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치제

청 황제

{{{#!folding [ 펼치기 · 접기 ]

← 역대 명 황제

← 역대 건주위 추장

역대 중화민국 국가원수→

관련직위역대 몽골제국 대칸

제1대

제2대

제3대

제4대

태조 천명제

태종 숭덕제

세조 순치제

성조 강희제

제5대

제6대

제7대

제8대

세종 옹정제

고종 건륭제

인종 가경제

선종 도광제

제9대

제10대

제11대

제12대

문종 함풍제

목종 동치제

덕종 광서제

공종 선통제

}}} ||

역대 몽골 제국 대칸

{{{#!folding [ 펼치기 · 접기 ]

관련직위역대 원 황제

관련직위역대 청 황제

제1대

임시

제2대

제3대

제4대

제5대

칭기즈 칸

툴루이

오고타이 칸

구유크 칸

몽케 칸

쿠빌라이 칸

제6대

제7대

제8대

제9대

제10대

제11대

테무르 울제이 칸

카이샨 퀼리그 칸

아유르바르와다 바얀투 칸

시디발라 게게엔 칸

예순 테무르 칸

라기바흐 칸

제12대

제13대

복위

제14대

제15대

제16대

투그테무르 자야아투 칸

쿠살라 후트그투 칸

자야야투 투그 칸

린칠반 칸

토곤 테무르 칸

아유르시리다르 칸

제17대

제18대

제19대

제20대

제21대

제22대

토구스 테무르 칸

조리그투 칸

엥크 칸

니구라스크치 칸

토요얀 칸

울루그 테무르 칸

제23대

제24대

제25대

제26대

제27대

제28대

울제이 테무르 칸

델베그 칸

에세크 칸

아자이 칸

타이손 칸

오케크트 칸

제29대

제30대

제31대

제32대

제33대

제34대

다이온타슨다이칸

오헤크트 칸

멀런 칸

만도르 칸

다얀 칸

바르스볼트 칸

제35대

제36대

제37대

제38대

제39대

제40대

알라크 칸

구덴 칸

자사그트 칸

체첸 칸

링단 칸

에제이 칸

제41대

제42대

제43대

제44대

제45대

제46대

복다 칸

아이비어 자사크 칸

엔크 암갈란 칸

나이랄트 토브 칸

텡게린 테트게센 칸

샤이시얄투 이루겔투 칸

제47대

제48대

제49대

제50대

제51대

제52대

터르 게렐트 칸

투기멜 엘베그트 칸

부린투 자사그치 칸

바다라울트 투르 칸

휴브트 요스 칸

복드 칸

황제가 대칸을 겸임

}}}||

청 제3대 황제
世祖 順治帝
세조 순치제

묘호

한자

세조(世祖)

만주어

ᡧᡳᡯᡠ

시호

한자

체천융운정통건극영예흠문현무대덕홍공지인순효장황제
(體天隆運定統建極英睿欽文顯武大德弘功至仁純孝章皇帝)

만주어

ᡝᠯᡩᡝᠮᠪᡠᡥᡝ ᡥᡡᠸᠠᠩᡩᡳ

한호

ᡳᠵᡳᠰᡥᡡᠨ ᡩᠠᠰᠠᠨ ᡥᠠᠨ[1]

칸호

ᠡᠶᠡᠷᠡᠷᠢ ᠵᠠᠰᠠᠭᠴᠢ ᠬᠠᠭᠠᠨ
Эеэр засагч хаан

섭정

섭정왕 도르곤 (성종) (1643년 ~ 1650년)

[[휘|{{{#fecd21 }}}]]

만주어

아이신 교로 풀린
ᠠᡳᠰᡳᠨ ᡤᡳᠣᡵᠣ ᡶᡠᠯᡳᠨ

중국어

아이신줴뤄 푸린(愛新覺羅 福臨/Àìxīnjuéluó Fúlín)

한국어

애신각라 복림

[[연호|{{{#fecd21 연호}}}]]

만주어

ᡳᠵᡳᠰᡥᡡᠨ ᡩᠠᠰᠠᠨ [2]

한자

순치(順治)

몽골어

Эеэр засагч

생몰 기간

음력

1638년 ~ 1661년 2월 5일 (24세)

재위 기간

음력

1643년 5월15일 ~ 1661년 2월 5일 (17년 120일)

1. 개요
2. 생애
3. 창작물에서
4. 대청세조장황제실록(大淸世祖章皇帝實錄)
4.1. 일부 모음

1. 개요

청나라의 제3대 황제. 청태종의 9번째 아들. 강희제의 아버지.

