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지하철 8호선

개통·개업하지 않은 구간이 있습니다.

이 구간에 대한 서술은 참고하기 위해서만 사용하시기 바라며, 서술을 잘못 이해하여 발생하는 피해는 나무위키에서 책임지지 않습니다. 아울러 공사가 무산되거나 계획이 취소된 경우 틀:계획취소로 바꿔 주시기 바랍니다. 개통이 되면 틀을 제거해주시기 바랍니다.

  • 명칭: 서울 지하철 8호선
  • 공사 구간: 별내역~암사역 구간
  • 진행 상황: 공사 중
  • 개통 예정일: 2023년

개통·개업하지 않은 구간이 있습니다.

이 구간에 대한 서술은 참고하기 위해서만 사용하시기 바라며, 서술을 잘못 이해하여 발생하는 피해는 나무위키에서 책임지지 않습니다. 아울러 공사가 무산되거나 계획이 취소된 경우 틀:계획취소로 바꿔 주시기 바랍니다. 개통이 되면 틀을 제거해주시기 바랍니다.

  • 명칭: 서울 지하철 8호선
  • 공사 구간: 복정역~산성역 사이의 역사 설치 예정 구간
  • 진행 상황: 계획 중
  • 개통 예정일: 2019년

수도권 전철 노선

남색

초록

주황

청색

보라

황토

갈록

분홍

금색

1호선

2호선

3호선

4호선

5호선

6호선

7호선

8호선

9호선

연옥

옥색

노랑

연청

파랑

빨강

귤색

연두

경의·중앙선

경춘선

분당선

수인선

인천 1호선

공항철도

신분당선

의정부
경전철

용인경전철

서울 지하철 8호선

본선

별내선

암사역 ~ 모란역

별내역 ~ 암사역

17.7km(58.42%)

12.6km(41.58%)

서울 지하철 8호선 노선도

크게보기

서울 지하철 8호선
서울 地下鐵 八號線
Seoul Subway Line 8

서울교통공사 8000호대 전동차

노선 정보

분류

도시철도

기점

암사역

종점

모란역

역 수

17개

구성 노선

서울 지하철 8호선

개업일

1996년 11월 23일

운영자

사용차량

서울교통공사 8000호대 전동차

차량기지

모란차량사업소

노선 제원

노선연장

17.7km

궤간

1435mm

선로구성

복선

사용전류

직류 1,500V 가공전차선

신호방식

Alstom ATP/ATO

최고속도

80㎞/h

표정속도

33.7㎞/h

지상구간

복정 ↔ 산성

통행방향

우측통행

개통연혁

1996.11.23. 잠실 ↔ 모란 구간 개통
1998.10.01. 남한산성역을 산성역으로,
단대역을 남한산성입구역으로 개칭
1999.07.02. 암사 ↔ 잠실 개통

개통예정

2019. 8호선 추가역
2023. 별내 ↔ 암사(별내선) 개통

1. 개요
2. 개통 연혁
2.1. 건설 목적
3. 전 구간 주행 영상
4. 노선 해설
5. 연장 및 역신설 계획
6. 추가 연장 요구
6.1. 의정부 연장 구상
6.2. 판교역 연장
7. 이용객 수
8. 8호선 계획당시 임시역명

1. 개요

서울특별시 강동구에서 경기도 성남시를 연결하는 서울 지하철의 2단계 노선이다. 추후 별내선이 완공되면 남양주시 별내신도시까지 연장 운행하게 된다. 노선색은 분홍색이다.

서울 지하철 1호선 ~ 9호선 중 역 수가 가장 적은 선이다.

소유자는 서울특별시이며 운영자는 서울교통공사로 통행방식은 우측통행이다. 운행되는 열차는 서울교통공사 8000호대 전동차.

