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이 김선달(영화)

봉이 김선달 (2016)
Seondal: The Man who Sells the River

감독

박대민

제작

김태원

각본

박대민

출연

유승호, 조재현, 고창석, 라미란, 시우민

장르

코미디, 액션, 사극

제작사

(주)엠 픽쳐스, SNK 픽처스

배급사

CJ엔터테인먼트

촬영 기간

2015년 6월 5일 ~ 2015년 9월 30일

개봉일

2016년 7월 6일

상영 시간

121분

총 관객수

2,050,782명 (8월 25일 기준)

국내등급

12세 이상 관람가

1. 개요
2. 예고편
3. 시놉시스
4. 출연진
5. 평가
6. 흥행
7. 기타

1. 개요

한국의 <봉이 김선달> 민담을 원작으로 하여 만들어진 국산 영화. 항목을 보면 알겠지만 봉이 김선달 민담은 조선 말기라고만 되어있을 뿐 정확한 연대는 불분명하지만 이 영화에서는 병자호란 이후 효종이 재위 중인 때를 배경으로 했다. 38 사기동대 조선판

2. 예고편

▲ 티저 예고편

3. 시놉시스

천재적 지략과 당대 최고의 뻔뻔함! 두둑한 배포에 수려한 외모까지 갖춘 희대의 천재사기꾼 김선달(유승호). 신출귀몰, 나타났다 하면 전설을 만들어 내는 김선달은 늘 인생 최고의 판을 기다린다.

그는 위장 전문 보원(고창석), 복채 강탈 전문 윤보살(라미란), 사기 꿈나무 견이(시우민)와 함께 온갖 기상천외한 사기 행각을 벌이며 조선 최고의 사기패로 조선 팔도에서 명성을 떨친다.

조선에서 가장 비싼 값에 거래된다는 담파고(담배) 탈취라는 새로운 판을 준비하던 그들은, 그 배후에 당대 최고의 권력가 성대련(조재현)이 있음을 알게 되고, 그를 속이기 위해 ‘주인 없는 대동강’을 미끼로 인생 최대의 판을 꾸미게 되는데…

조선 팔도를 뒤흔든 대동강 사기 한 판!

올 여름을 여는 초대형 사기극이 시작된다!

4. 출연진

김인홍 / 김 선달[스포일러] (유승호 분)

본작의 주인공이자 조선 최고의 사기꾼. 청나라를 탈출한 3인방 중 한 명. 닭을 봉황으로 속여 판 행위를 시작으로 봉이 선생이라는 별명을 얻으며 사기 행각을 시작하였으며, 이후 첨성대를 만 냥에 팔아 넘기고 미쳤구먼, 계집인 척 2만 냥을 탈취이것도 미쳤구먼, 그리고 왕실 별궁의 금을 터는 등제대로 미쳤구먼 희대의 사기 만행을 일으킨 주역이다.

성대련 (조재현 분)

본작의 메인 악역. 조선 상권의 실세이자 청나라 황실과의 원활한 거래로 정치적인 보호막까지 획득. 전쟁 때 조선 백성들을 다른 나라에 넘기는 악행을 저질렀다.

보원 (고창석 분)

김인홍, 견이와 함께 청나라를 탈출한 주역이자 김인홍 일당의 넘버 2.

윤 보살 (라미란 분)

한성에서 견이의 협조로 사이비 무당으로 활동하며 김인홍 일당과 제휴한다. 보원과 썸 타는 관계.

견이 (시우민 분)

김인홍 일당의 막내배우 나이는 유승호보다 많은데?. 김인홍, 보원과 함께 청나라를 탈출하였으나 나이가 어리고 순진하여 사기패에 정식 합류하지는 못하고 윤보살 뒤에서 무당 일을 돕는다. 이후 김인홍을 설득하여 사기패에 동참하게 된다.
  • 이완 (전석호 분)
의금부 도사이며 처음부터 끝까지 김선달 일당을 추격하는 라이벌.
양란 이후 어지러운 조선을 바로잡고 싶어 하나 뜻대로 되지 않아 전전긍긍하는 인물.[스포일러2]
성대련 관할 기방에서 빼어난 외모로 소문이 난 묘령의 여인.
전라도 지방 부호로 여장한 김선달에 낚여 돈을 뜯겼다. 문제는 여장한 모습에 반해 상사병이 제대로 걸려 폐인이 된다. ANG 엔딩에서는 청나라 공주를 뵙게 해준다는 김선달에 또 낚인다.[4]
김선달과 보원과 친한 장물아비. 새장 속의 새를 애지중지 키운다. 초반에 김선달을 관아에 팔아넘겼으나 나중에 보원의 협박에 넘어가 김선달의 복수를 돕는다.
  • 성종익(김영필)
성대련의 조카. 담파고를 독점하고 있었으나 김선달의 꾀에 넘어가 알거지가 된다. 이후 성대련의 충실한 셔틀이 된다.
윤보살이 청나라 포로 생활하던 시절 알고 지낸 목수. 김선달과 협력해 대동강 상류에 거대한 둑을 만들어 준다.
성대련과 결탁한 부패한 관료. 성대련의 이권을 위해 사사건건 효종의 개혁을 반대한다. 김선달과 대동강의 진실을 알기위해 성대련의 부탁을 받아 조선왕조실록을 열람한다. 찾아본 결과 그 말이 맞다는 답서를 보내지만......,

