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베로-아메리카 공동체

1. 개요
2. 역사
2.1. 2007년 정상회의의 '입닥쳐' 사건
3. 조직
3.1. 이베로 아메리카 사무국(SEGIB)
3.2. 이베로 아메리카 국가기구(OEI)
4. 활동
4.1. 정치 분야
4.2. 경제 · 통상 협력
4.3. 과학·기술
4.4. 사회 협력
4.5. 교육 협력
4.6. 기타 협력 프로그램

1. 개요

Comunidad Iberoamericana

이베로-아메리카 공동체는 이베로-아메리카(Ibero-America)[1] 국가의 제반 분야 협력 및 교류증진을 위해 스페인의 주도로 창설된 공동체이다. 스페인 국왕이 명목상 대표를 맡고 있으며 사무국 본부는 스페인 마드리드에 소재하고 있다. 스페인과 구 식민지 국가들간의 정치, 경제, 사회, 문화, 과학기술, 법률, 교육 등 전 분야에 걸친 폭넓은 협력을 추구하고 있으며 창설 목적이나 운영모습을 보면 영연방과 비슷한 느낌이다.

한국에서는 생소하지만, 역사적·언어적 연고에 기초한 강력한 유대를 보유한 이베로아메리카 공동체는 정치안건을 다루는 CELAC[2], 경제협력이라는 제한된 협력 분야에 집중하는 메르코수르, 태평양동맹 (PA), 언어를 매개로 창설했지만, 가입에 있어 보다 개방적이고, 언어기구 역할에 보다 충실한 프랑코포니 등에 비해 다방면 포괄적인 협력을 지향한다는 강점이 있다. 스페인어권과 밀접한 관계를 맺은 포르투갈, 브라질, 안도라도 정회원국으로 참여하고 있다.

한국도 2016년 10월 이래 옵서버 자격으로 참가 중이다.

정치적 분야 외에도 공공기관, 공기업, 정부출연연구기관, 과학기술분야 연구기관이 참여한 과학기술분야 협력, 대학이 참가한 교육분야 협력도 진행중이다. 외교부에서는 이베로-아메리카 사무국(SEGIB)과 이베로-아메리카 국가기구(OEI)에 매 해 정기적으로 인턴을 파견하고 있다.

2. 역사

같은 언어와 문화를 공유하는 이베로-아메리카 그룹에 대한 기원은 스페인의 철학자 미겔 우나무노(Miguel de Unamuno)[3]의 정의에서 출발한다. 그는 1898년 미국과의 전쟁패배 이후 등장한 98세대(Generación del 98)의 일원으로 기존의 봉건적이고 고립된 스페인 사회 대신, 변혁적인 세계주의를 지향하였다. 이들은 고국의 유럽화와 함께 고국의 전통을 재해석을 통해 재생시키고자 했고, 1902년 우나무노는 <국수주의에 관하여>에서 “스페인의 진정한 발견은 유럽화된 스페인인(아메리카에서 스페인 문화를 공유하는 사람들)에 의해 이루어 질 수 있다”는 의견을 피력했다.

이후 1909년, 스페인 본국과 스페인어를 사용하는 아메리카 국가들간 (조국과 우선순위라는 개념 대신) 평등이라는 관점에서 Hispanidad 란 용어에 주목하였다.

세계 2차대전 종전 후 서서히 불어오는 전후 질서 성립과 탈식민주의 바람은 기존 식민제국 국가들로 하여금 독립한 옛 식민지들과 정치적 관계를 넘어서서 포괄적 협력관계를 재구축하고, 그간 축적된 여러 유,무형의 공유자산들을 전후 자유, 연대, 인권의 원칙에 따라 평화 건설을위한 재원으로 써야 할 필요성을 느꼈다.

이런 분위기 속에 이베로-아메리카 공동체의 전신인 이베로아메리카 교육사무소(Ibero-American Education Office)(이하 OEI)가 1949년 9월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열린 1차 이베로아메리카 교육회의 결과로 탄생하였다. 잘 알려지진 않았지만 NATO와 설립년도가 같다. 스페인어를 쓰는 히스패닉 정체성 유지와 보호를 위한 OEI는 이후 1954년, 에콰도르 키토에서 열린 제 2차회의에서 정부간 국제기구로 전환하였고, 1957년, 산토도밍고에서 열린 제 3차회의에서 첫 OEI 법령이 승인되었다.[4]

이 해 서명국은 스페인, 콜롬비아, 칠레, 쿠바, 에콰도르, 페루, 베네수엘라, 과테말라, 엘살바도르, 니카라과, 파라과이, 도미니카 공화국, 파나마와 포르투갈어 권인 브라질을 합쳐 14개국 이였다. 이후 우루과이가 1962년, 아르헨티나, 볼리비아, 온두라스가 1966년, 코스타리카가 1970년, 미국령 푸에르토리코가 1977년 서명하였다.

