 독일은 단치히 지역 반환을 구실로 폴란드 침공을 감행하였고, 이에 따라 제2차 세계 대전이 시작되었다. 이때 자유시에서는 범게르만주의에 따라서 95%의 독일계 주민들이 정권을 장악한 나치당과 손잡아, 나치 독일측에 가담하여 전쟁을 벌였다. 폴란드 군인들과 폴란드계 주민들은 단치히 폴란드 우체국 방어전 등 전투에서 독일군에 저항하였으나, 결국 제압당하고 대다수가 총살당했다. 그리하여 나치 독일에 합병되고, 전쟁 말기에 와서 소련군에 의해 파괴되었다. 소련군 점령 아래에 독일인들이 모두 추방되었고, 종전 뒤에 오데르-나이세 선에 따라 폴란드 인민 공화국에 합병되어 지금의 그단스크가 되었다.

4. 단치히 자유시에서 태어난 인물

5. 여담

단치히 자유시 망명정부라고 자칭하는 단체가 오늘날까지 존재한다. 1968년 당시, 서독, 에센에 있던 '단치히 망명 정부'에서 대한민국 외무부에 서울주재영사관설치를 허락해달라는 편지가 오기도 했다. 한국 정부는 단치히 자유시 망명정부에 나치 냄새가 난다는 까닭으로 이를 거부했다. 오늘날, 단치히 자유시 망명정부라 칭하는 단체는 독일, 베를린에 있다.

6. 한국과의 관계

그러나 2020년도 시점에서 단치히 자유시 망명정부는 사실상 페이퍼단체로서 활동이 거의 없는 유령단체이다. 단치히 출신 독일인 실향민 조직은 단치히 시민연합회(Bund der Danziger)이다. 매해 6월에 뤼베크(Lübeck)에서 연례행사를 개최하고 있으며, 한국의 이북출신 실향민 단체인 함경남도 도민회와 자매결연을 맺고 교류중이다.

세간의 오해와는 달리 나치스독일을 위한 대안당 관련 인사들의 접근을 철저히 차단하며, 동맹 90/녹색당 소속의 질케 매렌호프(Silke Mählenhoff) 뤼벡시 부시장은 단치히 향우회행사에 단골 연사이다.

한편 로스비타 묄러(Roswitha Möller) 단치히 시민연합회 회장은 한국에 편지를 보내기도 하였다. 2019년 독일실향민 대표단 한국방문 행사 이후, 모 이유로 대부분의 도민회 간 교류가 휴면상태가 되었으나 함경남도-단치히 교류는 정치적, 종교적 중립성을 철저히 지켜가면서 여전히 유지되고 있다.

현재는 코로나19로 인하여 상호방문과 인적교류 계획이 모두 취소되었으나, 코로나 위기 종식이후 진행될 다양한 방식의 교류협력 방안을 놓고 상호간 활발히 협상중이다. 예를 들어 실향민 후계세대들을 위한 독일 유학 및 독일현지 비지니스 설명회 등이 신중히 검토중이며, 실향민 관련 영상물 시사회 및 역사기록물 합동전시회 개최와 같은 공동 문화행사 프로그램 등이 또한 논의중이다.

7. 외부 링크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31.86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