2. 개통 연혁

  • 1996.11.23. 잠실 ↔ 모란 구간 개통
  • 1998.10.01. 남한산성역을 산성역으로, 단대역을 남한산성입구역으로 개칭
  • 1999.07.02. 암사 ↔ 잠실 개통
  • 2019. 복정 ↔ 산성 구간 사이 8호선 추가역(가칭) 개통
  • 2023. 별내 ↔ 암사 개통[1]

2.1. 건설 목적

  • 서울의 위성도시인 성남시의 서울 유동인구 처리
    • 서울의 위성도시성남시에서 많은 사람들이 서울로 출퇴근을 하거나 여러가지 목적으로 진출입이 많은데, 이에 따른 교통 흐름을 처리하기 위한 역할을 8호선이 담당하게 되었다. 사실, 성남의 본시가지는 70년대 정부정책으로 서울의 빈민가에서 강제로 쫓겨난 이들이 거주하면서 만들어진 도시로 서울시 입장에서는 성남시 거주민들에게 빚을 진 측면도 컸다. 그렇기에 타 지자체임에도 서울시 주도로 서울시 재정이 투자되어(중앙정부 역시 서울시에 국고 지원) 8호선을 건설하게 되었다. 이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광주대단지사건 문서를 참조 바람. 8호선이 도시철도가 아니라 광역철도라고 일부에서 지적하는 이유이기도 한데, 별내선이 개통되면 이제 법적으로도 광역철도로 인정을 받게 된다.
  • 분당신도시 건설 계획에 대비한 교통망 확충
    • 성남시 중원구와 분당구를 직선으로 관통하는 분당선과는 다르게 8호선은 도시철도의 역할에 충실해질 필요가 있었다. 안 그래도 광역철도인 분당선이 성남시 이곳 저곳을 꼼꼼하게 헤집고 다니면 표정속도나 소요시간 면에서 크나큰 결함을 가지게 되었을 것이다.그래서 직선으로 남하하는 분당선과 다르게 8호선은 성남시 이곳 저곳을 다니며 광역철도가 가진 단점을 보완해준다. 그래서 분당신도시 사람들이 구 성남 시가지로 들어오는걸 편하게 만들었을 뿐만 아니라 일부러 개념환승으로 설계된 복정역을 거쳐 성남시 사람들의 서울 도심 접근성을 향상시켰다. 도시철도인 3호선과 광역철도인 경의선이 따로 노는 일산과는 다르게 성남은 광역철도인 분당선과 도시철도인 8호선의 역할 구분과 상호 보완/연계가 뚜렷한 편. 그러나....
  • 변경된 서울 지하철 3호선 계획을 8호선이 대신함
    • 원래는 3호선이 지금의 8호선처럼 성남으로 남하하려 했으나 계획이 변경되어 3호선은 송파구로 빠지게 되었고, 기존 3호선 계획은 8호선이 계승했다. 4호선은 서울 남쪽으로 계속 전진해 과천, 안산, 시흥까지 가는데 반하여 3호선은 갑자기 동쪽으로 전진하게 되는것을 보고 의아함을 느꼈다면 이 이유 때문일 것이다.
  • 도시철도 음영지역인 별내신도시의 도시철도 노선의 필요
    • 별내신도시에는 아직 경춘선 별내역 이외에는 철도노선이 없으며 그나마 있는 경춘선도 청량리역에서 끊기는데다가 운행간격이 길어서 출근에 큰 도움이 되지 못하는 상황이다. 8호선 별내구간이 개통하면 4호선 진접선 구간(북별내역)과 함께 별내선의 도시철도 노선 기능을 수행하게 된다.
  • 구리시에서 서울 강남으로의 철도교통망 확충
    • 현재 구리시에는 경의중앙선이 다녀서 서울 도심 방면 출퇴근은 나은 상황이지만 강남 방면으로의 철도노선은 전무하여 구리시와 잠실을 잇는 광역버스가 절찬리에 운행중이다. 8호선 별내선구간이 개통되면 8호선 타고 잠실역이나 석촌역에서 2호선이나 9호선으로 갈아타면 강남 접근이 한결 나아진다. 구리시 뿐만 아니라 남양주시의 도농, 덕소 지역도 간접적으로 혜택을 받을 전망.
  • 위례신도시 입주자들을 위한 철도교통망 확충
    • 위례신도시에는 이미 장지역이나 복정역으로 통하는 버스가 많지만 복정역은 좁은 출입구문제, 장지역은 버스철 및 일대 교통정체 문제가 있어서 철도이용이 마냥 좋은 편은 아니다. 반면 8호선 추가역 쪽은 교통정체가 확실히 덜한편이고 주변에 개발 가능한 빈땅도 많아서 출구도 큼지막하게 지을 수 있다. 그래서 입주분담금으로 추가역이 건설될 예정이다. 향후에는 위례선과의 환승역이 될 예정.

