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 방언

{{{#!wiki style="margin-right:10px;margin-left:30px"

이 문서는 비로그인 사용자의 편집이 제한되어 있습니다. 자세한 사유는 여기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어사투리

{{{#!folding [ 펼치기 · 접기 ]

표준

표준어

문화어

북부^

육진 방언

동북 방언

서북 방언

중부

황해 방언

서울 방언

경기 방언

영동 방언

남부

충청 방언

동남 방언

서남 방언

제주 방언*

해외

중앙아시아 한국어

중국 조선어

재일 한국어

미주 한인어

* 제주 방언한국어의 사투리가 아닌 별도의 언어인 '제주어'로 분류하기도 함 ^ 북한 방언은 대체로 문화어라고 함

}}}||

새터민들에게서 들어보는 함경도 사투리.

함흥쪽 사투리는 이렇다. 영상속의 남자분이 진짜 순도높은 함흥사투리를 구사한다.

1. 개요
2. 예시
2.1. 어휘
2.1.1. 명사
2.1.2. 부사
2.1.3. 동사
2.2. 문장 예시
3. 관련 문서

1. 개요

함경북도, 함경남도(금야군 이남은 제외), 량강도 그리고 연변 조선족, 고려인(주로 1~2세대)들이 주로 구사하는 한국어의 사투리이다.

보통 함경도 방언 또는 함경도 사투리라고 한다. 하지만 함경남도 금야군 이남에서는 쓰이지 않는다고 한다.

북선 방언[1]으로 불리기도 한다.

함경북도 북쪽의 육진 방언과 구분하기 위해 육진 방언을 함북 방언, 그 밖에 함경도 말을 함남 방언으로 나누기도 한다. 육진 방언두만강의 중하류 지역에서 쓰이는 사투리인데 다른 함경도 말과 다른 게 있어서 문서를 따로 만들어 놓았다. 여기에서는 육진 방언을 뺀 함남 방언을 다룬다.

구한말부터 일제강점기 때 많은 함경도 사람들이 연변, 러시아, 중앙아시아 등지로 갔기 때문에 조선족[2], 고려인[3]들이 주로 쓴다. 그리고 두만강 일대 주민들이 쓰는 말은 육진 방언으로 따로 나누기도 한다. 남한에서는 강원도 속초시 아바이마을의 실향민 할머니, 할아버지들께 들어볼 수 있다.

함경북도 북부 육진(회령시, 경원군, 온성군, 종성군, 경흥군, 라선특별시, 부령군)의 사투리는 육진 방언으로 따로 나뉜다. 육진 지역 주민들은 보통 말끝마다 "~습꾸마.", "~하압꾸마~" 이렇게 말하는 게 특징이다.

함경도 사투리에는 억양이 있는데 보통 대부분의 지역에서는 고조, 저조가 존재하나 길주, 성진, 단천 지역에서는 고조, 저조, 상승조 이렇게 3대의 성조소가 존재한다. 그래서 함경도 출신 분들이 부산에서 어느 정도 거주하면 타지 사람들이 보기에 제법 그럴 듯한 부산 말을 쓴다고 한다. 하지만 함경도 사투리는 동남 방언과 다르게 중세 한국어의 억양을 잘 간직하고 있다.

무엇보다 다른 사투리들과 크게 다른 점이 있는데 바로 부정부사를 중간에 넣어서 말하는 특징이 있다.

예1) 아즈바이, 이 고기르 아이(아니) 팔겠소? - 아저씨, 이 고기를 팔지 않겠습니까?

예2) 내 그 말으 들어 못봤다야. - 나는 그 말을 들어보지 못했다.

또 동북 방언은 서북 방언과 다르게 구개음화가 일어나서 서북 방언과 육진 방언처럼 혀 짧은 말이 아니다. 하지만 함경도의 ㅅ, ㅈ, ㅊ 소리는 남한과 다르게 북한 문화어처럼 치경음이다.

옛날에는 여진족들이 살기도 해서 여진족들이 썼던 단어나 지명이 있고 근대에는 중국어러시아어의 영향도 상당히 받았다.

