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왈로

  Swallow의 사전적 의미에 대해서는 제비 문서를 참조하십시오.

  근성조에 대해서는 왱알앵알 문서를 참조하십시오.

테일로

스왈로

1. 개요
2. 대전
3. 여담

276 테일로

277 스왈로

이름

도감 번호

성비

타입

한국어

일본어

영어

테일로

スバメ

Taillow

전국 : 276
호연 : 025

수컷: 50%
암컷: 50%

노말
비행

스왈로

オオスバメ

Swellow

전국 : 277
호연 : 026

특성(5세대 PDW 특성은 *)

근성

상태이상[1]일 때 공격이 1.5배 증가한다.

*배짱

노말 타입 또는 격투 타입 공격을 고스트 타입 포켓몬에게 명중시킬 수 있다.

포켓몬

분류

신장

체중

알 그룹

276 테일로

아기제비 포켓몬

0.3m

2.3kg

비행

277 스왈로

제비 포켓몬

0.7m

19.8kg

진화

<v|1>레벨 22

276 테일로

277 스왈로

방어 상성(특성 미적용)

2배

1배

0.5배

0배

바위 얼음 전기

강철 격투 노말 독 드래곤 물 불꽃 비행 악 에스퍼 페어리

벌레 풀

고스트 땅

종족치

포켓몬

HP

공격

방어

특수공격

특수방어

스피드

합계

276 테일로

40

55

30

30

30

85

270

277 스왈로

60

85

60

75[2]

50

125

455

도감설명

276 테일로

루비

아무리 강한 상대라도 용감하게 맞선다. 져도 주저앉지 않는 근성을 지녔다.
배가 고프면 큰 소리로 울어버린다.

사파이어

보금자리를 막 떠난지라 밤이 되면 외로워서 울어버릴 때도 있다.
숲에 사는 개무소를 잡아 먹는다.

에메랄드

몸은 작지만 무척 용감하다.
큰 무장조와 호각으로 싸우나 배가 고프면 무기력해져 버린다.

파이어레드
리프그린

추운 계절은 벅차다. 따뜻한 토지를 찾아 하루에 300km 거리를 날아서 이동한다.

하트골드
소울실버

추운 계절이 되면 하루에 300km를 날아 이동한다. 개무소를 식량으로 한다.

4~5세대

강한 상대에게도 용감히 맞서는 근성의 소유자다. 따뜻한 토지를 찾아서 난다.

277 스왈로

루비

아득한 상공을 원을 그리듯이 날아다니고 먹이를 발견하면 급강하.
발톱으로 꽉 붙잡아 놓치지 않는다.

사파이어

윤기가 흐르는 날개의 손질은 게을리하지 않는다.
스왈로가 2마리 모이면 반드시 서로의 날개를 손질해 준다.

에메랄드

아득한 상공에서 급강하. 노린 먹이는 절대로 놓치지 않는다.
따뜻한 토지를 찾아서 이동한다.

파이어레드
리프그린

2개의 꼬리깃이 꼿꼿이 서 있으면 건강하다는 증거. 우아하게 넓은 하늘을 날아다닌다.

하트골드
소울실버

숲에 사는 먹이를 찾으면 상공에서 급하강해서 예리한 발톱으로 잡는다.

4~5세대

상공을 선회하면서 먹이를 찾으면 거꾸로 급강하하여 잡는다.

1. 개요

모티브는 보다시피 제비로 일본어 원판 이름은 제비를 뜻하는 츠바메의 변형인 스바메다.[3] 한국어판 이름 역시 제비를 뜻하는 스왈로(Swallow)가 되었다. 영판 이름은 스웰로(Swellow)로 솟아오름의 영단어 Swell을 합쳤다. 블랙/화이트의 도트상으로 보면 항상 머리를 높이 쳐들고 깃대를 꼿꼿이 세우고 있어 도도한 느낌을 주며, 항상 당당하게 상대를 쳐다보는 눈이 인상적이다.

2. 대전

스왈로가 다른 새들과 차별화되는 점은 특성이 '근성이라는 것인데, 상태이상에 걸리면 자속 객기의 위력이 210까지 치솟고, 특성인 근성 보정까지 합치면 무려 315나 되는 고위력기를 난사할 수 있다. 공격 풀보정 근성 객기의 위력은 무려 47250으로, 웬만한 포켓몬들을 2타 내로 정리할 수 있다. 스왈로와 같이 근성+객기 조합을 가진 링곰은 스왈로보다 훨씬 강력하고 내구도 좋지만 그만큼 매우 느려서 트릭룸에서만 제 힘을 발휘한다.

그래서 대부분의 스왈로는 맹독구슬/화염구슬을 달고 방어, 대타출동을 사용한다. 당연히 나머지는 객기브레이브버드가 들어가고 마지막 한 칸엔 전광석화, 죽기살기, 유턴 등이 들어간다. 제비반환은 한방 화력에 목숨을 거는 스왈로에겐 브레이브버드에게 훨씬 밀리고, 유턴을 이용한 적극적인 교체 플레이를 할 경우에는 맹독구슬 대미지를 포함하여 약간의 이득을 보지만 스텔스록이라는 걸출한 견제기가 버티고 있어서 조심해야한다.