3. 전 구간 주행 영상

▲ 상행 (암사역 방면) 주행 영상

▲ 하행 (모란역 방면) 주행 영상

4. 노선 해설

서울특별시의 2기 지하철인 5~8호선 중에서 3번째로 개통된 노선으로, 애초부터 광주대단지사건에 대한 후속책으로서 '성남전철'로 계획되어 서울-성남선 역할만 하고 있어서 '성남 마을전철'라는 이명을 안고 있지만, 성남시민들이 많이 이용해서 이용객은 꽤나 된다. 다만 성남시의 본시가지만 직접 지나간다. 분당구 일대로 가려면 환승해야 한다.

서울 지하철 중에서 유일하게 6량 길이의 승강장을 가지고 있는 본선 노선이다. 분당선수인선은 6량 열차가 달리지만, 승강장은 8~10량 기준이다.

서울 시내에 속한 역은 단 11개다. 분당선이 12개. 경의ᆞ중앙선이 당연하게도 8호선보다 서울시내의 역 개수가 더 많다.

노선을 크게 나누자면 모란역-복정역-잠실역-암사역 구간으로 나눌 수 있으며 해당 구간만의 특징이 드러나는 것을 알 수가 있다.

모란역-복정역구간은 성남 마을전철 구간으로 성남시내 도시철도의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도시구조가 복잡한 성남시의 특징 덕에 해당 구간내를 이동하는 인원도 적지 않다. 특히 고도가 높은 남한산성입구역, 단대오거리역의 승하차수요가 꽤 나오는편이다. 복정역-잠실역구간은 본격적으로 분당선 환승객들이 몰리는 구간. 모란역은 환승이 불편하고 오래걸려서 대부분 분당선-8호선 환승은 복정역에서 이루어진다. 8호선의 등장으로 분당-잠실간 버스의 씨가 말려버렸다. 가장 큰 타격을 입은게 성남 버스 100이고, 고속도로 경유 광역버스조차도 시간상 메리트가 크지 않기 때문에 분당-잠실간 버스는 분당-강남과 달리 구간수요를 노리는 일반시내버스중심이 되어버렸다. 그리고 분당선 추가 연장으로 에서 출발하는 버스노선도 타격을 입었다. 복정역-잠실역구간은 송파대로 바로 아래를 지나는데, 송파대로는 성남일대에서 서울로 진입하는 차량으로 항상 붐비는 상습정체구간이다. 더욱이 최근들어 위례신도시의 입주와 장지동,문정동 일대 개발이 완료되면서 안그래도 답이없는 이 구간을 헬게이트로 만들었다. 송파대로 중앙버스전용차로가 2008년에 개통했음에도, 상습정체로 인해 버스의 표정속도는 해당구간의 8호선을 절대 이기지 못한다. 때문에 이 구간의 장거리수요는 8호선이 모두 흡수할 수 밖에 없다. 또한 송파대로의 경우처럼 장지동과 문정동이 개발되면서 8호선 또한 이용객이 폭증하고 있다. 당장 문정역만해도 법조단지 개발로 인해 불과 5년사이에 승하차량이 5년만에 4배나 뛰는 기염을 토했다. 해당지역의 개발이 아직 완료되지 않았음을 감안한다면, 앞으로도 승하차수요는 지속적으로 늘어날 예정. 잠실역-암사역구간은 강동에서 강남으로 가는 가장 빠른 루트가 이쪽인 관계로 6량이 모자르다. 잠실역에서는 매 열차마다 승객들이 썰물처럼 빠져나갔다가 다시 밀물처럼 엄청나게 밀려드는 광경을 목격할 수 있다. 이로인해 8호선 상하행 승강장은 비첨두 시간대에도 승차를 기다리는 승객들의 줄로 승강장을 가득 메운다. 게다가 모두 잠실역에서 환승을 하는 것이 아니라 강동구에서 성남시로 진입하는 인원도 상당한 관계로 8호선내에서 가장 혼잡한 구간으로 꼽힌다.

