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문역(중앙선)

용문역

{{{#!folding 일반열차 노선 보기

{{{#!wiki style="margin:-11px;margin-top:-6px;margin-bottom:-16px"

지 평
3.6 ㎞ →

}}}}}}||

{{{#!folding 수도권 전철 노선 보기

{{{#!wiki style="margin:-11px;margin-top:-6px;margin-bottom:-16px"

경의·중앙선
(K137)
(지평행 일 4회 열차 외 시종착)

경의·중앙선{{{#!wiki style="display: inline; padding: 2px 3px; border-radius: 3px; background: #FF0000; font-size: .9em"

용문급행}}}

시종착

}}}}}}||

다국어 표기

영어

Yongmun

한자

龍門

중국어

龙门

일본어

[ruby(竜門, ruby=ヨンムン)]

주소

경기도 양평군 용문면 용문역길 18 (다문리)

관리역 등급

보통역 (3급)
(양평역 관리 / 코레일 수도권동부본부)

운영 기관

중앙선

개업일

중앙선

1941년 4월 1일

2014년 11월 1일

무궁화호

1984년 1월 1일

2020년 3월 2일

중앙선

2009년 12월 23일

경의·중앙선

2014년 12월 27일

역사 구조

지상 3층 구조, 지상 1층 승강장

승강장 구조

복선 3섬식 승강장

열차거리표

중앙선
용 문

기점

용문기지선
용 문

龍門驛 / Yongmun Station

1. 개요
2. 역 정보
3. 역 주변 정보
4. 일평균 이용객
4.1. 수도권 전철
4.2. 일반철도
5. 승강장
6. 기타
7. 양평군의 교통

용문역사

1. 개요

수도권 전철 경의·중앙선 K137번. 경기도 양평군 용문면 용문역길 18 (다문리)[2].

2. 역 정보

용문역의 한국철도 100주년 기념 스탬프.

실질적인 경의중앙선의 종착역으로, 하루에 4번밖에 없는 지평행 열차를 제외하면 모든 열차가 이 역에서 종착한다.

반대편 승강장 횡단 불가. 그 이유는 용문행 열차가 도착하는 플랫폼이 곧 문산행 플랫폼이고, 이 때문에 상선만 개방해 놓았기 때문이다.[3]

중앙선 전철이 이 역에서 시종착하고, 일부 무궁화호 열차가 정차한다. 수도권 전철과 일반열차 취급이 병행되는 역이다. 전철 개통 전에는 모든 무궁화호 열차가 정차할 정도로 이용객이 많았던 역이다. 화물열차도 취급하고 있지만 월 10량 정도로 규모가 작다.

수도권 전철이 들어오면서 신축한 역사가 유리궁전을 뛰어넘어서 유리궁궐. 대개 용문궁이나 용문성으로 불리고 있는 듯. 본격 공성전 하고 싶어지는 곳(관련사진. 덧붙이자면 이 역에 ‘유리궁궐’이라는 이름을 준 사람은... #)

블리치에 나오는 사신들의 거주지 정령정을 닮았다는 얘기도 나왔다.

이용객은 적지 않은 편이다. 일단 이 역 인근에 관광지가 깔려있다 보니 관광객들이 많이 몰린다. 날씨 좋은 봄·가을에 등산객·관광객이 많이 몰리는데, 인근의 용문산이 등산 코스로 꽤 유명하기 때문이다. 특히 용문사 앞에 있는 은행나무(천연기념물 30호)는 수령이 1500년 된, 한국에서 가장 오래된 은행나무이기 때문에 이걸 보려고 찾아오는 관광객이 많다. 용문역 스탬프에 있는 은행잎도 이 은행나무를 모티브로 한 것이다. 또 원래부터 지역 교통중심지로 기능해 온 곳으로, 용문 자체 외에 동북쪽의 청운면, 단월면과 멀리는 홍천군 서부 지역(남면 등)까지 이 역의 영향이 미치는 지역이다. 지평도 용문에 비해 교통이 불편한 관계로 지평 주민들이 택시나 버스로 오가면서 이 역을 이용하는 빈도가 결코 적지 않다. 거기에 중앙선 전철의 종착역이 되었을 시절에는 노인 무임이 적용되어 수도권의 수많은 노인들이 무료로 여기까지 올 수 있기 때문이다.

