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카모토 큐

1960년대 모습.

1980년대 모습.

1. 개요
2. 무명 시절
3. 위를 보고 걷자(上を向いて歩こう)
4. 그 외 연예계 활동
5. 죽음
6. 여담

1. 개요

坂本 九(1941.12.10~1985.08.12). 지금은 고인이 된 일본가수탤런트. 일본 가요계의 레전드 중 한명으로, 고향은 가나가와현 가와사키시 가와사키구. 본명은 오시마 히사시(大島九[1]) 아내인 배우 카시와기 유키코 사이에 두 딸이 있으며, 큰딸 오시마 하나코는 가수로 활동 중이고 작은딸 마이사카 유키코는 배우, 가수 생활 이후 현재는 애니멀 테라피[2] 사업을 하고 있다.

2. 무명 시절

더 드리프터즈의 전기 밴드 시대 멤버로 약 반년동안 활동했지만[3] 메인 보컬이 될 수 없다는 이유로 탈퇴한 후[4] 로큰롤 스타일의 밴드 타니 이케다와 파라다이스 킹으로 이적해 활동을 하였으나, 별로 큰 두각을 나타내진 못했다. 그러다가 1960년 7월, 토시바 레코드로 이적하면서 솔로 가수로 변신하게 되었는데, 같은 해 8월에 발표한 첫 싱글 슬픈 60세 (悲しき六十才)[5]가 10만 장을 판매하며 첫 히트를 거두게 된다.[6]

3. 위를 보고 걷자(上を向いて歩こう)

빌보드 차트 역대 1위곡

It's My Party

Sukiyaki(3주)

Easier Said Than Done

1961년 10월 위를 보고 걷자(上を向いて歩こう)를 발표했는데, 이게 일본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말 그대로 대박을 쳤다.

위를 보고 걷자(上を向いて歩こう)의 앨범 커버.

해외에는 SUKIYAKI 라는 뜬금없는 제목으로 발표되었는데, 이 곡을 수입하기로 한 미국의 레코드사 사장이 원 제목인 '우에오 무이떼 아루꼬우'를 발음하기 힘들어 해 제목을 발음하기 쉬운 스키야키로 바꿨다고 한다. 그리고 1963년 6월 15일부터 3주 연속으로 빌보드 핫 100 차트 1위를 차지하는 기염을 토했다. 아시아 가수 중 최초.[7][8] 그리고 이 여파로 일본 문화와 담을 쌓고 지내던 당시 한국에서도 재미교포들을 통해 합법적으로 수입되어 앨범이 판매되었고, 1964년에는 한국의 여성 그룹 '이 시스터즈'가 '위를 보고 걸어요'라는 제목으로 리메이크곡을 내놓아 한동안 인기를 끌었다.

제목의 의미는 눈물이 떨어지지 않게 위를 보고 걷자는 의미로, 힘든 현실을 희망(하늘)을 보며 이겨내자는 이야기. 이 노래가 나왔던 1960년대 일본의 당시를 생각해보면 전쟁의 여파에서 벗어나고 있던 일본의 모습을 그리는 노래라고 볼 수도 있다. 그만큼 일본에서는 국민가요이며, 지금도 여러 가수들이 커버하는 등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노래이다.

한편, 이 곡은 1963년 봄 고시엔(선발고등학교야구대회)의 입장행진곡으로 쓰이기도 했는데, 이는 당 대회 입장행진곡으로 쓰인 첫 대중가요로 이후부턴 쭉 전년도에 유행했던 대중가요를 입장곡으로 선정하여 사용하고 있다.

지브리 애니메이션 코쿠리코 언덕에서에서 자주 나온다. 노랫말이 애니메이션의 주제와 밀접한 편. 라이트노벨 풀 메탈 패닉!에서는 투아하 데 다난에 초청받은 치도리 카나메가 승무원들과의 파티에서 분위기를 띄우기 위해 부르기도 했다.

2011년 도호쿠 대지진이 일어난 후에 일본 가요계의 유명한 그룹 차게 앤 아스카의 멤버 아스카가 지진 성금 마련을 돕기 위해 이 노래를 커버하여 싱글로 수록하여 발매한 바 있다.

