율리스 르클레르

율리스 르클레르
ユーリス=ルクレール
Yuri Leclerc

1. 개요
2. 상세
3. 스탯
3.1. 스킬 및 전투 기술, 마법
4. 행적
4.1. 어스름의 장
4.2. 본편
4.3. 과거
5. 지원회화 및 후일담
6. 기타

width=100%

풀 네임

율리스 르클레르

직함

전 가르그 마크 사관학교의 학생 (1부)

퍼거스 서부에 암약하는 조직의 두목 (2부)

CV

에노키 쥰야 / 알레한드로 사브

나이

20세

생일

제국력 1160년 8월 12일

171cm

국적

지하 주민

취미

생활비 부치기, 요리

좋아하는 것

단것, 연회, 보드게임, 가족

싫어하는 것

불의, 승산 없는 내기, 이치에 맞지 않는 것, 남 앞에서 노래 부르기

문장

오반의 대문장[1]

클래스

평민

고유스킬

의협심[A]

경력

연호

내용

1160

포드라 서부의 빈민가에서 가창의 아이로 태어나다.

1174

로베 백작의 눈에 띄어, 양자가 되다.

1178

가르그 마크 사관학교에 입학, 소동을 일으켜 제적되다.

어비스의 주민이 되다.

경력

1181

어비스 주민들의 생활을 지키기 위해 각지를 동분서주하다.

1185

5년 전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가르그 마크에 나타나다.

1. 개요

제 4의 반의 리더격 존재. 원래는 사관학교 학생이었지만, 어떤 이유로 제적처분을 받아 어비스로 이주하였다. 계산적이고 치밀하며 속내를 드러내지 않는편. 그래서 인지 비슷한 성향의 클로드와 서로 마음에 들어한다.

말투는 거칠지만, 그 뒷면에는 어비스의 사람들을 지키고 싶어하는 신념이 엿보인다. 오반의 대문장 소유자.

영문판에서는 러시아 계통 남자 이름인 Yuri로 나온다.

2. 상세

얼핏보면 여성스런 외모와 다르게 남성이다. 목소리도 굉장히 남성스럽고 말투도 펠릭스 못지않게 차가울때가 있다.

파이어 엠블렘 시리즈에 자주 등장하는 길거리에서 거칠게 자란 츤데레형 도적형 캐릭터. 비슷하게 자란 애쉬가 마냥 선하다면 이쪽은 살아남기 위해 지능형이 된듯하다. 생존을 위해 남을 이용한다거나 거짓말도 서슴치 않았다고 한다.

3. 스탯

  • 괄호 안의 수치는 성장률(%)

클래스

평민

고유스킬

의협심[*A ]

레벨

마력

기술

속도

1

10 (40)

6 (35)

7 (40)

9 (65)

HP

행운

방어

마방

매력

24 (30)

7 (45)

5 (30)

7 (35)

8 (50)

특기

약점

재능개화

검술, 이론학
신앙, 지휘

창술, 도끼술
기마, 비행

궁술

성장 스타일 자체는 페트라와 비슷하지만, 체력과 기술이 조금 떨어지고 속도와 마방, 매력이 더 높은 구성으로 되어있다. 페트라와 달리 도끼가 약점이라서 귀신의 일격을 확보하기 어렵다. 거기다 창술과 기마, 비행까지 약점이라서 드래곤 마스터는 거의 엄두도 내지 못한다. 재능개화까지 계산하면 도적-어쌔신 혹은 트릭스터로의 루트가 반 강제된다.

율리스의 진가는 사이드스토리 기본장착이며, 본편에서는 외전을 통해 얻을 수 있는 드로미의 족쇄. 이동+1에 재이동, 게다가 기술%로 대미지 반감까지 달린 주제에 보조장비라 내구도 소모도 없는, 펠릭스의 아이기스의 방패를 능가하는 사기 유산이다. 게다가 드로미의 족쇄는 아이기스의 방패와는 달리 무게도 없어서 속도가 죽을 걱정도 없다.