현재 공식적인 종착역은 지평역이지만, 1일 4회 정차하는 관계(...)로 실질적인 종착역은 여전히 용문역이다. 그렇기 때문에 거의 모든 열차가 이 역까지만 운행 한다는 것.[4] 다만, 용문역이 시종착역이었을 당시, 출발전 대기하는 열차에 미리 앉아 있을 수 있는 확률은 줄어들었다. 내일로로 오는 사람들도 꽤나 있다. 수도권 전철의 사실상 시종착역이기 때문에 여기까지 내일로로 와서 용문역과 그 주변사진을 찍고 면내에서 필요한 것을 조금 산 뒤 전철 타고 서울특별시로 들어가는 루트로 이용되기도. 이 때 역무실에 들러서 한국철도 100주년 기념 스탬프를 찍기도 한다.

2017년 3월 1일부로 매표소 운영을 중단했다. 열차 승차권은 자동발매기에서 승차권을 구입한 후 열차를 이용해야 한다.

2018년 3월 23일부로 ITX-새마을 #1075 #1076 열차와 무궁화호 #1623 열차가 추가로 정차한다.

3. 역 주변 정보

강원도 홍천군 서면 팔봉리에 위치한 대명리조트(오션월드) 셔틀버스를 타기 위해 용문역에 사람들이 많이 모이기도 했으나, 6번 국도 양평읍 우회도로 공사가 끝난 2011년 4월 1일부터 대명리조트 셔틀버스는 용문역이 아닌 오빈역에서 내려 이용해야 한다. 이것은 오빈역의 수요를 늘려먹기 위한 일이기도 하다.

주변에 금강고속 소재의 용문버스터미널이 있다.[5] 양평, 여주, 용두리 등으로 가는 시내버스가 있으며, 또한 강원도 홍천군 소속의 시내버스 200번이 있어 시내버스를 타고 홍천군 중심 시가지까지 갈 수 있다. 경기도를 벗어나기 전까지는 G버스와 동일한 체계로 징수(기본 10㎞, 이후 5㎞마다 100원추가)하지만 도 경계를 넘자마자 요금이 폭발, 홍천터미널까지 가려면 4000원에 육박하는 요금이 나온다. 특별한 목적이 있는 게 아니면, 그냥 같은 터미널에서 홍천행 시외버스를 타자. 요금 차이도 거의 없으며 어차피 강원도 면허라 환승할인이 되지 않는다.

만약 서울에서 홍천으로 이동할때 서울양양고속도로의 혼잡을 피하고 싶어서 전철을 이용한다면 경춘선을 이용해 남춘천역에서 내려 인접한 춘천시외버스터미널에서 홍천행 시외버스를 타는 것이 바람직하다. 하지만 해당 방법은 1~2천원이라도 돈을 더 아끼고 싶을 때에만 해당 경로로 오는 것을 추천한다. 용문역에서 오는 것과 가격 차이도 거의 없고, 오히려 용문에서 이동하는 것보다 약 20분 정도 더 소요되기 때문.

그리고 역주변에 강릉선 KTX 정차역으로 용문역을 포함시켜달라는 현수막이 걸려 있다(현재는 철거된 상황). 핌피현상 이는 남양주 덕소역도 마찬가지.

대한민국 4부 축구리그 K4리그 참가팀인 양평 FC의 홈구장 용문생활체육공원 축구장이 인근에 있다.

4. 일평균 이용객

4.1. 수도권 전철

용문역을 이용하는 광역철도 일일 승객 수이다. 아래 표는 승차객 + 하차객의 총합이다.

수도권 전철 경의·중앙선 (중앙선)

