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형 인간

1. 아침에 특화된 인간
1.1. 노력드립으로의 오용
1.2. 사례
2.1. 곡명
2.2. 가사

1. 아침에 특화된 인간

"하~~~암… 난 아침형 인간이 아니야."

- 임프 소환사, 하스스톤 中.

일찍 일어나는 새가 벌레를 잡는다.

- 윌리엄 캠던

일본의사 사이쇼 히로시(税所弘)가 1993년 저술한 자기계발서에 등장하는 용어. 이 책이 한국에 소개된 이후 2003년 무렵에는 한국에서도 선풍적인 주목을 받으며 '아침형 인간'이라는 용어가 유행어가 되었다.

아주 간략하게 말하면 제목이 곧 내용인 책이다.[1] 아침부터 일찍 일어나 하루를 능동적이고 활력 있게 살아가라는 주장을 담고 있다. 참고로 아침이라면서 책에서 기상 시간으로 제시하고 있는 시각은 새벽 5시. 책 쓴 사람이 대학생완전히 무너진 생활을 하다 아침형 인간이 되어 다시 태어난 경험담 이야기다.

아무도 방해하지 않는 고요한 아침시간에 명상, 하루계획, 간단한 운동, 꿈꾸는 미래, 목표상기 등과 같은 것을 하여 성공적이고 건설적인 삶을 살자는 걸 말한다. 단순한 기상만 한다고 다 성공하는것은 아니라는건 이미 수도 없이 증명되왔다. 단지, 이른 아침시간, 새벽시간이 누구의 방해도 없고, 체력적으로나 정신적으로 가장 최대치로 회복된 상태기도 하고, 하루의 시작 전이기도 때문에 이 시간에 하자는 것일 뿐이다.

그렇다면 이러한 성공적이고 건설적인 삶을 위한 준비활동이 다른 형태의 사람들은 할 수 없는 것인가? 아니다. 저녁형 인간은 잠자기 직전에 할 뿐이다. 그러므로 시간에 요점을 두지 말고, 준비활동에 중심을 맞춰야 아침형 인간의 본질을 파악할 수 있다.

하루 벌어 하루 먹고 사는 사람들은 다 그 때 일어나고, 샐러리맨이나 전문직 종사자 가운데 바쁜 사람들도 다 그 때 일어난다. 시장에서 청과물이나 육류와 어류를 취급하는 사람들은 대부분 새벽 3~4시에 일어나서 생활한다. 이유는 새벽 5시에 도매 시장으로 물건이 와서 경매를 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농업인들 역시 뙤약볕이 내리쬐는 오후를 피해 새벽 시간에 일을 시작하는 게 보통이다. 그리고 증권가 사람들 중에 시간대가 다른 외국 증시를 전문으로 하는 사람들 중에는 새벽 1시에 일을 시작해서 점심에 잠드는 사람들도 많다.

한창 유행할 때 개신교 서점에도 많이 비치된 책이다. 건전한(?) 베스트셀러들은 개신교 서점에서도 간혹 비치하긴 하지만, 아마 새벽기도 시간(이르면 새벽 4시, 보통 5시에 시작)과 일치해서인 이유도 있는 듯. 한편 이슬람교도들은 새벽기도 때문에 아침형 인간이 되는 게 유리하다.

1.1. 노력드립으로의 오용

무조건 아침에 일찍 일어나기만 하면 초자연적인 힘이 작용해서 저절로 잘 살 게 될 것 같이 사람들을 현혹하는 데 쓰이기도 한다. 수험생들이 밤에 일찍 잠들려고 한다고 핀잔을 주는 정반대의 노력드립도 있다. 하루에 4시간만 자면 된다는 나폴레옹 수면법이나 4당 5락 같은 종류의 노력드립도 있었다. 아침형 인간의 대표주자인 군대만 봐도 100% 믿으면 곤란하다는 것을 알게 된다.

그 뒤로 '아침형 인간 되지 마라'는 책자들까지 나온다. 비빔툰으로 알려진 만화가 홍승우는, 무리하게 아침형 인간이 되려고 하다가 건강 해치는 만화를 그리기도 했다. 또 역 두문자어로 "무래도 대 속이 더 좋지~형 인간"이라는 말도 만들어 냈다. 무래도 대 밖은 위험해~형 인간

잠에 대해 연구하는 신경과학자 러셀 포스터(R.Foster)는 자신의 TED 강연에서 아침형 인간에 대하여 다음과 같이 대차게 까버렸다.(...)

