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필드(게임)

베데스다 게임 스튜디오 제작 게임

터미네이터 시리즈

엘더스크롤 시리즈

폴아웃 시리즈

스타필드

STARFIELD

개발

유통

플랫폼

미정

출시일

미정

장르

SF

엔진

크리에이션 엔진

심의
등급

ESRB

미정

PEGI

미정

CERO

미정

GRAC

미정

홈페이지

1. 개요
2. 트레일러
3. 발매 전 정보
4. 기타

1. 개요

엘더스크롤 시리즈폴아웃 시리즈로 유명한 베데스다 게임 스튜디오에서 새롭게 개발 중인 SF 게임. E3 2018 베데스다 쇼케이스에서 처음으로 공개 되었다.

2. 트레일러

스타필드 - 공식 티저 트레일러

우주를 배경으로 떠 있는 우주정거장[1]이 갑자기 순간이동하는 1분 정도 길이의 영상이 공개되었다. 음악 및 행성의 뒤로 나지막이 떠오르는 항성과 형형색색의 워프 묘사 등에서 2001 스페이스 오디세이오마주한 것으로 보인다. 행성이 보이기 전 카메라 초점 효과와 비슷한 장면이 나오며 왼쪽 아래에 흐릿한 동그란 아이콘과 CONSTE라는 단어가 보이는데 의미는 불명. constellation 같은 단어일 수도 있다.

3. 발매 전 정보

공식 트레일러 발표를 하기전 차세대용으로 제작중이라는 언급을 했고 여기서 차세대란 말은 하드웨어와 게임시스템적인 면 둘 다 의미를 한다고 했으므로 PS4엑스박스 원이 아닌 PS5나 차세대 엑스박스에 맞춰 개발될 것으로 보이며, 아무리 빨라도 2021년 이후에나 발매될 것으로 예상된다.

{{{#!folding 주요 내용 정리
  • 베데스다 스튜디오 개발 인력이 늘어나서 한번에 여러 프로젝트를 진행할 수 있게 되었다고 한다. 폴아웃 온라인의 아이디어가 구체화된 것은 폴아웃 4 개발 막바지였는데 폴아웃 4 출시와 동시에 베데스다의 메릴랜드 스튜디오는 폴아웃 4 DLC와 스타필드 개발에 매진하느라 여유가 없어서 배틀크라이 스튜디오(現 베데스다 오스틴 스튜디오)에게 폴아웃 76을 맡긴 것이라고 한다. 즉, 스타필드의 개발 시작일은 2015년 11월로 거슬러 올라간다.
  • 폴아웃 76에 참여하고 있는 베데스다 메릴랜드 스튜디오와 몬트리올 스튜디오의 일부 인력들은 폴아웃 76 출시와 동시에 스타필드 개발에만 투입될 것이라고 한다,
  • 토드 하워드에 따르면 스타필드는 아주 오래전부터 만들려 구상했던 게임이라고 한다. 만약 폴아웃 시리즈가 성공하지 못했다면 스타필드를 만들 계획이었다고 한다.[2]
  • 2013년 스타필드 상표 등록을 했다. 베데스다 스튜디오 측에서는 스타필드에 대해 말한적이 없는데도 인터넷에 루머가 금새 나오더라. 우리 팬들은 정말 똑똑하다. 우리가 할 말을 팬들이 이미 다 추리해냈다. 그렇다. 사람들이 추리한 것이 우리가 만드는 게임이다.[3]
  • 그래도 좀 더 스타필드에 대해 말하면, 아마 플레이가 매우 흥미진진할 것이다. 새 프랜차이즈라서 조금 당황스러울 수도 있겠고, 스타필드에 대해 궁금한 점도 많겠지만, 당장은 질문에 대답할 것이 없다.
  • 스타필드는 분명 큰 싱글플레이 게임일 것이고, 따라서 온라인 게임인 폴아웃 76과 적용되는 개발 기술이 다를 것이다.
}}}

토드 하워드가 "우리가 게임을 만드는 몇 가지 기본적인 방법들이 있고, 그 덕분에 우리가 효율적으로 작업을 할 수 있는데다 우린 그 방법이 가장 잘 먹힌다고 보기 때문에 계속 그대로 갈 것이다." 라고 언급한데서 크리에이션 엔진을 쓸 것이라고 추측되기도 한다. 또한 엘더스크롤 6이 왜 이렇게 늦게 나오냐는 질문을 받았을때는 필요한 기술이 아직 준비되지 않았기때문(we still don’t have that kind of technology in gaming)이라고 답변하였다. 따라서 스타필드에서는 엘더스크롤6에 대비한, 눈에 띄는 기술적 진보가 있을것이라고 예상된다.