1991년 7월, 멕시코 과달라하라에서 21개국 정상이 참석한 첫 이베로-아메리카 정상회담이 개최되었다. 이후 격년의 정상회담과 이하 정부기관 간 정기회담이 개최되어 지금에 이르고 있다. 현재는 스페인의 대 중남미 정책의 핵심으로 정치적 사안 뿐만 아니라 경제, 과학기술, 문화 부문에서도 많은 교류가 이루어지고 있다.

특히 경제, 통상 분야에서 산업재산권, 사회, 문화 분야에서 지식재산권(IP) 공유[5], 공통된 가치, 문맹 퇴치 및 빈곤퇴치, 도시계획, 이주 프로그램 부문에서 좋은 성과를 거두고 있다.

2.1. 2007년 정상회의의 '입닥쳐' 사건

2007년 정상회의 때는 이른바 '입닥쳐' 사건이 발생했다. 회의 도중 베네수엘라의 우고 차베스 대통령은 호세 루이스 로드리게스 사파테로 스페인 총리에게 도가 지나친 막말을 쏟아냈다. 정확히는 사파테로 본인이 아닌, 사파테로의 전임 총리인 호세 마리아 아스나르 전 총리에 대한 비방이었다. 사파테로와 아스나르는 정치 성향도 다르고 소속 정당도 다른 인사이지만 사파테로가 후임 총리로서 자국의 전임 총리를 옹호해야 할 정도로 차베스의 막말이 심했다. 이를 지켜보며 옆에서 "너!(¡TÚ!)"라고 주의를 주던 후안 카를로스 1세 스페인 국왕은 결국 폭발해서 "그 입 닥치지 못해?!(¿Por qué no te callas?)"(영상 28초 근처)라고 말한 것. 폭언을 들은 차베스는 잠시 입을 다물다가, 이후 강하게 항의하고 카를로스 국왕이 그런 말을 할 자격이 없다고 맹비난하며 스페인 정부에 사과를 요구하긴 했다. 스페인을 비롯한 스페인어권에서는 점잖은 국왕이 속시원하게 '입닥쳐'라고 내지른 게 큰 인기를 끌어서 이를 이용한 벨소리나 티셔츠가 불티나게 팔렸다.

3. 조직

이베로-아메리카 공동체는 크게 다섯 분야별 기구로 구성되어 있다.

  • 이베로 아메리카 사무국(SEGIB)
  • 이베로 아메리카 교육 과학 문화 기구(OEI)
  • 이베로 아메리카 법무장관협의회(COMJIB)
  • 이베로 아메리카 사회보장센터(OISS)
  • 이베로 아메리카 청년기구(OIJ)

3.1. 이베로 아메리카 사무국(SEGIB)

격년마다 개최되는 이베로-아메리카 정상회의(Ibero-American Summit) 를 주관하고, 그 외 모든 회의를 제도적, 행정적으로 지원하는 기구로 다자협력을 촉진하여 정치, 경제, 사회, 문화적 활동을 통한 이베로아메리카의 정체성 강화 및 유대 촉진을 목표로 한다. 특히, 사회통합, 이민,개발, 제도적강화, 문화, 인종,민족 지식, 혁신 및 중소기업 관련사항에 초점을 둔다. 본부는 스페인 마드리드에 소재하며 멕시코시티와 우루과이 몬테비데오에 지부가 소재한다. 스페인이 전체 재정의 60%를 담당하고 있다.

3.2. 이베로 아메리카 국가기구(OEI)

4. 활동

아래 항목들은 외교부에서 발행한 중남미 국제기구 개황을 참조하였다.

