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무

1. 개요
2. 선거구 조정 역사
3. 역대 국회의원 명단
4. 역대 선거 결과

1. 개요

남수원 및 화성 생활권에 속하는 선거구[1]이며 현재 국회의원은 더불어민주당 소속의 김진표이다.

지역별 성향의 편차가 다소 큰 선거구이다. 수원 원도심+노년층 거주지역에 군부대를 낀 세류동은 보수에 가까운데 비해 비교적 2000년대 중후반에 들어선 신축 아파트 비중이 높고 젊은 유권자가 다수인 망포1동, 망포2동(신영통), 영통2동, 영통3동, 곡선동은 민주당 강세 지역이다. 따라서 스윙 보터인 권선1동, 권선2동의 표심이 선거 판세를 좌우하는 편.[2]

  • 관할 구역 : 영통구 영통2동, 영통3동, 망포1동, 망포2동 + 권선구 세류1동, 세류2동, 세류3동, 권선1동, 권선2동, 곡선동

2. 선거구 조정 역사

  • 제20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권선구 세류1동, 세류2동, 세류3동, 권선1동, 권선2동, 곡선동 / 영통구 영통2동, 태장동으로 선거구가 신설되었다.
  •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기존 수원시 정 선거구에 있었던 영통구 영통1동 중 영통3동[3]으로 개편된 지역이 추가되었다. 또한, 태장동이 망포1동, 망포2동으로 분동되었다.

3. 역대 국회의원 명단

대수

의원명

정당

임기

20대, 21대

김진표

더불어민주당

2016년 5월 30일 ~

4. 역대 선거 결과

4.1. 제20대 국회의원 선거

경기도 수원시 무(戊)

기호

후보명

정당

득표수

득표율

순위

당선여부

1

정미경

새누리당

43,693

36.01%

2위

2

김진표

더불어민주당

62,408

51.48%

1위

당선

3

김용석

국민의당

13,508

11.14%

3위

5

김식

민중연합당

1,616

1.33%

4위

선거인수

207,928

투표수

122,337

무효표수

1,112

투표율

58.84%

관할구역: 수원시 권선구(세류1동·세류2동·세류3동·권선1동·권선2동·곡선동), 영통구(영통2동·태장동)

새누리당에서는 권선구에서 재선을 한 현역 정미경 의원을 투입했다. 기존에는 서둔동을 제외한 권선구 전 지역이 을 선거구였으나 권선구 자체가 동서로 분할되면서 보수 성향인 세류동이 포함된 무 선거구를 선택, 무난하게 단수공천을 획득했다.

한편 더불어민주당에서는 부총리, 3선의원 출신의 중진인 김진표 전 경기도지사 후보를 공천했다.[4] 영통구에서 내리 3선을 차지하며 인지도와 지지도가 상당했던 탓에 딱히 다른 최선의 카드도 없었다. 다만 김진표에게도 그렇게 유리하진 않았는데, 김진표의 원 지역구는 영통구, 즉 수원시 정에 해당되는데, 수원시 무 선거구 중 영통구 지역은 영통2동과 태장동밖에 없었다.

이렇게 양당에서 낼 수 있는 최선의 카드를 선택하면서 수원시 선거 판도를 좌우할 빅매치 지역으로 꼽혔는데 결과는 2만 표에 가까운 차이로 김진표 후보의 낙승이었다.

세부적으로 보면 원도심인 세류 2,3동에서는 합계 1,700여 표차로 정미경 후보가 이겼으나, 세류1동과 권선1,2동에서 합계 2,700여 표 차이로 패했다.[5]그러한 상황에서 인구가 많고 과거 김진표 후보의 지역구였던 영통2동과 태장동에서 무려 각각 7,000여 표 & 5,500여 표를 김진표 후보가 앞서면서 예상보다 더 큰 격차로 압승했다.[6]

4.2.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수원시 무
영통구 영통2동, 영통3동, 망포1동, 망포2동
권선구 세류1동, 세류2동, 세류3동, 권선1동, 권선2동, 곡선동

<rowcolor=#373A3C,#DDDDDD>기호

이름

득표수

순위

<rowcolor=#373A3C,#DDDDDD>정당

득표율

비고

1

김진표(金振杓)

82,002

1

더불어민주당

55.21%

당선

2

박재순(朴宰諄)

56,793

2

미래통합당

38.24%

6

이병진(李炳陣)

8,653

3

정의당

5.82%

7

장용훈(張龍勳)

1,057

4

국가혁명배당금당

0.71%

<rowcolor=#373A3C,#DDDDDD>

선거인 수

229,748

투표율
65.4%

<rowcolor=#373A3C,#DDDDDD>투표 수

150,216

<rowcolor=#373A3C,#DDDDDD>무효표 수

1,711

여당 더불어민주당에서는 지역구 현역이자 당내 중진 김진표 의원과 임진 전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장이 공천 신청을 했지만, 김진표 의원이 단수 공천되었다. 3월 18일, 예비후보로 등록했다.

제1야당 미래통합당에서는 수원시 무 당협위원장 출신인 정미경 전 의원이 여기가 아닌 자신의 원 지역구 수원시 을에 예비후보로 등록함에 따라, 지역 인사인 박재순 전 도의원이 예비후보로 등록했다.

정의당에서는 이병진 정의당 수원시위원장[7]이 후보로 등록했다.

개표 결과 무난하게 더불어민주당 김진표 후보가 16.97%p 차이로 미래통합당 박재순 후보를 누르고 5선 고지에 올랐다.[8] 대전 서구 갑에서 6선 고지에 오른 민주당 박병석 의원과 함께 21대 국회 국회의장 후보로 거론되고 있다.# 그 외에도 지난 총선에 이어 민주당이 수원시 지역구 5개를 모두 석권하면서 겹경사를 누렸다.


  1. [1] 다만 화성 생활권에 속하는 동 중 영통1동은 수원시 정 관할이다.
  2. [2] 다만 권선2동은 신축 아파트 비중이 증가하면서 민주당 우세 지역으로 변모하는 추세.
  3. [3] 영통3동은 기존 영통1동과 영통2동, 분동 전 태장동의 일부 지역을 떼서 만들어진 지역이다.
  4. [4] 김진표의 직전 지역구는 수원시 정이었는데, 경기도지사 출마 이후 같은 당 박광온 의원이 수성했기 때문에 돌아갈 명분이 없었다. 이런 상황에 마침 신설 지역구가 생겨 도의상 수원 정을 박광온에게 양보하고 신설 수원 무로 가게 된 것.
  5. [5] 특히 권선2동에서 1,700표 정도 차이가 났다
  6. [6] 게다가 김진표 후보는 인근의 민주당 열세지역인 수원시 병 선거구에 출마한 자신의 보좌관 출신 김영진 후보, 자신의 예전 지역구인 수원시 정에 출마한 박광온 후보, 수원시 을에 재도전한 백혜련 후보의 선거운동까지 지원, 당선을 이끌어 내면서 수원시 5곳을 민주당이 스윕하는 데 큰 기여를 했다. 이젠 영통왕을 넘어 수원왕
  7. [7] 7회 지선 당시에는 수원시의원 후보로 출마했는데 지역구는 매탄1~4동이었다. 정작 이 지역은 국회의원 선거에는 수원시 정에 해당된다.
  8. [8] 지난 총선에서 패배했던 세류2, 3동을 포함한 전 지역에서 승리하였다. 특히 영통2동과 망포2동의 경우 60% 이상을 얻으며 표차를 벌렸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25.27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