"일찍 자고 일찍 일어나면 더 건강해지고 더 부유해진다? 이건 정말 다양한 수준에서 문제가 많습니다. 그런 사람들이 더 잘살게 된다거나 사회경제적 지위가 올라간다는 그 어떤 근거도 없습니다. 아침형 인간과 저녁형 인간 사이에는 정말 아무런 차이도 존재하지 않습니다! 제가 알기로, 둘 사이의 유일한 차이점이라면, 아침형 인간이 다른 사람들보다 훨씬 우쭐거린다는 것뿐입니다."

과학적으로는 평소에 늦게 자는 사람들이 무리해서 일찍 자고 일찍 일어나는 것은 체질상으로 무리라고 한다. 인간의 수면 패턴은 저녁형 인간인 올빼미형과 아침형 인간인 종달새형으로 나뉘는데, 이러한 차이는 연령에 따른 세로토닌 분비량의 변화에서 기인한다. Roesenberg의 연구에 따르면 흔히 청소년에는 대개가 올빼미형이지만 나이가 들수록(20세 이후로 서서히) 종달새형으로 변해간다고 한다. 그 결과 대부분의 노인들은 일찍 잠들고 일찍 일어나게 된다. 결국, 우리는 원치 않아도 서서히 아침형 인간이 되는 것이다. 사실 적절한 수면 시간을 유지하여 하루를 알차게 보내는 것이 중요한 것이지, 일어나는 시간에 연연하는 것은 본말이 전도된 것이다.

한편 문화심리학자 김정운 역시 아침형 인간은 개발도상국적 사고라고 비판하면서, 우리나라는 아직도 "어떻게" 먹을까의 문제가 아닌 "무엇을" 먹을까의 문제에만 골몰하고 있다고 주장하며, 창의력 없이 근면성실하기만 한 "얼리버드" 들은 21세기의 가장 불쌍한 사람이라고 하기도 했다. #

저녁형 인간을 억지로 아침 일찍 깨우거나 아침형 인간을 억지로 저녁 늦게까지 재우지 않는 것은 학습이나 정신노동에 있어서는 생산성을 늘리는 것이 아니라 오히려 더 떨어뜨리는 행동이다. 불면증과 수면부족으로 인한 만성 피로가 오기 때문이다. 장기적으로 수면이 부족하면 대장암에 걸릴 확률이 올라간다.

1.2. 사례

2. DJMAX 시리즈수록곡

DJMAX 시리즈 수록곡

최초 수록 버전

DJMAX 온라인

영문제목

Every Morning

장르

80's 8bit

BPM

150

작곡

ND Lee

작사

pd han

보컬

Miya

비주얼

D-myo(온라인)
Young-in / ENTIA J(DMTQ)

DJMAX RESPECT에서 리마스터된 BGA. (최초 수록 이후 캐릭터 일러스트 및 알람시계 등 BGA가 몇번 수정되었다.)

DJMAX TECHNIKA Q에서 사용하는 BGA.

DJMAX 온라인의 수록곡. 클로즈드 베타 테스트 시절부터 공개되었던 곡이다. 산뜻한 분위기의 노래와 BGA, 그에 걸맞는 중저난이도의 패턴으로 라이트 유저들 사이에서 높은 인기를 누렸던 곡이다.

PSP로 이식되었을 때도 초보자가 하기 무난한 곡으로 뽑혔었지만, 5키 모드만큼은 충격적인 낚시 패턴을 선보였다. 패턴은 다음과 같다.

  1. PSP DJMAX 5B의 특성상 가운데는 버튼 2개로 이중인식이 된다.
  2. 아침형 인간은 가운데 롱 노트가 나온다.
  3. 롱 노트를 누르는 도중(오른쪽 키나 □키 사용 중)에 왼쪽 버튼이나 ○버튼을 요구한다.
  4. □ 버튼으로 누르는게 익숙한 사람은 곧이어 나오는 ○ 버튼에서 하다가 MISS. 이번엔 안 낚여야지 하고 오른쪽 버튼 눌렀는데 왼쪽 버튼 나와서 하고 MISS.페이크다 이 X신들아

첫판의 충격을 잊지 못한 유저들은 여러번의 시도로 노트가 나오는 순서를 외우게 되었다. 결국은 롱 노트 순서만 알면 무난하게 ALL COMBO 할 수 있는 곡이 되었지만, 첫판부터 ALL COMBO!를 추구하는 매니아 성향이 강한 유저들은 절대 잊지 못할 곡이 되었다나 뭐라나... 가끔 그 때의 충격을 재현하기 위해 오랜 시간이 지난 뒤 다시 플레이 해보는 유저들도 있다.

BGA에 나오는 소녀는 귀가 4개다. 그리고 잘 때도 장갑을 끼고 잔다. 특이하게 BGA의 수정이 자주 들어갔던 곡이다.

