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리히 루덴도르프

Erich Friedrich Wilhelm Ludendorff

1865년 4월 9일 ~ 1937년 12월 20일

1. 개요
2. 생애
3. 평가

1. 개요

독일 제국의 군인. 제1차 세계대전 중-후반부 독일 제국군의 실질적인 총 지휘관.

2. 생애

프로이센 왕국 포젠에서 태어났다. 그의 가문은 상인 출신으로 아버지는 기병대 대장이었고 어머니는 몰락 귀족 출신이었다. 굉장히 머리가 좋아 유년 사관학교에서는 자신의 학년보다 2년 일찍 월반을 하였고 항상 반에서 1등을 차지했다. 제1차 세계 대전 중에 리에주 요새 공방전과 파울 폰 힌덴부르크와 함께 한 탄넨베르크 전투에서 승리를 거둔 독일 제국 육군 장군. 독일제국의 실세였으며, 고령인 참모총장 힌덴부르크보다 당시 참모차장이였던 루덴도르프의 권력이 더 강하였다.

제 1차 세계대전의 장군들 중에서도 뛰어난 명장이다. 탄넨베르크 전투 이후에는 상관 힌덴부르크와 더불어 동화에서 사악한 용을 때려잡은 게오르크 형제급으로 영웅으로 추앙받았다. 힌덴부르크는 루덴도르프의 지성이 필요했고 루덴도르프는 힌덴부르크의 권위가 필요했는데 서로 찰떡 궁합이었다. 파울 폰 힌덴부르크와 함께 1916년 이후, 상관 파울 폰 힌덴부르크가 육군 참모총장이 되자 참모차장이 되었고 군수총감을 겸임했다.

여기서 그치지 않고 군사에 무능한 카이저 빌헬름 2세와 상관 힌덴부르크가 고령이라 실무에 다소 뒤떨어졌기 때문에 공동결정권을 행사하여 이들을 제치고 사실상 독일군의 총지휘자가 되었다. 군수총감이었기 때문에 군수물자 생산을 명분으로 독일 경제를 통제하면서 기업과 국민생활 전반까지 관여하였다. 이 시기에는 사실상 독일제국의 독재자로써 전권을 휘둘렀다.

루덴도르프가 유능한것과 별도로 독일군은 참모장교는 능력에 따라 진급하기는 하지만 군부 지휘관은 죄다 왕족을 썼기 때문에 상인 출신의 기병대장 아들인 루덴도르프가 왕족들에게 작전명령을 들으라고 하기는 어려웠다. 어디까지나 군령은 최고사령관 카이저 빌헬름 명의로 나가고 육군참모총장 파울 폰 힌덴부르크가 최고사령관의 권한에 의거하여 내리는 것이기 때문이다. 전쟁 초 군 지휘관만 보더라도 군은 빌헬름 황제의 장자 빌헬름 황태자. 뷔르템베르크 왕국 국왕 빌헬름 2세. 바이에른 왕국 왕세자 루프레히트[1], 빌헬름 2세의 사돈어른, 해군은 빌헬름 2세의 동생인 하인리히 왕자[2]...이런 식이었다.

독일군의 실질적 총지휘관이 된 이후에 1918년 4차례 대공세로 독일을 승리로 이끌려고 했지만 실패했다. 이 때의 상황을 보면 독일은 군수품 생산은 최고조에 달했지만 경제력은 거의 한계에 다다른 상태라서 오래 지탱하기 어려웠고, 한계 상황인 것은 영국과 프랑스도 마찬가지였지만 미국이 참전한 이상 시간이 지나면 엄청난 물량이 전선으로 쏟아져 들어오기 시작할 것이 분명했다. 즉 이 시기에는 몇 달 후면 독일이 필연적으로 패배하게 되기 때문에 그 전에 어떻게든 승리를 얻기 위해 무리를 해서라도 공세를 펼 수밖에 없었다. 결국 모든 물자와 인력을 쥐어짠 1918년의 춘계 공세가 실패하면서 독일제국은 한계에 봉착하였고, 곧바로 연합군의 백일 전투에 전선이 무너지면서 패전하였다.

베르사유 조약으로 카이저 빌헬름 2세와 군부 인사 500여명의 전범 체포가 조약에서 거론되자 책임을 회피할 목적으로 스웨덴으로 망명하는데 여기서 미국 기자와의 인터뷰에서 배후중상설을 언급했고 다시 독일로 돌아와서 막스 베버와 인터뷰를 했다.

바이마르 공화국에서 혼란이 찾아오고, 아돌프 히틀러의 세력이 커지자 다시 독일로 돌아와 나치당에 가입했으며,[3] 맥주집 폭동때에도 얼굴마담으로 참여 했다. 이때 히틀러 등과 같이 체포되어 재판을 받는데 시종일관 묵비권을 행사했고 히틀러는 이와 대비하여 장광설을 터뜨리며 일약 정치적 스타가 되었다. 루덴도르프는 체포 자체가 모욕적으로 여겼다고한다. 그후 젊은 여성과 재혼을 했는데 아내가 예수회, 프리메이슨, 국제 유대인 삼각 음모론을 철썩같이 믿는 약간 맛이 간 여자였다(...).