노선이 상당히 짧다. 인천국제공항철도 검암역운서역간의 거리(18.6km)보다 짧았다. 2014년 6월 21일에 청라국제도시역이 개통으로 역간 거리가 줄면서 수모는 면했다. 용인경전철보다도 짧다.(18.49km) 그래도 의정부 경전철보다는 길다.(10.59km)] 짧은 노선이기 때문에 서울 지하철 중에선 6호선과 함께 연선의 수송 분담률이 가장 떨어지는 편에 속한다. 이후 남양주시 별내동 연장선이 개통되면 사정이 나아질 것이다. 강동구에선 이걸 이용해서 교통 여건을 확실하게 개선해 보려는 생각인 듯 하다.

환승역은 천호역(5호선), 잠실역(2호선), 석촌역(9호선), 가락시장역(3호선), 복정역(분당선), 모란역(분당선)이 있다.

8호선 암사행을 기준으로, 잠실역과 가락시장역의 빠른환승위치는 모두 6-4번 문이다. 때문에 암사행 열차의 6번째칸은 빠른환승을 노리는 승객들로 항상 붐빈다. 특히 출근시간만 되면 이 6번칸만큼은 9호선을 뺨치는 혼잡도를 보여준다. 여유있게 앉아가고 싶다면 6번째칸을 피해서 탑승할것을 권한다.[2] 만일 천호역에서 하차하거나 환승할 승객이라면 1번칸이나 2번칸에서 탑승할것을 권한다. 역 출입구와 환승계단이 모두 1번칸 쪽에 몰려있다.

아직까지 지상역은 없지만, 역간거리가 3km 가까이 되는 복정역산성역 사이에 열차가 지상으로 나오는 구간이 있다. 하지만 현재 위례신도시 계획으로 인해 복정역에서 1.6km 떨어진 지상구간에 8호선 추가역(가칭)이 계획 중이며, 2014년 개통을 목표로 했지만, 2017년에 겨우 착공되었다. 8호선 추가역으로 건설 예정되는 위치에 이미 꽤나 넓은 부지가 준비되어 있으며 본래는 선로 보수자재를 쌓아두는 공간이었으나 역 설치가 예상되는 관계로 기존의 자재와 자재 창고를 철거했으며 겸사겸사 근처 마을 입구의 도로 구조도 개선을 하려는 모습이 보인다.

지상 구간이 생기게 된 이유는 두 역의 고도차이가 상당히 나기 때문이다. 날씨 좋을 때 산성역에서 버스를 타고 복정역 쪽으로 내려가보면 63빌딩에 남산타워도 보인다! 더불어 산성역은 서울 지하철 역 중에서 가장 깊은 곳에 있기로 악명이 높은 역이다. 산성역은 서울 지하철 2호선 이대역의 그 까마득한 에스컬레이터가 두 번 나온다. (참고로 우리나라에서 제일 깊은 지하철 역은 부산 지하철 3호선 만덕역)

이 노선이 개통된 이후로 그렇지 않아도 롯데월드 때문에 이용객이 많은 잠실역이 더 혼잡해졌다. 게다가 환승통로의 길이도 길기 때문에 열차 칸을 잘못 탈 경우 시간이 꽤 손실된다. 8호선 중 가장 혼잡한 구간은 잠실-천호 구간이며, 출근 시간일때 사람이 꽉차는 진풍경을 볼 수 있었으나...3호선 연장된 이후로는 가락시장까지 사람이 꽉 들어찬다. 9호선 3단계 연장까지 모두 완료된다면, 천호~가락시장 구간은 다른 노선 못지 않는 가축수송구간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이럴 수 밖에 없는 것이, 강동과 송파지역에서 서부권역으로의 이동이 대폭...의 수준을 넘어 혁신 수준으로 개선되기 때문이다. 이 지역에서 현재 서부 권역으로 직접 이동할 수 있는 수단(3호선은 추가 환승이 필요하므로 제외)은 2호선과 5호선, 버스 뿐인데, 2호선은 이미 과포화상태이고, 5호선은 도심을 거쳐 돌아나가며, 버스는 테헤란로 혹은 강남 골목길을 뚫고 간다(...). 이런 이유들로 서부 권역으로 이동하는 승객들은 9호선으로 몰릴 것이 자명하고, 8호선이 지금보다 더 터져나갈 것 또한 자명한 일이다. 거기에 별내선까지 개통된다면 거기에 남양주와 구리에서 내려온 승객들까지 합세해서 천호 ~ 가락시장 구간은 터져나갈 예정이다.