4.1. 정치 분야

  • 이베로-아메리카 정상회담(Ibero-American Summit) #
    • 이베로아메리카 공동체 가입국 22개국 국가원수가 참여하는 정상회담으로, 스페인 국왕이 명목상 대표를, 실질적으로는 회담을 준비하는 사무국
(SEGIB)과 그 해 주최국이 의장역할을 한다.
  • 임시 사무국 (Secretaría Pro-Tempore)
  • 외교장관회의
    • 이베로-아메리카 정상회의((Ibero-American Summit) 다음으로 높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으며 정상회의와 마찬가지로 통상 격년으로 개최된다.
  • 기타 분야별 장관회의
    • 교육,주택, 도시개발, 문화, 보건, 농업, 관광, 환경, 교통, 인프라, 경제, 재무, 과학기술, 에너지 등 분야별 각급 장관회의를 수시로 개최한다.
  • 국가조정관 회의 및 협력담당관 회의
  • 이베로아메리카 사법접근 프로그램
    • 각국 정부의 공공정책 강화를 통한 시민, 특히 취약계층에 대한 사법접근성 확대

4.2. 경제 · 통상 협력

  • 기업인 포럼 (Encuentro Empresarial Iberoamericano)
    • 기업인 관점에서의 이베로아메리카 지역의 경제현황 및 성장 촉진을 위한 사회적 도전과 기회 제시.
    • 각국 주요기업인, 학계 인사, 국제기구 및 지역기구 담당관 100여명 이상이 참석, 이베로아메리카 국가간 경제·교역 관계 증진 방안 등 협의.
    • 국제기구
      • 국제결제은행, 미주개발은행 #, 중남미개발은행, 라틴아메리카 카리브해 경제위원회 등 참여
    • 기업
      • 에너지 · 석유 : Repsol(스페인), Endesa(스페인), Petroperu(페루), IMPSA(아르헨티나), Pan American Energy(아르헨티나), AES Panama(미국 · 파나마지사)
      • 건설 : ACS(스페인), OHL(스페인), SACYR(스페인), FCC(스페인), Somague Engenharia(포르투갈), Mota Engil(포르투갈), Odebrecht(브라질), Graña y Montero(페루)
      • 금융 : 산탄데르 은행(스페인), HSBC(중남미 지사), 시티은행(중남미 지사), Banco Espírito Santo(포르투갈), Itau Unibanco(브라질), Bancolombia(콜롬비아)
      • 기타 : 텔레포니카(통신/스페인), MAPFRE(보험/스페인) Los Grobos(농업/아르헨티나), Copa Airlines(항공/파나마), Softtek(IT/멕시코) 등
  • 품질향상 프로그램 (IBERQUALITAS)
    • 품질과 우수성 향상을 통한 이베로아메리카 공동체의 경제 · 사회구조의 생산성과 경쟁력 제고

4.3. 과학·기술

  • 이베로아메리카 혁신프로그램
    • 기업 · 대학 · 기술센터 · 연구소 등의 다국적 컨소시엄에 의해 실행되는 R&D&I 프로젝트를 통해 응용연구, 기술혁신 분야에서의 이베로아메리카 협력 강화
  • 이베로아메리카 과학기술 프로그램 (CYTED)
    • 과학자 · 전문가 교류를 통한 응용과학연구 및 기술개발분야 협력 증진, 생산 장치의 현대화
  • 이베로아메리카 실험실 (Laboratorios Iberoamericanos)
    • 고등연구소 학제간 연구 프로그램
    • 연구자 교류 및 발전을 위한 이베로아메리카 연구개발혁신센터 네트워크 구축 추진
  • 이베로아메리카 과학 · 수학 교육연구소 (IBERCIENCIA)
    • 과학 및 수학 교육의 발전을 위한 교육 시스템 강화
  • 이베로아메리카 과학 · 기술 · 사회 전망대 (OBCTS)
    • 과학, 기술, 사회의 전략적 연구 프로그램 개발을 위해 2008년 창설
  • 과학 · 기술 · 사회 · 혁신 전문가 네트워크 (Red de Cátedras CTS+I)
    • 대학교 및 연구소 소속 전문가로 구성되며, 과학에 대한 사회적 연구, 혁신 및 공동 정책에 대한 연구, 과학기술정책 연구, 과학 교육에 대한 연구 등 수행