5살의 어린 나이에 즉위했기 때문에 치세 초기 7년 동안 숙부인 예친왕 도르곤이 섭정왕이 되어 청나라를 다스렸다. 순치제의 치적들의 대부분은 사실 황부섭정왕 도르곤에 의해 이루어졌고, 오늘날 교과서에 쓰여진 순치제의 업적도 모두 도르곤의 업적이었다. 오늘날 순치제는 중원을 통일하고 청나라를 중국 통일 왕조로 만든 황제로 서술되어 있지만, 이때 순치제는 6살에 불과했고, 숙부인 도르곤이 이 모든 업적을 이루었다. 도르곤은 순치제가 후세에 존재감을 남길 수 있게 해준 존재였으나, 어린 순치제는 도르곤을 매우 증오하여 도르곤이 죽은 후 그를 부관참시했다.[3]

2. 생애

1638년, 청태종 홍타이지의 9번째 아들로 태어났다. 모친은 효장문황후. 이름은 복림(福臨,푸린)이었다. 푸린이라는 이름은 모친인 효장문황후가 당시 거주하던 ‘영복궁’에서 태어났다는 뜻이다. 부황인 홍타이지는 당시 총애하던 해란주(효장문황후의 언니이자 푸린의 이모이기도 하다)의 아들이 요절해서 상심한 나머지 푸린의 이름을 대충 지은것.

1643년 부황인 청태종이 갑작스럽게 사망한 후 팔기 회의에서 어부지리로 황제로 선출되었다. 홍타이지 사망 당시 가장 유력한 계승자는 홍타이지의 이복동생인 예친왕 도르곤이었으며, 그다음으로 유력했던 이는 홍타이지의 장남인 숙친왕 아이신교로 호오거였다. 도르곤의 세력이 더 강했지만 도르곤을 반대하는 호오거의 세력을 완전히 제압할 정도까지는 아니었기 때문에[4] 결국 타협책으로 어린 복림을 황제에 앉히고 도르곤이 섭정왕에 올라 복림이 성년이 될 때까지 실권을 행사하는 것으로 절충되었다.[5][6]

여섯 살의 푸린(순치제)이 황제에 오르고, 예친왕 도르곤과 누르하치의 동생 아이신기오로 슈르하치(愛新覺羅 舒爾哈齊)의 6남인 아이신기오로 지르갈랑(愛新覺羅 濟爾哈郞)이 좌우 섭정왕이 되었다. 그러나 지르갈랑은 얼굴 마담에 지나지 않았고, 실권은 '황부섭정왕(皇父攝政王)'에 오른 도르곤이 거의 혼자서 다 행사했다.

순치제가 황제에 오른 이듬 해에 도르곤은 오삼계의 팀킬 행위로 갓 명을 멸망시킨 이자성을 공격하여 어부지리로 북경을 접수한다. 이어 도르곤은 청나라가 명의 정통성을 이어 받은 왕조라고 선포하고 전란으로 파괴된 베이징을 복원했다. 다음해 이자성은 쫓기던 중 살해당한다. 이로서 도르곤은 아버지 누르하치와 이복형 홍타이지도 이루지 못한 최대 숙원 사업인 중원 통일을 완수하였다.

도르곤은 1650년 죽기 전까지 사실상의 황제로서 청을 통치했다. 옥새도 도르곤이 가지고 있었을 정도. 순치제는 도르곤이 죽은 후에야 비로소 청나라를 통치할 수 있게 되었다. 그러나 도르곤이 사망한 후 친정을 하기 시작했을 때도 14세 밖에 안된 어린 나이였다.

관습에 따라 청나라 황제는 몽골 출신의 황후를 맞았는데[7] 순치제는 몽골 출신의 황후들을 그다지 좋아하지 않았다.[8] 심지어 첫 황후는 질투가 심한걸 트집을 잡아 폐출시키기까지 하였다. 대신 후궁들을 좋아했다. 황태자가 된 3황자 히오완예이의 생모 효강장황후 퉁기야씨도 순치제의 후궁이었고, 그중에서도 순치제가 가장 총애한 후궁은 현비 동고씨다.[9][10] 현비가 1660년(순치 17년)에 사망하자 이런 타입의 군주들이 종종 그렇듯 정치에 뜻을 잃었다. 이듬해인 1661년, 천연두에 걸려 건강이 악화되자 제위를 황태자 히오완예이(훗날의 강희제)에게 물려주고 붕어하였다. 23세의 젊은 나이였다.