남북 분단이 오래 지나고 함경도평안도 등 외지 출신 주민들이 많이 강제이주하고 교류가 늘어난 탓에 점점 서북 방언의 영향을 많이 받아서 ‘ㅟ’, ‘ㅚ’가 사라지고 8모음에서 6모음으로 줄어들고 ‘ㅡ’ 발음이 ‘ㅜ’ 발음에 가까워지고 ‘ㅓ’ 발음이 ‘ㅗ’ 발음에 가까워지는 현상이 나타나기도 한다.

남한에서는 조선족들, 탈북자들이 아니면 함경도 사투리를 들어볼 일이 많지 않아서 함경도 사투리는 어떻게 보면 생소한 사투리라고 할 수 있다. 그래서 텔레비전에서 배우들이 함경도 사투리를 쓰지만 이것이 정작 연변 사람들이나 함경도 출신 사람들이 볼 때 황당한 경우도 있다. 심지어 아예 서북 방언[4]으로 말하기도 해서 남한 드라마를 많이 보는 조선족들이 황당하다고 한다. 그나마도 함경도 말을 쓴다고 하지만 사투리가 어색해서 아무리 재미있고 우스운 개그 프로그램이라도 당황한다고 하기도 한다. 물론 함경도나 연변 출신이 아니면 동북 방언을 가르치는 사람이 없어서 동북 방언을 잘하기는 어려운 것이 당연하다.

드라마 정도전에서 이성계가 쓰는데 서북 방언이 섞여서 특이한 말투가 되었다.

슈퍼스트링강숙희가 자주 쓴다.

2. 예시

하대

평대

존대

서술

-음/슴, -ㄴ다

-음/슴메, -오/소, -지비(함남)

-읍/습메다, -우/수다(함남), -오/소다

의문

-니, -냐

-습/습메, -오/소, -지비(함남)

-습/습메다

명령

-으라이, -아/어라

-오/소

-읍/습소세, -읍/습소, -우/수다

청유

-자

-읍/습세, -기오, -지비(함남)

-읍/습세다, -지오다

2.1. 어휘

여기서 더 찾을 수 있다

2.1.1. 명사

가락지(반지)

가름다시 - 연필. 연필을 러시아어로는 Карандаш(karandash)라고 부른다.

가매치 - 누룽지

가승(함남), 각전, 끝전, 승천 - 거스름돈

가시집(처가집)

간나, 갈라(함남), 에미나이 - 여자 [5][6][7]

개구락지, 메구락지, 메구래기(함남) - 개구리

거두매 - 거둠질

거두매질 - 설거지

거르마니(함북), 거르마이, 거르망 - 귀주머니

게사이, 게사니(육진) - 거위

고부래이(함남) - 곱절

골똑, 꼴똑 - 가득

공사(회사)

구녕, 구영, 궁강(함남), 궁기 - 구멍

나조 - 저녁

노마이(함남), 아마이(함남), 아매(함북), 우매(함북), 큰어마니(함북), 할마이(함남) - 할머니

눈먹재(소경)

뉘기, 뉘귀 - 누구

다두배채(함경북도) - 양배추

도마도, 단주애, 버미돌[8] - 토마토

도투바이(욕심쟁이)

돈배기 - 점박이

동메(함남), 동미 - 동무

돝, 도티(함북) - 돼지[9]

딴따버리(줏어먹는자)

마선[10] - 재봉틀

마우재 - 러시아인[11]

말밥(구설수)

무스거, 무슥, 무시기(함남) - 무엇

미치개, 쌰구재(함북), 쌸쓰개(함북), 쌔쓰개 - 미치광이

밥가매(밥솥)

부시깨(부뚜막)

부치(함남), 염지 - 부추

붉 - 상추

비지깨[12] - 성얘(함남) - 성냥

뽀비(서랍)

삐치각질 - 오지랖[13]

새워이, 스애끼(함북), 시애끼 - 시동생

상학(등교)

소나기 - 우레

소캐와기(솜옷)

쇄:지 - 송아지

술기 - 수레

스나이 - 사나이, 남편

스느비, 싀느비(함북), 시누비, 시니비 - 시누이

승애(승냥이)

썩살(굳은살)