2019년 E3에서 토드 하워드엘론 머스크[4]와의 대담 과정에서 스타필드 관련 일부 정보를 언급하였고 이 과정에서 우주선과 우주여행 컨텐츠가 있음[5]을 언급하였다.

  • 영화계의 스타워즈, 스타트랙처럼 오랫동안 사랑받는 SF프랜차이즈를 게임계에서도 구축하는 것이 목표다.
  • 게임 배경은 머나먼 미래.
  • 게임다운 게임을 추구하지만 어느 정도의 진정성(authenticity) 역시 추구한다. 예를 들어 우주여행을 위한 우주선의 연료에 대한 토론을 한 끝에 헬륨-3를 연료로 채택하였다. 그 외에도 우주공간에서의 물리법칙이나 중력에 대해서도 연구하였다.
  • 그럼에도 불구하고 커벌 스페이스 프로그램같은(토드 하워드 본인 역시 이를 매우 훌륭한 게임으로 생각하지만) 기술적 시뮬레이션으로 게이머에게 고통을 주고싶지는 않다.
  • 스타필드에서의 우주여행은 실제 역사상 1940년대의 비행처럼 위험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많은 이들이 우주여행을 하고 있다.

4. 기타

  • 본래 스타필드는 2013년에 게임 이름으로 베데스다가 등록한 것이 알려지면서 그 존재가 처음으로 알려졌다. 폴아웃 시리즈 라이센스를 따지 못했더라면 대신 만들었을 정도로 상당히 오래 전부터 구상되어오던 게임이라고 한다. 이후 엘더스크롤 6가 언제 나오냐는 기자들의 질문에 베데스다 측이 AAA급 신작 2개를 개발하며 관련 기술을 축적한 뒤에 엘더스크롤 6를 내놓을 것이라고 발언하면서[6]본격적으로 개발 중임이 알려졌다. 이후 추가 정보에서 이 신작은 기존 엘더스크롤 시리즈나 폴아웃 시리즈에 속하는 게임이 아니며, 베데스다 게임 스튜디오에서 25년만에 만드는 신규 IP 게임이 될 것이라고 알려졌다. 이후 이 신작의 프로젝트 명이 스타필드이며, 오픈월드이고, 미래 우주 배경의 SF물 또는 스페이스 오페라물이 될 것이라고 알려졌다.
  • 베데스다 게임 스튜디오가 25년만에 새로 내놓은 게임 프랜차이즈이다. 또한 베데스다 게임 스튜디오가 처음으로 자체 개발 애니메이션 툴을 사용하는 첫 번째 게임이기도 하다.

  1. [1] LO-868이라는 글자가 새겨져있고 도킹 스테이션과 내부 공간이 있음이 확인된다.
  2. [2] 폴아웃 3 개발이 확정되기 전 베데스다가 원래 가지고 있던 게임 판권 중 스타트렉 시리즈가 있었고 실제로 당시 베데스다 차기작 예상 중 스타트렉이 있었던 점을 고려하면 스타필드 역시 스타트렉처럼 긍정적인 세계관과 탐험이 중시된 게임으로 등장할 확률이 크다.
  3. [3] 우주 배경의 SF 오픈월드라는 추측이 사실이라는 뜻으로 보인다.
  4. [4] 이 자리에서 엘론 머스크는 본인이 폴아웃 4의 팬이라는 점을 언급하였다. 사실 엘론 머스크의 회사인 테슬라는 인터넷 마케팅과정에서 엘더스크롤 5: 스카이림을 써먹은 적이 있다
  5. [5] 다만 우주선을 직접 조종할 수 있는지 아니면 다수의 SF RPG처럼 워프같은 형태의 빠른 이동으로 구현할지는 언급하지 않았다.
  6. [6] 이 발언으로 추측해 본다면 엘더스크롤 6 역시 8세대 게임기로 출시되지는 않을 것이란 것과 스타필드에서 보여질 퀄리티가 그대로 엘더스크롤 6로도 옮겨질 것이란 것을 짐작할 수 있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48.89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