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드블록

타악기

체명악기

트라이앵글 · 핸드팬 · 심벌즈 · 캐스터네츠 · 탐탐/ · 실로폰 · 스틸팬 · 글로켄슈필 · 첼레스타 · 마림바 · 비브라폰 · 튜블러 벨 · 워터폰 · 카혼 · 피들스틱 · 핸드벨 · 엠비라 · 윈드차임 · 글라스하모니카 · 글라스하프 · 우드블록 · 템플블록 · 목어(목탁) · 클라베스 · 기로 · 마라카스 · 레인스틱 · 셰이커 · 카우벨 · 아고고벨 · 클래퍼(슬랩스틱/채찍) · 꽹과리 · · 시스트럼

막명악기

팀파니 · 베이스드럼 · 스네어드럼 · 탬버린 · 톰톰 · 테너드럼 · 봉고 · 콩가 · 장구 · 소고 · 태고 · 사물북 · 소리북 · 젬베 · 다르부카 · 카시롤라 · 쿠이카

현명악기

피아노 · 심발롬 · 양금 · 하프시코드

기명악기

호루라기 · 경적 · 윈드 머신

1. 개요
2. 상세

우드블록 소개 영상. (영어)

영어

Wood block

독일어

Holzblock

프랑스어, 이탈리아어

Wood-block

1. 개요

서양의 타악기. 악기 몸체를 쳐서 소리내기 때문에 '이디오폰(체명악기)'으로 분류하고, 일정한 음정이 없어 무율 타악기로도 분류한다. 명칭대로 나무를 깎아 만든 악기인데, 기원은 아시아아프리카 지역에서 쓰던 슬릿 드럼(slit drum)[1]류의 민속악기로 여겨진다.

2. 상세

모양은 파낸 속이 다 드러나는 원통형 악기에서부터 서양에서 흔히 쓰는 개량된 직사각형 모양의 것까지 매우 다양하다. 다만 재질은 대체로 비슷비슷한데, 티크 같이 가구 제작용으로 곧잘 쓰이는 매우 단단한 재질의 나무가 많이 쓰인다. 종족음악 영역으로 파고들면, 대나무를 쓰는 경우도 종종 발견할 수 있고 심지어 사람의 두개골로 만든 악기도 나온다.

연주할 때는 대부분 채로 쳐서 연주한다. 주로 펠트채나 털실채, 고무채 등 비금속 재질이 끝에 달린 채를 쓰고, 따로 스탠드가 없기 때문에 탁자 등 내려놓을 만한 기구를 준비해 늘어놓고 친다. 물론 하나만 칠 경우 스탠드 없이 한 손에 들고 다른 손에 채를 잡아 칠 수도 있다. 단, 이것도 빨리 연주해야 하는 트레몰로 등이 있는 곡일 경우 내려놓고 양손에 채를 잡아 칠 수밖에 없으니 주의.

속이 빈 나무를 쳐서 소리내기 때문에 음색은 대단히 건조하고, 소리의 지속 시간도 짧다. 비슷한 형태의 악기인 템플블록보다 가벼운 음색이라, 느린 곡에는 별로 어울리지 않고 빠르고 경쾌한 곡들에서 타악기군에 편입되어 연주되는 경우가 많다.


  1. [1] 드럼이라고는 해도, 흔히 연상하는 가죽을 씌운 북 종류는 아니다. 나무 속을 파내서 만든 악기도 종종 드럼으로 분류되니 주의.

분류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