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위 지휘참모과정

대위 지휘참모과정[2]

高等軍事班

Officer Advanced Course

1. 개요

초급 장교들이 중대장이 되기 위해 훈련받는 과정.[3] 2019년부터 '고등군사반'에서 '대위 지휘참모과정'으로 이름이 바뀌었다.

2. 상세

대위 지휘참모과정은 소대장 또는 1차 참모[4]를 완료한 대위(진) 또는 대위들이 훈련받는 과정이다. 경우에 따라 소령이 되기 전에 대위 지휘참모과정 교육을 받으러 가는 경우도 있는데, 주로 포대장 혹은 정비대장 임명을 앞둔 공군 방공포병이 그렇다.

소위로 임관하면 거의 대부분 바로 직행하는 신임장교 지휘참모과정과는 달리 당사자 장교 개개인의 상황에 따라 다르다. 심지어는 1차 중대장을 마치고 대위 지휘참모과정에 들어가는 경우도 있으며, 위의 예처럼 일부 직책에 한해 소령이 되기 전에 대위 지휘참모과정에 가는 경우도 있고, 공군의 경우 장기복무에 합격했음에도 전역할 때까지 대위 지휘참모과정에 가지 않는 경우도 있다.

이건 출신마다 차이가 있는데 중위 때 들어가는 경우는 학군사관학사장교[5]가 해당된다. 정규 4년제 대학교를 졸업했기 때문에 굳이 대학교 위탁교육이 필요 없어서 중위 호봉을 다 채우면 바로 대위 지휘참모과정에 들어가는 것이다. 육군사관학교, 육군3사관학교, 단기간부사관이나 학사장교 중 고시 합격자의 경우는 중위 2년차부터 정규 4년제 대학교에 편입해서 위탁교육을 받는 관계로 위탁교육이 끝나면 이미 대위를 달고 있는 상태이기 때문에 이 인원들은 대위가 되고 나서 대위 지휘참모과정에 들어간다.[6] 한마디로 중위 진급 시점에서 일반 대학교 졸업장이 있으면 중위 때 대위 지휘참모과정에 가는 거고 없으면 그 기간동안 일반 대학교에서 위탁교육을 받은 후 대위 때 대위 지휘참모과정에 가는 것이다.

대한민국 해군은 전대, 전단급 참모를 육성하기 위해 교육과정을 개설하며 규정상 대위(진)부터 대위 3년차까지 입교하게 되어있으며, 각 부대 인력사정, 근무지[7]등을 고려하여 입교하게 된다. 그래서 보통 군생활 5~8년차 사이에 입교하는 편. 명칭도 해상전 고등군사반, 통칭 해고반이라고 명칭한다.

해고반에 입교하는 병과는 함정, 항공, 정보, 정보통신 병과가 입교하게 되며 이 외 병과인 해군군사경찰, 해군병기, 해군보급 등은[8] 병과 특색에 맞춰 해군교육사령부에서 개설한 대위 지휘참모과정[9]에 입교하여 교육을 받는다.

물론 위는 해군이고 같은 해군본부 예하 병종인 대한민국 해병대대위(진)에 가거나 갓 대위를 달고 가는 경우가 대부분이며, 육군처럼 1/2차 중대장 없이 한 번만 중대장을 하기 때문에 대위 지휘참모과정 다녀오고 중대장 딱 한 번만 하면 필수보직 완료로 소령 진급이 가능해진다.

주로 장기복무 자원 위주로 훈련을 받는다. 군의관, 수의사관, 군법무관군종장교[10] 및 복무연장자[11] 그리고 예비역 진급자를 제외한 2~3년 정도의 단기복무 자원에게는 대위 계급을 부여하지 않기 때문이다.

성적 구분은 상대평가를 통해 上 [12], 中上[13], 中[14]으로 나눈다.

이곳에서의 성적은 향후 진급에 가장 결정적인 요소가 된다. 나쁜 성적을 받으면 직업군인을 계속 할 수 있을지 결정하는 소령 진급도 어려우므로 반드시 좋은 성적을 받아야 한다. 특히 중령 이상 진급하기 위해서는 무조건 上을 받아야 한다.