청나라판 햄릿(?) 어머니인 효장문황후는 당시 청나라에서 종종 이루어지던 제도인 형사 취수제를 했다는 큰 떡밥이 있다.[11] 그러나 도르곤과 효장문황후가 혼인했는지는 확실치 않다. 아이신기오로 도르곤 참조. 순치제는 마음 고생이 여간 심하지 않았던 모양인지 삼촌이 죽자 존호를 추탈해버리고(실제로 도르곤이 기주로 있던 정백기 장수,측근들이 친형인 아지거를 섭정왕으로 만들려 했다가 순치제와 섭정왕 자리를 잃은 지르갈랑에게 걸려서 아지거는 자결했고 장수들은 숙청당했다.) 유골까지 훼손해버렸다. 덤으로 도르곤이 억지로 황후로 추존한 도르곤의 친모 아바하이를 도로 후궁으로 만들었다. 몽골 출신 황후를 싫어한 이유도 이런 어머니에 대한 충격 때문이었을 지도 모른다.

국정은 선정이었다. 친정 직후 황족 출신 왕의 6부 관리를 금지시키는 등으로 황권을 강화하였다.[12] 1659년 남명을 윈난성으로부터 미얀마로 내몰아 명나라의 잔존 세력을 대부분 평정하였다. 하지만 이 시기 변발과 만주 복식을 강요하고 시행하는 과정에서 각지에서 대학살을 일으켜 많은 한족들을 죽였다.영상 단, 난을 어느 정도 평정한 후 한족에 대한 융화 정책도 병용해서 중국 지배의 기초를 닦았다. 다만 한족 출신 공신인 오삼계 등의 3번 세력들의 세력은 무척 커져 강희제 때 삼번의 난이 일어나게 된다.

순치제는 독일 출신 예수회 선교사 아담 샬(Adam Schall)을 매우 총애했다. 아담 샬은 명나라 때부터 베이징에 파견된 가톨릭 선교사로, 소현세자가 베이징에 있을 때 만난 것으로도 유명한 인물. 역법에 능해[13] 도르곤 때부터 인정받았지만 순치제가 친정을 선포하면서 더욱 대박을 치게 된다. 임관 직후 통의대부, 태복시경, 태상시경에 임명되고 정 3품이 된다. 순치제는 심지어 삼궤구고의 예마저 종교를 감안하여 면제해준다. 몇 년 후에는 광록대부의 봉호를 받고, 조상 3대가 은전을 받는다. 1656 ~ 1657년까지는 순치제가 두 해 동안 24번이나 집에 직접 왕림하였다. 샬은 순치제에게 충고도 여러가지 하였는데, 궁궐 창고를 열어 백성들을 구휼하고, 황제 스스로 자신을 질책하고 회개하라고 충고하여 '섭정왕'이란 조롱 투의 기록까지 있다. 덕분에 예수회가 청나라를 조종하였다는 음모론이 나도는데 가장 큰 역할을 하였다.

야사에서는 현비가 죽었을때 신하들이 황후 추서에 반대하자 순치제는 슬픔을 이기지 못하고 제위를 물린 후 오대산으로 출가를 했고, 1669년(강희 8년), 1707년(강희 46년), 1712년(강희 51년), 심지어는 손자인 옹정제 초기까지 살고 입적하였다고는 한다. 이는 김용무협소설 녹정기라거나 얼웨허의 역사 소설 제왕 삼부곡 등에도 차용된 이야기인데, 물론 야사는 야사일 뿐, 믿지는 말자.

1661년(순치 18년)에 제위를 황태자인 3황자 히오완예이에게 물려주고 24세 때 천연두로 붕어하였다. 사후 청나라 황실의 능구 두 곳 중 하나인 청동릉의 효릉(孝陵)에 안장되었다. 야사에는 효릉 안에 순치제가 생전에 쓰던 신발 한 켤레와 부채 한 자루만 부장품으로 들어갔다고 알려졌고, 이 때문인지 1928년 쑨뎬잉이 청동릉에 난입해 강희제의 경릉(景陵), 건륭제의 유릉(裕陵), 함풍제의 정릉(定陵), 동치제의 혜릉(惠陵) 등 네 황제의 능을 도굴해 보물이 약탈당하고 유해가 훼손될 때도 무사할 수 있었다.

순치제의 치세 기간(1643년 ~ 1661년) 조선의 왕은 인조(仁祖, 1623년 ~ 1649년), 효종(孝宗, 1649년 ~ 1659년), 현종(顯宗, 1659년 ~ 1674년)이 재위했다.

