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봇혼

1. 개요
2. 상세
3. 라인업
3.1. SIDE MS
3.1.1. SIDE MS Ver. A.N.I.M.E.
3.2. SIDE AB
3.3. SIDE HM
3.4. SIDE KMF
3.5. SIDE LFO
3.6. SIDE AS
3.7. SIDE AS?
3.8. SIDE CB
3.9. SIDE VF
3.10. SIDE EVA
3.11. SIDE MASHIN
3.12. SIDE FFN
3.13. SIDE YOROI
3.14. SIDE RM
3.15. SIDE RSK
3.16. SIDE RV
3.17. SIDE LABOR
3.18. SIDE PB
3.19. SIDE MA
3.20. 후지코 F 후지오 캐릭터
4. 특별 제품군
4.1. 메탈 로봇혼(METAL ROBOT魂)
5. 외부 링크

1. 개요

ROBOT魂 (ロボットダマシイ)[1]/ THE ROBOT SPIRITS)

반다이에서 기존의 완성형 건담을 비롯하여 그동안 자사에서 만들어왔던 여러 액션 피규어들의 노하우를 응집해서 만든 액션 피규어 브랜드. 2008년에 론칭되었으며, 2018년 8월 기준으로 약 420개의 제품이 발매되었다. 2008년 10월 출시작인 라인업 1호는 더블오 건담.

이 제품의 매니아들 사이에서는 약칭으로 로보다마 (ロボダマ)라고도 불린다.

2. 상세

혼웹의 설명에는 '최신 3D 디자인과 장인 기술을 복합 로봇 조형 예술과 경질 & 연질 소재를 적절하게 사용하여 기존의 로봇 피규어에서는 있을 수 없는 완성도를 추구한다.'고 한다. 물론 그건 마케팅 차원에서 하는 말이고, 실제로는 그 전까지 저가형 모빌슈트 액션피규어는 "모빌슈트 인 액션(MIA)", 고가형 모빌슈트 액션피규어는 "지오노그래피" 및 "건담 픽스 피규어레이션(FIX)", 모빌슈트가 아닌 로봇 액션 피규어는 "오프슛 인 액션" 등 중구난방으로 발매되던 완성품 로봇 액션 피규어 라인업을 하나로 통일해 브랜드 파워를 높이고 마케팅을 용이하게 한다는 목적이 있다. 때문에 건담에서부터 도라에몽까지 로봇이라면 뭐든지 로봇혼 라인으로 출시되고 있다.[2] 단 분류를 위해 SIDE MS(모빌슈트), SIDE HM(헤비메탈(중전기 엘가임)), SIDE AB(오라 배틀러) 등으로 하위 카테고리를 정해놓고 있다.

하지만 모든 로봇 액션피규어가 로봇혼 브랜드로 통합된 것은 아니어서, 고가형 다이캐스트 로봇 미니어처인 초합금혼 및 염가형 다이캐스트 로봇 미니어처인 슈퍼로봇 초합금 브랜드를 병행 전개하고 있으며, 왕년(2010년)에 마크로스 시리즈에 등장하는 메카들을 전문으로 출시하던 하이메탈 VF 브랜드를 리뉴얼한 "하이메탈 R"이라는 라인도 진행중이다.[3]

2008년 로봇혼 브랜드가 론칭된 후에는 이전의 MIA, EMIA, FIX Figuration, HCM을 비롯한 반다이 로봇 액션 피규어는 신제품 발매가 중지되었다. MIA와 HCM 신제품은 아예 안나오고 있고, FIX Figuration만이 '메탈 컴포짓'이라는 고가 라인업으로 간간히 신제품을 내며 명맥을 잇고 있다.

비교적 저가품이었던 MIA 등과 비교하면 로봇혼은 가격대가 좀 높은 편이며, 원래 고가 제품이 많았던 FIX 등에 비하면 비슷한 가격대이지만 온갖 탈착 기믹과 액세서리가 풍부한 고급 제품이었던 FIX에 비해 로봇혼은 정말 최소한의 옵션만 들어있는 경우가 많다. 그러면서도 가격은 점점 올라가고 있다. 예를 들어 위에 언급했던 라인업 1호인 더블오 건담은 약 2600엔이었는데 비해 2017년 4월 출시된 타입7 브로켄은 약 7500엔으로(제품 크기나 구성은 서로 거의 비슷하다.), 일본이 인플레가 거의 없음을 감안해보면 10년 남짓한 세월 동안 가격이 세배 뛴 셈이다.

또한 화려한 도색과 마킹이 되어 있던 FIX 등에 비해 로봇혼은 사출성형된 플라스틱의 색을 그대로 (도색 없이) 이용해 색을 표현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며, 도색된 부분은 최소한으로 유지되고 있다.

그래도 명불허전 반다이인지라, 10년 가까이 라인업을 전개하면서 제품 품질이 점점 상승하고 있다는 평이 일반적이다. 처음 발매된 제품은 MIA급의 도색미스를 보여주거나 이전에 나왔던 녀석들과 큰 차이를 보여주지 못하면서 가격만 올려판다고 적지않게 욕을 먹었는데, 시간이 지날수록 도색 퀄리티를 비롯하여 디테일이나 가동률이 눈에 띄게 상승하여 지금은 반다이의 대표 브랜드중 하나로 인정받고 있다.(특히 2016년 즈음하여 고질적인 약점이었던 관절의 고정성이 크게 개선되어 호평받고 있다.)

디테일을 비롯해서 가동률과 도색 수준은 월등하게 뛰어나진 않고 그럭저럭 괜찮은 수준이지만 원작의 디자인을 중시하는 프로포션은 말그대로 원작에서 튀어나온듯 보일만큼 충실하게 제작된다.[4] 원형사의 재해석이 과도하다 싶을 정도로 들어가는 리볼텍과는 대조적인 면인데, 이는 피그마-리볼텍의 관계와도 유사하다. 그리고, 둘 다 취향이 극도로 갈린단 점에서도...