中을 받는다는 것은 교육과정에서 하위권이라는 뜻으로, 中 성적을 받으면 향토사단/ 동원사단이나 특전사밖에 못 간다. 중 성적의 경우 대개 갈 수 있는 곳은 어디 후방의 이름도 못 들어본 듣보잡 향토사단이며 진급길은 자동으로 막힌다.

보직배치를 받을 때 대대장들이 中 성적을 받은 사람은 싫어한다. 中을 받으면 상비사단을 가기는 힘들다.

下가 없는 이유는 여기서 下를 받아야 할 사람이면 퇴교조치 된 후 현역부적합 심의대상이 되기 때문이다 (...).

한 기수에 30여 명이 훈련받는다면 성적우수상을 3명 정도, 기타 상[15]을 2명 정도 준다. 비육사 출신이 굉장히 뛰어나지 않는 한 육사 출신들이 성적우수상을 많이 차지한다. 비육사 출신은 연간 성적우수상 중 15~20% 받을까 말까고 그것도 3등에 집중되어 있다.

라인을 타고 족보가 돌 가능성도 있다. 예를 들어 대위 지휘참모과정이 연간 5기로 편성되고 1기, 2기, 3기 등 다양한 기수에서 훈련받은 육사 출신들이 시험 본 내용을 기억해서 족보를 만든다고 하자. 또다른 가능성은 전술 과목의 점수를 발표로 정한다는 것이다.

그 과정에서 담임교관은 대부분 육군사관학교 출신이다. 이러니 사관학교 출신들이 대부분 성적우수를 독차지할 수밖에 없으며 중상이나 중은 대개 비 사관학교 출신들 몫이다.

교육목표가 단순히 중대장으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 대위라는 계급에서 받을 수 있는 모든 보직[16]에 대한 훈련을 전반적으로 실시한다. 이 때문에 엄청난 학업강도와 학업량에 시달리게 된다.

또한 교육생이 대위 계급이기 때문에 내무생활은 없고 매 수업마다 대위 지휘참모과정용 독신숙소에서 출퇴근을 하며 신임장교 지휘참모과정과 마찬가지로 주말은 외박이다. 영내자가 아니기 때문에 금요일 수업 끝나자마자 외박을 시작한다.

그냥 6~7년 대충 때우고 전역하는 자원에게는 놀고 먹는 곳이지만 장기복무가 목표라면 제대로 피똥을 싸는 곳이기도 하다.

교육생의 계급이 계급이다 보니 대위 지휘참모과정의 조교는 거의 교육생의 노예 수준. 아무리 교육생과 조교 사이라지만 계급의 차이가 심해도 너무나 심하다 보니 어쩔 수 없는 현상이다. 더군다나 짬으로 따져도 조교가 1년 남짓인데 교육생은 최하 3년 이상. 아주 철저하게 시키는 대로 해야 한다.

게다가 소위는 윗선에서 군기라도 잡지만 대위는 그럴 수도 없다.[17] 말 그대로 조교가 조교당하는 곳이다.

하지만 고군 교육생의 무리한 요구나 월권을 다 받아주는 건 아니고 심하다 싶으면 조교도 발끈한다. 교관에게 보고하고 교관도 상황이 심각하다 판단하면 교육생에게 각종 불이익을 주기 때문에 자대에서 했던 것처럼 조교를 함부로 부리다가 털리는 경우 종종 있다. 한 예로 무선상으로 조교에게 왜 존댓말 안 쓰냐고 흥분하다가 안드로메다로 떠난 대위가 있었다.

