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그파 게바트

Agfa-Gevaert N.V.

1. 개요

아그파, 아그파 헬스케어[1]

1. 개요

이미지와 관련한 아날로그, 디지털 제품과 시스템을 개발하고 제조하고 배포하는 유럽의 다국적 기업이다.

아그파 게바트는 1867년 독일베를린에 세워진 약품사인 아그파와 1894년 벨기에안트베르펀에 세운 인화지 메이커 게바트 사진 제조사가 2차 세계대전 후인 1964년 사업을 통합하면서 탄생하였다. 본사는 벨기에에 위치해 있다.

참고로 아그파를 설립한 사람은 다름아닌 멘델스존의 둘째 아들인 파울 멘델스존(1841~1880)이다. 그가 요절하고 조카인 프란츠 오펜하임(1852~1929)이 회사를 이끌었다.

1981년부터 1999년까지 독일의 종합 화학 약품 메이커인 바이엘(Bayer)사의 자회사였다. 여기에 자기 테이프나 복사기, 스캐너를 비롯하여 다양한 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2004년 필름으로 유명한 이미지 부서가 '아그파 포토'로 독립하였으나 1년도 못 가서 2005년 파산하였다. 아그파 포토의 파산을 과거 아날로그 필름 방식에서 완전히 디지털 방식으로 시대 흐름이 넘어간 기점으로 삼는 경우가 많다.

과거 후지필름, 코닥과 함께 세계 3대 필름 업체로 불렸다. 그리고 코닥도 파산 보호를 신청했다

한편, 아그파는 2차 세계대전전범기업이게파르벤에 참여한 흑역사가 있다...설립자인 파울 멘델스존이 유태인이라는 걸 생각하면 참 아이러니하다.

특히, 아그파 필름은 초창기 대한민국에서 삼성그룹인 제일합섬을 통해 수입되었다.

2018년 하순에는 후지필름 OEM으로 판매하던 아그파 비스타 시리즈를 몽땅 단종시켰다.

한때 VHS 테이프를 제조한 적이 있다. 1990년도 경에 BASF에 매각했다.


  1. [1] 의약품이나 의약외품 혹은 의료기기 생산 업체가 아니라 의료용 솔루션 제공업체이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15.79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