6세대까지는 맹독의 도트 피해량(첫 턴에 전체 체력의 1/16, 그 다음턴은 2/16, 그 다음은 3/16, ...)이 화상의 도트 피해량(전체 체력의 1/8, 6세대까지)을 능가하려면 상태이상 발동 후 4턴이 지났어야 하는데, 애초에 스왈로는 유리내구+공격 상성이 좋지 않아 스윕도 힘든 포켓몬이라 4턴 이상 필드에 있는 경우가 거의 없으므로 맹독 피해량이 화상 피해량을 넘을 일이 별로 없었다. 하지만 7세대에서 화상의 도트 피해량이 전체 체력의 1/16로 바뀌었기 때문에 두 번째 턴부터 맹독 피해량이 화상 피해량을 능가하게 되어서 화염구슬을 장착하는 것이 이득이다.

더불어 물리 어태커에게 치명적인 도깨비불을 받아내면서 구슬 발동 턴을 아낄 수 있으며, 막이들의 맹독을 받아내면서 고스핏 객기를 날려댈 수 있기 때문에 딱히 리샘열매를 채용한 상태이상 대비원을 채용할 필요가 없다는 점도 플러스 요소다. 버섯포자, 수면가루를 사용하는 풀/벌레 타입 포켓몬들도 브레이브버드로 잡아먹으면 되니 상대 파티에 스왈로가 보인다면 상태이상 기술을 함부로 내기 어려워진다. 단 전기자석파를 받으면 행동에 제약이 걸리니 주의해야 한다.

하지만 아무리 특성과 기술의 시너지가 좋다 해도, 태생적인 종족값의 벽을 넘어갈 수는 없다. 스왈로의 종족값 합계는 455으로, 특공이 75라는 것을 감안해도 턱없이 낮은 수치다. 내구는 무보정 기준 가각 26300/23000으로 화력이 부족한 포켓몬이라도 손쉽게 일격에 쓰러뜨릴 수 있다. 약점을 찔린다면 막이들의 잠재파워 정도가 아닌 이상 살아남을 가능성은 0%다. 심지어 특공 투자를 하나도 안 한 크레세리아사이코키네시스에도 확정 2타로 쓰러진다. 더불어 근성 발동을 위한 맹독, 화상으로 인해 지속적으로 체력이 깎이고 브레이브버드의 반동 데미지, 스텔스록에 약한 점 등등으로 체력 관리가 매우 까다로운 것도 문제다. 이 말은 신속과 같은 선공기에게 상당히 약하다는 뜻이다. 따라서 망나뇽, 핫삼 등 강력한 선공기를 사용하는 포켓몬 앞에서는 기를 펴기 힘드니 이 둘은 최대한 조심해야 한다.

게다가 고집 성격을 택할 경우 최속 110족부터 스왈로를 추월할 수 있으니 명랑 성격을 택해야 하고, 실질 객기의 결정력은 43000 정도다. 그리고 85라는 공격은 3세대라면 몰라도 현 상황에서는 특성이나 아이템 등의 힘을 빌리지 않으면 쓸 수 없는 공격인데, 이는 전 세대의 강자였던 켄타로스, 아쿠스타만 봐도 명확하다.[4] 때문에 근성 발동을 위해 첫 턴에 거의 무조건 방어/대타출동을 사용해야 하는데, 여기서 상대가 스왈로의 움직임을 읽고 킬가르도같은 강철 타입 포켓몬으로 교체한다면 아무것도 못하고 기점을 내줘야 한다. 후술할 체력 관리 문제와 합쳐 사용자의 높은 실력이 요구된다. 대타출동을 채용하면 그나마 발악이라도 할 수 있긴 한데 상대가 그걸 기점으로 칼춤을 추기 시작하면 또 말린다.

또한 인파이트를 배우는 찌르호크나 엄청난힘, 스톤샤워를 배우는 워글정도를 제외한 대부분의 노말/비행 타입이 그렇듯이 기술폭이 매우 좁았지만, 7세대에 기사회생을 얻고 더 이상 기술폭이 좁다는 소리는 들을 일이 없게 됐다. 특히 기사회생은 대타로 자해하면서 안정적이게 최대위력을 꽂아 넣을 수 있어서 더욱 좋다.

단점은 전기 타입의 로토무볼트로스가 매우 자주 채용되며 다른 메이저 포켓몬들도 서브웨폰으로 10만볼트를 자주 채용한다.게다가 파이어로리자몽을 노리는 스텔스록을 포함한 바위 기술과 한카리아스, 메가보만다를 저격하는 얼음 기술에 전부 다 찔린다는 점도 조금 아쉽다. 카푸꼬꼬꼭의 경우는 스왈로보다도 더 빠르니 상대할 수도 없다.