1925년 히틀러의 제안을 뜬금없이 받아들여 한 때 환상의 콤비였던 힌덴부르크와 대선 경쟁을 하기도 했다. 이때는 이미 히틀러와 사이가 거의 틀어지던 시기라 루덴도르프의 행적은 매우 의문이다. 히틀러는 어차피 미미한 지지율을 기록할것을 예상했고 루덴도르프를 감언이설로 추천했는데 루덴도르프는 그 제안을 승산이 있다고 받아들인것...이후 히틀러와 서로 욕하면서 갈라섰고 나치당도 탈퇴했다. 이때 한가하게 지내다가 장제스로부터 주중 독일 군사고문단 단장이 되어줄 것을 요청받으나 거절하고 대신 여러나라에서 군사고문을 지낸 바 있는 막스 바우어 대령를 추천해주었다. 막스 바우어는 단장직을 수락하여 1929년까지 재임하다가 1차 장계전쟁 중 병으로 사망했다.

1937년 12월 20일 간암으로 사망한다.

루덴도르프의 장례식

3. 평가

군인으로서의 평가는 매우 높다. 영국 버나드 로 몽고메리의 평가로는 "어느 기준을 적용하더라도 군인으로서 유능함은 틀림없다."라는 평을 받았고[4] 다른 전문가들도 군인 자체로는 매우 유능하다고 인정한다. 그러나 정치적으로는 군부를 휘어잡아 독일제국을 실질적으로 지배하며 군부 독재자로써 정계를 혼란에 빠뜨려 독일 제국을 멸망으로 이끌고 배후중상설을 꺼내들어 나치 집권에 기여했다는 점 때문에 혹독한 비판을 받았다.

훗날 힌덴부르크 대통령이 히틀러를 총리로 임명하자, 난 대통령께서 그런 악마를 총리로 임명한 것에 대해 크게 후회할 거라 믿소. 저 놈은 독일을 세상에 유례없는 파멸로 이끌 놈이오!" 라고도 했는데, 이는 엄청난 예언이 되었다. 자기가 그 초석을 깔아준 것은 생각도 안하고....

독일에서의 평가는 전혀 좋지 않다. 뼈 아픈 과거사 때문에 현재의 독일인들은 군국주의제국주의, 전쟁, 학살과 조금이라도 관련 있으면 무엇이든 싫어하는 혐전 현상을 보이는데 바로 루덴도르프가 군국주의의 화신이자 엄청난 전쟁광이였기 때문이다.

능력은 100%인데 인성이 -120%라 욕이라는 욕은 다 먹는 인물, 전설적인 탄넨베르크 회전의 승장이고 이후로도 동부,서부,이탈리아에 이르는 3면전선에서 밀리지 않고 싸워온 당대 최고의 전술가이지만 독일 제국의 군국주의를 대표하는 호전광 징고이스트(Jingoist)[5] 인데다가 그로 인해 빚어진 국가 역량을 전혀 생각하지 않는 행보 때문에 절대로 좋은 평가는 받지 못한다.

원더우먼(영화)에서는 메인 빌런으로 나온다. 히틀러 정도의 네임드 인물이 아니라면 실존 인물을 빌런으로 내세우는 것을 자제하는[6] 히어로 장르에서는 특이한 설정. 자세한 내용은 에리히 루덴도르프(DC 확장 유니버스) 참조.


  1. [1] 1869~1955. 6군 사령관 역임. 1916년 원수 진급. 왕족 출신 군지휘관이나 군사적 능력은 뛰어났다. 히틀러 집권 시기 나치에 반대하여 1939년 이탈리아로 추방되고 가족들은 헝가리로 도주하였다. 그러나 1944년 헝가리의 추축국 탈퇴를 막고자 침공한 독일군에 의해 가족들은 체포되어 1945년 4월 다하우 수용소에 수용되었다가 같은 달 미군에 의해 해방되었다. 이 수용기간 중 건강이 악화된 안토니아 왕세자비는 얼마 뒤 사망했다.
  2. [2] 1868~1929. 독일 동방 함대 사령관 역임. 최종 계급 해군원수. 동방 함대 사령관 당시 대한제국을 방문하였다. 이 때 군악대도 함께 방문했는데 군악대의 모습을 보고 감명받은 고종황제는 프로이센식으로 군악대를 창설했다. 군악대를 보고 감명받은 고종과 반대로 하인리히 왕자는 대한제국군의 궁술 시범을 보고 감명받았고 한 대 쏴보기도 했다고.
  3. [3] 이 시기에 괴벨스는 자신의 웅변에 루덴도르프가 맞장구를 쳐주자 기뻐하며 이를 일기에 적기도 했다.
  4. [4] 몽고메리는 타국 장수들은 살짝 저평가하는 경향이 있다. 16세기 말 ~ 17세기 초 최고의 군인으로 꼽힌 사부아 공자 외젠더러 자신이 존 처칠보다 못한 것을 알고 공을 양보하는 미덕을 보여줬다며 매우 칭찬(...).
  5. [5] 무책임한 대외강경파, 주전론자, 호전적인 애국주의자. 경멸조의 뉘앙스로 쓰인다.
  6. [6] 빌런들은 보통 히어로에게 처단되기 마련인데, 그러면 히어로 장르가 아니라 대체역사물이 된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46.10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