기본적으로 논스케일 액션피규어를 표방하고 있기에, 딱 "갖고 놀기 좋은" 크기로 나온다. 대략적으로 표현하자면 1/144 스케일 모빌슈트 건담보다 살짝 큰 정도다. 실제 로봇의 크기와 관계없이 제품은 서로 비슷한 크기이기 때문에, 전고 약 20미터 내외인 모빌슈트와 전고 7미터 내외인 오라배틀러 및 레이버, 전고(?) 1.3미터인 도라에몽이 모두 같은 크기이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SIDE) 내에서는 스케일을 일관되게 맞추려는 노력을 하기 때문에, 모빌슈트 게마르크가 모빌슈트 자쿠랑 같은 크기라든지 하는 일은 없다. 반면 서로 다른 시리즈끼리는 이런 게 없기 때문에, 모빌슈트 게마르크와 오라배틀러 즈워스가 크기가 비슷하다(설정상으로는 게마르크가 세배 가량 크다.).

초기에는 기동전사 건담 시리즈코드 기아스 반역의 를르슈 계열의 라인업이 주를 이루었으나 이후 점점 취급하는 작품들이 늘어나면서 폭넓은 라인업에서 다양한 로봇들을 출시하는 모습을 보여주게 되었다. 말 그대로 로봇 혼(魂) 그 자체.

구성면에서 아쉬운 점을 보이는데, 일부 제품의 경우 빔 사벨을 하나만 넣어주거나 무기를 잡는 손이 오른손만 들어있는 등의 문제가 엿보인다. 비싸다고 하긴 힘들지만 타 브랜드와 비교했을 때 저렴한 편이라고 하기도 힘든 미묘하게 높은 가격도 단점. 상품 넘버가 제품에 흉하게 찍혀 출하되는 S.H. 피규어아츠와 공통되는 단점도 있다.

또한 반다이 답게 혼웹 한정질을 남발하는데, 단순한 색놀이뿐만 아니라 부속 파츠만 따로 혼웹한정으로 내놓는 짓도 서슴없이 하기에 은근히 신경써야 한다. 최근에는 양산형 기체도 죄다 혼웹 한정판으로 돌리고 있다. 에반게리온 라인업의 경우는 라인업의 '반 이상'을 혼웹 한정으로 돌리는 악랄한 짓을 벌이기도 했다.

2010년에는 '혼 Features 2010'을 통해 로봇혼의 라인업이 더욱 더 다양해 진다는 발표가 나왔으나 생각만큼 다양하지 못한 라인업에 상당수가 혼웹한정이라 기대 이하였다는 평을 받았다. 그러나 2011년에 더 다양한 제품군이 공개되었으며, 신작으로 도라에몽이 나온다고 하여 모두에게 충격을 주었다![5]

로봇혼으로 로봇 액션 피규어 브랜드를 단일화를 표방했으면서도, 아직도 간혹 옛날의 FIX 같은 정밀 조형 제품을 내놓기도 하는데 주로 "로봇혼 Ka 시그니처"(카토키 하지메를 가리킨다.)라든지 "메탈 로봇혼" 등의 별칭을 달고 나온다. 이런 제품의 경우 주로 모빌슈트 종류이며 대개 고가 제품들이다. 덤으로 대부분 혼웹한정이다.

2017년 중반에는 돌연 "로봇혼 TRI"라는 하위 브랜드의 론칭을 예고하였다. 기존의 로봇혼보다 관절의 수를 대폭 줄여 가격을 낮추겠다고 하는데, 관절 수는 줄이지만 관절 분할을 잘 해서 캐릭터의 특징적인 포즈를 재현할 수 있게 한다고 한다. 옛날에 리볼텍 출시 당시 카이요도가 했던 것과 똑같은 말을 하고 있는 셈. 그런데 가격대를 보면 4천엔대 초반으로 그리 싼 것 같지도 않다.

배틀 로봇혼이라는 이름의 관련 게임이 반다이남코에 의해 PSP로 발매된 적이 있다. 관련 로봇들이 여럿 등장하는 대전 게임이었는데, 신기하게도 로봇혼 라인업이 아니고 슈로초 라인업이었던 아머드 코어 V의 UCR-10/A AGNI가 참전하기도 한 해괴한 작품. 게임성은 뭐...

3. 라인업

캐릭터명 (ㅇㅇver.) - 가격 / 발매일 / 작품명 순으로 기재. 여러 작품에 등장시엔 표지를 기준으로 함.

3.1. SIDE MS

기동전사 건담 시리즈에 나오는 MS들은 이 카테고리에 속한다. 첫 타자가 더블오 건담[6]인 것만 봐도 알겠지만 더블오 관련 제품이 매우 많다. 로봇혼 브랜드가 론칭되었을 당시(2008년) 반다이는 더블오(2007년작) 아니메의 스폰서였으니 당연한 일.

논스케일이지만 대략적으로 1/144 스케일에 준거하여 제작되는 경우가 많은 것이 특징이다. 건프라로 치자면 하이 그레이드리얼 그레이드 정도의 스케일. 단 F91처럼 소형 모빌슈트인 경우 1/100 스케일에 가깝게 조형되었다.

3.1.1. SIDE MS Ver. A.N.I.M.E.

이 SIDE MS 카테고리의 제품들 중에는 'Ver. A.N.I.M.E.'라는 명칭이 붙은 제품들이 있는데, 이 제품들은 보다 원작 내에서의 모습에 가깝도록 조형한다는 컨셉을 달고 나온 제품들로서 주로 우주세기 작품들에서 나오는 MS들이 대상이 되고 있다. 기존에 이미 로봇혼으로 나온 MS라 하더라도 이 명칭을 달고 또 다른 제품으로 나오는 경우가 의외로 자주 있으며(예를 들어 같은 자쿠 II라 하더라도 '로봇혼 자쿠 II'와 '로봇혼 자쿠 II Ver. A.N.I.M.E.'라는 2개의 제품이 각각 따로 출시되는 것이다. 두 제품은 조형과 도색은 물론이고 가동 특성이나 세부 기믹 등이 서로 다르고 사용된 재질에서도 약간의 차이가 있다.), 기존에 로봇혼으로 나오지 않았던 MS가 이 명칭을 달고 나오는 경우도 많다. 기동전사 건담(퍼스트 건담)의 MS들의 경우 이미 일반 제품으로도 출시되었으나 이후 Ver. A.N.I.M.E. 제품으로도 다시 출시되고 있고, 한편 퍼스트 건담 MSV기동전사 건담 0080: 주머니 속의 전쟁, 기동전사 건담 0083 스타더스트 메모리 등에서 등장하는 MS들은 상당수가 처음부터 일반 제품이 아닌 Ver. A.N.I.M.E. 제품으로 출시되고 있다.