전술했듯이 대위라고 군기 안 잡는 거 아니다. 어느 정도 짬 찬 위관장교이니 품위를 봐서 봐줄 뿐 대위들이 도가 넘게 삐딱선을 타면 담임교관이 중령인지라 맘 먹고 털면 대위들을 영혼까지 털어버리는 것도 가능하다. 무엇보다 이 중령 담임교관들은 대위들의 미래를 가름할 평가 펜대를 쥐고 있어서 사실상 생사여탈권을 쥐고 있다. 찍히면 아주 곤란해진다. 사람에 따라 대위들에게도 거리낌없이 얼차려를 부여하는 빡센 교관도 있다.[18]

육군의 경우 대위 지휘참모과정 수료생 중 매년 성적우수자 2명을 미국 고등군사반에 보내 교육시킨다. 이 코스를 밟게 되면 정보학교 군사영어반 6개월 교육을 받고 미군 대위 지휘참모과정 6개월 과정에 갔다오게 된다.

위와 비슷하게 대한민국 해병대는 우수 장교에게 스페인어를 교육시킨 뒤 스페인 해군의 해상대위 지휘참모과정 및 상륙전대위 지휘참모과정에 보낸다. 미합중국 육군 보병/포병/기갑 대위 지휘참모과정으로도 위탁교육을 보낸다.

예비군의 간부진급심사가 도입되었기 때문에 예비역 장교용 대위 지휘참모과정도 따로 운영된다. 예비역 간부 진급은 지원하면 다 붙는데 예비군으로 동원가능한 연령을 연장하는 것이기 때문이다. 육군보병학교에서 예비군 진급자용 대위 지휘참모과정을 운영하며 해병대는 해병대 교육훈련단, 해군은 해군사관학교에서 집체교육을 한다.

그러나 예비역 대위 지휘참모과정의 경우 9박 10일밖에 안 되는 짧은 기간이다. 한편 이 경우 동대장 시험 응시자격이 부여되지 않는다.

예비군 중대장(동대장) 대한민국 군무원 시험을 응시할 수 있는 기본 자격이 고등군사반 훈련을 이수한 대위소령. 상근예비역으로 각 지역 예비군 동대에서 근무할 경우 많은 예비역 중위, 대위들이 이 훈련을 이수하지 못하고 전역해 후회하는 걸 볼 수 있다. 그러나 예비군 동대장은 군대에서 나름대로 잘 나갔지만 현역 생활에 실패한 사람들이 주로 지원한다.

뭣보다도 예비군 지휘관은 예비역 소령들이 맡는 경우가 많으니, 대위 지휘참모과정 훈련을 이수했든 이수하지 못했든 대위 끗발로는 동대장 되기 힘들다. 애초 동대장 시험 자격이 소령 전역 이상으로 못박혀 있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대위 계급으로 동원훈련을 안 하고 싶으면 동대 소대장이 되면 된다. 물론 소령이라고 해서 같은 소령 대우를 받는 건 아니다. 처음부터 소령으로 전역한 사람이 대위로 전역한 후 예비역 진급심사로 소령이 된 인원보다 우선권이 주어진다. 그리고 무엇보다도 전역하는 순간 계급이 소령인 인원은 동대장이 되고 나서 중령으로 예비역 진급심사를 할 수 있다.

대한민국 해군 대위급 장교들은 함정, 정보, 정보통신 병과는 위에 언급한 해군교육사령부 해상대위 지휘참모과정[19]을 가며, 대한민국 해병대에도 해병대 교육훈련단에 해병/해군 대위들을 대상으로 한 상륙전 대위 지휘참모과정 [20]이 운영된다.

해병 상고반은 육군에서 대위 지휘참모과정을 받고 따로 또 받아야 한다. 해병은 물론 해군장교들도 같이 입교해 교육받고, 가끔 육군 대위나 공군 대위들도 입교한다. 이들은 위탁교육. 그래서 교육 시 해군 디지털 육전복/ 해병 파도무늬 육전복과 육군 디지털 전투복/ 공군 전투조종사 조종복이 섞이고, 근무복도 해군/해병 근무복 뿐만 아니라 육군 근무복과 공군 근무복도 볼 수 있기도 하며 수료식 때 육해공군 및 해병대 정복이 모두 등장한다.