아마존 스튜디오의 드라마 높은 성의 사나이에서는 라디오에서 나온다. 다만 작중 설정상 일본은 2차대전에서 승리한 상황인지라 힘든 현실을 노래한 이 노래와는 조금 안 맞는다는 의견도 있다.

위를 보고 걷자의 해외 대박으로 사카모토 큐는 일본의 국민가수로 떠오르게 된다.

워낙에 듣기 좋은 명곡이라 비싼 저작권료에도 불구하고 여러 작품에서 인용된다. JASRAC의 코드는 010-0006-3. 위에서 언급했듯 코쿠리코 언덕에서빙과 제12화 등에서도 나왔기 때문에 오덕군자들에게도 어느 정도는 귀에 익은 곡이다. 빙과에서 축제에서 합창부가 부른 노래이기도 하다. 극장판 타마코 러브 스토리에서는 바톤부가 공연을 펼치는 장면의 배경음악으로 이 곡의 취주악 편곡판이 쓰였다.

2012년 방송된 NHK 연속TV소설 우메짱선생 마지막화에서 주인공의 아버지가 노래자랑에 나갔을때도 이 노래를 불렀으며, 2015년 미국 드라마 높은 성의 사나이에서도 나왔다.

미국 힙합계에서도 이 노래를 샘플링한 사례가 꽤 있다. 대표적으로 비트박스의 대가 '더그 E. 프레시'와 래퍼 '슬릭 릭'(이 당시엔 '리키 D' 명의 사용)이 1985년에 발표한 La Di Da Di.[9][10]

Avicii의 사후 앨범인 TIM의 곡 중 8번트랙 Freak 의 리드 멜로디가 이 곡의 휘파람 소리를 샘플링했다는 사실이 알려지고 이 곡이 다시 조명되었다.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에 입단한 마에다 겐타가 등판하는 경기에서 투구 때 혹은 타격 때 응원구호로 다저 스타디움에서 연주해주기도 했다.

가사는 다음과 같다. 출처는 여기.

上を向いて歩こう 涙がこぼれないように

위를 보고 걷자 눈물이 넘쳐흐르지 않게

思い出す春の日 一人ぼっちの夜

생각이 나는 봄날 혼자뿐인 밤

上を向いて歩こう にじんだ星をかぞえて

위를 보고 걷자 번지는 별을 세면서

思い出す夏の日 一人ぼっちの夜

생각이 나는 여름날 혼자뿐인 밤

幸せは雲の上に 幸せは空の上に

행복은 구름위에 행복은 하늘위에

上を向いて歩こう 淚がこぼれないように

위를 보고 걷자 눈물이 넘쳐흐르지 않게

泣きながら步く 一人ぼっちの夜

울면서 걷는 혼자뿐인 밤

(口笛)

(휘파람)

思い出す秋の日 一人ぼっちの夜

생각이 나는 가을날 나 혼자뿐인 밤

悲しみは星のかげに 悲しみは 月のかげに

슬픔은 별그늘에 슬픔은 달그늘에

上を向いて歩こう 涙がこぼれないように

위를 보고 걷자 눈물이 넘쳐흐르지 않게

泣きながら歩く 一人ぼっちの夜

울면서 걷는 나 혼자뿐인 밤

一人ぼっちの夜

나 혼자뿐인 밤

4. 그 외 연예계 활동

위를 보고 걷자 이후로도 사카모토는 "올려다 보렴 밤하늘의 별을(見上げてごらん夜の星を)", "내일이 있으니까(明日があるさ)" 등 다수의 히트곡을 내며 활동하였는데 이 당시 큐의 히트곡 대부분은 689 트리오[11]에게서 나왔다. 전 세계적으로 무려 1500만 장 이상의 음반 판매고를 올렸다. 가수 이외에도 영화배우, 탤런트, TV 쇼 프로의 MC 등으로 연예계에서 다재다능한 모습으로 활발한 활동을 보이며 대중들에게 큰 인기를 얻었다.

