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랄라이카

2. 소련제 기관단총 PPSh-41과 소련제 전투기 MiG-21의 별명
5. 블랙 라군의 등장인물

1. 악기

현악기

{{{#!folding [ 열기 / 닫기 ]

찰현악기

바이올린 · 피들 · 일렉트릭 바이올린 · 비올라 · 첼로 · 콘트라베이스(더블베이스) · 옥토베이스 · 얼후 · 해금 · 아쟁 · 마두금 · 요우힉코 · 니켈하르파 · 아르페지오네 · 비올라 다 감바 · 파르데수스 데 비올 · 비올라 다 모레 · 바리톤

발현악기

시타르 · 티체스트 베이스 · 류트 · 기타 · 클래식 기타 · 일렉트릭 기타 · 베이스 기타 · 하프 · 만돌린 · 발랄라이카 · 우쿨렐레 · 밴조 · 야트가 · 단짜인 · 하프시코드 · 칸텔레 · 리라 · · · · 거문고 · 가야금 · 비파 · 고토 · 샤미센 · 사즈 · 산신 · 차랑고 · 공후 · 월금 · 치터 · 우드

타현악기

침발롬 · 양금 · 클라비코드 · 피아노

미분류

드렐라이어

}}} ||

키릴 문자: балалайка

로마자: Balalaika

에스페란토: Balalajko

우크라이나 일대에서 탄생한 민속 현악기로, 현재의 형태로 만들어진 것은 19세기 러시아. 독특하게 생긴 삼각형의 공명통을 가지며 기타와 흡사하게 손으로 현을 퉁겨 음을 내지만 이쪽은 현이 세개다.

우크라이나, 러시아를 포함한 슬라브 계통의 국가에서 이 악기를 이용한 민속악을 많이 들을 수 있다.

상당히 독특한 고음을 내는데, 그 유니크함 때문에 현대 음악에도 곧잘 사용된다. 이를테면 우리에게 친숙한 스파게티 웨스턴의 음악에서도 유럽에서는 밴조보다 구하기 쉽고 연주자가 많기에 밴조의 대역으로 이 악기가 널리 쓰였다.

스콜피언스의 히트곡 Wind Of Change의 가사에 등장한다.

▲ 간지폭풍 월드 인 컨플릭트 트레일러 중에서 가장 슬프기로 유명한, 율리아 트레일러에 쓰인 Липа вековая(Lipa vekovaya, 오래된 피나무)가 이 악기로 연주되었다.

▲ Osipov Folk Orchestra - The Linden Tree

2. 소련제 기관단총 PPSh-41과 소련제 전투기 MiG-21의 별명

총끈을 목에 걸어 휴대하는 모습이나 자세가 악기를 휴대하는 모습과 흡사하다는 이유로 독일군 병사들이 붙인 별명. 비슷한 이유에서 일본군 병사들은 이 총을 '만돌린'이라 불렀다.

우리나라에선 총의 드럼 탄창이 머리에 무거운 물건을 일 때 받침대 역할을 해주는 따발[1]과 비슷하다 하여 따발총이라 불리어졌다.

물론 이 별명은 소련군 병사들 사이에선 통하지 않았고, 이들은 분류기호 PPSh의 발음대로 그냥 뻬뻬샤, 혹은 아빠라는 뜻인 빠빠샤로만 불렀다고 한다.

참고로 전후 소련군 파일럿들은 MiG-21 같은 델타익 전투기들을 모양새가 흡사하다는 이유로 발랄라이카라는 애칭으로 부르기도 했다고 한다.

3. 칵테일

보드카와 쿠앵트로와 레몬주스를 3분의 1씩 섞어서 만드는 칵테일.

4. 애니메이션키라링☆레볼루션〉의 삽입곡

발랄라이카(키라링☆레볼루션) 문서로.

5. 블랙 라군의 등장인물

자세한 것은 발랄라이카(블랙 라군) 항목 참조.


  1. [1] "또아리"의 함경도 지방 사투리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