5세대에서 새로 얻은 숨겨진 특성은 배짱으로, 고스트 포켓몬을 자속 노말 기술로 때릴 수 있게 되어서 기존의 비행 타입 포켓몬들과는 완전히 다른 방식으로 차별화가 가능해졌다. 죽기살기+전광석화를 고스트 포켓몬에게 먹일 수 있는 몇 안되는 포켓몬이다. 하지만 화력은 극복할 수가 없으니 주의해야 한다.

같은 이치로 진화 전인 테일로도 주목받고 있다. 테일로가 기합의띠를 달고 나와 배짱 특성+죽기살기전광석화를 웨폰으로 달면 상대 입장에선 혈압이 상승할 것이다. 물론 파훼하기는 쉽지만 대응할 방법이 없을 경우 공짜로 포켓몬 하나를 헌납해야 한다.

7세대에서는 특공 종족치가 75로 상향된 동시에 폭풍을 배운다. 단 현 상황에서 75라는 특공은 너무 낮아서 준보정+구애안경 폭음파의 위력이 겨우 40005이고, 약점을 찌르지 못한다. 위력도 페라페에게 밀려서, 속도가 빨라 먼저 쓸 수 있다는 장점은 있지만 허를 찌르는 정도 이상의 효율은 기대하기 어렵다. 그래도 열풍으로 강철 타입에게 최소한의 저항 정도는 할 수 있게 되었다는 점은 나름 상향점이라 할 수 있겠다.[5]

2.1. 포켓몬GO

이 포켓몬은 3세대 3차 업데이트로 인해 등장하게 되었다.

3. 여담

3세대에서는 상당한 약체였다. 브레이브버드가 없고 이판사판태클밖에 없었던 것도 한몫 하지만, 당시에는 화염구슬/맹독구슬이 없어서 근성 특성을 능동적으로 발휘할 길이 없었다. 도깨비불도 배우는 녀석이 별로 많지 않은 레어 기술이었기에 예측을 잘 해서 교체로 맹독을 대신 맞아주거나 할 수밖에 없었다. 사정이 이래서 그런지 3세대의 배틀프런티어에서는 스왈로가 미진화 포켓몬들과 함께 등장하는 급수가 낮은 포켓몬으로 설정되어 있을 정도였다. 당시 같은 타입의 경쟁자였던 두트리오깨비드릴조가 최고 레벨에서까지 계속 출현하도록 설정되어 있는 것을 보면 처지가 안타깝다. 그래도 저 둘보다 월등히 빠른 스피드와 상태이상에 대한 보험이 있다는 점 덕분에 실제로는 그런 취급까지 받을 정도는 아니었다. 두트리오까지는 그렇다쳐도 깨비드릴조와는 공격력이 그렇게 차이나지도 않았다.

6세대 신규 유전기는 매우 뜬금없는 폭음파가 생겼다. 특공이 50이라 안경을 착용하지 않으면 화력이 약하다. 사실 안경을 껴도 같은 조건의 다른 포켓몬에 비하면 많이 약하다.

6세대 XY버전의 주 무대인 칼로스 지방에서는 8번 도로 풀숲에서 무리 배틀로 나오는데 11번 도로에서나 등장하는 찌르버드 및 찌르꼬에 비해 빨리 나오지만 파오리구구, 화살꼬빈에 비해서는 늦게 나오는 편이다. 물론 스토리 초반 노말/비행 타입 포켓몬 치곤 약간 늦게 나오지만 학습장치라는 기적의 아이템 덕에 스토리 멤버로 충분히 활약할 수 있다.

오메가루비·알파사파이어에서는 과거 루비·사파이어, 에메랄드에 비해 출현율이 팍 떨어져 오랫동안 풀숲을 뒤져도 웬만하면 개무소 아니면 지그제구리인데다 심지어 버섯꼬나 게을로보다도 안 나온다. 다만 살금살금 걷기를 사용할 경우 초반에 나오는 테일로들 중 낮은 확률로 폭음파 또는 브레이브버드를 지닌 개체가 나올 때도 있다.

알파사파이어에서 도감 설명에 숲에 사는 개무소잡아먹는다. 라고 나와있다.

애니메이션에서는 한지우의 포켓몬으로도 영입되었다. 이 문서에 자세하게 설명되어 있다.

특성인 근성을 이용한 명확한 사용법 덕택에 근성조라는 별명이 붙었다.


  1. [1] 독, 맹독, 화상, 마비, 잠듦, 얼음. 이 중에서 얼음은 의미가 없긴 하지만 시스템적으로 적용은 받고 있다.
  2. [2] 6세대까지는 50
  3. [3] 스왈로의 원판 이름은 오오스바메. 즉, 큰 스바메
  4. [4] 평상시의 객기(근성X)는 결정력이 15750으로 6세대 기준 고집 메가캥카속이다보다 낮은 위력이다.
  5. [5] 강철 타입들은 대부분 특수 내구력이 높은 편이 아니기 때문에 특공 종족값 75로도 충분히 견제가 가능하다. 특공에 하락 보정이 있는 고집/명랑으로도 H252 보정의 핫삼, 너트령 등을 2타로 잡아낼 수 있으며, 특공 쪽에 노력치를 약간 투자해 준다면 H252D4 보정의 무장조도 2타로 잡아낼 수 있을 정도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