2009년

2010년

2011년

2012년

2013년

2014년

2015년

2016년

2017년

2018년

6,080명

5,755명

5,821명

6,219명

6,547명

6,695명

6,788명

6,829명

6,693명

6,153명

2019년

5,738명

  • 용문사를 끼고 있는 용문산 관광지가 승하차 수요에서 큰 비중을 차지한다. 온양온천역처럼 노인무임제를 이용한 노인 등산객이 대거 몰리는 것으로 추정된다. 실제로 4위인 위 역에 이어 3위를 차지한 적도 있다. 양평군 자체 자료에 의하면 2017년 기준 약 119만명이 방문했다고 하는데, 이를 일평균으로 나누면 약 3천명으로서 전체 승하차량의 절반에 육박한다. 이 통계수치에는 조작 논란이 있지만 이를 감안하더라도 상당한 비중을 차지하는 것은 부정할 수 없다.
  • 용문면 자체 인구도 양평군 읍면 중에서는 제법 될 뿐더러 양평군 동부의 교통중심지 역할을 하고 있다. 다만 용문면 면 소재지를 제외하면 환승할인이 있지만 농어촌버스의 배차 간격이 대체로 처참하고 대중교통이 불편하기 때문에 교통중심지 역할에 상당한 한계가 있다. 따라서 용문면을 제외하면 철도 분담률이 상당히 낮고, 오히려 자차 이용 비율이 높다. 사실상 용문면 일대 및 관광객 수요만으로 돌아간다고 봐야 한다.
  • 대중교통만 보더라도 동북쪽 단월면, 청운면(용두)는 홍천발 용문 - 양평 경유 동서울행 시외버스가 정차하고, 동쪽 양동면은 청량리행 무궁화호가 다닌다.
  • 무궁화 이용객 수가 답보 중인 양평역과는 다르게, 중앙선 전철 개통 이후 무궁화 이용객 수는 지속적으로 감소하고 전철 이용객수는 지속적으로 상승하고 있다. 관광객을 제외하더라도 인구 비중에서 노인 인구가 양평역 역세권에 비해 더욱 높다는 사실이 드러나는 대목.

4.2. 일반철도

용문역을 이용하는 일반철도 일일 승객 수이다. 아래 표는 승차객 + 하차객의 총합이다.

무궁화호

2004년

2005년

2006년

2007년

2008년

2009년

2010년

2011년

2012년

2013년

807명

973명

984명

1,018명

1,175명

1,136명

425명

447명

490명

565명

2014년

2015년

2016년

2017년

2018년

598명

592명

560명

561명

631명

ITX-새마을

2018년

45명

  • 출처: 철도통계연보
  • ITX-새마을의 2018년 자료는 영업 개시일인 3월 23일부터 12월 31일까지 284일간의 집계를 반영한 것이다.

5. 승강장

수도권 전철 경의·중앙선 승강장

역 안내도

일반열차 승강장(3번 승강장) 역명판

무궁화호 정차용 상대식 승강장 양 옆에 경의·중앙선 광역전철용 쌍섬식 승강장이 있는 구조이다.

원덕

6

5

4

3

2

1

용문기지·지평

1

수도권 전철 경의·중앙선

완행·급행

지평 방면·당역종착

2

3

중앙선
태백선
영동선

ITX-새마을
무궁화호

원주·제천·부전·동해 방면

4

청량리·덕소·양평 방면

5

수도권 전철 경의·중앙선

완행·급행

문산·용산·왕십리·덕소 방면

6

2017년말 무렵에 전철 승강장에 스크린도어가 완공되어 가동 중이다.

용문역 구내에 지평방면으로 1퍼밀 상구배가 있다.

6. 기타

  • 곡성역이 이 역과 비슷하게 생겼다. 단 곡성역은 유리궁전은 아니다.
  • 주말에는 교외 도로나 산에서 타려는 사람들 때문에 용문역에서부터 자전거 전용 객차에 로드 자전거와 MTB가 가득 차서 오는 진풍경이 펼쳐진다. 시간을 맞춰서 종착역 지평까지 가서 자전거를 싣고 오는 사람도 있다. 거기다가 용문사 주변을 관광하고 오는 노인들이 객차 바닥에 돛자리 깔고 앉아 막걸리를 마시면서 고성으로 대화하여 민폐를 끼치는 일이 많았다. 뉴스에도 나고 했으나 근절되지는 않았다.

7. 양평군의 교통


  1. [1] 일 4회 운행
  2. [2] 다문리 748-1
  3. [3] 일부 열차는 당역종착 플랫폼으로 들어와서 용문기지로 입고하거나 용문기지로 회송후 기지에서 대기했다가 다시 문산행 플랫폼으로 진입한다. 혹은 지평행 열차는 하선을 이용한다.
  4. [4] 전철 노선도로도 지평역은 용문 다음으로 작게 표시했다. 종착역 특유의 굵은 글씨는 여전히 용문역. 물론 열차 내 부착 노선도는 지평역이 굵은 글씨다. 그러나 5678호선은 열차노선도에서도 용문역을 굵게 표기한다.
  5. [5] 2019년에 새로 이전했으며, 기존 자리는 구)용문터미널 정류장으로 남았다. 새로 이전한 곳도 역에선 그리 먼 편은 아니다.는 1Km라는 험난하고도 멀다 멀은 여행을 해야하는 막장환승이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86.65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