아, 아새끼 - 어린이, 아이

아다모끼(마구잡이)

아바지 - 아버지

아바이 - 할아버지

아재 - (아버지보다 손아래인)고모, 이모[14][15], 아줌마

아즈마이, 아지미 - 아줌마

아즈바이 - 아저씨, 오라버니

안까이 - 아내

어마이 - 어머니 [16]

어저, 이저 - 이제

얼레부끼(거짓말)

에미(주로 함북[17]) - 엄마

옥걸개(옷걸이)

올방자 - 책상다리

와자자, 왜자자 - 정신이 없는 듯한 모양

왜:지 - 자두

우전국(우체국)

우틔, 우티 - 옷

원주필(볼펜)

이맨대기(이마)

이팝 - 쌀밥

인차, 인츰(함남) - 이내

자대미(겨드랑)

자라이, 자라니(육진) - 어른

자부대(끄덩이)

자부럼 - 졸음

잠재(함남), 잼자리, 잼재(함남), 소곰재, 소곰쟁이(함북) - 잠자리

재리우다(동물 따위를 기르다)

재앵교 - 자전거[18]

잰내비 - 원숭이

정지(부엌)

젖싸개(브래지어)

줏살(꼬락서니)

짜그배(혼혈)

쪽잠(단잠)

찬새(함북), 함새(함북), 해미, 햄(함북), 햄새 - 반찬

첫감(함북) - 처음

한고패(한바퀴)

해자바리, 해자부레기, 해자불 - 해바라기

허양(함남) - 가까운 곳, 근처

후과(결과)

12.군숙하다(복잡하다)

18.첸심하다(진짜 비슷하다)

23.누기야(누구세요)

24.뭐임까=무스겜까=뭠까(뭐예요)

27.아름차다(힘에겹다)

30.온천하다(제노릇하다)

31눅다(싸다)

32.번저지다(넘어지다)

38.쌀개다(설친다, 까불거린다, 건달새한다)

39.썩어지게(심하게)

40.실하다(뚱뚱하다)

52.아쓸하다(게름칙하다 또는 아찔하다)

54.얼빤하다(어리벙벙하다)

55.없이보다(깔보다)

57.망탕(마구)

59.고아대다(고함지르다)

64.아이(아니)

66.분주하다(떠들다)

67.체연하다(태연하다)비슷하다라는 뜻도 있는것같음

69.보채다(성가시다)

70.면바로(정확히)

74.학습(공부)

78.방조하다(도와주다)

82.샘물(약수)

83.어방없다(어림없다)

89.가르보개(쨰려봐)

90.제절루=재빌루(스스로)

91.오쇼(오세요)

92.가쇼(가세요)

98.쩍하므(걸핏하면)

99.치새하다(칭찬하다)

101.여덟(여덜)

102.따따사다(따뜻하다)

104.어불어먹다(나눠먹다)

105.거짓뿌기(거짓말)

106.농토하게(솔직하게)

107.엉치=궁디(엉덩이)

108.머저리=버새(바보)

109.우정=제내(일부러)

110.그림영화(만화영화)

112.사랑칸(창고)

113.열토이번저지다(화나다)

114.새리밴대(말라꽝이)

115.이리꼬(멸치)

116.다마내기(양파)

117.호국시(당면)

118.닌지(당근)

119.아지나모도=미소(미원)

120.사탕가루(설탕)

121.홍탕(흑설탕)

123.역세(달력)

124.각띠(벨트)

125.지토(폭죽)

127.찔륵개(메뚜기)

128.낭기(나무)

129.노배(무우)

131.구새통(굴뚝)

132.영사하게(쪽팔리게)

133.따깝재(깍쟁이)

134.타래떡(꽈배기)

135.퉁재=바게쯔(물통)

136.소래(대야)

137.걸상(의자)

138.지내형페이없더만(넘말이아니더만)

139.퍼뜩=(얼른)

140.허양(쉽게)

141.헐하다(쉽다)

142.가새(가위)

143.목까(목욕)

144.여끼(여우)

145.비시깨(성냥)

146.헴없다(철없다)

147.덴찌(손전지)

148.세꼬(거울)

