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지하철 4호선

  수도권 전철의 운행 계통에 대한 내용은 수도권 전철 4호선 문서를 참조하십시오.

  하위 문서: 서울 지하철 4호선/역 목록

  관련 문서: 도시철도

{{{#!wiki style="margin-right:10px;margin-left:30px"

이 문서는 비로그인 사용자의 편집이 제한되어 있습니다. 자세한 사유는 여기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

{{{#!html <div style="margin-left:50px;"><b style="font-size:14px">

이 문서는 <a href="/w/나무위키 철도 프로젝트">나무위키 철도 프로젝트</a> · <a href="/w/나무위키 수도권 프로젝트">나무위키 수도권 프로젝트</a>에서 다루는 문서입니다. </b><br /> 해당 프로젝트 문서를 방문하여 도움이 필요한 문서에 기여하여 주세요!</div>}}}

수도권 전철 노선

1호선

2호선

3호선

4호선

5호선

6호선

7호선

8호선

9호선

공항철도

[[인천 도시철도 1호선|{{{#!wiki style="font-size:12px"

인천 1호선}}}]]

[[인천 도시철도 2호선|{{{#!wiki style="font-size:12px"

인천 2호선}}}]]

[[수도권 전철 경의·중앙선|{{{#!wiki style="font-size:12px;margin:-2px"

경의·중앙선}}}]]

경춘선

분당선

수인선

신분당선

경강선

서해선

[[용인 경전철|{{{#!wiki style="font-size:12px"

용인경전철}}}]]

[[서울 경전철 우이신설선|{{{#!wiki style="font-size:12px"

우이신설선}}}]]

[[인천공항 자기부상철도|{{{#!wiki style="margin:-2px;font-size:12px;letter-spacing:-1px"

인천공항
자기부상철도}}}]]

수도권 전철 4호선

진접선

서울 지하철 4호선

과천선

안산선

진접역 ~ 당고개역

당고개역 ~ 남태령역

남태령역 ~ 금정역

금정역 ~ 오이도역

 {{{#!wiki style="margin: -10px -10px"

서울 지하철 4호선
서울 地下鐵 四號線
Seoul Subway Line 4

}}}


서울교통공사 4000호대 전동차

노선 정보

분류

도시철도

기점

당고개역

종점

남태령역

역 수

26개

개업일

1985년 4월 20일

소유자

운영자

사용차량

서울교통공사 4000호대 전동차
한국철도공사 341000호대 전동차

차량기지

창동차량사업소

노선 제원

노선연장

31.1㎞

궤간

1,435㎜

선로구성

복선

사용전류

직류 1,500V 가공전차선[1]

신호방식

US&amp;S[2] ATC

표정속도

평균 37.3㎞/h

통행방향

우측통행

개통 연혁

1985. 04. 20. 상계한성대입구
1985. 10. 18. 한성대입구사당
1988. 10. 25. 금정안산
1993. 01. 15. 인덕원금정
1993. 04. 21. 당고개상계
1994. 04. 01. 사당남태령

개통 예정

없음

1. 개요
2. 상세
3. 전 구간 주행 영상
4. 흑역사
5. 역별 승하차 통계
6. 기타

1. 개요

서울 지하철의 한 노선으로 서울특별시 노원구 당고개역에서부터 서울특별시 서초구 남태령역까지의 노선이다. 노선색은 청색이다. 개통 직후 당시 뉴스

경복궁역(당시 중앙청역)에서 열린 서울 지하철 3호선, 서울 지하철 4호선 전 구간 개통식. (개통 당시 뉴스)

2. 상세

원래의 계획은 서울 지하철 3호선과 함께 서울시의 X자 관통이었다. 그러나 용산 미군기지와 남산의 위세에 눌려https://m.ytn.co.kr/news_view.php?s_mcd=0115&key=201909261332394499&pos=#return 원래 계획에서 노선이 많이 비켜 갔다. 원래 계획에서는 충무로역 이후 용산 동부를 뚫어 바로 한강을 건너기로 되어 있었으나 실제 노선은 서울역을 지나 1호선과 평행하게 달린 후 한강대교 직전에서 이촌으로 방향을 틀고 있다. 현실은 시궁창이긴 해도 그 덕에 명동, 서울역 등의 수요를 먹었으니 일장일단인 듯.[3] 이렇게 해서 1985년에는 노원구상계역-동작구사당역 사이의 건설이 완료되었다.

