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텔로돈

엔텔로돈

Entelodon Aymard, 1846

분류

동물계

척삭동물문(Chordata)

포유강(Mammalia)

소목(Artiodactyla)

†엔텔로돈과(Entelodontidae)

†엔텔로돈속(Entelodon)

E. magnus(모식종)

E. ronzonii

E. aymardi

E. verdeaui

E. deguilhemi

E. antiquus

E. dirus

E. gobiensis

복원도

크기 비교도

1. 개요
2. 대중매체

1. 개요

에오세 후기부터 마이오세전기까지 유라시아에 서식했던 소목 포유류로, 속명의 뜻은 '완벽한 이빨'.

오늘날의 혹멧돼지와 유사한 외모로 '지옥에서 온 돼지'와 같은 별명이 있고, 실제로도 한때 돼지 계통의 친척으로 분류되었으나, 현재 엔텔로돈과에 속하는 종들은 돼지와는 무관하며 오히려 하마, 고래와 가깝게 분류된다.

어깨높이는 135cm, 두개골 길이는 65cm로 꽤 육중한 편이었다.

다른 친척들이나 오늘날의 돼지 종류와 마찬가지로 잡식동물이었을 것으로 보이며,[1] 포식자의 역할도 수행했던 것으로 보인다.

턱의 힘이 매우 세서 먹잇감의 뼈까지 으스러뜨릴 수 있었던 걸로 보인다.

2. 대중매체

BBC 다큐멘터리 고대 야생 동물 대탐험의 세번째 에피소드에서 등장. 실제 엔텔로돈이 나오긴 하지만[2] 극중에서는 그냥 '엔텔로돈류(Entelodont)'로 언급된다. 극중에서는 동족끼리 서로 싸우다가 패자가 도망치고 승자는 울부짖으며 승리를 만끽한다. 이후 세마리가 하이에노돈이 사냥한 칼리코테리움를 강탈하는 모습으로 나오지만 비가 오면서 역으로 하이에노돈에게 쫒기는 모습으로 나오다가 이후 어린 인드리코티어에게 발각되어 후퇴한다.

네셔널지오그래픽의 '지옥의 돼지 엔텔로돈트'에서는 큰 덩치를 내세워 히아에노돈의 먹잇감을 강탈하고, 그 과정에서 어깨뼈를 부딪혀 절름발이로 만들어버리기까지 한다.

쥬라기 공원 빌더쥬라기 월드: 더 게임에서 사육가능한 고생물로 등장한다.

메소조이카에서 사육가능한 고생물로 등장한다.


  1. [1] 신체 구조상 원래 초식동물이였다가 잡식성으로 진화한 걸로 보인다.
  2. [2] 그러나 실제 설정집 격인 The perfect guide to prehistoric lives를 보면 키가 무려 2m로 대폭 뻥튀기 되어 나오는데(...)(히아에노돈도 마찬가지로 뻥튀기 당했다.)오히려 크기로 보나 체형으로 보나 다에오돈이나 그와 비슷한 크기와 체형을 한 파라엔텔로돈(배경이 아시아의 몽골이라는 것을 보면 이쪽이 맞을 듯하다.)이라는 근연종을 착각한 걸로 보인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19.66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