Ver. A.N.I.M.E. 제품군은 대체적으로 SIDE MS 카테고리로 나오는 일반 제품에 비해서 보다 퀄리티가 우수한 경우가 많아 SIDE MS 카테고리 중에서도 상당한 호평을 받고 있으며, 로봇혼 중에서도 퀄리티가 좋기로 명성이 높은 SIDE AB 카테고리나 SIDE LABOR 카테고리의 제품들과 비슷한 수준의 퀄리티를 가졌다고 평가받고 있다. 대체적으로 장난감으로서의 플레이밸류보다는 원작 속 모습의 재현에 보다 중점을 두었기에 그 부분에서는 다소 제한이 있는 경우도 있으나(예를 들어 '로봇혼 자쿠 II'가 다수의 하드포인트를 통해서 마치 아머드 코어반처처럼 다양한 추가 장비를 장착할 수 있는 기믹을 갖춘 제품[8]인데 비해서, '로봇혼 자쿠 II Ver. A.N.I.M.E.'의 경우에는 하드포인트의 수가 감소하는 등 로봇혼 오리지널 기믹의 상당수가 생략되고 그 대신 원작재현에 철저하게 초점을 맞춘 제품[9]이다.), 품질 자체는 좀 더 고품질을 추구하고 있고(예를 들자면 SIDE MS 카테고리의 일반 제품에 비해서 플라스틱의 사출색보다는 도색의 비중이 좀 더 높아지고 있는 경우가 많다.) 관절의 가동성도 놓치지 않는 경우가 많으며 이런저런 이펙트 파츠를 함께 넣어주는 경우도 많기에 상대적으로 고급 지향의 제품으로 여겨지고 있다. 극중 명장면의 재현에 특화된 특수한 관절 구조를 짜 넣는 경우도 있는 등 여러모로 개발진의 장인정신이 돋보인다. 또한 상기한 것처럼 원작재현을 위해 플레이밸류를 어느 정도 희생하는 경향이 있기는 하지만 모든 제품들이 다 그런 건 또 아니어서, 일부 제품의 경우에는 별매 옵션 세트에 들어 있는 무장을 장비시키는 것을 전제로 하드포인트가 원작 이상으로 추가되는 경우도 있다.

다만 관절의 내구성과 관련해서는 관절에 사용된 재질의 문제로 인해 로봇혼치고는 다소 약한 편이라는 평가가 있으니 이 점에는 주의할 필요가 있다고 한다. 로봇혼 제품들의 관절에는 기본적으로 ABSPOM이 사용되는데, Ver. A.N.I.M.E. 제품군의 경우에는 POM이 빠지고 ABS만으로 관절이 만들어진 경우가 많아서 이런 현상이 생겼다. 참고로 SIDE MS 카테고리의 Ver. A.N.I.M.E. 제품군 이외에도 관절에 POM이 쓰이지 않고 ABS만 사용된 로봇혼 제품들이 꽤 있으므로 이런 제품들을 구입할 시에는 유의할 것.

3.2. SIDE AB

성전사 단바인에 등장하는 오라 배틀러가 속하는 카테고리. 원작에 등장하는 아무개 전용기들을 구현하는 색놀이 제품도 제법 있는데, 죄다 혼웹 수주 한정이다.[10] 다만 흑기사 전용 즈와스는 일반 발매고 오히려 일반기가 혼웹 수주.

오라 배틀러는 설정상 전고 7~8미터에 불과한 소형 로봇(?)들이지만, 논스케일인 로봇혼 제품군의 특성상 모빌슈트 종류와 별 차이 없는 큼지막한 크기로 나왔다. 논스케일이지만 대략적으로 1/48 스케일 내지는 1/60 스케일 정도에 준거하여 제작되고 있으며, 따라서 1/144 스케일의 모빌슈트 모형과 비슷한 사이즈이다. 대부분의 기체가 기본적으로 등빨이 좋고 커다란 오라 컨버터까지 달려 있기 때문에, 오히려 모빌슈트보다 더 커다란 제품이 많다.

사실 무엇보다도 이 라인업의 최대 특징이라면 극중에 등장한 거의 모든 오라 배틀러를 상품화했다는 것이다. 농담이 아니라 애니에 등장한 왠만한 오라 배틀러들은 전부 로봇혼으로 나왔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며 심지어는 마이너한 잡지 연재작인 <AURA FHANTASM>에 등장하는 오라 머신들까지 상품화되고 있고 하나같이 품질도 최상급인지라 반다이에 어둠의 단바인팬이 있는것 아니냐는 소문도 있을 정도다.[11] 이 쪽이야말로 개발진들의 장인정신이 잘 드러나는 라인업이라 할수 있겠다.