공사 당시 창동역~상계역 구간은 허허벌판이라 이 구간을 넉넉하게 지상구간으로 짓고 창동역노원역 사이에 창동차량기지를 지었다. 당시는 창동역 주변도 겨울이면 스케이트 타던 논밭이 많았을 때라서 차량기지를 지을 땅이 충분했다. 그러나 1988년 전후로 창동과 상계에 주공아파트가 들어서면서 마땅히 지상으로 공사를 할 공간을 찾지 못해 노원구의 남북으로 서울 지하철 7호선이 지하로 지나면서 결국 노원역이 최악의 막장환승이 되는 원인을 제공하게 된다. 게다가 창동기지 입출고선 덕분에 4호선 노원역이 사거리와 몇백미터 떨어진 곳에 지어지는 바람에, 환승통로가 더욱 길어지게 되었다. 참고로 대단지 택지개발 계획은 착공 한참 전에 미리 나왔다. 상계주공아파트의 착공시기가 1985년 정도이니 개발계획은 최소 80년대 초반, 토지수용은 1983년 정도면 시작했을 것이다.

상계역이 종착역 시절엔 회차선용 선로전환기가 존재했었고 회차선 지나서 고가선로가 끊긴 상태였다. 그러다 1989년 당고개 연장공사를 시작해 끊긴 고가선로를 연결하게 되었고 1993년 4월 당고개역이 개통되면서 상계역에 있었던 선로전환기를 철거하였다. 당고개역 이북쪽이 산골짝과 고개로 이루어진 험난한 지형이라서 박스터널[4] 을 건설하여 유일하게 회차선 터널이 생겼다.

미아역은 중간종착역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당고개방면에 회차선이 존재한다. 비상용으로 만들어 놓은게 유력하며 개통전 1985년 1월에 상계역~미아역간 시승식 때 잠깐 사용했었다.

길음역~성신여대입구역 사이에는 험난한 지형으로 유명한 미아리고개가 위치해서 NATM 공법의 쌍굴식 단선터널로 건설하였다.

동작역~이수역 사이에 산이 가로막고 있어서 서울지하철 중 유일하게 일반철도처럼 산을 관통하는 터널을 건설하였다. 물론 터널통과 후 바로 지하구간으로 다시 내려간다.

중간 종착역 으로는 한성대입구역서울역이 존재한다. 한성대입구역은 1단계 개통 시절에 종착역 이였다가 현재는 당고개방면의 막차시간 한정 종착역이며 서울역 은 처음부터 남태령방면의 막차 한정 종착역이다.[5]

서울역의 경우 서울 지하철 1호선, 인천국제공항철도[6]와 직접 환승이 가능하며, 수도권 전철 경의·중앙선은 4호선과 직접 환승할 수 없으며 지상에 있는 (구) 서울역(문화역서울284)를 통하여 가능하다. 2018년 신분당선 용산 연장선에서도 신용산역과 근접하여서 환승이 될 것으로 예상되었으나 신분당선 홈페이지에 나온 연장선을 포함한 역사목록이나 신분당선 역사에 있는 용산역 연장 노선도를 봐도 4호선 사이를 지나가기는 하지만 환승가능 예정 역사에 신용산역이라는 역사도 없었고 노선도에서도 4호선 노선 사이를 비켜가기 때문인데다가 1호선 및 중앙선 용산역에서 직접 환승이 가능하고 신용산역과도 조금 떨어져 있는 편이라 신분당선과의 직접 환승은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대신 용산역에서 하차하여서 신용산역을 통해 간접환승을 하면 가능할 것으로도 예상된다.

1994년에는 구 종점인 사당역에서 과천시 방향으로 남태령역이 건설되어 금정역에서 올라오는 국철 과천선과 연결되었다. 지금은 한 노선 취급.