149.되비오라(다시오라)

150.어방사(비슷하게)

151.탄재(담요)

152.도투바이(욕심쟁이)

153.따깨(뚜껑)

154.밴새(만두)

155.서적쓰다(응석부리다)

156.새기(처녀)

157.메기(미역)

158.빤쯔(팬티)

159.벤또(도시락)

160.불기(상추)

161.치분(치약)

162.얘쌕하다(싫증나다)

164.하마=미꾸락지(개구리)

165.마사지다(고장나다)

166.매짜다(멋지다)

167.미꿍기(항문)

170.매삼질하다(안절부절하다)

171.애나다(어렵다)

172.오솝소리(조용히)

173.오토사다(오붓하다)

174.서방가다(장가가다)

176.임재(주인)

178.온할날(하루종일)

179.배르내다(화내다)

180.새나다(지겹다)

181.맥없다(힘없다)

182.서적쓰다(응석부리다)

183.신신펀펀하다(아무렇지않다)

184.아사빼다(빼앗다)

186.생지(행주)

187.서답(빨래감)

188.오시럽다(안쓰럽다)

189.오망(치매)

190.노크라바이(증조할아버지)

191.노크라매(증조할머니)

194.아부지=아버재(아버지)

197.마다바이(큰아버지)

198.마다매(큰어머니)

199.삼추이(삼촌)

200.누애(누나)

201.가새비(장인)

202.가시어머이(장모)

205.후더머이(계모)

209.심봉재(월급쟁이)

210.기토(뺨)

211.우추부리(변태)

212.제까닥(얼른)

213.씨벨랑게(쉬발)

215.앙까(알아요)

216.질금채(콩나물볶음)

217.웨(오이)

218.한제(밖에))

219.코따대(코딱지)

220.마이다(마시다)

221.주먼지(주머니)

222.모새(모래)

223.메지다(못생겼다)

224.자부대(머리끄덩이)

226.물뚱기(물독)

227.새기(색시)

228.돌쟁기(돌멩이)

229.왜지(오얏)

230.헤염(수영)

231.귀통(따귀)

232.나발재(허풍쟁이)

233.내굴(연기)

234.발개돌이(또라이)

235.동삼(겨울)

236.부다까(충돌)

237.새나다(질리다)

238.골(머리)

239.제뿌리다(버리다)

240.사기(기사)

241.양머리(곱슬머리)

242.적삼(남방셔츠)

243.놀가지(노루)

244.뻔들(대머리)

245.앙니(송곳니)

248.주두리(입)

249.미내(전혀)

250.허슨하다(느슨하다)

251.똥댐있다(담이있다)

252.재별나다(이상하다)

253.마선(재봉틀)

254.뜨락또르(트랙터)

255.피탈(핑계)

256.고토리(남자의 성기)

257.영사하다(부끄럽다)

258.노치(노인네)

259.코궁개(콧구멍)

260.고얘(고양이)

261.뽀두라기(여드름)

262.답시기다(먹다)

263.뒷대갈(뒤통수)

264.낭귀(나무)

265.가새(가위)

266.~하잰까(어미로 쓰인다. 뜻은 ~하지 않냐 이다)

267.괴짝(서랍)

268.모때재(못되게 노는 사람. 주로 어린아이에게 쓴다)

269.헐치 않다(쉽지 않다)

270.낯빤대기(면상)

271.너덜거린다(나댄다)

272.방귀툴랑재(방귀쟁이)

273.두살이 세다(기가 세다. 거칠다)

274.써거진다(죽는다)

275.삐치지 말라(관여하지 말라)

276.다마(전구)

277.다마내기(보라색을 띄는 작은 양파)

278.깍재(깍쟁이)

279.째째하게 논다(돈.금전 따위의 씀씀이가 적다)

280.누애(누나)

281.닌지(당근)

282.눅다(싸다)

284.내굴(연기)

285.노배(무우)

286.놀가지(노루)

287.눈먹재(소경)

288.누기야(누구세요)

289.나발재(허풍쟁이)

290농토하게(솔직하게)

291.노크라매(증조할머니)

292.노크라바이(증조할아버지)