다만 원래 오라 배틀러는 무장이 다양하지 않기 때문에, SIDE AB 제품군은 액세서리가 풍부한 편이 아니다.[12] 그러나 제품들의 품질이 워낙 좋다보니 이에 대한 불만은 별로 나오지 않는 편.[13]

  • 빌바인: 2012년 7월 발매, 4860엔
  • 단바인: 2012년 10월 발매, 4536엔
  • 빌바인(미채도장): 2013년 2월 발매, 4725엔(혼웹)
  • 단바인 토드 컬러+토카막 컬러 세트: 2013년 4월 발매, 8400엔(혼웹)
  • 비란비: 2013년 6월 발매, 5775엔
  • 포우[14]: 2013년 11월, 12600엔(혼웹)
  • 즈워스(흑기사 컬러): 2014년 6월, 7020엔
  • 즈워스(뮤지 컬러): 2014년 11월, 7020엔(혼웹). 뮤지 전용의 흰색 기체이다.
  • 보츈: 2015년 3월, 6564엔
  • 드럼로: 2015년 5월, 6480엔
  • 보츈 "나" 나라 컬러: 2015년 8월, 6264엔(혼웹). 적색인 일반기와 달리 하얀색이며 시라 라파나의 피규어가 동봉되어있다.
  • 드럼로(토드 컬러): 2015년 9월, 7020엔(혼웹). 토드 기네스가 타던 검정색+적색 기체다. 또한 플레임 밤 이펙트 동봉.
  • 레프라칸: 2015년 10월, 8640엔
  • 비아레스: 2016년 5월, 8640엔(혼웹)
  • 서바인: 2016년 8월/ 2017년 8월 예정(재판), 8424엔. 인기 기체라서 그런지, 단시간에 프리미엄이 붙었다.[15]
  • 레프라칸 하이퍼화 버전: 2016년 9월, 8640엔(혼웹). 극중에서 하이퍼화한 오라 배틀러의 느낌을 살려 클리어 레드 플라스틱으로 성형된 제품. 위에서 로봇혼은 동 시리즈 내에서는 같은 스케일을 유지한다고 했는데, 이 제품만은 예외다. 하이퍼화한 레프라칸은 전고 수십미터 크기의 거대한 괴물이기 때문이다. 동봉된 미니사이즈의 빌바인 및 단바인하고 비교해보면 알 수 있다.
  • 보존(마벨 프로즌 컬러): 2016년 11월, 8640엔. 꽤 마이너 기체임에도 상당한 고퀄리티로 나왔다.
  • 비아레스(적기사단 컬러): 2017년 2월, 8640엔(혼웹).
  • 즈워스 양산형: 2017년 5월, 7020엔(혼웹). 적색 계열의 일반기로, 가슴 부분이 흑기사나 뮤지의 전용기들과 다르게 생겼다.
  • 라이넥: 2017년 9월, 8640엔. 토드 기네스 최후의 기체로, 특징적인 반투명 캐노피가 예쁘게 재현되어 있다.
  • 즈와우스: 2017년 11월, 19980엔(혼웹). 서바인의 라이벌 AB. SIDE AB제품군에서 최대 사이즈다. 가격도 크다.
  • 드럼로+플레이 밤 이펙트 파트 세트: 2018년 3월, 7020엔(혼웹).
  • 벨빈: 2018년 4월 예정, 9180엔(혼웹). “오라 판타즘”이라는 외전 기획물에 등장하는 기체로, 서바인, 즈와우스와 마찬가지로 본가 기체가 아니라서 디자인도 다소 이질적이다.[16]
  • 다나 오시: 2018년 11월, 8100엔(혼웹).
  • 포우+스카이 스테이지(스탠드) 세트: 2019년 1월, 14040엔(혼웹).
  • 기토르: 2019년 5월, 10,800엔(혼웹). 오라 판타즘 등장 기체로, 비란비의 강화형.

3.3. SIDE HM

중전기 엘가임에 등장하는 헤비메탈이 카테고리에 속하는데 놀랍게도 주역기 두 대와 칼바리템플 헬미네, 오제를 제외하고 모조리 혼웹 수주판매를 하는 쾌거(?)를 달성했다. 17개 제품 중 무려 12개가 혼웹. 그런데 일반상점 판매 제품의 재고상태를 보면 그럴만도 하지 않았나 싶기도 하다. 일부 기체는 재판을 찍어낼 정도로 팔렸지만(마크 투), 오제나 엘가임 스파이럴부스터 버전을 거의 반값에 떨이판매하는 일본 하비샵이 제법 많다.

논스케일이지만 대략적으로 1/144 스케일에 준거하여 제작되는 경우가 많은 것이 특징으로, 반다이제 구판 1/144 헤비메탈 프라모델과 비슷한 스케일이다. 같은 로봇혼 제품 중에서는 건담 시리즈모빌슈트가 속하는 SIDE MS 카테고리의 제품들과 스케일 및 사이즈가 유사한 편으로, 이는 헤비메탈과 모빌슈트가 양쪽 모두 설정상 전고 18m 전후의 사이즈를 가진 관계로 로봇혼으로는 1/144 스케일에 준거하여 제작되고 있기 때문이다.