4.4. 사회 협력

  • 시민포럼 (Encuentro Cívico )
    • 시민사회단체의 관점에서 제반 분야 지식과 의견 제시
    • 고등교육강화포럼, 문화포럼, 청년포럼, 커뮤니케이션포럼, 지자체포럼 등 각종 경제 · 교육 · 문화 분야행사 개최
  • 빈곤 없는 이베로아메리카 프로젝트 (TECHO)
    • 지자체 및 지역 대학생 자원봉사자들간 공동 협력을 통한 비상주택 건설 및 사회역량 강화 계획 실행을 통해 빈곤 가정의 삶의 질 향상
  • 이베로아메리카 고령자 프로그램
    • 고령자 생활 개선을 위한 법률, 정책 및 서비스 등 구축 및 심화

4.5. 교육 협력

  • 이베로아메리카 문맹퇴치 계획 (PIA)
    • 교육 기회 제공을 통한 문맹교육 보급화
  • 이베로아메리카 학술 교류(PIMA)
    • 기관간 협력 및 대학원 교육 역량 강화를 통한 지역통합 이니셔티브 육성
  • 이베로아메리카 교육 · 연구소
    • 교육 개발 · 혁신 연구소(idie), ICT 교육원(Ibertic), 기술고등교육원(Iberotec) 등을 통해 해당 분야의 연구 강화 및 전문화
  • 이베로아메리카 유아 프로그램 (Infancia en Iberoamérica)
    • 이베로아메리카 유아 교육 강화 지원
  • 직업교육 프로그램 (Educación Técnico Profesional)
    • 청년 및 근로자들의 직업능력 향상을 통한 고용가능성과 경쟁력 제고
  • 이베로아메리카 교육통합 프로그램 (Programa Iberoamericano para la Inclusión )
    • 교육 기회의 평등 보장, 인종 · 민족 · 출신에 관계없이 모든 학생들의 교육 접근성 향상, 다양성 존중
  • 이베로아메리카 교사 훈련 프로그램 (Programa Iberoamericano de Formación Docente)

4.6. 기타 협력 프로그램

  • 이베로아메리카 이주 프로그램 (IBER-RUTAS)
    • 이베로아메리카 이주 관련 권리 및 이종문화 노선강화
  • 이베로 청소년 오케스트라 (IBERORQUESTAS JUVENILES)
    • 취약계층의 사회적 통합을 위한 유청소년, 청년 대상 오케스트라 조직
    • 베네수엘라의 오케스트라 프로그램 엘 시스테마의 국제기구 버전이다.
  • 이베로음악 (IBERMUSICAS)
    • 이베로-아메리카 음악 예술 발전 촉진을 위한 기술 및 자본 협력 다자프로젝트
  • 이베로-도서관 (IBERBIBLIOTECAS), 이베로-박물관 (IBERMUSEOS)
    • 공공도서관 구축 및 현대화, 공공도서관 책임 기관간의 협력
    • 이베로아메리카 박물관 통합 · 강화 · 현대화 · 발전 촉진
    • 2018년 일어난 브라질 국립박물관 화재 사고 피해재건에 협력한다. 브라질이 날려먹은 양이 어마어마해서..
  • 이베로아메리카 미디어 지원 프로그램 (IBERMEDIA)
    • 영화 공동제작 추진 및 미디어산업 성장을 위한 전문가 양성
    • 이베로아메리카 TV 프로그램 (TEIB)
    • 국가간 협력을 통해 교육 · 문화 · 과학 미디어 분야 촉진 및 이베로아메리카 정체성 확립
    • 이베로아메리카 무대예술센터 설립 지원 프로그램 (IBERESCENA)


  1. [1] 라틴아메리카에서 스페인 제국과 포르투갈의 구 식민지 지역만을 포함하는 개념이다. 다시말해 이베리아 언어인 스페인어포르투갈어만을 쓰는 지역을 이르는 말. 프랑스어를 쓰는 아이티나 영어를 쓰는 가이아나, 자메이카나 네덜란드어를 쓰는 수리남은 제외된다.
  2. [2] 중남미, 카리브해 국가 공동체
  3. [3] 남유럽의 키에르케고르로 불리는 스페인의 대 철학가이자, 소설가. 스페인 문학에 전환점을 가져온 98세대 중 한명으로 대표작으로 <안개>, <아벨 산체스>, <생의 비극적 의미> 등이 있다. 스페인 내전 중 프랑코를 비난하다 가택연금에 처해진 후 사망했다. 뼈와 살을 가진 인간의 실존을 탐구한 철학자.
  4. [4] 이 법령은 1985년까지 효력을 유지한다.
  5. [5] 중남미 다른 국제기구와 차별되는 강점으로 꼽고있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72.43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