5. 평가

왓챠

사용자 평균 별점 3.0 / 5.0

전문가들의 영화 평점은 5점대였으나 관객들은 8점대의 점수를 줌으로써 평론가와 대중의 반응이 엇갈렸다. 특히 박평식 평론가는 "웃지 못해 민망하외다"라는 평가를 내렸다. 관객 입장에서는 "가볍게 볼 만하다", "가족들과 보기 좋다"라는 평.

6. 흥행

개봉일인 7월 6일에 전국 747개관에서 3,391번 상영되어 13만 6,622명의 관객 수를 기록하여 누적 관객 수 14만 9,015명을 기록하였고, 매출액은 10억 2,286만 4,200원을 기록하여 누적 매출액 11억 2,708만 7,200원을 기록해 1위로 데뷔했다.

개봉 5일 만에 관객 수 100만 명을 돌파했다. 첫 주 동안 전국 942개관에서 17,958번 상영되어 관객 103만 8,501명을 동원하여 누적 관객 수 104만 8,373명을 기록하였고, 매출액 83억 7,773만 5,942원에 따른 누적 매출액 84억 6,108만 5,942원으로 주간 박스오피스에서 1위를 차지했다. 평일을 제외한 주말 박스오피스에서는 <도리를 찾아서> 다음으로 2위를 기록했다.

2주차에는 전국 859개관에서 21,603번 상영되어 관객 75만 4,303명을 동원, 누적 관객 수 180만 2,676명을 기록하였고, 매출액 59억 1,758만 800원에 따른 누적 매출액 143억 7,866만 6,742원으로 주간 박스오피스 2위를 기록했다.

개봉 19일 만에 관객 수 200만 명을 돌파했다. 3주차에는 전국 658개관에서 9,909번 상영되어 관객 20만 3,309명을 동원하여 누적 관객 수 200만 5,985명을 기록하였고, 매출액 15억 2,931만 1,100원에 따른 누적 매출액 159억 797만 7,842원으로 주간 박스오피스 5위를 기록했다.

4주차에는 전국 378개관에서 1,763번 상영되어 관객 3만 7,298명을 동원하여 누적 관객 수 204만 3,283명을 기록하였고, 매출액 2억 6,938만 4,100원에 따른 누적 매출액 161억 7,736만 1,942원으로 주간 박스오피스 9위를 기록했다.

5주차에는 전국 23개관에서 66번 상영되어 관객 3,404명을 동원하여 누적 관객 수 204만 6,687명을 기록하였고, 매출액 2,260만 7,000원에 따른 누적 매출액 161억 9,996만 8,942원으로 주간 박스오피스 21위를 기록했다.

손익분기점이 300만이었는데 205만을 기록해서 적자가 났다.

7. 기타

해당 영화 속 소금창고는 경기 시흥시 갯골생태공원에 있다. 그래서인지 엔딩 크레딧에서도 갯골생태공원이 언급된다.


  1. [스포일러] 1.1 초중반엔 김 선달이라고 불리지 않고 주변 인물에겐 봉이라고만 불린다.
  2. [2] 출연진 목록에도 효종이라고 적혀 있으며, 극중에서도 선대 임금청에게 머리를 조아렸다는 말로 간접적으로 언급된다. 참고로 특별 출연이라고 한다.
  3. [스포일러2] 3.1 참고로 작중 왕이 실록 내용을 고쳐 이완을 속이는데 왕에게 실록 수정은커녕 실록 열람 능력조차 없다. 세종만 해도 아버지 태종의 실록을 보고 싶다고 했지만 거절 당한 사례가 있는데 왕이 독단적으로 실록을 고친다? 연산군 정도의 절대왕권이라면 모를까 효종, 현종 부자는 즉위 내내 한 게 기득권 세력과의 기싸움이었다. 그런 효종에게 독단적으로 실록을 수정하는 일은 왕권 포기 행위나 다름없다. 그치만 코미디 영화이기도 하니 이런 고증 오류가 있다는 정도로 넘어가자.
  4. [4] 이때 역관으로 변장한 김선달을 보고 혹시 우리 어디서 보지 않았나 하고 캐묻지만, 형만 위로 6명이라는 얘기에 시무룩한다. 그 직후 공주로 위장한 규영낭자를 보고 껌뻑 좋아죽는다. 이쯤되면 호구인증.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59.59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