2000년에 들어서 한때 1, 4호선 동대문역에 6호선 동묘앞역과 직결해서 환승역사로 지정될 뻔도 하여서 1, 4, 6호선을 환승할 수 있는 듯 싶었으나...결국 6호선이 동대문역과는 별개의 역사인 동묘앞역으로 독립개설하게 되면서 유일하게 삼각지역에서만 6호선 환승이 가능하게 되었다.

서울지하철 노선 중 차가 가장 새로웠던 시절도 있었지만, 현재 다른 노선들에 비해 구형차만 다닌다. 일부 어르신들이나 서울 지하철 1호선과 2호선에 대한 편견이 있는 사람들은 1, 2호선의 전동차가 가장 오래되었다고 생각하지만, 실제로는 4호선이 가장 오래됐다. 가장 최근에 도입한 열차가 1999년산 동글이 니깐... 그러나 곧 4호선에 신차가 들어올 것으로 보인다. 최근 1, 4호선 납작이 사이에서 부수차의 조성변경이 일어났고 [7] 결정적으로 4호선에 신차 7개 편성이 신저항 대차분과 함께 발주되었으며 발주 계획에 따르면 18개 편성을 2018~2019년에 발주 할 것이다. 이로서 4호선 납작이 전량도 신저항과 운명을 함께 할 것으로 보인다.

3. 전 구간 주행 영상

당고개역 사당역 전 구간 주행 영상[A]

사당역 당고개역 전 구간 주행 영상[A]

4. 흑역사

4호선 역들 중에서는 유난히 대학 명칭이 붙은 역들이 많다. 이는 주변 대학에서 인지도를 올리기 위해 자기 대학명을 역명으로 해달라고 로비를 했기 때문.(한대앞역 제외) 성신여자대학교, 한성대학교, 숙명여자대학교, 총신대학교에서 역명을 자기 대학명으로 변경해달라는 요청이 들어왔는데, 1단계 개통 당시에는 성신여대와 숙대에 대해서만 이 요청을 받아들여 인근 역명을 바꾸었고[9], 한성대는 삼선교역 부역명으로 들어갔다. 그러나 한성대와 총신대에서 끊임없이 인근 역명을 변경해달라는 요청(+로비)를 계속했으며, 결국 관철되었다.(대신 역명판 교체 비용 등의 시설교체비용을 부담했다.) 이 때 본래 쓰려고 했던 역명의 흔적이 남은 것이 부역명. 성신여대입구(돈암)역, 한성대입구(삼선교)역, 그리고 숙대입구(갈월)역. 그리고 총신대입구(이수)역은 이후에 개통한 7호선 남성역이 총신대에 훨씬 가까운데도 4-7호선 환승역에 학교 이름을 붙이려고 깽판떼를 쓴 결과 결과적으로 4호선과 7호선의 역명이 다르게 되어 버렸다. 관련자료 기사 그럼에도 불구하고 정작 대학로에 있는 에는 대학 이름이 부역명이라도 붙어있지 않다. [10]

지하 구간에서 통행 방향과 전기 방식이 한꺼번에 바뀌는 것으로 유명한 꽈배기굴은 법정 철도노선상 서울 4호선이 아니라 과천선에 있다.

5. 역별 승하차 통계

2018년 기준 서울 지하철 4호선 일평균 승하차 순위이다. 환승역의 경우 4호선이 아닌 다른 노선의 승하차객은 제외한다.

