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브도어

1. 개관
2. 역사
3. 여담

1. 개관

한때는 일본을 대표하는 유명 IT 기업이었다. 그러나 2006년 오너였던 호리에 타카후미가 저지른 주가조작 사건으로 흑역사 기업이 되었다. 이후 많은 굴곡을 겪었으며, 현재 회사는 네이버의 일본자회사 라인이 소유하고 있다.

2. 역사

http://www.livedoor.com/

라이브도어는 토키토우 요시아키에 의해 99년에 설립된 회사로, 설립 당시에는 "무료 인터넷 서비스를 제공하는 대신에, 광고를 달아서 광고수입으로 이익을 취한다"는 취지의 사업을 하는 회사였다. 지금으로 치자면, 무료 어플리케이션에 광고가 붙어있는 것을 상상하면 이해하기 빠를듯. 부분유료화? 하지만 수익성 악화로 온 더 앳지라는 회사로 2002년 흡수합병하게 된다. 사실 이때까지만 해도 90년대 후반부터 시작된 IT붐에 의해 생겼다 사라진 흔한 벤처 기업중 하나에 불과했었을 테지만...

본래 라이브도어를 인수한 온 더 앳지는 호리에 타카후미가 대학 동창들과 함께 설립한 홈페이지 제작 업체였다. 온 더 앳지는 90년대 중반부터 코무로 테츠야등 일본의 거물급 아티스트의 오피셜 홈페이지를 제작하게 되면서 일약 유명세를 타며 승승장구한다. 그리고 인터넷 광고 사업과 인터넷 데이터 센터 사업에 참가하거나, 전자결제 회사 비트캐시 등을 인수하는등 공격적인 사업 전개를 통해 몸집을 크게 불린다. 이 시기 라이브도어를 인수했고, 사명을 피인수기업의 명칭인 라이브도어로 전환한다.

몸집이 커지면서 롯뽄기로 사옥도 옮기고, 금융쪽 부분에도 사업을 전개했는데, 오히려 인터넷 사업보다는 이쪽이 메인이었음이 후에 드러나기도 했다. 어쨌든 대중적으로 알려진건 포털 사이트 라이브도어와 블로그 서비스, 무선 네트워크 서비스 라이브도어 Wireless, 각종 컴퓨터 소프트웨어 유통[1]등이었으며, "통신과 방송의 융합"이라는 모토로 사업을 진행시키려는 야망을 가지고 라디오 방송사 닛폰 방송의 대주주가 되기도 했다. 그리고 이 과정에서 후지 TV와 다툼을 일으켜 화제가 되기도 했다. 닛폰 방송이 후지TV의 주지회사였는데, 이를 라이브도어가 쥐고 흔드는 모양새가 되었기 때문.

그리고 2004년에는 경영난에 허덕이던 프로야구 구단 오사카 긴테쓰 버펄로스 인수를 추진하면서 인터넷에 대해 잘 모르던 대중들에게도 크게 알려지게 되었다. 그러나 프로야구단 인수에 실패하자, 아예 도호쿠 지방에 신 구단 창설을 준비하기도 했으나, 기업의 규모등이 문제시 되어 결국 이 구단은 라쿠텐이 운영권을 획득하여 결국 도호쿠 라쿠텐 골든이글스가 된다. 이후에 2부리그 프로 축구팀 사간 토스를 운영하려고도 했으나 또 무산되기도 했다.

어쨌든 이래저래 화제를 일으켰고, 인터넷 사업도 점유율을 늘려가며 대박을 치는 등 잘 나가던 기업이었으나, 2006년 호리에몬이라는 별명으로 유명세를 떨치던 오너 호리에 타카후미가 2006년 증권거래법 위반 혐의로 체포되면서 한방에 회사가 나락에 빠지게 된다. 이 사건에는 유명 작사가 겸 아이돌 프로듀서 아키모토 야스시도 연루되어 있었는데, 아키모토는 본래 라이브도어 계열의 컨텐츠회사 중역으로 취임했지만 회사 비리가 터지자 발빠르게 손을 때고 지금도 모르쇠로 일관하며 스리슬쩍 넘어갔다. 결국엔 이미지, 시장점유율, 주가 모두 추락하며[2] 구조조정을 지속적으로 격는 과정을 거쳐 회사 자체가 지속적으로 쪼글어드는 끝에 한화로 약 900억원에 당시 NHN재팬에 인수된다. 그리고 NHN재팬 모회사 NHN의 사업개편에 따라 두회사가 나눠가지게 된다 현재 포털사업은 네이버의 일본법인인 라인이 양도받아 라인주식회사 라이브도어사업부가 되었으며, 데이터 사업은 NHN엔터테인먼트(한게임계열)의 일본지주회사 NHN 코미코가 양도, NHN 테크러스로 분사되어 명맥을 이어가고 있다 이렇게 보면 완전히 망한거같지만 라인과 코미코가 대박을 치고나서는 라인이나 NHN엔터테인먼트나 일본에서는 잘나가고 있는 중이기 때문에 호리에 입장에서는 통탄한 일일듯. 실제로 그다지 적대감을 드러낸다거나 한것은 아니지만 라인 가지고 자뻑을 좀 하면서도 아쉬움을 많이 나타내고 있는 중이다.

3. 여담

전 오너 호리에 타카후미여장남자 오시마 카오루가 사귀고 있다는 것이 2016년 12월에 알려졌다.[3] 다만 오시마 카오루가 몇 달 뒤에 다른 뉴하프 배우와 사귀고 있다는 글을 쓴 것을 보면 오래가지 않아 헤어진 듯하다.


  1. [1] CD굽는 프로그램으로 유명한 NERO등을 팔았다
  2. [2] 포털은 야후를 뛰어넘겠다는 구상이 있었고, 실제로 포털 점유율도 상승일로에 있었지만 주가조작 사건 이후로는 아예 시장 자체를 구글에 조공하다시피했고, 블로그는 여전히 인지도는 있지는 하지만 아메바가 주도권을 가져갔다.
  3. [3] 주간 문춘 2016/12/15 - 호리에몽(호리에 타카후미), 여장남자 탤런트 오오시마 카오루 열애 보도 http://theqoo.net/japan/366579306 호리에몬의 "신연인"여장 남자는「20센치 대물」소유자였다! http://theqoo.net/japan/369847615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29.69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