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미가 울었다

1. 개요
2. 예시
2.1. 매체
2.2. 현실

1. 개요

全米が泣いた

일본인터넷 슬랭.

'미국 전체가 (감동해서) 울었던 대작' 정도의 말인데, 일본의 영화 배급사들이 할리우드 영화를 배급할 때 단골처럼 써먹던 문구다. 2000년을 전후해서 그나마 나아졌지만 그 이전에는 영화를 수입해오면서 제목을 원래 제목과는 전혀 상관없이 짓거나, 번역개판이라거나 한 사태가 많아서 그걸 비아냥대는 의미에서 사용된 말이다. 즉, 딱히 감동적이지 않다는 말. 다만 요새는 한물 간 유행어다보니 반어법적으로 사용되던 원래 용법과는 달리 말 그대로의 의미로 사용되는 경우도 많은 편.

유사품은 아카데미상 후보라든가, 역대 흥행성적 1위라거나 하는 문구등이 있다. 그 중에서 이 말이 특히 유행하게 된 것은 일본에 인터넷이 유행하고 2ch, 그 중에서 특히 막장도가 높지만 대신 사람들의 주목도가 높은 VIP에서 유행하게 된 이후. 한국에서도 이런 문구는 쓰였지만 사람들은 딱히 관심을 가지지 않았고, 그 후 한국 오타쿠들이 일본에서 게시판 글 등을 번역해오는 과정에서 수입되었다.

유행어로서의 수명은 진작에 끝났지만 폐쇄도가 높은 커뮤니티에서는 지금도 사용되기도 한다. 니코니코 동화라든가. 다만 이런 곳에서도 그대로 사용되지는 않고 '전내가 울었다(全俺が泣いた)'식으로 변형되어 사용되는 것이 보통. 이 경우 "남들은 안 울어도 나는 울만큼 감동했다"는 의미로 쓰인다.[1]

일본어로 하면 全米が泣いた가 되는데[2] 그래서 이 문구를 오역한 자막 중에서는 '모든 쌀이 울었다'라고 쓴 자막도 있다.나중에 자막 제작자가 이걸 알고 엄청 쪽팔려하더라 한국에선 미국이 한자로는 國 이기에 처음 보고 '쌀 미(米)'라 진짜로 '모든 쌀이 울었다'고 오해하는 경우가 많고 이걸 개그코드로 이해하는 경우도 있다.[3]

여기서 米를 훈독으로 '코메(こめ)' 라고도 읽을 수 있어서, 댓글을 뜻하는 영어 comment(コメント)를 줄인 '코메'와 비슷하게 들리기 때문에 全米が泣いた는 '전미가 울었다'는 과거의 홍보문구를 뜻하는 동시에, '모든 댓글이 울었다'는 이중적인 의미를 지니게 된다. 즉, 일종의 일본어 말장난.

많이 쓰이지는 않지만 아종으로 '전Me가 울었다'라는 표기도 있다. 내가 울었다

'○전미' 라는 이름의 여성이 울었다는 뜻으로 오해하는 경우도 있다.선미가 울었다

2. 예시

2.1. 매체

  • 밥솥양의 이야기가 2ch에 퍼진 적이 있는데, 전미(全米)가 울었다가 엄청난 싱크로를 보여줬다.
  • 루퍼스의 1번 울트라 콤보인 '스페이스 오페라 심포니'의 대사이기도 하다. 원 대사는 "전미가 운다!(全米が泣くぜ!)"
일본 예고편에는 실제로 '전세계가 울었다'라는 멘트가 등장했다.
  • 아노하나 - 특히 애니메이션에서 성우진의 연기 덕에 두드러진다.

2.2. 현실

  • 이시하라 유지로 - 사망했을 때 을 비롯하여 전 일본이 울었다.장례식 때 많은 사람들이 조문온 것은 덤.
  • 달인 김병만이 출연했던 김연아의 키스 앤 크라이에서 충격적인 사실이 드러났는데, 스케이트를 타야 하는 김병만은 이미 수년 전에 양쪽 다리의 인대가 모두 끊어졌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필사적으로 연습했고 뒤늦게 이 사실을 알게 된 김연아박해미도 응원하러 온 류담도 심지어 파트너였던 이수경까지 모두 울었다고...
  • 면접관: "학창시절에 가장 후회되는 일이 뭡니까?"
지원자: "이성관계였습니다."면접관: "무슨 일이 있었길래 후회된다는 거죠?"지원자: "아무 일도 없었습니다."면접관도 울고 지원자도 울고 전미가 울었다.