복정역을 제외하고 모든 역이 상대식 승강장을 가지고 있으며, 복정역만 유일하게 섬식이다. 아무래도 분당선과의 환승을 염두에 두고 지어서 그런 듯. 또 다른 분당선 환승역이자 현재 8호선의 종착역인 모란역도 상대식이다. 하지만 모란역막장환승까지는 아니어도 다소 불편하다. 계단 하나만 오르내리면 되는 복정역에 비해 꽤 긴 복도와 계단을 이용해야 하기 때문. 편리한 환승을 원한다면 복정역이 좋다. 복정역금정역, 김포공항역과 함께 3대 개념환승역으로 손꼽히는 역이다.

모란차량사업소는 경검수와 주박기능만을 갖추고 있기 때문에, 중검수는 5호선 소재의 고덕차량사업소에서 받는다. 이동방식은 8호선 가락시장역과 5호선 방이역 사이의 연결선로를 통해 5호선 마천지선에 진입하고, 길동역둔촌동역을 잇는 연결선을 통해 상일동역 방향 본선에 진입해 고덕차량사업소까지 이동하는 것이다.

배차간격은 출근시 최단 4분 30초, 퇴근시 최단 6분, 평시 8분이고, 여름 감축 시간표가 적용될시에는 평일 평시 9분, 주말 8분 30초이다.

편의점은 세븐일레븐에서 GS25로 바뀐 시기가 존재하나, 일부 역에서는 GS25가 입점하지 않은 역이 있다. 천호역의 경우는 5호선의 사례가 있어 세븐일레븐이 그대로 있고, 잠실역의 경우는 조금만 더 들어가면 지하철역의 영역권에 세븐일레븐[3]이 따로 존재하며, 역내 영역권에는 CU가 입점해 있다.

그리고 5호선, 6호선과 더불어 모든역이 지하에 위치한 노선이다. 다만 산성역과 복정역 사이에 지상역 하나가 생길 예정이다.

5. 연장 및 역신설 계획

강남으로 쭉 뻗어가는 서울 지하철 7호선이 극심한 연장 요구에 시달리는것과는 달리 8호선의 선형으로 인해서 그나마 연장 요구는 조용한 편이기는 했다. 예전부터 연장요구가 많았던 지역은 구리시 정도였고 결국 연장이 이뤄지게 되었다.

5.1. 8호선 추가역

옛 특수전사령부 부지를 중심으로 현재 건설중인 위례신도시 교통수요를 흡수 처리하기 위해 복정역산성역 사이 성남 복정고등학교 주변 그린벨트 지역에 역 신설을 추진중이다. 완공시 서울 경전철 위례선과 환승될 예정이나 서울의 경전철 건설 계획이 자꾸 흔들리는 상황이라 지켜봐야 할듯..

해당 문서의 우남이라는 이름은 이승만 대통령의 호로 역이 지어질 위치의 도로(복정역 사거리-산성역 삼거리)가 과거에 우남로였던 시기가 있었기에 지어진 가칭으로 지금은 헌릉로에 흡수된 상황이다. 실제로 역 이름이 정해질때는 다른 이름으로 바뀔 가능성이 100%라고 보면 된다.