공군에서는 정책분야[21] 전 장병이 특기학교에서 받는 특기별 신임장교 지휘참모과정과는 달리 따로 대위 지휘참모과정이 없는 경우가 많으나, 방공포병의 경우 공군방공포병학교 내 방공포병운영 참모과정 (1주), 포/정비대장 과정 (2주)이라는 이름으로, 그리고 무기정비 특기는 공군군수1학교에서 "무기정비장교 참모"라는 이름으로 4주동안 교육을 받는다. 그 외 특기학교에서는 대위 지휘참모과정을 운영하지 않는다. 설렁 대위 지휘참모과정이 있는 곳이라 해도 교육기간이 1 ~ 2주, 길어도 4주 이하로 매우 짧다.


  1. [1] 구.초등군사반
  2. [2] 구.고등군사반
  3. [3] 공군에서는 대위 지휘참모과정을 운영하는 특기의 경우 대대장이 되기 전에 대위 지휘참모과정에 들어가는 경우가 많고, 그 외에는 대위 지휘참모과정이 없다.
  4. [4] 대대 인사장교나 군수장교 같은 최하위 참모들
  5. [5] 고시 합격자는 제외.
  6. [6] 육사 출신의 경우
    소위:소대장
    중위 1년차:전속부관
    중위 2년차:일반 4년제 대학교 위탁교육 3학년(학사편입)
    대위 1년차:일반 4년제 대학교 위탁교육 4학년
    대위 2년차:대위 지휘참모과정 이후 1차 중대장
    이런 식이다.
  7. [7] 해상 함상근무 시에는 대체자 없이는 갈 수 없다
  8. [8] 해군과 해병은 병기, 군사경찰, 보급 등을 공유하며 해군군사경찰/해병군사경찰, 해군병기/해병병기, 해군보급/해병보급 등으로 구분한다
  9. [9] 또는 군고반이라 한다.
  10. [10] 천주교 군종 신부, 원불교 군종 교무 한정. 군종 목사군종 법사중위로 임관 후 대위로 전역한다. 군종 신부가톨릭 신학교 특성 상 군복무를 이미 마치고 왔기 때문에 대위로 바로 임관하며 전역 시에도 소령이 된다.
  11. [11] 장기복무 선발은 안 됐지만 전체 복무기간이 3년을 초과한 경우 대위로 진급이 가능하다. 단기복무 예비역 대위가 나올 수 있는 이유.
  12. [12] 상위 0~40% 정도.
  13. [13] 41~80% 정도
  14. [14] 81~100% 정도. 이 정도면 장기복무 선발에서 제외되며 설령 이미 장기복무가 되었다 하더라도 5년차 전역의 압박에 시달리게 된다. 물론 끝까지 개겨봤자 대위 15호봉이 되고 이러면 동기가 중령인데 본인이 대위인 아주 비참한 신세가 된다.
  15. [15] 봉사상 등 자잘한 상이 있다.
  16. [16] 중대장 외 연대/대대 참모, 사단 과장급 참모장교, 교육기관 훈육관 등이 대위 계급이다. 사단본부로 가게 되면 과장이 되어 사단장에게 직접 보고하게 되는 계급이 대위이며 엄청난 스트레스에 시달린다.
  17. [17] 물론 대위라고 윗선에서 군기 안 잡는 건 아니다. 담임교관이 중령이기 때문에 맘 먹고 군기 잡으면 끝도 한도 없이 대위들을 털어버릴 수 있다. 그러나 대개 귀찮아서 특별한 잘못이 없으면 잘 잡지 않는 편이다.
  18. [18] 참고로 신임장교 지휘참모과정의 경우 담임교관이 소령, 대위 지휘참모과정은 중령이며 둘 다 학생장교의 생사여탈권을 쥐고 있어 찍히면 장기복무가 짤리고 대대장에게 관심장교 취급받게 되어 아주 곤란해진다. 알아서 조심하자. 열심히 하고 비행 저지른 적 없으면 찍힐 일 없다.
  19. [19] 구 명칭은 해상 고등군사반으로 줄여서 해고반
  20. [20] 구 명칭은 상륙전 고등군사반으로 줄여서 상고반
  21. [21] 조종분야는 비행교육 받으러 간다.

분류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97.72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