293.동삼(겨울)

294.따깨(뚜껑)

296.도라쓰(악수)

297.목까(목욕)

298.메기(미역)

299.모새(모래)

300.미내(전혀)

301물뚱기(물독)

304.말밥(구설수)

306.마스다(부수다)

307.면바로(바로)

308.마이다(마시다)

309.매짜다(멋지다)

310.맥없다(힘없다)

311.메지다(못생겼다)

312.머저리=버새(바보)

313.마사지다(고장나다)

314.뭐임까=무스겜까(뭐예요)

315.매삼질하다(안절부절하다)

316.뽀뻬(서랍)

317.밴새(만두)

318.빤쯔(팬티)

319.불기(상추)

320.뻔들(대머리)

321.부다까(충돌)

323.비시깨(성냥)

324.밥가매(밥솥)

326.부시깨(부뚜막)

327.무시개?(뭐라고?)

328.분주하다(떠들다)

329.보채다(성가시다)

330.배르내다(화내다)

331.발개돌이(또라이)

333.방조하다(도와주다)

334.번저지다(넘어지다)

335.새기(처녀)

336.소래(대야)

337.세꼬(거울)

338.상학(등교)

339.샘물(약수)

340.생지(행주)

341.새기(색시)

342.사기(기사)

344서답(빨래감)

345.승내(승냥이)

346.사랑칸(창고)

347.썩살(굳은살)

348.사탕가루(설탕)

349.소곰재(잠자리)

350.씨벨랑게(씨발것.욕)

351.새나다(질리다)

352.새나다(지겹다)

355.사무럽다(사납다)

356.심봉재(월급쟁이)

358.썩어지게(심하게)

359.실하다(뚱뚱하다)

360.새리밴대(말라꽝이)

361.서방가다(장가가다)

362.서적쓰다(응석부리다)

363.신신펀펀하다(아무렇지않다)

364.쌀개다(설친다 까불거린다 건달새한다)

366.웨(오이)

369.오망(치매)

370.임재(주인)

371.역세(달력)

373.여덜(여덟)

374.여끼(여우)

376.아이(아니)

377.이리꼬(멸치)

378.앙까?(알아요?)

382.옥걸개(옷걸이)

383.이맨대기(이마)

384우추부리(변태)

385.애나다(어렵다)

387.얼레부끼(거짓말)

388.없이보다(깔보다)

389.올방자(책상다리)

390.오솝소리(조용히)

391.마다매(큰어머니)

393.양머리(곱슬머리)

394.아사빼다(빼앗다)

395.아지나모도=미소(미원)

396.아부재기치다(고함치다)

397.열토이번저지다(화나다)

401.제뿌리다(버리다)

402.쩍하므(걸핏하면)

403.자부대(머리끄덩이)

404.질금채(콩나물볶음)

405.재별나다(이상하다)

406.제절루=재빌루(스스로)

407.재리우다(기르다)동물따위

408.지내형페이없더만(넘말이아니더만)

410.치분(치약)

412.치새하다(칭찬하다)

413.첸심하다(진짜비슷하다)

414.체연하다(태연하다.똑같다)

416.후과(결과)

417.학습(공부)

419한제(밖에)

421.홍탕(흑설탕)

422.한고패(한바퀴)

424.후더머이(계모)

427.하마 =미꾸락지(개구리)

428.행베없다(개념이 없다.비속어)

몇몇은 커뮤니티에서 복붙했습니다. 중복 있을수 있습니다.

2.1.2. 부사

날래 - 빨리

도부(함남), 되루(함남), 되비 - 도로

와느르(함북) - 완전히

재비로 - 스스로

2.1.3. 동사

간대르사 - 설마

곱다 - 예쁘다[19]

괘이채이타(함북), 일없다 - 괜찮다

기티다 - 남기다

널널하다 - 널찍하다[20]

널:다 - 씹다

답새기다 - 때리다, 족치다

드티우다 - 건드리다

마스다 - 부수다

바쁘다 - 어렵다, 힘들다

배워주다 - 가르쳐주다

분주하다 - 시끄럽다

사무럽다 - 사납다

슷다 - 물기를 수건 따위로 닦다

싸다 - (물건을) 사다(買)