서울 지하철 4호선

노선 총합

역수

구간

역당 일평균 이용객

일평균 승하차량

2018년 승하차량

최다 이용역

최저 이용역

26개

당고개 ↔ 남태령

44,700명

1,162,193명

424,200,665명

혜화

남태령

일일 이용객 수

역수

구간

10만명 이상

5만명~10만명

2만명~5만명

1만명~2만명

1만명 이하

26개

당고개 ↔ 남태령

없음

9개역[11]

14개역[12]

1개역[13]

2개역[14]

서울 지하철 4호선

역별 순위

순위

역명

일평균 승하차량

2018년 승하차량

1위

혜화

85,496명

31,205,847명

2위

명동

81,209명

29,641,233명

3위

수유

77,106명

28,143,946명

4위

충무로[15]

64,602명

23,579,581명

5위

쌍문

62,484명

22,806,387명

6위

회현

62,132명

22,678,105명

7위

창동[16]

60,202명

21,973,827명

8위

미아사거리

58,902명

21,499,433명

9위

사당

54,169명

19,771,819명

10위

동대문

49,844명

18,193,069명

11위

성신여대입구

48,536명

17,715,675명

12위

노원

47,712명

17,414,927명

13위

길음

46,364명

16,922,728명

14위

총신대입구이수

46,127명

16,836,369명

15위

동대문역사문화공원

42,235명

15,415,861명

16위

상계

40,349명

14,727,449명

17위

서울역

35,719명

13,037,405명

18위

미아

33,573명

12,254,077명

19위

숙대입구

32,946명

12,024,952명

20위

한성대입구

32,700명

11,935,722명

21위

신용산

31,774명

11,597,701명

22위

당고개

25,767명

9,405,073명

23위

이촌

20,237명

7,386,396명

24위

삼각지

11,002명

4,015,843명

25위

동작

6,294명

2,297,016명

26위

남태령

4,713명

1,720,224명

6. 기타

서울교통공사 소속 1~4호선 노선 사회복무요원 중 일부역을 제외하면 3호선[17]다음으로 편하다.[18] 4, 7호선 막장환승 '노원역'에서 일하는 사회복무요원 막내 왈 'X라 편해 형도 일루 와' 라고 할 정도. 다만 환승통로에서 뭔 일 생기면 개고생이다 단, 구 서울메트로 본사가 코앞에 있는 사당역과 충무로역만큼은 절대로 편하지 않다. 이 역은 서울 지하철 중 두번째로 혼잡한 환승역이기도 하고...물론 평일엔 남태령역 못지않게 한산한 경마공원역대공원역도 주말에는 지옥이 열린다 거긴 한국철도공사 구간이다 또한 4호선 사당종착 열차가 오면 공익이 가서 열차를 돌아다니며 사람들을 내쫓아야 한다.

2011년 4월 4일 창동차량기지를 가져가는 조건으로 남양주시 진접읍으로 4호선 연장이 확정되었다. 광역철도 사업으로 지정되어 국비를 많이 받는 사업으로 선정되었다고... 운영권은 서울교통공사가 가져가는걸로 되어있다.

2015년 5월 8일 오전 8시에는 지하철 선로 고장으로 인해 운행이 중단되었다. 덕분에 출근길은 말 그대로 헬게이트 상황이 되었다. 직장인은 물론이고 학생들 등교 시간하고도 겹치는 터라 버스정류장 및 주요 교통로는 가히 6호선의 2002 월드컵 수준의 인파가[19]몰려있는 상태가 되었다.

2016년 1월 6일 7시 23분, 한성대입구역에서 서울교통공사 4000호대 전동차가 전기장치 절연력 저하로 인해 정전으로 멈춰버려서 한성대입구역~성신여대역 사이 철로가 헬게이트가 되고 말았다. 더 심각한 것은 안내방송조차도 작동이 되지 않아 결국 승객들이 알아서 내렸다는 것.

서울의 대표적인 낙후 지역인 강북구는 지하철 노선이 서울에서 가장 적기로 유명하다. 2017년 9월 우이신설선이 개통되기 전에는 4호선만이 강북구를 지났다.

4호선은 7호선과의 환승이 가능한데, 둘 다 막장환승, 역명 논란 병림픽 등 나름 악연이 있다.

4호선 서울역은 지상 서울역은 물론 지하철 1호선 서울역과도 거리가 꽤 있어서인지, 90년대 초반까지 역명판이나 (4호선 단독) 노선도에는 역 이름이 "서울역(앞)"이라고 써있었다. 다행(?)히 안내방송까지 서울역앞역이라고 하지는 않았다.