  • 엘가임 Mk.II: 일반상점 판매. 6,264엔, 2011년 1월 29일 발매, 2016년 11월 12일 재판. 1/144 스케일 엘가임 마크 투는 딱 세 제품 뿐인데(구판 플라모델, HCM, 로봇혼), 그 중 이 제품이 조형이 가장 좋다.
  • 엘가임: 일반상점 판매. 4,725엔, 2011년 02월 26일 발매.
  • 칼바리 템플 헬미네: 일반상점 판매. 5,250엔, 2011년 12월 29일 발매. 쿠와잔 올리비가 탑승했던 기체다.
  • 밧슈: 혼웹수주. 5,775엔, 2012년 5월 발매. 인기리에 수주판매되었으나 관절부위 등 약간 미흡한 부분이 있다.
  • 칼바리 템플 근위대 기체: 혼웹수주. 5,775엔, 2012년 9월 발매. 미색 계통인 헬미네와 달리 어두운 색으로, 훨씬 보기 좋다는 평.
  • 아몬듈 스택: 혼웹수주. 6,090엔, 2013년 5월 발매. 엘가임 Mk.II의 원형이 되는 헤비메탈이다. 엘가임 마크투의 색놀이 버전에 가깝다(그래도 머리와 쉴드 등 다른 부분이 있다.).
  • 엘가임 최종결전사양: 혼웹수주. 6,510엔, 2013년 9월 발매. 로봇 본체의 디자인이 약간 바뀌었으며(전격하비와 협력해 제작한 제품으로, 컬러나 머리 조형 등이 약간 바뀌었다.), 버스터 런처가 동봉되어 있다.
  • 그룬: 혼웹수주. 6,090엔, 2013년 10월 발매. 롱스피어와 버스터 런처가 동봉되어 있다.
  • 오제: 일반상점 판매. 7,020엔, 2014년 8월 23일 발매. SIDE HM 중에서 근위대용 칼바리템플과 오제가 가장 도색이 잘되어있다는 평. 라은드바인더가 부분별로 가동되는 등 기믹도 좋다. 떨이로 파는 일본샵도 많으니 찾아보자.
  • 밧슈 13인중 버전: 혼웹수주. 8,100엔, 2015년 1월 발매. 밧슈의 컬러 배리에이션으로, 기체색이 전체적으로 밝은 편으로 바뀌었고, 이전 발매판에서 아쉬운 평이 있었던 목관절 부분이 개선되었다.
  • 아슈라 템플: 혼웹수주. 8,640엔, 2015년 10월 발매. 제품에 버스터 런처가 들어있지 않다(극중에선 최초로 버스터 런처를 발사한 기체인데...). 평가는 좋은 편.
  • 엘가임 스파이럴 부스터 버전: 일반상점 판매. 7,020엔, 2015년 11월 14일 발매. 최종결전 엘가임에서 버스터 런처를 빼고 우주용 부스터인 스파이럴 부스터 및 조명등 등의 액세서리를 추가한 제품. 현재 로봇혼 엘가임은 이것밖에 구할 수 없다.
  • 디자드: 혼웹수주. 8,424엔, 2016년 3월 발매. 렛시 전용기인 붉은색 기체다. 혼웹수주인데도 반값에 떨이하는 일본샵들이 있다는 굴욕의 기체.
  • 그라이아: 혼웹수주. 5,400엔, 2016년 6월 발매. 지상용 그라이아다(우주용 그라이아나 그라이아 노다 아님). 설정대로 팔에 고정식 레이저건이 한 문씩 장착되어 있고, 파워 런처로 교체한 뒤 케이블로 본체와 연결하는 것도 가능하다. 어깨와 하박 사이에 PVC 튜브가 연결되어 있는데, 이것 때문에 팔꿈치 및 어깨 가동이 매우 좋지 않다는 문제가 있다.
  • 누벨 디자드: 혼웹수주. 9,180엔, 2017년 4월 발매. 설명서에는 나와있지 않지만 랜드부스터로의 변형이 재현되어있다.
  • 오지: 혼웹수주. 10,260엔, 2018년 2월 발매. 오제가 나왔으니 오지는 당연히 나온다고 모두들 생각했고, 나왔다. 당연하다는 듯 혼웹 한정으로.
  • 가이람: 혼웹수주. 8,640엔, 2018년 8월 발매. 엘가임과 똑같은 라이트 부스터 및 전용무장인 파돌스피어, 세이버가 포함되어 있다. 이것으로 극중 비중있게 등장한 헤비메탈은 모두 발매된 셈. 남은 것은 아톨과 사론즈 같은 매니악한 기체 및 아론/고롱고와 발부드 같은 B급들 뿐이다.

3.4. SIDE KMF

코드 기아스 반역의 를르슈에 나오는 나이트메어 프레임이 속하는 카테고리. 로봇혼 출범 이전까지는 IN ACTION!! OFFSHOOT으로 발매되는데, 로봇혼이 나온 이후 IN ACTION!! OFFSHOOT은 종료되었으며 IN ACTION!! OFFSHOOT 홍련2식이 재판되었을 때도 로봇혼의 타이틀을 달고 나왔다.

3.5. SIDE LFO

교향시편 에우레카7에 나오는 LFO는 이 카테고리에 속하는데, 다른 카테고리에 있는 녀석들보다 가격면에서 월등히 비싸다는게 문제다. 더구나 LFO 특성상 구성도 빈약하니 가격의 체감 지수(?)는 더 높다.

3.6. SIDE AS

풀 메탈 패닉!에 나오는 암 슬레이브(AS)가 속하는 카테고리. 논스케일이지만 대략적으로 1/60 스케일에 준거하여 제작되는 경우가 많은 것이 특징이다. 역시 1/60 스케일로 출시되고 있는 반다이·코토부키야·굿스마일 컴퍼니의 AS 프라모델과 비슷한 스케일로서, 1/48 스케일로 출시되고 있는 아오시마의 AS 프라모델보다는 작다.

각 제품마다 관절 가동성의 편차가 의외로 있는 편인 것이 흠이긴 하지만, 부속 무장이 풍부한 제품들이 많은 편이어서 장난감으로서의 플레이밸류가 높고 세부 디테일도 우수하며 모형으로서의 원작재현에도 상당히 충실한 편이다. 제품에 따라서는 하드포인트를 통해서 아머드 코어반처처럼 다양한 추가 장비를 장착할 수 있는 기믹이 구현되어 있기도 하다. 같은 SIDE AS 카테고리에 속하는 제품끼리는 기본적으로 하드포인트와 손의 규격이 통일되어 있기 때문에 부속 무장의 호환성이 있어서, 하드포인트의 장비 위치나 수량에 따른 호환성의 편차가 있긴 하지만 일단 같은 카테고리의 제품 간에는 대부분의 부속 무장을 서로 공용할 수 있다.

  • 범용 긴급전개부스터 - 혼웹 한정판[18]
  • XL-3 긴급전개부스터 - 혼웹 한정판
  • 새비지 크로스보우[19] - 혼웹 한정판
  • M9 태평양전대 샌드 컬러 - 지상통판 한정판
  • 아바레스트 M9 컬러 - 지상통판 한정판
  • AS용 무기 세트 - 지상통판 한정판
  • 코다르M[20] - 혼웹 한정판
  • 코다르 무기 세트 - 혼웹 한정판
  • 코다르I[21] - 혼웹 한정판
  • Zv-99M 새도우 (수출사양) - 혼웹 한정판

3.7. SIDE AS?

풀 메탈 패닉!에서 나오는 본타군만을 위한(?) 카테고리라고 할 수 있다.

3.8. SIDE CB

STAR DRIVER 빛의 타쿠토에서 나오는 사이바디는 이 카테고리에 속한다.