5. 죽음

1985년 소속사를 옮긴 후 싱글 그리운 Love-song/마음의 눈동자 (懐しきlove-song/心の瞳)를 발매하고 다시 가수 활동을 본격화 하려던 차에, 그 해 8월 12일 단일 항공기로는 역대 최다 사상자를 낸 비극적인 사고인 일본항공 123편 추락사고에 휘말리며 43세를 일기로 갑작스레 세상을 떠나고 말았다. 그 중에서 마음의 눈동자(心の瞳)는 큐 본인의 애착이 강했다고 한다. 복귀작이기도 하고, 무엇보다 가족들에게 바치는 곡이었기 때문이다. 녹음을 마치고 매우 만족스러워 했다고. 그러나 결론적으로는 유작이 되고 말았다.

큐는 사고 당일 NHK-FM의 특집 프로그램 녹음 방송을 마치고[12] 선거에 출마한 지인[13]의 선거 사무소 개소식 응원을 위해 도쿄에서 비행기로 오사카로 가던 중 예기치 못한 추락 사고로 변을 당한 것이다. 그는 평소 국내 이동시에는 무조건 전일본공수만 이용했고, 소속 프로덕션과 부인 카시와기 유키코에게 항상 "항공편은 반드시 전일본공수로 해줄 것"이라고 신신당부했을 정도였다고 한다. 그럴만한도 한게 일본어 위키백과를 보면 1970~80년대까지는 일본항공 역시 대한항공 못지 않게 추락사고가 많았다. 또한 이 사고 3년 전(1982년)에는 일본항공 350편 추락사고가 발생했다. 그러나 하필 그 날은 오봉(お盆, 일본의 추석) 연휴 기간이라 지인의 측근이 전일본공수의 표는 전부 매진이라 구할 수 없었고 어쩔 수 없이 구입하여 보내 온 표가 일본항공 123편이었다. 그가 난생 처음 타보는 일본항공 비행기 안에서 무슨 일을 했을지는 큐 본인을 비롯해 주변에 있던 사람들 까지 모두 사망했기 때문에 알 길이 없다.

이 때문에 같은 시간, 같은 노선에 전일본공수 항공편도 있어서 가족들과 소속사는 일본항공 123편 추락 사고 소식에 처음엔 안도하고 있었지만, 나중에 발표된 탑승객 명단에 큐의 본명인 오시마 히사시와 매니저인 고미야 카츠히로가 있는 것을 보고 망연자실했으며, 큐와 함께 비극스러운 운명을 맞은 고미야 카츠히로 매니저는 공항에 일찍 가서 전일본공수표로 바꾸려 했으나, 오봉 귀성객들이 많아 바꾸지 못하고 탑승했다고 한다. 이 사고를 다룬 천국에 있는 내 아이에게라는 드라마에서 당시 123편의 모형에 탑승했던 승객들의 사진과 이름이 당사자들의 좌석에 붙어 있는데, 큐, 고미야 두 사람은 당시 1등실이었던 2층에 탑승하고 있었다.

추락 후 99시간이 지난 8월 16일, 가족들에 의해 시신이 확인되었는데[14] 상태가 굉장히 처참[15]한 모습이었다고 한다.

한편, 큐의 죽음은 일본 가요계의 큰 손실이기도 했지만, 일본 인권 운동계에도 큰 손실이었다. 큐가 평소에 인권을 강조하며 인권을 침해하는 구습을 타파하는 데 힘써온 사람이었기 때문이다.

6. 여담

사카모토 큐도 재일교포 루머에 시달린 많은 일본유명인 중 한명이었다. 그러나 대부분의 재일 루머와 마찬가지로 근거는 없다. 일단 본인이 재일이라고 한 적도 없고, 일본 관보에 귀화 기록도 없다. 사카모토 큐에서 이름인 큐가 九 그러니까 한국식 발음으로 라서 생긴 오해로 추정된다. 혹자는 사카모토 큐의 스키야키가 오늘날 일본에서 별로 조명받지 못하는건 그가 재일교포 출신이기 때문이라는 황당한 주장을 하는 사람도 있는데, 실제로는 일본 내에서 오늘날까지도 꽤 언급되고 있고 2005년에는 TV 도쿄에서 사카모토 큐의 일생을 다룬 특집 드라마를 제작해서 방영한 적도 있었다.


