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머

그림 왼쪽에 있는 견공

1. 개요
2. 생애
3. 황제폐하 노턴 1세와의 관계
4. 버머의 죽음
5. 그후

1. 개요

Bummer

1860년대 래저러스와 함께 미국 샌프란시스코를 떠돌던 하얀색과 흑색 뉴펀들랜드 종의 . 뛰어난 쥐잡이 실력으로 유명하다.

2. 생애

맨 처음에는 1860년에 프레드릭 마틴 선술집 밖에서 생활하는데 그는 그곳에서 자신의 뛰어난 쥐잡이 실력을 입증하며 스트리크닌으로 독살당한 브루노[1]의 뒤를 이어 영역의 권력자로 군림한다.

그리고는 몽고메리가의 행인들과 술집 손님들로부터 먹을 것을 얻어가며 생활하다 1861년 자신보다 더 큰 개와 싸우던 래저러스를 구하며 운명적인 만남을 한다. 래저러스는 싸움에서 얻은 다리의 상처로 죽어가고 있었지만 버머의 극진한 간호로 살아남아 버머의 뒤를 졸졸 따라다니는 신세가 되는데 행인들은 래저러스의 뛰어난 회복 능력을 보고 예수의 기적으로 다시 살아난 나사로와 같은 꼴이라며 그에게 래저러스란 이름을 붙여준다.[2]

그런데 놀라운 사실은 이 래저러스라는 녀석이 버머보다 뛰어난 쥐잡이 개였다는 것. 거기다가 팀이 되면 싱크로 효과로 능력이 더 높아져서 20분안에 85마리를 잡았다고 한다. 그리고 이들의 실력에 도시가 주목하기 시작. 마틴의 선술집은 곧 신문기자들에게 기사를 쓰기 위한 최고의 장소가 된다. 술도 마시고 기사도 쓰고 그리고 기자들은 자신들이 술집에서 놀지만 않았다는 것을 증명하기 위해서 이 기사를 열심히 퍼가요 퍼날라서 곧 유명한 스타가 된다. 당시 신문인 <Californian>, <Daily Alta California>, <Daily Morning Call>, <Daily Evening Bulletin> 등이 그들로 날로(…) 기사를 먹은 흔적을 남기고 있다.

그리고 이 신문기자들은 서로 경쟁이 붙어서 이 둘을 모험을 더욱 사실감이 넘치게 묘사하기 위해 이 둘을 의인화하는데 버머는 독실한 빈털털이 신사로 나오고 반대로 래저러스는 교활하고 자기 잇속만 챙기는 제멋대로인 친구로 나온다. 특히 버머가 다리에 총을 맞아 움직이지 못하게 되어 래저러스가 다른 개를 찾아가자 신문은 신나서 "목숨을 살려준 은혜도 모르는 똥개로부터 배반당하다"라는 헤드라인을 써낼 정도였다. 그리고 버머가 회복해 래저러스가 다시 돌아오자 신문은 또 다시 신나서 기사를 찍어내기 시작한다.

이 둘은 도로를 점거하다가 1862년 래저러스가 개잡이한테 붙잡히는 사건이 일어난다. 그리고 분노한 시민들이 폭동(!!!) 여기 양반들 뭐 이리 이런데 신경 잘쓰지 을 일으켜 그 둘의 석방과 자유로운 방황을 요구하였으며 결국 시의 사람들은 래저러스틑 풀어주고 그 둘은 도망가는 말을 붙잡는 전공을 세우기도 한다.

하지만 이런 그들의 명성에도 불구하고 버머는 킬러에다가 도로의 개들과 매번 싸우는 문제견이었고 주인이 잠궈둔 가게 안을 뒤지는 것도 예사였다는 것은 문제점.