3.9. SIDE VF

마크로스 시리즈에서 나오는 발키리를 비롯한 로봇은 이 카테고리에 속한다. 현재까지는 마크로스 프런티어에 나오는 로봇이 전부이며, 2010년에 마크로스 관련 제품만을 취급하는 VF 하이메탈이라는 별도 라인업이 생기면서 SIDE VF의 상품 전개는 중지되었다.

오늘날에는 마크로스 관련 재품은 중간대 가격의 하이메탈 R 라인과 고가 라인인 DX초합금 라인이 전문적으로 취급하고 있으므로 앞으로도 로봇혼 마크로스 제품은 나오지 않을 가능성이 높다. 발키리 종류의 가장 중요한 특징은 인간형에서 비행기형으로 탈바꿈하는 변신 능력인데, 로봇혼으로는 이를 재현할 수 없기 때문이다. 실제로 아래 VF-25 제품들도 변형기능이 없다.

3.10. SIDE EVA

신세기 에반게리온에서 나오는 에반게리온들이 속하는 카테고리.

  • 에반게리온 2호기(파 Ver) - 2010년 2월/ 3,675엔 / 에반게리온: 파
  • 에반게리온 초호기(파 Ver) - 2010년 4월/ 3,675엔 / 에반게리온: 파
  • 에반게리온 2호기 더 비스트 - 2010년 10월/ 3,675엔 / 에반게리온: 파
  • 에반게리온 0호기 - 혼웹 한정판
  • 에반게리온 3호기 - 혼웹 한정판
  • 에반게리온 초호기(각성.Ver) - 혼웹 한정판
  • 에반게리온 초호기(야간전투.Ver) - 혼웹 한정판

보면 알겠지만, 라인업의 태반이 혼웹 한정이다.(…) 이녀석들 안되겠어 빨리 어떻게든 하지 않으면

3.11. SIDE MASHIN

마신영웅전 와타루에서 나오는 마신은 이 카테고리에 속한다.

3.12. SIDE FFN

창궁의 파프너에서 나오는 로봇은 이 카테고리에 속한다.

3.13. SIDE YOROI

GUN X SWORD에 등장하는 갑주들은 이 카테고리에 속한다.

3.14. SIDE RM

크로스 앙쥬 천사와 용의 윤무에 등장하는 라그나메일은 이 카테고리에 속한다.

3.15. SIDE RSK

크로스 앙쥬 천사와 용의 윤무에 등장하는 용신기는 이 카테고리에 속한다. 위의 라그나메일과 카테고리가 분리된것으로 보아 파라메일도 따로 카테고리가 부여될 가능성이 높다.

3.16. SIDE RV

은하표류 바이팜에 등장하는 로봇인 라운드 버니언들을 조형화한 라인. 로봇혼 중에서도 명품으로 꼽히며 평가가 무척 좋았지만, 애당초 등장하는 로봇의 종류가 워낙 적은 작품이라 관련 제품이 많이 나올 수가 없다. 보다시피 바이팜만 3종인데도 제품을 다 합해 다섯 종류 뿐.

  • 바이팜: 2014년 2월 8일 발매, 5,400엔. 무기 및 전용 슬링 패니어(비행용 날개) 포함.
  • 바이팜 연습기: 2014년 9월 혼웹 수주, 4,536엔. 일반기의 청색 대신 오렌지색 도장이 된 기체이며 우주용으로 슬링 패니어는 들어있지 않다. 실드도 없으며 라이플만 들어있다.
  • 바이팜 트윈무버 사양: 2016년 1월 16일 발매, 7,020엔. 무기 및 슬링 패니어와 우주용 추진기인 트윈무버가 함께 들어있다.
  • 네오팜: 2016년 7월 혼웹 수주, 8,424엔. 무기 및 전용 슬링 패니어 포함.
  • 투란팜: 2016년 12월 혼웹 수주, 8,424엔. 무기 및 전용 슬링 패니어 포함.

3.17. SIDE LABOR

기동경찰 패트레이버에 등장하는 기체들인 레이버가 모여있는 라인. 주로 TV 아니메판을 기준으로 하고 있으며, 일부 소수의 제품은 극장판을 기준으로 하고 있다.

논스케일이지만 대략적으로 1/60 스케일에 준거하여 제작되는 경우가 많은 것이 특징으로, 반다이제 구판 1/60 레이버 프라모델과 비슷한 스케일이다. 카이요도리볼텍 패트레이버 제품군과도 크기가 비슷한 편인데, 이는 이쪽의 경우에도 명목상 논스케일이나 대략적으로 1/60 스케일에 준거하여 제작되는 경우가 많기 때문. 같은 로봇혼 제품 중에서는 풀 메탈 패닉!암 슬레이브가 속하는 SIDE AS 카테고리의 제품들과 스케일 및 사이즈가 유사한 편으로, 이는 레이버와 암 슬레이브가 양쪽 모두 설정상 전고 8m 정도의 사이즈를 가진 관계로 로봇혼으로는 1/60 스케일에 준거하여 제작되고 있기 때문이다.

SF 로봇물이면서도 우리 일상과 동떨어지지 않은 높은 현실감이 특징이었던 작품의 특성을 살려, 제품에 차량이나 신호등, 가드레일 등의 소품들이 액세서리로 들어있다는 것이 이 라인의 특징이다. 제품들을 모으다 보면 미니 디오라마를 만드는 것이 가능할 정도.