  1. [1] 큐는 6남 3녀 중 막내로 태어났는데 이름 짓는 도중 소재가 다 떨어져서 9번째 아이로 태어났다는 의미로 九를 넣었다 카더라. 본래 성은 사카모토가 맞다. 다만 부모님이 이혼해서 어머니의 결혼 전 성인 오시마를 따른 것이다.
  2. [2] 동물을 통한 심리 치료의 한 수단.
  3. [3] 그 인연으로 훗날 더 드리프터즈 멤버들이 레귤러로 출연한 인기 버라이어티 프로그램 <8시다! 전원집합(8時だョ!全員集合)>에 게스트 출연하기도 했다.
  4. [4] 보컬 겸 기타였지만 주로 기타를 맡았다.
  5. [5] 이집트 카이로 출신의 가수 밥 아잠(Bob Azzam)의 유명 곡인 야 무스타파(Ya Mustafa)의 번안곡으로 가사는 대충 옛날의 터키에 살던 무스타파라는 상냥한 남자가 어느 날 노예인 여자 한 명에게 사랑에 빠졌으나 그에게는 돈이 없었고 포기할 수 없어 생각하다 '돈만 있으면 안되는 일은 없다.' 라는 결론을 내려 결심을 하고 터키서 제일 가는 부자가 되어 그녀를 급히 방문하니 벌써 그의 나이는 60세였고 그는 결국 펑펑 울었다는 내용이다.
  6. [6] 이 곡은 나중에 일본항공 123편 추락 사고 위령제진혼곡으로 사용되기도 했다.
  7. [7] 비영어권이자 아시아 지역의 곡이라는 특성상 2012년 싸이강남스타일이 본 곡의 기록을 깰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되었으나, 핫 100 차트에서 7주 연속 2위만 하다 내려가는 바람에 현재까지도 역대 아시아 최고 기록 타이틀을 잃지 않았다. 2018년 방탄소년단이 아시아 가수 최초로 빌보드 1위를 했다는 차트는 빌보드 200 차트로, 둘 다 메인차트이긴 하나 200은 앨범 차트고 핫 100은 음원 차트라고 보면 된다.
  8. [8] 때문인지 한일 양국에서의 K-POP vs J-POP 대결과 같은 병림픽에서 싸이의 강남스타일과 함께 강제 언급당하는 경우가 많다. 실제 일본 커뮤니티 내에서 자국 연예인들의 초창기 해외 성공사례를 거론하면서 반드시 자랑스럽게 언급하는 사례가 우메키 미요시(梅木 美代志) 1957년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수상(영화 "사요나라")와, 사카모토 큐의 이 곡 '위를 보고 걷자(스키야키)'의 1963년 빌보드 넘버원 기록이다.
  9. [9] 허락을 맡지 않고 실은 거라서 CD화하면서 이 부분이 편집되었다.
  10. [10] 이 곡은 스눕 독이 1집에서 리메이크한 바 있다.(제목은 발음 상 문제로(슬릭 릭은 영국 출신) 미국식 영어 발음에 맞춘 Lodi Dodi로 변경) 샘플링도 아니고 아예 리메이크를 한 건 힙합에선 드물다. 이 버전은 원곡과는 달리 '위를 보고 걷자'의 원작자에게 허락을 받아서 샘플링 부분이 (피처링한 여성 가수의 보컬로) 온전히 실려 있다.
  11. [11] 작사가 에이 로쿠(6)스케 (永六輔), 작곡가 나카무라 하치(8)다이 (中村八大), 사카모토 큐(9) (坂本九)의 숫자를 따 만든 별명. Kyusakamoto라는 이름의 소행성도 있는데, 이름이 그렇게 지어지게 된 이유는 등록 번호가 6980이라서 그렇다고 한다.
  12. [12] 이날 그가 녹음을 마친 프로그램은 그해 9월 1일 방송되었고, 방송 직전 큐의 사망 소식과 추모를 마치고 시작한다. 해당 방송
  13. [13] 큐의 전 매니저.
  14. [14] 시신 발견은 14일.
  15. [15] 몇년 전의 치아를 치료한 기록을 통해 치아 구조와 큐 본인이 어릴 때부터 연을 맺어왔고 결혼했었던 신사에서 줬던 펜던트로 본인임을 판명해야 할 정도였다고 한다. 이 시절엔 아직 DNA 검사 기술이 없었기 때문. DNA 검사 기술은 1980년대 말부터 시행되었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73.87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