3. 창작물에서

  • 녹정기 - 매우 안습하게 표현되었다. 지못미. 동비를 잃은 슬픔으로 인해 죽음을 가장하고 실제로는 출가한 상태였는데 강희제의 정적들이 이 사실을 알고 순치제를 잡아 인질로 쓰려고 했고 이로 인해 순치제는 쫒기는 몸이 되나 위소보의 재치로 간신히 살아난다. 이후 사실을 안 강희제가 순치제를 찾아 오지만 자신은 죽은 몸이라며 만나주지 않으려 했으나 이번에도 위소보가 대성통곡을 하며 분위기를 잡고 결국은 마음이 약해진 순치제가 강희제를 만나게 되었다. 여기서 순치제는 강희제의 정치를 칭찬하고 더이상 찾아오지 말 것과 함부로 세금을 올리지 말 것을 당부한다.
  • 강희제국(중국 드라마, 2001~2002) - 1화부터 등장한다. 중병에 걸린 동 귀비를 매우 총애하여 그와 함께 있느라 정사를 돌보지도 않고, 동 귀비가 황손을 낳는 것이 소원이라고 하자 악 귀비의 아들인 현엽을 악 귀비에게 통보하지도 않고 동 귀비의 양자로 만들려고 하며, 결국 동 귀비가 죽자 크게 상심하고는 측근인 행삼이라는 승려의 조언에 따라 옥좌를 버리고 승려가 되려고 한다. 이에 경악을 한 신하들과 어머니 황태후 보르지기트씨가 찾아와서 황제를 말리며 설득했으나 듣지 않았다. 그러자 황태후가 질책하자, 순치제는 황제가 될 몸이라는 이유로 태어나자마자 친어머니로부터 떨어져 그 젖을 먹지도 못하고 관리와 외척, 황손들의 권력 다툼에 이용되었으며, 친부의 원수인 아이신기오로 도르곤을 아버지로 모셔야 했다면서 더는 황위에 있고 싶지 않다며 인생과 옥좌에 대한 환멸을 토로한다. 그리고 오직 동 귀비만이 자신을 혈육으로 대하여 그와 함께 있을 때만 살아 있음을 느꼈다고도 말한다. 황태후는 모든게 행삼때문이라며 행삼의 스승을 시켜 그를 화형에 처하여 황제의 출가를 막으려 했지만, 끝내 순치제는 머리를 깎고 옥좌를 현엽에게 물려주며, 죽기 직전의 행삼으로부터 행치라는 법호를 받고 승려가 된다. 황태후는 속이 상했지만 자식의 뜻을 어찌못했고 결국 승낙하고 만다. 대신 이 사실이 세상에 알려져 황실이 웃음거리가 될 것을 염려하여, 신하들로 하여금 백성들이 순치제가 죽었다고 알도록 한다.
  • 신쥬신 건국사 -여기서도 실권없는 소년군주로 참 안습하게 묘사하는데 어머니뿐만 아니라 서로 연모하던 궁녀까지 도르곤에게 네토라레당한다. 지못미

4. 대청세조장황제실록(大淸世祖章皇帝實錄)

이곳에서 원본을 볼 수 있다.

4.1. 일부 모음

世祖體天隆運定統建極英睿欽文顯武大德
弘功至仁純孝章皇帝諱
太宗應天興國弘德彰武寬溫仁聖睿孝敬敏
昭定隆道顯功文皇帝第九子也

孝莊仁宣誠憲恭懿至德純徽翼天啟聖文皇
后於崇德戊寅正月三十日戌時誕
上於盛京
孝莊文皇后方娠時有紅光繞身衣裾間如有
龍盤旋狀女侍皆驚以為火近視之不見如
是者屢眾皆大異誕之前夕
孝莊文皇后夢一神人抱一子授之曰此統一
天下之主也
孝莊文皇后受置膝上其人忽不見既寤以語
太宗
太宗曰是異祥子孫大慶之兆也次日
上誕生視之頂中髮一縷聳然高起與別髮迥
異是日紅光照耀宮闈經久不散香氣瀰漫
數日
上生而神靈聰明英睿志量非常天日之表龍
鳳之姿儀範端凝見者懾服稍長穎敏軼倫
六齡即嗜觀書史嘗曰
父皇自幼讀書予亦欲讀書每披覽所及一目
輒數行下不由師授解悟旁通博於經籍以

太宗皇帝甚鍾愛而屬意焉且雄略夙成臨機
應務智深勇沉冲年踐阼定鼎燕京內而大
臣運籌外而武臣樹績莫不傾心用命迨乎
躬理萬幾兼綜條貫燭照靡遺廣羅俊乂酌定
章程採納群言執中乾斷廓清六宇懷保兆
民靖寇亂於崇朝致恬熙於中外禮明樂備
制度詳昭以啟萬年無疆歷服蓋
天之篤生聖人宏一統之業肇開創之模自古
以來實為希覯云