아부재기치다(함북), 어브재기치다(함북) - 고함치다

아슴찮다, 아슴채이다, 아슴채이타 - 고맙다[21]

알캐주다(함북) - 가르치다

어럽다(함남), 어립다(함남), 어치럽다(함남), 어렙다(함북) - 어지럽다

얻어보다 - 찾다

와자자하다, 왜자자하다 - 정신없다

옳다 - 맞다[22]

우뿌다, 우껩다, 우낍다(함남), 웃겝다, 웃깁다(함남) - 우습다

자부럽다 - 졸리다

지껄이다 - 집적거리다

페롭다 - 이상하다, 별나다, 희한하다

한심하다 - 위태롭다

허슨하다 - 느슨하다

헴없다 - 철없다

2.2. 문장 예시

송아지 송아지 얼룩송아지 엄마소도 얼룩소 엄마 닮았네

쇄지 쇄지 돈배기 쇄지 오마니소도 돈배기소 오마니 닮았수다레.

어떤 작성자의 함경도 출신이신 할머니께서 알려주신 함경도식 얼룩송아지 동요

짱구 애니메이션 연변 사투리 버전. 함북 방언이랑 비슷하다. 짱구가 찾는 물건이 생소한데, 딱지, 다마(구슬), 류류추(溜溜球, 요요의 중국어)를 달라고 하는 이야기이다.

3. 관련 문서


  1. [1] 조선 관북의 방언
  2. [2] 단 조선족들은 함경도 뿐만 아니라 여러 지역 출신들이 많아서 약간 다른 부분도 있다고 한다.
  3. [3] 고려인 1~2세대들이 많이 쓰고, 요즘 고려인들은 대체로 쓰지 않는다고 한다. 요즘 고려인들은 한국어를 쓸 일이 없으니 그렇게 될 수 밖에.
  4. [4] 그마저도 평안도 사투리도 많이 어색하다...
  5. [5] 종간나새끼가 심한 욕인 이유는 여기에 있다(!), 서울말로 옮기면 '종년의 자식'정도 되니까.
  6. [6] 게다가 간나의 종류도 열두간나가 있단다(!) 종간나, 쌍간나, 애간나, 백장간나, 개간나... (...)
  7. [7] 경북 일부지방에서 어린 여자아이를 두고 간나, 간나이 등이라 부르기도 한다.
  8. [8] 러시아어의 помидор의 영향
  9. [9] 동북 방언의 '돼지'는 새끼돼지를 가리킨다. 사실상 현재 우리가 부르는 돼지의 어원이다.
  10. [10] 러시아어로 기계라는 뜻인 Машина의 영향. 여기서 파생된 단어들이 많다. 탈곡기는 벳마선, 바리깡은 마선가새, 언변이 좋은 사람은 말마선...
  11. [11] 중국어 毛人에서. 서양인 흉내내며 경망스럽게 구는 이들을 얼마우재라고도 한다.
  12. [12] 러시아어의 Спичка에서 유래
  13. [13] 동북 방언에서 삐치다라는 동사는 참견하다라는 뜻도 있다.
  14. [14] 동북 방언은 부계 친족과 모계 친족의 구별이 없다.
  15. [15] 제주 방언에서의 삼촌이라는 말의 용례와 유사하다.
  16. [16] 예천 등 경북 북부나 강원도에서도 쓰이는 듯 하다.
  17. [17] 서울말과 용도가 다르다.
  18. [18] 중국어 自行車의 영향이다.
  19. [19] 사실 방언은 아니지만 북한에서는 '예쁘다'보다 '곱다'를 많이 쓰기에 여기에 넣었다.
  20. [20] 일상적으로 많이 쓰이는 말인데, 널널하다는 비표준어이며, 널찍하다가 표준어다. 그리고 놀랍게도 널널하다는 표준국어대사전에 함남방언이라고 기술되어 있다.
  21. [21] 아쉬울 때 받은 물건에 대한 인사다.
  22. [22] 남한에선 맞다에 밀려 옳다가 거의 사장되었지만, 동북 방언에선 항상 옳다이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44.86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