그리고, 2016년 9월 1일 서울시도시철도공사측에서 서울시에 해당 역의 이름을 기존의 (가칭)우남역에서 (가칭)8호선추가역으로 바꾼다고 공문을 보냈으며, 2017년 2월 '8호선 추가역'이라는 이름을 사용한다고 밝혔다. 서울시와 성남시 또한 우남로라는 이름이 헌릉로에 흡수되면서 없어졌고 사실 우남로라는 붙여진 이유 자체가 역사적으로 아무런 개연성이 없는 어이없이 이루어진 일[4]이기 때문에 도로명 주소를 전면적으로 시행하면서 바뀌게 되었다. 그렇기 때문에 신설역 이름에 더 이상 우남이라는 이름을 사용할 이유가 없어졌다고 보면 된다.

5.2. 북부 연장(별내선)

암사역에서 북쪽으로 한강만 넘어서면 구리시의 중심 시가지가 나오기 때문에 오래전부터 해당 지자체측에서 연장을 요구해왔던 노선이기도 하다. 사실, 구리시나 남양주시에서 강남으로 출퇴근을 위해서 버스교통을 통해 잠실역 또는 강변역을 이용해왔기에 주변 교통이 혼잡한 측면도 컸기에 교통여건을 개선하기 위해서라도 해당 구간의 연장이 실효성이 있다는 주장이 많았다.

결국, 별내신도시 개발과 더불어서 연장 타당성을 인정받아 사업이 확정되었다. 2017년 7월에 착공하고 2022년에 개통 예정이다.

출처

이 연장과 관련해 한 블로거<서울지하철 8호선 연장 별내선에 바란다>라는 제목으로 의견을 제시한 바 있다.

6. 추가 연장 요구

그래도, 타 노선의 추가 연장 요구에 비하면 이 정도면 클린한 정도이다.

6.1. 의정부 연장 구상

2016년 4.13총선에서 새누리당 의정부 지역구 의원인 홍문종 의원이 공약으로 8호선의 의정부 연장을 내걸었다. 별내신도시를 지나 청학리를 거쳐 탑석역에서 7, 8호선과 의정부 경전철을 환승시키려는 계획인듯. 하지만 별 다른 구체화 없이 오랜 시간 계류하였다,

별내선의 착공으로 별내역에서 맺어질 예정인 8호선은 수도권 전철 4호선진접선과의 연계를 위한 북별내역까지의 연장안이 제3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포함되어 있는 상황이었는데, 여기에 더해 국토교통부에서 경기도를 원형으로 순환하는 경기순환철도를 추진하면서 별내-의정부 구간 연장안을 계획에 포함시키면서 약간은 가능성이 생겼다. 다만 예비타당성조사 등 넘어야 할 관문이 많기 때문에 여전히 실현은 요원해 보인다. 의정부 민락신도시 카페나 의정부 맘들의 모임과 같은 의정부와 관련된 카페나 청학리관련 카페에서는 여전히 8호선 의정부 연장을 주장하고 있다.

6.2. 판교역 연장

개통·개업하지 않은 구간이 있습니다.

이 구간에 대한 서술은 참고하기 위해서만 사용하시기 바라며, 서술을 잘못 이해하여 발생하는 피해는 나무위키에서 책임지지 않습니다. 아울러 공사가 무산되거나 계획이 취소된 경우 틀:계획취소로 바꿔 주시기 바랍니다. 개통이 되면 틀을 제거해주시기 바랍니다.

  • 명칭: 서울 지하철 8호선
  • 공사 구간: 모란역~판교역 구간
  • 진행 상황: 계획 중
  • 개통 예정일: 미정

경기도 성남시 이재명 전 시장이 판교신도시의 교통난을 해소하고, 테크노밸리와의 연계성을 높이기위해 8호선을 모란역에서 판교역까지 연장하고 판교역에서 판교테크노밸리까지 판교트램을 설치한다고 한다. #. 이재명 시장의 당선 이후 성남시에서 판교트램, 위례선 연장과 함께 추진되고 있다. 반면 당시 새누리당 신영수 후보는 고등동으로 연장을 공약했다.