  1. [1] 이지스훤 다산 한(Ijishūn dasan han)
  2. [2] 이지스훤 다산
  3. [3] 말이야 그럴 듯하지만 순치제 입장에서 도르곤은 황제를 깔고 뭉갠 권신에 불과했다. 거기에 더해 도르곤은 순치제의 어머니 효장문황후와 사랑하는 사이였다는 소문까지 있었으니, 순치제가 도르곤을 증오했을 이유는 충분했다.
  4. [4] 원래 도르곤은 누르하치의 적자라 왕위 계승권만 따지면 형 홍타이지보다도 위였다. 하지만 누르하치의 아들들 중 홍타이지가 가장 세력이 크고 똘똘해서 도르곤이 감히 비벼댈 처지가 아니었기 때문에 2대 황제로 홍타이지가 되었던 것이다. 그리고 홍타이지 사후에는 실력과 세력을 키우긴 했지만 당연히 홍타이지 파벌이 반발하였다. 다만 호우거 또한 난폭했기 때문에 무투파 외에는 그리 인망이 있는 편은 아니었다.
  5. [5] 팔기회의에서 도르곤이 많은 지지를 받았으나, 홍타이지의 직속인 정황기와 양황기 혹은 상황기 출신들의 반발로(팔기 회의는 기주들이 대표권을 가지고 참가하는데, 두 황기의 기주는 홍타이지였으나 사망하였기에 직접적인 발언권이 없었다.) 인해 내전상황까지 갈 수 있었다. 이에 두 황기의 의견을 받아서 '홍타이지의 아들' 중에서 후계자를 선출하고, 동생인 도르곤과 친모의 가문이 한미한 호오거는 모두 배제하니, 정식으로 인정받은 5비빈의 소생 중에서 가장 나이가 많은 아들인 푸린이 황제로 결정되었다.
  6. [6] 원래대로라면 황실 최고 원로인 다이샨이 섭정을 맡아야 했지만, 나이가 많은 연고로 그의 추천을 받아서 도르곤과 누르하치의 조카 지르갈랑이 섭정이 되었다.
  7. [7] 청나라 초반 때 몽골칸위+동맹으로 후방 위험제거를 위해서 였으며 아버지인 홍타이지도 적모이자 고모할머니인 철철, 생모인 포목포태, 이모 해란주와 정략결혼했다. 보다 정확하게서술하자면 누르하치는 처음 자신의 주변 부족들과 혼인관계를 형성하며 세력을 키웠는데, 어느정도 자리를 잡게 되자 비교적 가까운 위치의 차하르부 몽골부족과 동맹관계를 구성하여야 했다. 이에 따라서 홍타이지의 정실 철철이 시집을 왔는데 그녀가 아들을 낳지 못하자, 자기 부족의 이익을 위하여서 조카 포목포태를 후궁으로 들였지만 포목포태도 아들을 낳지 못하자(이후 순치제를 낳긴 했지만), 홍타이지의 의지에 따라서 포목포태의 이복언니이자 기혼녀였던 해란주도 후궁으로 들어왔다. 참고로 홍타이지의 정실 복진으로 인정받은 5비들은 모두 몽골 출신인데, 철철과 해란주, 포목포태, 이외에 나목종과 파특마조는 차하르부 링단칸의 복진들로 몽골여성들이였다.
  8. [8] 황후들은 모두 어머니인 효장문황후의 조카(첫번째 황후)와 조카손녀(두번째 황후)였다.
  9. [9] 아래에 서술된 순치제가 총애한 아담 샬 역시 순치제가 현비 동고씨에 대해 열렬한 연애 감정을 품고 있었다고 증언했다.
  10. [10] 현비 동고씨를 얼마나 총애했으면 아직 젊고 자식도 없던 그녀를 황후 바로 밑의 지위이자 후궁 중에선 가장 존귀한 자리인 황귀비의 자리에 올릴 정도였다.
  11. [11] 효장문황후는 강희제 연간에 죽었는데, 스스로 태종과 묻히길 원치 않았다. 다음 대인 옹정제까지 결론이 나지 않다가 결국 베이링 묘역 밖에 묻힌 유일한 인물이 되었다. 형사 취수설이 사실이라면 고구려 고국천왕산상왕의 비 우씨와도 비슷하다.
  12. [12] 황권을 강화시키는 것과 동시에 제2의 도르곤을 막기 위해서였을지도.
  13. [13] 역법 뿐만 아니라 그의 뛰어난 화약 기술은 강희제가 삼번의 난에서 많이 써먹었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109.99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