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년

1. 少年
2. 중국의 유명 격투게이머
3. 한국 최초의 잡지
5. 소년법에서 형사상 특례를 적용받는 객체
6. 일본어에서 상대방을 비하하는 말

1. 少年

보통의 경우에는 유년기 다음시기를 뜻한다. 소년의 정확한 기준은 없으나 보통 10대시기, 만18세 까지를 말한다. 근대까지만 하더라도 남자, 여자 막론하고 모든 어린아이들을 뜻하는 것이었기 때문에(한자를 뜯어서 생각해보라!) 소년소녀란 표현은 조금 뒷날에 나온 표현이다.[1] 즉, 어린이에 대응되는 말이라고 볼 수 있다. 많은 신문사들의 아동용 끼워팔기 신문이 "소년 00일보"인 이유도 이것. 소년병에 여성도 포함되는 바로 이것 때문이다.

옛날 글을 보면 서른 살도 '소년'이라고 호칭한 바가 있다.[2]

2. 중국의 유명 격투게이머

샤오하이 항목 참고.

3. 한국 최초의 잡지

1908년, 최남선이 발간한 한국 최초의 잡지.

잡지의 날은 이 잡지의 발행일인 11월 1일에서 유래했다.

<소년> 은 최남선의 주도 하에 1908년 11월부터 1911년 5월까지 통권 23호를 발행하였으며 역사, 지리, 어문학, 자연과학 등 다방면에 거친 근대적 지식을 전파함으로써 계몽에 기여했다. 근대 한국어 문체 선택을 둘러싼 논쟁을 일단락 짓고 한국어 통사구조를 충실하게 따르는 글쓰기를 견지했다. 또한 처음부터 '소년과 그 학부형' 을 타겟팅하였다는 점에서 다른 신문이나 문학지와는 근본적인 차이를 두었으며 본격적으로 이들의 소비 욕망에 부응하는 편집 체제를 유지했다. <거인국표류기>, <로빈손무인절도표류기> 등 소년을 겨냥한 작품을 꾸준히 번역하였으며 소년의 계몽에 중점을 두었다.

<소년> 은 유길준이광수국한문혼용체론을 창조적으로 발전시켜서 갑오개혁 이후에도 자리잡지 못하고 있던 우리글을 만들어 냈다. 한국어 구어체에 기반해 다양한 번역체들을 수입하여 문체 확립에 혁혁한 공을 세웠다. 소설에서 지문과 대화 내용을 구분하였으며 서구에서 띄어쓰기와 문장 부호를 본격적으로 수입하였다. <해에게서 소년에게>에서 의성어와 의태어를 순한글로 표현한 것 또한 혁명적이라고 할 수 있다.

번역에는 주로 코드 스위칭의 방법이 이용되었다. 일본어의 한자어 부분은 그대로 유지하고 한자어 부분들을 이어주는 조사 역할을 했던 가나 부분만 한국어의 조사로 적당히 고치는 것이었다. 이는 이미 자리잡혀 있던 일본어 문체와 일역본들을 활용하여 한글을 양적, 질적으로 풍성하게 하는 전략이었다고 할 수 있다.

최남선톨스토이 문학에 주목하였다. 이는 슬라브 민족의 침통하고 신비적인 성격, 국가를 진동시키는 반항의 소리로서의 톨스토이 문학에 감명받았기 때문이다. 그의 종교적이고 평화주의적인 사상도 번역 작품의 선택에 영향을 주었다. 1909년 7월호에 실린 <현시대대도사 톨스토이선생의 교시>에서 최남선은 톨스토이를 '현시대 최대의 위인'이자 '그리스도 이후의 최대 인격'이라고 상찬하면서 '대강 그의 행사를 아는 사람은 다 숭고하고 장엄한 입으로 말하기도 어렵고 붓으로 그리기도 어려운 특별한 감동이 일어나지 않은 이 없다'고 말한다. 1910년 12월에 간행된 '톨쓰토이선생하세기념' 특집호에서는 톨스토이를 기리면서 부활을 비롯한 명저를 조선어로 번역하지 못했다는 아쉬움과 함께 기존에 번역하였던 <사랑의 승전>, <조손삼대>, <어룬과 아해> 에 추가하여 <한 사람이 얼마나 땅이 잇서야 하나>, <차관>, <너의 니웃> 을 소개했다. 새로 소개된 번역들은 길이와 내용에서 볼 때 본격적인 단편 번역이라 할 수 있다.

이광수는 이렇게 확립된 문체를 통해 <헌신자> 를 창작함으로써 본격적인 우리 근대 문학의 문을 열었다.

출처 : 정선태, 「번역과 근대 소설 문체의 발견 - 잡지 『소년』을 중심으로」, 『대동문화연구』, 48, 2004, 73-97.

4. 윤동주

다른 시와는 다르게 문단체로 붙여쓴 작품으로, 윤동주의 다른 작품과는 다르게 잘 알려지지 않은 편이라 이색적으로 느껴지는 작품 중 하나. 투명하고 아름다운 언어로 쓸쓸하지만 원숙한 노스탤지어적인 분위기를 잘 표현한 작품.

제목 : 소년

지은이 : 윤동주

여기저기서 단풍잎 같은 슬픈 가을이 뚝뚝 떨어진다.

단풍잎 떨어져 나온 자리마다 봄을 마련해 놓고

나뭇가지 위에 하늘이 펼쳐 있다.

가만히 하늘을 들여다보려면 눈썹에 파란 물감이 든다.

두 손으로 따듯한 볼을 씻어 보면

손바닥에도 파란 물감이 묻어난다.

다시 손바닥을 들여다본다.

소금에는 맑은 강물이 흐르고, 맑은 강물이 흐르고,

강물 속에는 사랑처럼 슬픈 얼굴 -- 아름다운 순이의 얼굴이 어린다.

소년은 황홀히 눈을 감아 본다.

그래도 맑은 강물은 흘러 사랑처럼 슬픈 얼굴 -- 아름다운 순이의 얼굴은 어린다.

5. 소년법에서 형사상 특례를 적용받는 객체

대한민국에서의 소년법은 미성년자가 연루된 형사사건을 다루기 위한 특별법인데, 소년법의 적용을 받는 '소년'은 일반적인 의미와 조금 다르게 만14세 이상, 만19세 이하의 남녀 미성년자로 정의되어 있다.

이 범위에 해당하는 사람들이 범죄를 저지르면 성인 범죄자보다 다소 관대한 처벌을 받는다. 예를 들면 사형, 무기징역에 해당하는 범죄를 저질러도 징역 15년 이상을 선고받을 수 없다.

한편 만 14세 미만의 미성년자는 소년이 아니라 '형사미성년자'로 분류되어 어떠한 범죄를 저질러도 처벌을 받지 않는다. 따라서 형사법상에서 '소년'은 어린이와 어른 사이에 끼어 있는 개념으로 이해하면 된다.

6. 일본어에서 상대방을 비하하는 말

한자로 한국어와 같이 少年이라고 쓰고, '쇼넨'으로 읽는다. 일본에서는 애송이, 풋내기 비슷한 의미로 사용되는데, 한국어에서의 중립적인 뉘앙스와 매우 큰 차이가 있다. 한자표기 그대로 직역하면 번역상 상당한 문제가 생기는 예.


  1. [1] 때문에 '소년기'는 그냥 어린애들 시절을 이르는 말로 쓰인다.
  2. [2] 16세 이하를 소년, 32세 이하를 청년이라고 불렀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