  • 잉그램 1호기: 2016년 10월 발매, 7776엔. 지휘차가 들어 있다. 패트레이버의 주인공인 이즈미 노아의 애기이자 제2의 주인공인 알폰스 3세를 입체화하였으며, 조형과 가동성이 우수하여 좋은 평가를 받았다. 발매 이후 1호기와 2호기의 파츠가 다 들어가 있고 더불어 0식의 파츠 일부와 지휘차 1대 및 경비로봇 카르디아 2대가 동봉되어 있는 제품이 '잉그램 1호기/2호기 부품세트'라는 명칭으로 새로 나왔는데, 이쪽은 TV판이 아닌 극장판 기준의 디자인이다.
  • 잉그램 2호기: 2017년 3월 혼웹 수주 발매, 7020엔. 샷건 첨부.
  • 브로켄: 2017년 4월, 7560엔. TV판에 나오는 파란 녀석이다. 무기류 외에도 신호등과 가드레일이 들어 있다.
  • 새턴: 2017년 7월, 7560엔. TV판에만 등장하는 악역이다. 각종 무장 외에도 순찰차가 들어 있다.
  • 타이런트 2000 + 작업현장 세트: 2017년 8월 혼웹 수주 발매, 8856엔. 토목공사용 레이버인 타이런트와 건설현장 관련 액세서리인 삽, 곡괭이, 콘크리트 덩어리, 철골, 차단벽 등이 들어 있다.
  • 영식: 2017년 10월 발매, 7992엔. 극장판에 등장하는 섬짓한 인공지능 레이버다.(TV판에도 같은 기체가 등장하지만, 이 제품은 극장판 버전.) 본체와 액세서리 외에도 경비로봇인 카르디아 네 대 포함.
  • 잉그램 3호기: 2018년 1월 혼웹 수주 발매 예정, 7020엔. 다양한 잉그램 3호기 중에서도 극장판 2기에 등장하는 전자전용 잉그램이다.
  • J9 그리폰: 2018년 7월 발매, 8640엔. 패트레이버에서 가장 지명도가 높은 멋진 악역 기체인 비행 타입 그리폰이다. 액세서리는 파괴된 잉그램 2호기의 머리와 샤프트 인더스트리 로고가 들어간 스탠드로 다소 단촐한 편.

3.18. SIDE PB

PB는 Panzer Blade의 약자다. 즉 기갑계 가리안에 등장하는 기갑병들을 조형화하는 라인업. 2018년 말 첫 번째 제품으로 철거신(가리안)을 출시한다고 한다.

3.19. SIDE MA

MA는 Metal Armor의 약자이다. 기갑전기 드라고나의 주역 기체의 라인업이다.

  • 드라고나1 커스텀 - 2014년 9월 / 5,940엔
  • 드라고나2 커스텀 - 2015년 2월 / 6,480엔
  • 드라고나3 - 혼웹한정

3.20. 후지코 F 후지오 캐릭터

4. 특별 제품군

로봇혼 중에는 하위 카테고리(SIDE MS, SIDE HM 등등)와 관계없이 특별한 마크를 달고 나오는 제품들이 있다. 현재까지 이런 특별 제품군은 세 가지로, 디자이너인 카토키 하지메가 모형화를 감수한 "Ka 시그니처", 관절부 등에 금속제 부품을 사용한 "메탈 로봇혼", 그리고 제품의 단순화로 저가 라인업을 표방하는 "로봇혼 TRI"가 그것이다. Ka 시그니처는 모두 SIDE MS, 즉 모빌슈트 제품으로 다소 매니악한 기체가 많다.

메탈 로봇혼은 왕년의 "건담 FIX 피규레이션 메탈 콤포짓" 라인을 이어받은 제품으로, SIDE KMF 소속인 란슬롯 알비온과 SIDE OG인 휴케바인을 제외하면 모두 모빌슈트 제품이다. 참고로 Ka 시그니처와 메탈 로봇혼은 겹치는 제품이 있다(예를 들어 Ex-S 건담은 Ka 시그니처이자 메탈 로봇혼이다.).

4.1. 메탈 로봇혼(METAL ROBOT魂)

기존 로봇혼을 기본으로 하여 각 관절의 합금 사용 및 소소한 컬러링의 변경, 데칼링의 추가로 조금 더 고급의 로봇혼을 표방하는 라인업. 가장 먼저 메탈화가 된 로봇혼은 하이뉴였고, 차기작으로는 유니콘이 예정되어 있었지만 유니콘은 엎어지고 뜬금없이 오리지널(로봇혼이 존재하지 않는) 기체인 Ex-S가 제품화가 확정되었고, 이어서 나이트 건담을 비롯해서 스트라이크 프리덤 건담이나 더블오 라이저와 같은 인기작들의 제품화를 예고했다.

  • 하이 뉴 건담
로봇혼 하이뉴를 바탕으로 일부 컬러링이 변경되었고, 관절부가 합금으로 변경되었다. 로봇혼에서는 생략되는 데칼링이 추가되어 보기에는 훨씬 좋은 편. 관절 강도도 적당하지만, 합금은 관절'만' 사용되었기 때문에 무게감은 그저 그렇다. 가격도 로봇혼 주제에 너무 비싸다는 의견도 많았으며[25], 기존 로봇혼이 발매된지 얼마 되지 않았었고, 제품 자체도 합금 피규어로써는 애매한 퀄리티었기에 판매는 처참하게 망했고, 따라서 메탈 로봇혼은 사라지는 듯 했으나... 벨토치카 칠드런 버전으로 다시 재판되면서 불만이 많았던 헤드와 상체가 다 수정되고 다이캐스트가 추가되었다. 가격은 12,100엔.
  • Ex-S
카 시그네쳐로 발매된다는 소식에 다들 혼웹 한정일거라 예상했으나, 예상을 깨고 일반 판매였다. 가격은 무려 17,820엔. 왠만한 PG를 능가하는 가격이다.일반판매면 뭐해 로봇혼 답게 변형은 생략되었으나, 그만큼 넓은 액션성을 가졌다. 첫 라인업인 하이뉴와는 다르게 출시 후 폭발적인 반응을 얻었으며 프리미엄까지 붙을 정도의 인기를 얻고 있다. 그리고 테스크포스 버전[26]이라는 색놀이가 혼웹한정으로 나와서, 먼저 구입한 사람들에게 통수를 날리고 아직 구입하지 못한 사람들은 환호했다.
2017년 5월 발매. 하이뉴 건담과 Ex-S에 비해서 다소 밋밋한 인상을 받았지만, 생각보다 합금 비율이 높고 가동률이 좋아서 메탈 로봇혼의 이름값을 한다는 평을 듣고 있다. 더블오 세븐 소드와 잔 라이저로 환장할 수 있는 파츠를 혼웹 한정으로 예약받고 있다.
2017년 11월 발매했고, 메탈 로봇혼으로는 최초의 혼웹 한정 제품이다. 메탈 로봇혼 중에서 합금 비율이 낮다는 점에서, 좋지 않은 평가를 받고 있다.
2018년 03월 24일에 발매되었고, 이후 빛의 날개가 혼웹한정으로 발매되었다.
Ex-S 건담에 이어서 카 시그니쳐 제품 중 두번째로 일반판매 예정이다. 물론 변형도 재현된다.
2019년 5월 발매. 추후 혼웹한정으로 빛의 날개가 발매 예정이다.
2020년 5월 발매 예정. 프레임을 죄다 합금으로 사용했고 다소 과장된 프로포션이 발바토스 루프스 렉스의 이미지와 잘 맞아서, 메탈 로봇혼답지 않게 초반 인기가 상당하다.

