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을 바꾸는 시간, 15분

CBS 공식 페이지

독립 홈페이지

쉽게 말하면 TED의 한국 버전.

줄여서 '세바시'라고도 한다.

1. 소개
2. 내용
3. 관련링크

1. 소개

다음은 공식 홈페이지의 소개문이다.

여러분은 15분이란 시간을 어떻게 사용하고 계십니까? 복잡한 도심, 한 번 놓친 버스를 다시 기다리느라 15분을 보낼 때도 있습니다. 어떤 때는, 출출한 늦은 밤에 라면을 하나 끓여먹는 시간으로 보낼수도 있습니다. 또 어떤 때는 15분은 빈둥거리며 잡지를 뒤적이는 시간일 수도 있습니다. 여기 여러분이 가장 소중하고 보람 있게 15분을 보낼 수 있는 방법을 제안합니다. 바로 <세상을 바꾸는 시간, 15분>과 함께 하는 것입니다.

2. 내용

2011년 6월부터 방영을 시작했으며 CBS와 청어람아카데미가 공동 기획하였고 CBS를 통해 방영하고 있다. 강연 및 녹화는 서울시 양천구 목동에 있는 KT 체임버홀에서 하고 있다. CBS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누구나 신청 가능하며 추첨 방식이 아니라 신청을 하면 참석 명단에 자동으로 등록 되고 당일에 문자로 예약 내용을 보내준다. 교수, 격투기 해설가, 의사, 가수, 목사, CEO, 작가, 시인, 영화 감독 등 각계각층의 다양한 사람들이 와서 15분간 다양한 주제에 대해 강연을 한다. 시작한지 얼마되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나름 인기를 끌고 있는 프로그램이다. 객석에 빈자리가 꽤 보이던데... 아이폰 사용자는 팟캐스트를 통해 볼 수 있고 아이폰이 없더라도 유튜브를 통해서도 볼 수 있다. TED지하철이나 버스를 타고 이동하면서 휴대폰을 통해 볼 경우에는 한글 자막을 볼 수 없어서 불편한 점이 있지만 '세바시'는 그렇지 않다는 점에서 한국인 시청자 입장에서는 편하다. 유익한 내용이 많으니 시간이 있다면 보도록 하자.

이 항목의 머리말에서는 TED의 한국 버전이라고 말했지만, 이는 어디까지나 절차적인 측면에서 비슷하다는 말이지, 다루는 내용의 측면에서는 두 프로그램이 상당히 다르다. TED에서 다루는 내용이 학술적인 측면이 강하고 실험적인 거대담론이라고 한다면, 세바시에서 다루는 내용은 현실적인 삶에 도움될만한 유용한 내용들이나, 사회 내에서의 소통에 중점을 두고 있다고 볼 수 있다. 이는 현재 대한민국 사회의 웰빙열풍에 이어 힐링으로 이어지는 '사회적 치유'에 있어서의 트렌드를 충실히 따르고 있다고 볼 수 있다.

3. 관련링크

분류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