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을

제주특별자치도 제20대 국회의원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11px;margin-top:-6px;margin-bottom:-5px"

제주 갑

제주 을

서귀포

강창일

오영훈

위성곤

}}}}}}

1. 개요

2006년 제주특별자치도 출범에 따라 새롭게 신설된 선거구다. 舊 제주시와 舊 북제주군이 합쳐져 통합 제주시로 재편됨에 따라 선거구도 갑 지역구을 지역구로 나뉘었다. 서부 생활권은 갑 지역구, 동부 생활권은 을 지역구이며, 제주시 중앙로를 기준으로 나눈다. 중앙로에 걸쳐져 있는 동은 주민센터가 중앙로 서쪽에 있으면 갑 지역구, 동쪽에 있으면 을 지역구이다.

  • 관할 구역 : 일도1동, 일도2동, 이도1동, 이도2동, 건입동, 봉개동, 삼양동, 아라동, 화북동, 구좌읍, 조천읍, 우도면

2. 역대 선거 결과

총선

당선자

당적

임기

선거구

13대

고세진

무소속

1988년 5월 30일 ~ 1992년 5월 29일

제주시

이기빈

무소속

북제주군

14대

현경대

무소속

1992년 5월 30일 ~ 1996년 5월 29일

제주시

양정규

무소속

북제주군

15대

현경대

신한국당

1996년 5월 30일 ~ 2000년 5월 29일

제주시

양정규

신한국당

북제주군

16대

현경대

한나라당

2000년 5월 30일 ~ 2004년 5월 29일

제주시

장정언

새천년민주당

당선 무효. 2002년 6월 28일

북제주군

양정규

한나라당

2002년 8월 9일 ~ 2004년 5월 29일

17대

강창일

열린우리당

2004년 5월 30일 ~ 2008년 5월 29일

제주시·북제주군

김우남

열린우리당

제주시·북제주군

※ 제주시·북제주군 : 기존 북제주군 선거구에 제주시의 삼양동만 이전되어 왔다.

2.1. 제18대 국회의원 선거

제주시 을(乙)

기호

후보명

정당

득표수

득표율

순위

당선여부

1

김우남

통합민주당

30,170

43.11%

1

당선

2

부상일

한나라당

26,474

37.83%

2

낙선

3

강창재

자유선진당

4,811

6.88%

3

낙선

4

김효상

민주노동당

4,578

6.54%

4

낙선

6

김창업

친박연대

3,080

4.4%

5

낙선

7

김창진

평화통일가정당

863

1.23%

6

낙선

선거인수

136,099

투표수

70,575

무효표수

599

투표율

51.86%

관할구역 : 제주시(구좌읍, 조천읍, 우도면, 일도1동, 일도2동, 이도1동, 이도2동, 건입동, 화북동, 삼양동, 봉개동, 아라동)

민주당에서는 현역 김우남 의원이 나섰고 한나라당에서는 30대의 젊은 나이인 부상일 변호사를 공천하는 파격수를 두었다. 당초 초접전이 예상되었으나 선거전이 시작되자 아무래도 현역의원과 정치신인의 역량차이가 있는지 격차가 벌어졌고 개표결과 김우남 의원이 당선되었다.

2.2. 제19대 국회의원 선거

제주시 을(乙)

기호

후보명

정당

득표수

득표율

순위

당선여부

2

김우남

민주통합당

46,236

69.89%

1

당선

3

강정희

자유선진당

11,856

17.92%

2

낙선

6

전우홍

진보신당

8,056

12.17%

3

낙선

선거인수

147,059

투표수

69,742

무효표수

3,594

투표율

47.42%

관할구역 : 제주시(구좌읍, 조천읍, 우도면, 일도1동, 일도2동, 이도1동, 이도2동, 건입동, 화북동, 삼양동, 봉개동, 아라동)

4년 전과 마찬가지로 김우남-부상일 리매치가 성사되었지만... 부상일 후보 배우자의 금품제공 사건이 터지고 말았다. 이에 새누리당에서는 부상일 후보 공천을 취소하였고 나아가 제주시 을 지역에 아예 무공천하기로 결정을 내리면서 선거전은 싱겁게 끝났고 약 70% 가까이 득표율을 얻은 현역 김우남 의원이 무난히 3선에 성공하였다. 새누리당의 무공천으로 인한 진보성향 유권자들의 이완 속에서 진보신당 전우홍 후보가 12%를 득표하는 반사이익을 얻기도 하였다.

2.3. 제20대 국회의원 선거

제주시 을
(구좌읍, 조천읍, 우도면, 일도1동, 일도2동, 이도1동, 이도2동, 건입동, 화북동, 삼양동, 봉개동, 아라동)

기호

후보명

정당

득표수

득표율

순위

당선여부

1

부상일(夫相一)

새누리당

41,456

42.26%

2

낙선

2

오영훈(吳怜勳)

더불어민주당

44,338

45.19%

1

당선

3

오수용(吳秀勇)

국민의당

11,467

11.68%

3

낙선

5

차주홍(車柱洪)

한나라당

834

0.85%

4

낙선

선거인수

171,373

투표수

99,429

무효표수

1,334

투표율

58.02%

새누리당에서는 부상일이 당내경선에서 승리하며 또다시 공천을 받았다. 더불어민주당에서는 현역 김우남 의원과 오영훈 전 도의원이 치열한 공천경쟁을 벌였고 그 결과 박빙의 차이로 오영훈 후보로 공천이 결정되었다. 19대까지 제주시 두 선거구 모두 현역의원이 3선 중이었기에 이로 인한 피로감이 반영된 결과인 듯 하다.

본선 역시 치열한 승부가 전개되었고 실제로 제주도 3개 선거구 중 가장 늦게 당락이 결정되었다. 역전에 역전을 반복하며 자정에 가까운 시각까지 1천표차 미만의 초박빙승부가 펼쳐졌다. 결국 개표 막판에 집계된 제주시내 지역 표를 쓸어담은 오영훈이 읍면지역에서 강세를 보인 부상일을 근소하게 제치며 당선되었다. 제주시 을 선거구는 여론조사 상으로 새누리당의 근소우위로 분석되던 지역이었는데 오영훈이 역전승을 거둠으로써 더불어민주당은 17대부터 4대동안 연달아 제주도 3개 선거구를 싹쓸이할 수 있었으며, 나아가 전국적으로도 원내 제1당이 될 수 있게 한 승리였다. 반면 새누리당은 제주도 내 3개 지역구들 중 가장 당선 가능성이 높았던 이곳에서도 석패함으로써 14년 만에 제주도 내에서 지역구 국회의원을 당선시키려는 꿈을 접어야만 했다.

2.4.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더불어민주당에서는 현역 오영훈 의원, 부승찬 전 국방부장관 정책보좌관이랑 경선을 치른 끝에 오영훈이 공천을 받았다.

미래통합당에서는 부상일 예비후보와 김효 예비후보가 경선을 치르는 중이다.

3. 관련 문서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36.96ms)