  • 현대자동차 고잉홈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제작된 광고이다.[8] 이북 실향민을 위해 평양과 그의 동네를 3D 주행 시뮬레이션으로 만들어 준 것. 평양과 자신의 동네를 자동차로 3D로나마 달릴 수 있어 기뻐하다 자신의 집 앞에 도착하자 "어머니... 구현이(사연의 주인공)가 왔어요!"라고 울부짖지만 아무런 대답도 없는 장면에서 많은 사람들이 눈물을 흘렸다. 유튜브 댓글에서도 통일 기원 댓글과 돌아가신 자신의 할아버지를 그리워하는 댓글, 그리고 보고 울었다는 댓글이 많다. 그리고 2016년 국제 칸 광고제에서 입선을 수상하였다.

  • SK텔레콤 : 평생 해녀 일을 해 오다가 노환으로 해녀 일을 하지 못하게 되어 바다를 그리워하는 할머니를 위해 해녀들과 함께 바닷속을 4K로 스트리밍 영상으로 송출해 주었다. "꿈 속에서도 못 볼 것... 이 바다가 내 집이고, 내 고향이고!"라며 기뻐하는 할머니의 명대사가 압권이다. 또한 그렉 프리스터가 커버한 Can't Take My Eyes off You와 시너지를 이루어 시청자들의 눈물 제대로 뽑아냈다.
  • 코파 아메리카 2016: 비록 첫 경기를 콜롬비아에게 졌지만 나머지 두 팀인 코스타리카와 파라과이를 이기고 8강에 진출해서 8강에서도 에콰도르를 이기며 선전했으나... 하필 4강 상대가 그 이쪽 세계에서는 악명높은 아르헨티나였다. 결국 4골이나 얻어맞으면서 대학살을 당하고 말았다. 추가로 3/4위전에서는 조별리그에서 만났던 그 콜롬비아를 또 만나면서 패하고 4위를 기록했다. 간만에 코파 아메리카 우승을 노리던 미국은 진짜로 전미가 울부짖었다.
  • 2004 아테네 올림픽 농구 : 위 항목 코파 아메리카따위는 상대도 안 될 정도로 비참하게 울부 짖었다. 세계 최강이라던 미국 농구팀이 하필이면 이쪽 세계에서는 악명높긴 했어도 농구는 한 수 아래였던 아르헨티나 농구 팀에게 져서 동메달을 따게 된 것이다.
  • 9.11 테러: 그 어느 미국 국민이라도 안 울 수 없는 역대 최악의 참사.


  1. [1] 다른 변형 용례로 개그맨 진나이 토모노리개그 레파토리 중 영화 예고편에서 전미가 코웃음쳤다(全米が鼻で笑った)라는 문구가 나오기도 했다.
  2. [2] 일본어로 미국은 米国. 쌀 미(米)를 쓴다.
  3. [3] 덧붙여서 한국, 일본, 중국 중에 미국을 쌀 미(米)를 쓰는 건 일본 뿐이다. 아니, 청나라조선 시대까지만 해도 미국(米國)이 삼국 공통의 표기였다. 조선의 경우는 제주도 해안에 표류해온 미국 국적 사람들을 어디 출신인지 몰라서 청나라로 보내줬더니 미리견(米利堅-중국어 발음으로 메이리찌엔. 아메리칸의 음독)이라는 답변이 돌아왔다고. 중국의 경우 청 말기, 1860년대 이후로는 米와 美가 혼용되더니 美로 정착되었다. 이건 여담인데 어차피 눈치 없는 사람도 다 알고 있는 것이겠지만 미국을 엄청나게 싫어하는 북한에서는 자기네 문화어로 미국을 일본과 마찬가지로 쌀 미를 써서 미국(米國)이라고 쓴다. 당연하게도 적국이니까 '아름다울 미'자를 쓸 리는 없기 때문에...그럼 일본도...??
  4. [스포일러?] 4.1 우리나라는 모르겠지만 미국에서는 라이온 킹 실사영화 시사회때 무파사의 죽음이 나올 때 영화관 내 관람객 대부분이 울었다.(...)
  5. [5] 다만 실제 이 이유로 면제받는 이들은 성전환 여성들도 많다.
  6. [6] 단 이 경우는 다른 6급의 질병들에게도 해당한다. 다른 게 있다면 고자의 경우처럼 우스갯소리로 소비되는 게 아니라는 것이다. 면제 항목을 참조하자.
  7. [7] 실제로 병역 기피를 위해 고자가 된 사람도 있다.
  8. [8] 차종은 현대 제네시스이나, 광고 업로드 8개월 후 제네시스 G80이 된다.
  9. [9] 비틀이 전기차로 부활할거라는 희망을 가졌지만 결국 구조 문제로 불발됐기 때문.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45.98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