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음

+5 子音
Consonant

1. 개요
2. 분류
2.1. 성대 울림에 따른 분류
2.2. 조음 위치에 따른 분류
2.3. 조음 방법에 따른 분류
2.4. 성절성에 따른 분류
3. 기타

1. 개요

소리가 조음기관에 의해 부분적으로 또는 전체적으로 막혀서 나는 소리이다. 조음기관끼리 닿아서 나는 소리이기에 닿소리라고도 한다.

예를 들자면 ㅋ은 혀의 뒤쪽으로 공기를 막아서 발음한다. ㅌ는 혀의 앞쪽으로, ㅍ은 두 입술로 발음하며, ㅎ는 목구멍을 이용한다. ㅁ과 ㄴ의 경우에는 코를 통해 공기를 막아서 발음한다. 당연히 비교되는 것은 모음.

여기서 성대가 울리느냐, 울리지 않느냐에 따라 무성음/유성음 구분이 생긴다.

모든 한글 자음은 단독으로 소리를 낼 수 없다.[1]

2. 분류

자음 분류

{{{#!folding [ 펼치기 · 접기 ]

조음 방법

비음

파열음

파찰음

마찰음

마찰접근음

접근음

탄음

전동음

설측음

내파음

흡착음

방출음

충격음

조음 위치

양순음

순치음

설순음

치음

치경음

후치경음

권설음

치경구개음

경구개음

연구개음

구개수음

인두음

후두개음

성문음

성대 울림

유성음

무성음

기식 유무

유기음

무기음

}}}||

  • 이곳 또는 이곳에서 실제 음성을 들어 볼 수 있다.

2.1. 성대 울림에 따른 분류

  • 무성음(voiceless, 안울림소리): 성대를 울리지 않는 소리
  • 유성음(voiced, 울림소리): 성대를 울리는 소리

2.2. 조음[2] 위치에 따른 분류

2.3. 조음 방법에 따른 분류

아래의 발음은 폐 기류(pulmonic) 음으로 분류된다.

아래의 발음은 폐외 기류(non-pulmonic) 음으로 분류된다.

2.4. 성절성에 따른 분류

3. 기타

조음 위치를 조음 기관에 따라 묶어 보자면

정도로 분류할 수 있다.


  1. [1] ㄱ은 '그' 발음이 난다 식의 오해를 하는 사람이 많은데 '그' 발음은 자음 ㄱ이 모음 ㅡ와 합쳐져서 나는 소리이다. (다른 자음들도 마찬가지이다.) 이유는 ㄱ에 해당되는 알파벳 g가 '그' 소리가 나기 때문.
  2. [2] 말의 소리를 내는 데 쓰이는 신체 부위. 대표적으로 성대가 있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13.37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