  1. [1] 지상 : 카테너리가선, 지하 : 가공강체가선
  2. [2] #, #, #, #
  3. [3] 그리고 저 계획대로 됐으면 경원선 이촌역과의 환승이 심히 난감하거나 불가능했다. 사실 어느정도 도시전설성 이야기인데 용산 동부를 뚫으면 수요도 안 나오고 무엇보다 개착식 공사를 하기에는 남산의 포스가 크다. 혜화↔삼선교 구간과 성신여대입구↔길음 구간인 미아리고개를 NATM 터널공법으로 공사한 것이 화제가 될 정도의 토목공사 기술수준인 시절이다. 아마도 삼각지역에서 바로 이촌역으로 직진하는 정도가 원래 구상했던 노선이였을듯 하다.
  4. [4] 일부 터널은 노반을 새로 만들어서 고가형식으로 되어있다.
  5. [5] 근데 문제는 서울역 이남부터 사당역까지 회차선이 없기에 해당구간에서 사고가 발생하면 모든 열차가 서울역행 으로 바뀜과 동시에 숙대입구역~사당역 은 운행중지를 먹는다.
  6. [6] 공항철도는 2015년 3월 28일 1/4호선과의 환승통로가 개설되어 직접 환승 가능하다.
  7. [7] 조성변경은 수명이 얼마 남지 않은 편성 사이에서 많이 일어난다. 4호선 341x04, 07, 12, 13편성에 311x01, 02편성의 M칸이 들어갔다. 4호선 M칸의 수명이 다되어서 그렇다는 소문이 있다.
  8. [A] 8.1 8.2 서울교통공사 4000호대 전동차 중 1-15, 17-26편성은 직류전용으로 남태령 이남 구간으로는 운행이 불가능하므로 어쩔 수 없이 사당까지만 운행한다. 실제로는 남태령까지 운행이 가능하나, 남태령역이 수요가 적어서 사당에서 시종착한다. 남태령행이 존재하긴 하지만 그날 막차로 운행하고 남태령역에 도착 후 운행을 종료한다.
  9. [9] 이 둘은 그럴만한 이유가 있었던게 숙대입구역의 원래 역명이었던 '갈월'이라는 지명은 갑오개혁 이후 만들어진 지명인데 워낙 생소해서 지역 주민들조차 알지 못하는 문제점이 있었고, 성신여대역 역시 '돈암'이라는 지명과 실제 돈암동이 다르기 때문이다.
  10. [10] 2018년 들어서 서울대학교병원 이라는 병기 역명이 붙긴 했다.
  11. [11] 창동, 쌍문, 수유, 미아사거리, 혜화, 충무로, 명동, 회현, 사당
  12. [12] 당고개, 상계, 노원, 미아, 길음, 성신여대입구, 한성대입구, 동대문, 동대문역사문화공원, 서울역, 숙대입구, 신용산, 이촌, 이수
  13. [13] 삼각지
  14. [14] 동작, 남태령
  15. [15] 3호선과의 환승역지만 출입구 게이트를 4호선이 독점하고 있기 때문에 3호선의 이용객이 전부 포함되어 있다.
  16. [16] 1호선과의 환승역지만 출입구 게이트를 4호선이 독점하고 있기 때문에 경원선의 이용객이 전부 포함되어 있다.
  17. [17] 3호선은 종로3가역과 교대역(!)이 편하고 고속터미널역만빼면 편하다라는 소리가 나왔으니 말다했다.
  18. [18] 하지만 서울 지하철 전체로 확장하면, 서울 지하철 5호선은 승객이 많이 줄어서 일부역 빼면 꿀보직이고, 서울 지하철 6호선서울 지하철 8호선에서 근무하는 공익들이 가장 땡보다. 6호선은 상대적으로 이용객이 적고 8호선은 이용객수가 1~9호선중 꼴찌이고 워낙 단거리 노선이기 때문이다. 서울 지하철 7호선도 4호선과 비슷한 수준이다.
  19. [19] 1~4호선도 한번도 기록한 적이 없는 370%를 2002 월드컵때 그것도 6호선이 기록을 세웠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114.05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