  • 베타판: 원화에 채색이 들어갔으나 세부적인 명암작업이 빠진 일러스트가 들어갔다.
  • 1차 수정: 일러스트들에 명암표현이 들어간 것으로 수정되었다.
  • 2차 수정: 얼마 후 비주얼 처음과 끝 부분의 폰트가 달라졌다.
  • 3차 수정: 몇몇 일러스트가 다시 그려졌다.
  • 4차 수정: 또 한 번 비주얼 중간의 글귀 폰트가 바뀌었다.

DJMAX Portable 삽입 때 최적화를 위해 약간 마이너 수정된것까지 포함하면 무려 5번이나 비주얼이 수정되었다.

이후 DJMAX Trilogy에서는 -Megatonic Mix- 라는 버전이 등장했다. 단순히 곡의 속도를 1.2배 빠르게 재생한 것으로, 배치는 원곡과 큰 차이가 없지만 속도가 빨라져서 난이도는 더 높아졌다.

TAP SONIC에서는 6라인 레전드 기준으로 7레벨인데, 중간보다 조금 쉬운 축이기는 하지만 밀도가 높은 구간도 존재해서 판정이 7레벨 상급이다! 후반부 멀티태스킹도 은근히 까다로운 편.

DMTQ에서는 Young-in, ENTIA J에 의해 BGA가 새로 리뉴얼되었다. 이벤트 페이지 등등에 자주 등장하던 캐릭터 '세아'가 등장하는 BGA로, 원래 BGA의 컨셉을 이어 나가되 배경이 바다로 변한 느낌. 영인의 그림체가 그림체이기 때문인지, BGA 리뉴얼로 인해 아청형 인간이라는 별명이 새로 붙어버렸다.

DJMAX RESPECT에서도 수록되었으며 포터블을 계승한 곡이라 DMTQ 버전 BGA를 사용하지 않았다. TAPSONIC WORLD CHAMPION에서도 수록이 되었으며, 역시 DMTQ 버전 BGA를 사용하지 않았다.

곡이 끝날 때 흑백 사진으로 찍혀나와 주인공이 죽었다는 루머가 있다. 하지만 BGA와 함께 DMTQ가 사라지면서 맞는 말이 되어버렸다.

2.1. 곡명

해외판에서는 'Every Morning'이라는 이름으로 수록되었다. 영어에는 '아침형 인간'이라는 뜻의 말이 없기 때문에 의역한 것.

참고로 한국판 온라인 클라이언트에서는 이 곡의 영어 제목이 'Morning Musume'라고 떴다. 일본의 아이돌 그룹 모닝구 무스메를 뜻하는 것. 어떻게 보면 DJMAX 제작진의 일본 문화 지향의 성향을 드러내는 것일지도 모른다.

모닝구 무스메는 98년부터 2002년까지 일본에서 전국적인 인기를 끌었던 아이돌 가수로, 한국에서도 일본 문화에 관심이 있는 이들이라면 그 이름은 들어봤을 정도로 유명한 가수였다. DJMAX 온라인이 공개된 2004년 당시만 해도 모닝구 무스메는 인기는 전성기보다 떨어졌을 지언정 여전히 일본 최고의 여성 아이돌이었는데 지금은 그저 시궁창.

2.2. 가사

(Verse)

어김없이 찾아온 오늘 아침 늘 똑같은 하루는 다시 시작되지

누구를 위해 태양은 또 뜨는지 정말 이해가 안돼

침대 위에 딱 붙은 나의 등은 내 안에서도 맘과 몸이 따로 놀아

나의 소중한 도움이 안되는 침대에서 벗어나야만 하는데

git it up git it up git it up[2]

엄마의 짜증 섞인 외침소리 No~ (No~)

git it up git it up git it up

다시 시작하는 하루지만

(Chorus)

날 감싸주는 하얀 햇살과 (Feels So Good)

날 맑게 하는 푸른 바람에 (Feels All Right)

마법에 걸려버린 내 마음과 상쾌해지는 나는야 아침형 인간

누구에게나 푸른 하늘은 늘 같은 빛을 주곤 하는걸

Ah 오늘은 좋은 일이 왠지 생길것도 같은

그런 기분 좋은 느낌

기대해봐 아주~

(Outro)

조금은 다른 하루

(Verse Repeat)

(Chorus Repeat ×2)

(Outro Repeat)


  1. [1] 원제는 '100일에 '아침형 인간'이 되는 방법'(100日で「朝型人間」になれる方法)이었는데, 우리 말로 번역하면서 제목을 저렇게 산뜻하게(?) 바꾸었다.
  2. [2] git up은 get up과 같은 의미이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63.73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