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자

庶子

1. 개요
2. 상세
2.1. 서자 VS 적녀
3. 장남 이외의 모든 아들

1. 개요

첩 소생의 아들. 첩 소생의 딸은 서녀라고 한다. 반댓말은 정실부인 소생의 아들인 적자.

2. 상세

예전 신분제 사회에는 이 양인이면 서자, 노비이면 얼자(孼子)로 구분했으나 시간이 차츰 지나면서 통틀어 서자로 부르게 되었다. 서자와 얼자를 통틀어 '서얼(庶孼)'이라 하는데, 해당 문서 참조.

대한민국 정부 수립 이후에는 첩이라는 제도가 법적으로 무효화된 관계로 이후에는 법적으로 혼외 출생자로 취급한다. 자세한 내용은 서얼 항목 참조.

사생아와는 다른데 사생아는 정식 부부가 아닌 남녀 사이의 성관계로 출생한 아이를 뜻하며 성관계가 강압에 의한 것인지 합의에 의한 것인지는 따지지 않는다. 준 혼인관계에 있는 첩에게서 낳은 서자와는 미묘하게 구분된다.

2.1. 서자 VS 적녀

적녀와 서자 중 누가 더 높은지 궁금해 하는 사람들이 많은데, 결론부터 말하자면 적녀가 더 높다. 사대부 가문의 적녀는 엄연한 양반이었지만 서자는 중인 신분이었다. 애초에 신분 자체가 다르다. 족보에도 적자>적녀(사위명)>서자>서녀 순으로 기제했다. 때문에 적녀가 서자를 마음대로 부려먹는 일이 흔했다.

다만 왕가의 경우 적녀(공주)와 서자(왕자군)의 서열이 애매했다. 법도상으로는 딸이라도 적통인 공주가 더 높았지만 같은 무품이고 왕위 계승권이 없는 공주와 달리 왕자군은 비록 후궁의 소생이나 왕자대군이 없을 경우 세자가 될 수 있는 가능성이 충분하기 때문이다. 만약 왕자군이 세자가 된다면 아무리 적통인 공주라도 세자보다 훨씬 낮았다.

여기까지는 동양의 기준이고 서양에서는 무조건 적녀>>>>>(넘사벽)>>>>>서자였다. 서양에는 첩 제도가 없었고 사생아가 죄악시되었는데 서자라면 정부의 아들이라는 뜻이기 때문이다. 왕위 계승권도 적자>적녀>(서자녀는 왕위 계승권 그런 거 없다)>방계 왕족 순이었다.

3. 장남 이외의 모든 아들

단군신화에서 환웅환인의 서자라는 말은 항목 1의 뜻이 아닌 이 뜻이다. 실제로 한자도 똑같기 때문에 특정인물이 서자로 기록되어 있을 경우 문맥이나 가계도를 제대로 보지 않으면 항목 1로 혼동할 수 있다. 이 때문에 1의 서자와 구분하기 위해 중자(衆子)로 표현하기도 하는데, 중자라는 단어는 예송논쟁에서 볼 수 있다.

-에드워드: 리어왕

-로키: 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

분류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