3.1. 스킬 및 전투 기술, 마법

스킬

D

D+

C

C+

B

B+

A

A+

S

지휘

매복 진형

지도자의 귀감

재능개화

궁술

저격

전투기술

D

D+

C

C+

B

B+

A

A+

S

검술

바람 베기

비검

마법

D

D+

C

C+

B

B+

A

A+

S

이론학

윈드

셰이버

애로

엑스칼리버

신앙

라이브

리커버

사일런스

오라

4. 행적

4.1. 어스름의 장

잿빛늑대반의 반장으로서 극을 이끌어가는 주역. 작중 어비스로 통하는 구멍 앞에서 주인공 일행을 어비스 공격대로 착각하는 바람에 적대하며 맞이한다. 전투 종료 후 주인공 일행이 어비스 공격대가 아님을 알고 통성명과 함께 서로를 알아가는 시간을 잠시 가지고 이후 도움을 요청한다. 그러나 잦아지는 어비스 공격에 일행과 함께 원인이 무엇인지 함께 고민하다 원시의 보배로 인한 것이라는 것을 알게 되어 함께 탐색에 나서게 된다.

후반부에 본색을 드러낸 알파드에게 붙어 주인공을 해치고 나머지 잿빛늑대반 세 사람을 팔아넘기는 통수를 치지만 사실은 알파드를 속이기 위한 자작극. 부하들과 가족이 알파드에게 인질로 잡혀 강제로 알파드에게 협력하고 있었으며 그의 음모를 저지하기 위해 비밀리에 레아의 협력을 받아 두었고 주인공에게 정보를 흘리고 공격하는 척을 하면서 알파드를 속여넘긴다. 이윽고 감금당했던 부하들이 세이로스 기사단에게 구출되자 본격적으로 알파드에게 대항한다.

발타자르한테 한대 얻어맞으면서 동료들에게 사과도 하며, 일련의 사건이 끝난 뒤 반원들과 함께 어비스 졸업을 선언받는 것으로 끝을 맺는다.

4.2. 본편

잉그리트와의 지원회화에 의하면 잘먹는 여자를 좋아한다고 한다. 요리와 노래에 소질이 있고 본인처럼 길에서 자란 어린 아이들에게 노래를 불러주는 자상한 면도 숨겨져 있다.

4.3. 과거

퍼거스의 빈민가 출신. 상당히 험한 유년기를 지냈고 우여곡절 끝에 로베 가문의 양자[3]로 들어가 사관학교에 입학했으나 사고를 쳐서 제적당하고 어비스로 흘러들어 왔다. 늑대반 멤버중에서 이유가 가장 심각한데 무려 살인죄다. 어스름의 장에서 지나가듯이 언급하는데 당시 수도회측에서 자신이 이끌던 도적단 멤버들을 토벌하라는 명령을 내렸는데 부하들을 토벌할 수 없었던 율리스는 이에 반발하였고 이 과정에서 수도회 관련 인물을 죽이는 사고가 일어난 모양. 원래대로라면 사형당할 수도 있는 중죄였지만 알파드에 의해 제적처분 정도로 그친 모양.

베르나데타의 아버지 발리백작에게 정리되었다는 베르나데타의 어릴적 평민 친구가 율리스 본인이다.

5. 지원회화 및 후일담

벨레트

벨레스

발타자르

콘스탄체

하피

베르나데타

도로테아

잉그리트

S

S

A

A

A

A

A

A

주인공과의 지원회화에서 율리스가 진짜 이름이 아님이 밝혀지고 본명은 끝까지 수수께끼로 남는다. 벨레트와 동성엔딩이 존재.

베르나데타와의 대화에서는 의외의 사실이 밝혀진다. 그가 어쩌다가 가문 저택 안에서 쫒겨났는지 설명하는데 그는 고용인으로 위장하고 발리가문을 노린 자들에 의해 파견된 자객이었다. 그러나 시간이 지날 수록 베르나데타와 정이 들었으며 이윽고 결전의 시간에 자는 베르나데타 앞에 칼을 들이미는 것까지는 성공하였으나 차마 진짜로 죽이지 못하고 망설였으며 그 순간을 아버지에게 목격당했던 모양. 반면 전말을 모르고 있던 베르나데타는 평민이라는 이유로 정리당했다고 착각하여 미안한 마음에 율리스를 피해 다니고 있었다. 결국 이를 불편하게 여겼던 율리스와 대화하며 오해를 푸는 엔딩.

6. 기타


  1. [1] 긴 역사 속에서 소실된 문장. 무기 공격 시, 드물게 상대는 반격 불가.
  2. [A] 2.1 1칸 거리의 전투에서 인접한 아군이 없을 시 공격 +3
  3. [3] 그래서 본편에서 영입할 경우 2부에서 적장으로 등장하는 그웬달과 전투 회화가 발생한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17.20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