성남시 용역결과 8호선 연장안이 예상치인 2,500억을 훨씬 웃도는 4,323억원이 들어가는 것으로 나와 사업추진이 어렵다는 전망을 냈다. 다만 B/C값이 0.7 이상이 나오면 장기계획으로 경기도에 10개년 도시철도망 구축계획에 수립반영될 수 있도록 요청하겠다는 입장을 내놓았다. 출처

판교 연장은 모란차량기지 내에 가칭 성남시청역을 신설하여 서쪽으로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를 따라 지상구간을 연장 한 후에 봇들사거리에 1개역, 이후 판교역에서 환승을 하는 계획이다. 현재는 2018년 하반기 전 국토부 승인 여부를 기다리는 중이다.

7. 이용객 수

2017년 기준 서울 지하철 8호선 일평균 승하차 순위이다. 환승역의 경우 8호선이 아닌 다른 노선의 승하차객은 제외한다.

서울 지하철 8호선

노선 총합

역수

구간

역당 일평균 이용객

일평균 승하차량

2017년 승하차량

최다 이용역

최저 이용역

17개

암사-모란

20,872명

354,816명

129,507,736명

천호

모란

일일 이용객 수

역수

구간

10만명 이상

5만명~10만명

2만명~5만명

1만명~2만명

1만명 이하

17개

암사-모란

0

0

8개역[5]

7개역[6]

2개역[7]

서울 지하철 8호선

역별 순위

순위

역명

일평균 승하차량

2017년 승하차량

1위

천호

39,611명

14,457,980명

2위

암사

34,058명

12,431,008명

3위

장지

33,414명

12,196,236명

4위

잠실

30,118명

10,992,976명

5위

남한산성입구

27,885명

10,178,192명

6위

문정

25,571명

9,333,191명

7위

단대오거리

22,777명

8,313,507명

8위

강동구청

21,403명

7,811,977명

9위

복정

19,681명

7,183,741명

10위

석촌

17,911명

6,537,392명

11위

가락시장

15,787명

5,762,259명

12위

몽촌토성

14,342명

5,235,040명

13위

산성

12,533명

4,574,716명

14위

송파

11,018명

4,021,687명

15위

수진

10,212명

3,727,538명

16위

신흥

9,985명

3,644,556명

17위

모란

8,509명

3,105,740명

8. 8호선 계획당시 임시역명


  1. [1] 별내선 1,2공구가 착공지연으로 연기되었다. 출처
  2. [2] 아직 개통하지는 않았으나 조감도상으로 석촌역의 빠른환승위치도 6번째칸 부근이 될 가능성이 높다. 환승통로공사 가벽이 암사행열차 기준 6번째칸 부근에 위치해있기 때문.
  3. [3] 잠실역은 롯데월드라는 특성상 롯데 브랜드의 입지가 압도적이다.
  4. [4] 예전에 불린 우남로와 현재의 도로는 다르고 굳이 오래전에 삭제된 도로 이름을 쓸 이유가 전혀 없었다. 역사적 사실을 설명하면 이승만 전 대통령이 직접 남한산성에 간 후 산성까지 만들어진 도로였기에 명명된 이름이였다. 사실, 당시 정권은 이승만을 상당히 우상화 했으며 심지어 서울시라는 이름을 우남시라는 이름으로 바꿀려고 했었다. 암튼 80세 기념 송수탑에 표지석까지 세워졌으나 4.19혁명 이후 송수탑과 표지석은 철거되고 도로명에서 삭제되었다. 그리고, 예전도로는 나중에 없어졌고 새로 복정역에서 산성역까지 신규도로가 개통되어서 약진로로 불렸으나 난데없이 2002년에 도로명 주소를 사용하면서 성남시는 도로는 다르지만 옛 이름을 쓴다는 이유로 우남로로 변경시켰다. 당시 성남시장은 새천년민주당 소속이었던 김병량 시장으로 그후 각종 건축 뇌물 비리로 구속된 후 감방간 인물이기도 하다.
  5. [5] 암사, 천호, 강동구청, 잠실, 문정, 장지, 남한산성입구, 단대오거리
  6. [6] 몽촌토성, 석촌, 송파, 가락시장, 복정, 산성, 수진
  7. [7] 신흥, 모란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