5. 외부 링크


  1. [1] 일본어로는 '魂' 자를 훈독으로 읽어서 '로봇토콘'이 아니라 '로봇토다마시이'라 부른다.
  2. [2] 다만 스타 워즈에 등장하는 로봇인 R2-D2, C-3PO, K-2SO 등은 SH 피규어아트 라인으로 나왔다. 왜?
  3. [3] 하이메탈 R은 이름대로 플라스틱 외에 금속 재료가 약간 사용된 제품군인데, 스케일이 로봇혼보다 좀 더 크며(논스케일이지만 RX-78 건담의 1/100 스케일 킷과 비슷한 크기라고 보면 대충 맞다.) 마크로스 시리즈에 등장하는 메카들을 주로 취급한다. 물론 전부 마크로스 관련 메카인 것은 아니며, 최근에는 자붕글다그람이 하이메탈 R 라인으로 출시되었고 동 시리즈의 CB 아머 솔틱과 워커머신 거버먼트가 2017년 내 출시될 예정이다.
  4. [4] 일례로 아바레스트의 경우에는 디자이너인 에비카와 카네타케씨의 감수를 받아서 제작되었다.
  5. [5] 노진구S.H. 피규어아츠로 발매된다(…).
  6. [6] 아래 목록은 이상하게도 발매 순서를 2-1-4-3-6-5- 하는 식으로 엇갈리게 나열하였다. 즉 아래 목록에선 아리오스-더블오-커스텀 플래그-케루딤 하는 식으로 나열되어 있지만, 실제 발매 순서는 더블오, 아리오스, 케루딤, 커스텀 플래그 하는 식이다.
  7. [7] 정확히 말하면 MSV쪽인 00V. 10주년 기념작.
  8. [8] 기본 부속 무장만으로도 아머드 코어반처를 흉내내는 게 가능할 정도이며, 규격이 맞다면 다른 제품의 부속 무장도 장비할 수 있다. 자쿠 II의 특징인 숄더 실드와 스파이크 아머도 하드포인트를 통해 부착되는 탈착식이며, 제품 하나에 각각 2쌍이 들어 있기 때문에 양 어깨 모두에 숄더 실드를 장비하거나 또는 반대로 양 어깨 모두에 스파이크 아머를 장비할 수도 있다.
  9. [9] 부속 무장의 장비 방식이 원작에 준거한 것으로 완전히 바뀌었으며 그에 따라 하드포인트의 수량도 필요최소한으로 줄어들었고(더불어 하드포인트의 규격도 변경), 자쿠 II의 특징인 숄더 실드와 스파이크 아머도 각각 하나씩만 들어 있어 원작재현은 가능하지만 원작과 다른 모습으로는 바꿀 수 없다.
  10. [10] 그래도 의외로 다른 라인업에 비하면 혼웹한정인 제품이 적은 편이다.
  11. [11] 다만 극중에 등장한 다른 오라 머신들(윙 캘리버 등)은 상품화 되지 않았다. 기것 해봐야 니 기븐측에서 운용하는 포우가 모형화된게 전부.
  12. [12] 오라 소드 한자루만 달랑 동봉된 제품들도 있다.
  13. [13] 방영 당시에 발매된 클로버사의 완구나 구판 프라모델과 비교해보면 그야말로 하늘과 땅차이라 할 수 있겠다.
  14. [14] 오라 배틀러가 올라탈 수 있는 윙 캘리버로 유일하게 로봇혼으로 제품화된 윙 캘리버이다. 마벨 프로즌과 킨 키스, 쇼우 자마의 피규어와 단바인 전용 콕피트가 동봉되어있는데 놀랍게도 미니피규어를 태울 수 있도록 되어있다.
  15. [15] 사실 이건 물건 자체를 너무 소량으로 풀은 탓에 생긴 문제이기도 하다.
  16. [16] 눈썰미가 좋은 사람들은 알겠지만 디자인은 빌바인을 리파인한 것이라는 것을 알 수 있다.
  17. [17] 먼저 발매됐던 구판 아바레스트와는 다르게 소체를 완전히 새로 만들어서 가동성도 월등히 높아졌고 이펙트 파츠 등이 추가됐다. 혼웹 한정으로 출시된 범용 긴급전개부스터에 들어 있던 왼손 파츠도 기본적으로 동봉되어 있다.
  18. [18] 아바레스트용 왼손 파츠 포함, 이걸 사지 않으면 왼손으로 무기를 쥐게 하는 것이 불가능하다!
  19. [19] <불타는 원맨 포스>에서 소스케가 탑승한 아바레스트 컬러링으로 도장된 새비지.
  20. [20] 애니메이션 3기 마지막 편에 나오는 4대의 초록색 코다르.
  21. [21] 애니메이션 1기 후반에 가우릉이 타고 나오는 빨간 코다르. 혹은 3기에서 게이츠가 타고 나오는 그것. 엘리고르와 같다고 한다.
  22. [22] 소설 풀 메탈 패닉 어나더 5권 한정판 동봉 예정.
  23. [23] TAMASHII FESTIVAL 2011 참고출품
  24. [24] 도라에몽 노비타와 철인병단
  25. [25] 하지만 최근 로봇혼의 가격이 산으로 가면서(...) 메탈 로봇혼 하이뉴의 가격이 평범하게 보일 정도가 되었다.
  26. [26] 아시다시피 이 컬러링이 원작의 컬러링이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174.60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