3. 황제폐하 노턴 1세와의 관계

하지만 이 둘이 무엇보다도 유명한 것은 미합중국의 유일한 황제폐하 노턴 1세와 함께 다녔기 때문. 그렇기 때문에 노턴 1세를 이 둘의 주인으로 알기도 하지만 일단 그것에 대한 정확한 증거는 없다고 한다. 하지만 만화가 에드워드 점프가 이 셋을 한컷에 그렸기 때문에 그런 인식이 있다고 한다. 특히 노턴은 맨 위에도 있는 셋이 있는 그림을 보고 어떻게 저런 하층 개들과 나를 같이 그려 넣을 수 있냐며 분노했다고 한다. 하지만 1950년도까지만 해도 노턴은 이 두 견공의 주인으로 인식되었다. 대표적인 얘가 사무엘 디킨슨의 다음 문구.

Bummer and Lazarus went everywhere with him. No theatrical performance opened in San Francisco from 1855 to 1880 that three complimentary tickets for the first row of the balcony were not put aside for Bummer and Lazarus and Norton I, Emperor of the United States. -San Francisco is My Home-

4. 버머의 죽음

1863년 10월 래저러스가 살해당한 뒤에는 혼자서 살아가기 시작한다. 마크 트웨인은 그가 검은색 강아지를 데리고 있다고 했으나 그후에 그 강아지에 대한 기록은 없다. 거기다가 그의 단짝 래저러스가 사라진 뒤 그에 대한 언론들의 관심도 사그라지기 시작하고 1865년 11월 헨리 리피라는 술취한 인간에게 차인 뒤에 사망한다. 비록 언론의 관심을 잃었다고는 하나 버머가 그런 폭력을 당할 개는 아니었다. 시에서는 즉시 헨리를 구속하고 대중정의(!)에 의해 징역을 살게 된다. 그의 감방 룸메이트 데이비드는 그의 죄목을 알자마자 바로 콧방망이를 날려버렸을 정도. 나의 버머쨩을...! 용서하지 않겠어!

버머의 죽은 래저러스의 죽음처럼 신문의 헤드라인을 차지하지는 못했으나 이를 위해 이 항목에 있는 저 그림을 그려서 싣는다. 특히 마크 트웨인은 그를 위해 추도연설을 쓰는데 내용은 다음과 같다.

The old vagrant 'Bummer' is really dead at last; and although he was always more respected than his obsequious vassal, the dog 'Lazarus,' his exit has not made half as much stir in the newspaper world as signalised the departure of the latter. I think it is because he died a natural death: died with friends around him to smooth his pillow and wipe the death-damps from his brow, and receive his last words of love and resignation; because he died full of years, and honor, and disease, and fleas. He was permited to die a natural death, as I have said, but poor Lazarus 'died with his boots on' - which is to say, he lost his life by violence; he gave up the ghost mysteriously, at dead of night, with none to cheer his last moments or soothe his dying pains. So the murdered dog was canonized in the newspapers, his shortcomings excused and his virtues heralded to the world; but his superior, parting with his life in the fullness of time, and in the due course of nature, sinks as quietly as might the mangiest cur among us. Well, let him go. In earlier days he was courted and caressed; but latterly he has lost his comeliness - his dignity had given place to a want of self-respect, which allowed him to practice mean deceptions to regain for a moment that sympathy and notice which had become necessary to his very existence, and it was evident to all that the dog had had his day; his great popularity was gone forever. In fact, Bummer should have died sooner: there was a time when his death would have left a lasting legacy of fame to his name. Now, however, he will be forgotten in a few days. Bummer's skin is to be stuffed and placed with that of Lazarus.

5. 그후

버머 역시 래저러스처럼 박제되어 전시되는 운명이 된다. 1906년 버머와 래저러스는 Golden Gate Park 박물관[3]에 기증되어 창고에서 지내다가 1908년에 파괴된다.


  1. [1] 문맥을 보면 알겠지만 얘도 당연히 개다(...)
  2. [2] 알파벳으로 Lazarus가 된다.
  3. [3] 지금은 M. H. de Young Memorial Museum이라고 한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